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flyman
10,000+ Views

독일 메르켈 총리의 성공 12계명

<독일 메르켈 총리의 성공 12계명>
1. 원하는 것은 권력이 아니라 성공
메르켈은 정치를 통해 권력이 아니라 승리(성공)를 원했고, 모든 힘을 성공에 쏟았다.
2. 견실한 교육의 힘
메르켈은 동독의 개신교 목사관에서 자랐다.
그래서 동독의 종교적인 탄압과 사회주의 속에서
훗날 총리실에서 활동하는 데 꼭 필요한 덕목들인 자제심과 기다림을 배웠다.
3. 자신이 속한 곳에서 최고가 되어라
메르켈이 전형적으로 남성 중심인 당을
어떻게 차근차근 정복해 나가 당수가 되었는지에 대해 이야기한다.
작은 발걸음으로 적절한 타이밍을 포착하며 조금씩 나아가
다른 사람들이 눈치 채지 못한 순간 당의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
4. 강력한 여성 네트워크를 이용하라
정치계에서 여성이라는 점이 하나의 약점일 수 있지만,
메르켈은 그녀와 함께하는 강력한 여성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다.
5. 자연과학적으로 생각하라
물리학자였던 메르켈은 정치를 실험의 과정처럼
관찰하고 상황들을 분석한다.
섣불리 판단하거나 행동하지 않는다.
6. 남성들을 읽어라
정치계의 많은 남성들의 움직임을 예측하고
그 상황에 어떻게 대응할 것인지 계획한다.
7. 위험을 최소화시켜라
메르켈은 안전을 제일로 삼는다.
즉흥적인 행동을 피하고 계획하고 반복해서 점검하므로 위험을 피한다.
승리하는 것보다 실패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8. 갈등 사이에 다리를 놓아라
함부르크(서독)에서 태어나 동독에서 자랐고,
시골 처녀였지만 지금은 대도시 사람이다.
가톨릭 정당을 지휘하는 개신교도이며,
여전히 남성의 세계인 정치판에서 활동하는 여성이다.
그리고 사회과학적 분위기의 집안에서 자란 자연과학자이다.
이렇게 대립되는 상황을 메르켈이라는 개인이 내면에서 겪으면서 하나로 합쳤다.
그녀는 전 독일의 갈등을 중재하기 위해 다리를 놓고 있다고 얘기한다.
9. 해적 정신
“나는 아무것도 두렵지 않아!”라고 외치는 메르켈을 여자 해적에 비유하고 있다.
자신을 묶어두지 않고 냉철함을 가진 메르켈이 여자 해적의 정신을 가지고 있다고 말한다.
10. 치밀하게 계획하고 행동하라
메르켈의 특징적인 통치 스타일인 일정표를 계획하고
그것에 따르는 정치에 대해 이야기하며,
그녀를 기회를 포착하는 일과 계획을 세우는 일을 알맞게 조절하는 정치가라고 말한다.
11. 새로운 성공신화를 써라
메르켈이 지나온 발자취들이 우리에게 어떤 이야기를 들려주는지 이야기한다.
그 이야기는 똑똑하고, 끈질기고, 외롭게 싸우는 여인의 이야기이다.
그리고 이 여인은 내일의 독일 이야기를 들려준다.
12. 어려운 시기를 헤쳐 나갈 자원을 확보하라
총리가 된 지 얼마 안 된 메르켈의 지금까지의 상황과 앞으로의 정치적 행보에 대한 예견을 간단하게 담고 있다.
- 독일을 바꾼 기다림의 리더십 (하요 슈마허 지음)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희대의 전략가 손자(孫子)가 추천하는 사랑싸움 기술!
모공 편(模攻篇) 사랑싸움! 싸우지 않고 이겨라! 손자병법에서 손자는 백번 싸워 백번이기는 것보다 싸우지 않고 적을 굴복시키는 것이 최고라고 말하였는데  그 이유는 전쟁의 목적을 다시 상기해보면 쉽게 이해가 간다. 전쟁을 시작하는 데에는 많은 이유가 있다. 하지만 결국은 자국의 이익을 위함이다. 전쟁에서 승리하면 적국 또한 나의 나라인데 승리를 위해 적국에 불필요한 피해를 주는 것은 자국의 이익을 줄이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다.  사랑싸움도 마찬가지이다. 사랑싸움의 목적은 상대방과 연애 중에 생기는 마찰을 해소하기 위함이지 절대로 상대방을 비난하기 위함이 아니다. 많은 사람들이 사랑싸움을 할 때 수년 전의 치부까지 들춰내며 기어코 승리를 쟁취하려고 하지만 이러한 방법으로 상대의 자존심에 상처를 주면서 까지 사랑싸움에서 승리를 해봐야 돌아올 것은 아무것도 없다. 손자병법에서 손자는 최상의 병법으로 적의 계략을 미리 알아 깨뜨리는 것이고, 차선은 적의 외교를 봉쇄하는 것이다. 이도 저도 할 수 없는 부득이한 경우에만 적의 성을 공격하는 것이라고 말한다.   사랑싸움도 다르지 않다. 사랑싸움에서 적은(애인) 절대로 기습 공격하지 않는다. 아무리 야비한 적(애인)이라도 사랑싸움을 시작하기 전에 자신이 생각하는 불만을 투정이나 짜증으로 상대방에게 표현하기 마련이다. 