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oliword
5,000+ Views

신...

우리글 1-71 신 http://cafe.naver.com/wooliword/759 아이에게 있어 신은 부모입니다. 부모의 역할은 출산을 한 후 아이의 성장을 지원하며 묵묵히 지켜보는 것입니다. 부모가 이룩한 유산(모든 것)은 훗날 자식에게 물려주게 됩니다. 태양계에 있어 신은 은하계입니다. 은하 중심의 역할은 태양계를 생성한 후 태양계의 성장을 지원하며 묵묵히 지켜보는 것입니다. 은하 중심이 이룩한 유산(모든 것)은 훗날 태양계에게 물려주게 됩니다. 은하 중심을 은하핵이라고도 부릅니다. 지구가 속해 있는 네바돈 은하는 소용돌이치는 태극모양과 유사한 은하입니다. 고로 지구에게 있어 신은 태양계인 것입니다. 태양계의 역할은 지구를 생성한 후 지구의 성장을 지원하며 묵묵히 지켜보는 것입니다. 태양계가 이룩한 유산(모든 것)을 훗날 지구에게 물려주게 됩니다. 즉 지구의 보육을 담당했던 부모들이 다름 아닌 태양계의 행성들이라는 것입니다. 각 행성은 각각 맡은 보육분야가 있었다는 것입니다. 물적 담당부터 정신 담당까지... 물질적 담당인 별들에게 신호를 보내게 되면 거기에 맞는 반응이 있었고 정신적 담당인 별들에게 신호를 주면 또한 거기에 맞는 반응이 당신에게 늘 주어졌던 것입니다. 해서 당신이 그동안 물질적인 삶을 원했던 것인지 정신적인 삶을 원했던 것인지를 뒤돌아볼 수 있게 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현재의 당신을 통해서 말이죠. 물질적인 삶을 추구했던 인간과 정신적인 삶을 추구했던 인간들은 서로 간에 보완이 되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균형 있게 나누지 않던 자들이 있습니다. 이자들이 바로 기득권들인 것입니다. 어둠의 세력이라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해서 자기가 가진 것을 평소에 나누지 않았던 이자들이 당장은 좋았을지 몰라도 마지막 시기에는 처참한 최후를 맞이하게 되는 것입니다. 이기심과 욕심으로 인해서 말이죠. 태양계는 물질적 성질이 센 3차원입니다. 해서 영적(5차원 이상의 의식수준)인 삶을 추구하던 분들에겐 그만큼 어려운 환경이었습니다. 은하 중심(고차원)에서 원하는 열매란 점차 하나님을 닮아가는 것입니다. 헌데 태양계는 자신의 부모인 은하 중심의 뜻은 아랑곳하지 않고 자기(사타니즘)의 열매들만 수확하려고 급급해 있던 형국인 것입니다. 지나치게 물질적인 삶을 추구하는 자들을 양산해 내고 있었다는 것입니다. 물질욕에 빠진 자들을 노예로 이용하여 영원히 태양계(사타니즘)가 왕 노릇을 할 수 있다는 착각에 빠져있는 상태이기도 한 것입니다. 태양계 자체도 하나의 인간과 다를 바 없는 개념이 적용되기도 한다는 것입니다. (프렉탈 이론) 하지만 은하 입장에서 지켜보는 것도 한도가 있으며 모든 것은 주어진 주기(때)가 있다는 것입니다. 영원히 지켜봐 주기만 하면 좋겠지만 냉정히 평가를 하는 시기도 분명히 있다는 것입니다. 은하 중심에서도 어쩔 수 없이 우주의 이치를 따라야 하기에 사랑하는 태양계를 조정할 수밖에 없게 되는 것입니다. 이런 상황을 미리 예견하고 졸업 준비하라고 계시를 남겨준 것들이 바로 각종 경전들과 고전들인 것입니다. 상위 존재들 입장에서는 이 방법이 할 수 있는 유일한 최선의 방법이었던 것입니다. 왜냐하면 상위 존재들이 가진 유산이란 것은 엄청난 것이라서 행여나 물질적인 삶을 영위하는 자들이 물려받게 된다면 위험해서 유지할 수 조차 없는 세계이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해 엄청난 과학 수준과 지혜의 세상이기 때문인 것입니다. 