wantwoo
10+ Views

놀다간다 전해라

日(일)도 가고 月(월)도 가고 年(년)도 가니 歲月(세월)이라 하더라 太陽(태양)은 그냥 있어도 서산을 넘고 그 太陽 떠난 자리 月이 나를 찾았더라 그 누구도 가는 歲月잡겠더냐? 난들 어이 잡을소냐? 너도 가고 함께 가니 억울 할것 없다만은, 너도 가고 나도 가니 時間(시간)마져 쉬임없이 따라 오네. 억울 해도 조급해도 별수 없는 運命앞에 運命(운명)따라 歲月(세월) 따라 순리대로 살자구나. 지체 높은 어르 신도 가는 歲月 못잡더라. 돈많은 財閥會長(재벌회장) 돈이 없어 못 잡더냐? S그룹 財閥會長 病床(병상)에 눕고 보니 나보다 못한人生 隔世之感(격세지감)느껴지네 A사 잡스 會長(회장)님도 가는 歲月 못잡더라 너도 가고 나도 가니 억울 할것 하나 없네 주어진 歲月만큼 人生(인생)한번 못 즐길까? 억울해서 어이 갈꼬 주어진 時間 만큼 사랑 한번 아니하고 내 어찌 가겠더냐? 행여 저승使者(사자) 날 찾거던 놀다간다 전해라 遠(원)도 恨(한)도 없이 사랑하며 임이랑 살아보고 이세상 싫증날때 임의 손을 잡고 알아서 간다 전해라. 글쓴이 미상
시민건강원 한방 이야기의 채널을 확인해보세요. https://story.kakao.com/ch/wantwoo2002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