이렇게 적(애인)이 사랑싸움의 시작하려고 하면 당신은 본격적인 사랑싸움이 시작되기도 전에 상대방의 의중을 파악하고 그에 대한 적절한 대응을 하여 사랑싸움을 시작하기도 전에 막는 것이 최선이다. 왜 이렇게 늦냐고 투덜대는 애인은 오늘 늦는 것에 투정 부리는 것이 아니라. 그동안 당신이 자주 지각을 했거나 어제 사준 선물이 마음에 들지 않아서 일수도 있다. 사랑싸움의 핵심은 상대방의 의중을 재빨리 파악하는 것이다.  사랑싸움 전에 당신이 적(애인)의 계략을 파악하지 못하고 사랑싸움이 시작되었다면 적(애인)의 대인관계를 봉쇄시켜야 한다. 전쟁에 있어 적의 외교를 봉쇄하려면 적보다 먼저 적국의 근접 국가와 친분을 두터이 해야 하듯이 당신도 사랑싸움을 대비하여 적(애인)의 지인들과 친분을 두터이 해두어야 한다. 당신이 사전에 충분히 애인의 지인들과 친분을 두터이 해두었다면 사랑싸움 중 애인의 지인들이 당신의 편을 들어주기 때문에 애인은 혼자 고립되기 마련이고 사랑싸움에서 당신은 애인보다 유리한 위치에 놓이게 된다. 사랑싸움은 당신이 애인의 의중을 파악하지 못하였고 애인의 지인들과 친분을 쌓지 못하였을 때만 어쩔 수 없이 하는 것이라는 것을 잊지 말자.     사랑싸움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 전쟁에는 많은 인적, 물적 자원의 준비가 필요하다. 전쟁을 지휘하는 장수가 적의 도발에 넘어가 준비가 덜 된 상태에서 싸움을 시작한다면 필히 패할 것이다. 사랑싸움은 나라 간의 전쟁보다 규모는 작지만 싸움의 속도는 오히려 전쟁을 앞선다. 상대방의 공격이 들어왔을 때 바로 반격하지 못한다면 사랑싸움은 하나마나한 것이 되어버린다. 결국 사랑싸움의 승패는 준비에 있다고 봐야 한다. 사랑싸움을 할 때는 상대방의 도발에 넘어가 속사포처럼 쏟아내기보다는 조용히 상대방의 의견을 들으며 자신의 논리를 세우며 준비한 뒤 짧게 이야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상대가 자극적인 말들로 당신을 공격해도 결코 당신은 생각나는 대로 말해서는 안된다. 말은 많이 할수록 실수를 하게 마련이므로 차라리 상대방이 말을 많이 하도록 유도하고 그중 반박 가능한 부분을 모으며 상대방의 의견을 듣다가 짧은 한마디로 상대의 퇴로를 차단하는 것이 좋다.  또한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한번 세운 논리는 절대로 바꾸지 말아야 한다는 것이다. 당신이 세운 논리를 스스로 바꾼다면 상대는 당신의 말을 더 이상 신뢰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사랑싸움 상황별 병법 손자병법에서는 아군과 적군의 수의 차이에 따라 용병술을 달리했다. 1. 아군이 적군의 10배일 때 : 포위 2. 아군이 적군의 5배일 때 : 일제 공격 3. 아군이 적군의 2배일 때 : 분산 공격 4. 아군이 적군과 같을 때 : 전략적 공격 5. 아군이 적군보다 적을 때 : 퇴각 연애 싸움에서는 연애 싸움의 원인에 대한 서로 간의 잘잘못의 양에 따라 전술을 달리한다. 1. 상대방이 확실히 당신에게 잘못했을 때 : 감싸 안아라. 상대방이 바람을 피웠거나, 큰 실수를 했다면 연애 싸움을 하기보다 넓은 아량으로 상대방을 용서하라. 물론 당신의 속은 포스코 3번 용광로보다 뜨겁게 불타오르겠지만 싸워서 당신이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확실히 헤어질 마음이 서지 않는다면 사랑싸움을 하기보다 상대방을 용서하고 감싸 안는 것이 좋다. 상대방도 확실히 자신의 잘못은 알고 있을 것이며, 이런 상황에서 자신을 용서해주는 당신에게 무한한 죄스러움과 감사함을 느끼고 있을 것이다.   2. 상대방과 나의 잘못이 비슷할 때 : 당신에게 유리한 룰을 적용하라! 대부분의 사랑싸움은 대부분이 이런 상황이다. 이때에는 연애 싸움 전에 사랑싸움의 틀을 당신에게 유리하게 짜야한다. 예를 들에 상대방이 약속시간에 1시간 늦었다고 하자. 만약 당신이 그동안 약속시간에 늦은 적이 많다면 상대방이 이전의 이야기를 꺼내며 당신을 공격할 것이다.  이때 당신은 똑같이 옛 실수에 대해 이야기 하기보다 차라리 "오늘은 예전 일은 꺼내지 마!"라고 못을 박아 싸움을 당신에게 유리하게 이끌어 가야 한다. 3. 상대방보다 나의 잘못이 클 때 : 빌어라 당장 상대방보다 당신의 잘못이 크다면 아무리 별일이 아니고 억울하더라도 싸우지 말고 빌어라. . . . 그리고 기억해라!+_+ '와신상담[臥薪嘗膽]' 당신에게 꼭 필요한 고사성어다!
19
Comment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