해서 지혜로운 자들이 아니라면 즉 욕심과 화가 일정 사라진 자들 외엔 알아듣지 못하게 전해지고 있었던 것입니다. 그럼 여기서 원자 이전의 세계로 가봅시다 쿼크니 힉스니 끈이니... 더 나아가면 우주 전체에 퍼져있는 암흑물질 혹은 암흑에너지라는 게 있습니다. 이것은 마이너스와 프러스 성질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것의 조합 여부에 따라 모든 것이 생성되는 재료가 되는 것입니다. 호흡을 기본으로 하여 기도와 명상을 하게 되면 본인의 주파수 대역대와 자기장이 커집니다. 인간이 흡수할 수 있는 것은 크게 보면 두 가지입니다 하나는 태양계 각 행성들과의 송수신 능력이고 다른 하나는 이 암흑에너지를 끌어와 사용할 수 있는 능력입니다. 해서 수행이 깊어지게 되면 기가 나오기도 하는 것이며 지혜를 얻게도 되는 것입니다. 이 두 가지를 흡수할 수 있는 기능을 활성화하는 과정이 바로 호흡과 명상입니다.. 즉 암흑에너지와 우리가 송수신할 수 있는 정보(파장)가 바로 신의 정체인 것입니다. 이러한 것들이 무지했던 인간들을 졸업의 길로 인도해주는 부모라고 보시면 되는 것입니다. 고로 신은 어디에도 있다는 것입니다. 우주 안에 가득하다는 것입니다. 다만 인간마다 그것을 받아내는 능력이 다를 뿐이고 서로가 다른 것을 원하고 있었을 뿐인 것입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반려견이 '보호자의 장례식'에 참여해야 하는 이유
캐나다의 브리티시 컬럼비아에서 뭉클한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심장마비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한 남성과 반려견의 이야이기입니다. 1년 전, 한 남성이 심장마비로 쓰러졌습니다. 가족의 신고로 구급대원들이 출동해 응급조치를 취했지만 그는 숨을 거두고 말았습니다. 가족들은 갑작스러운 남편과 아버지의 사망에 망연자실하며 눈물을 흘렸고, 가족의 반려견 새디는 들것에 실려가는 보호자의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습니다. 그때부터 새디는 며칠 동안 식사를 거르며, 온종일 창문 밖을 내다보았습니다. 들것에 실려나가던 보호자의 모습만이 마지막 기억으로 남은 새디는 자신의 오랜 친구가 다시 돌아오기만을 기다렸습니다. 남성의 장례식이 열리는 날, 유가족들은 새디와 보호자가 마지막 인사를 나눌 수 있도록 장례식으로 함께 향했습니다. 조문객들은 순서를 기다리며 남성이 누워있는 관 앞에서 마지막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그리고 새디의 차례가 되었을 때, 새디는 두 발로 서 관 안에 들어있는 친구의 얼굴을 한참 동안 들여다보았습니다. 그의 부인은 눈물을 흘리며 새디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새디가 충분히 납득할 수 있을 때까지 기다려주었고, 그렇게 둘의 마지막 작별 인사가 마무리되었습니다. 그날 이후로 새디는 밥을 먹기 시작했습니다. 가장 친한 친구와의 이별을 받아들인 것입니다. 하지만 새디의 사례와 달리, 대부분의 장례식장과 사람들은 '장례식에 개를 데려오는 것이 상식에 어긋난다'라는 선입견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 전문가는 반려동물의 보호자가 세상을 떠난다면, 상실감에 오래 시달리지 않도록 반려동물이 마지막 작별 인사를 할 수 있도록 허락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개들도 인간과 마찬가지로 감정이 풍부한 동물입니다. 자신의 보호자와 친구들을 한없이 기다리며 상처받지 않도록, 이별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