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ah44458
5,000+ Views

One ok rock - ケムリ

설명 따윈 필요없는 One ok rock입니다!! 스트레스와 나의 꿈을 무시하거나 방해하는 자들에게 한방 크게 날리는 가사들이 너~무~좋죠^^ "Kemuri (ケムリ)" このままだと自分だけじゃなくてこの世界壊れるだとう 信頼できないデカい未来 夢はあるけど。。。 今日も朝から夜までいい事一つもなかった ただ時は過ぎて肌も鉄も酸化していくだけさ 世の中有害なものだけが生まれているような 自分のやりたいことも誰かに邪魔されて 吸い込んだケムリは人々の体を痛めつけ 何一ついい事なんてないんだ どうしてくるの? このままだと自分だけじゃなくてこの世界壊れるだろう 信頼できないデカい未来 夢はあるけど… ケムリに包まれた犠牲者が魂込めて叫んでいる 世の中を汚染する憎いヤツら 目には見えない涙を流してる 排気ガスは霧のように前が見えなくて転落死 政治が大きく揺さぶりかける 関係ないと思っててもいつかはその手のひらに 俺らは転がされて汗水流すだけなのか? 全て洗浄してまた一から (あの時、あの場の圧力、言転) 汚いケムリをお香のように (何もできなかった自分) Such a smoky world このままだと自分だけじゃなくてこの世界壊れるだろう 信頼できないデカい未来 夢はあるけど。。。 ケムリに包まれた犠牲者が魂込めて叫んでいる 世の中を汚染する憎いヤツら 目には見えない涙を流してる そいつを作り出した正体は明かされず嵐が来る 黒い雲、血の雨、悲鳴あげてもキレイごと並べるの? このままだと自分だけじゃなくてこの世界壊れるだろう 信頼できないデカい未来 夢はあるけど… ケムリに包まれた犠牲者が魂込めて叫んでいる 世の中を汚染する憎いヤツら 目には見えない涙を流してる 이대로라면 자신뿐 아니라 이 세상 무너지는 것 믿을 수 없는 데카 미래 꿈은 있지만... 오늘도 아침부터 밤까지 좋은 일 하나도 없은 단 시간은 지나가고 피부도 쇠도 산화할 뿐이야 세상 유해한 것만이 태어나는 듯한 자신의 욕심도 누군가에게 방해 받아 마신 케무리는 사람들의 몸을 호되게 닦아 세우다 무엇 하나 좋은 일이 없다 왜 오니? 이대로라면 자신뿐 아니라 이 세상 무너질 것 믿을 수 없는 데카 미래 꿈은 있지만 케무리에 휩싸인 희생자가 영혼으로 외치고 있는 세상을 오염시킨다 미운 녀석들 눈에는 보이지 않는 눈물을 흘리는 배기 가스는 안개처럼 앞이 보이지 않고 추락사 정치가 크게 흔들기 관계 없다고 생각하더라도 언젠가는 그 손바닥에 우리는 굴리고 땀 흘리는 것? 모두 씻고 다시 처음부터(그때 그 자리의 압력, 말이) 더러운 케무리를 향처럼 아무것도 못한 자신) Such a smoky world 이러면 자신뿐 아니라 이 세상 무너질 것 믿을 수 없는 데카 미래 꿈은 있지만... 케무리에 휩싸인 희생자가 영혼으로 외치고 있는 세상을 오염시킨다 미운 녀석들 눈에는 보이지 않는 눈물을 흘리는 그 녀석을 만들어 낸 정체는 밝혀지지 않은 폭풍이 오는 검은 구름, 많은 사상자, 비명을 지르고도 깨끗하별 늘어놓니? 이대로라면 자신뿐 아니라 이 세상 무너질 것 믿을 수 없는 데카 미래 꿈은 있지만 케무리에 휩싸인 희생자가 영혼으로 외치고 있는 세상을 오염시킨다 미운 녀석들 눈에는 보이지 않는 눈물을 흘리는
Never Let This Go – ONE OK ROCK We have to carry on!! 俺らはやらなきゃいけない! We have to make it for us!! 自分たちのために! But then never gonna make it!! でもその時お前はやってくれないよな! Let this go!!) やるんだよ!! As I look into your eyes 君の瞳を見つめても And see you standing there 君はそこに立ってるだけ Tell me something 何か言ってくれよ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でも君は何も言ってくれない Step into your heart 君の心に立ち入ろうとしても But you don't take it 受け入れてはくれない Please don't leave it 頼む 置いて行かないでくれ And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でも君は絶対そうはさせてくれないんだ All I know 分かってるよ Is that you want to break it 君がそれを壊したいんだって I just want to say ただ聞かせてくれよ Is that your feeling? それがキミの気持ちなの? You know what you are? 自分の事分かってないんじゃない? Tell me why 教えてくれよ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 キミが俺に背中を向けたワケを You drive me crazy!! 君は俺を夢中にして狂わせるのさ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 俺らはこの関係を続けてきた That we can't keep any more もう続ける事のできないような (不安定な関係を)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 でも俺らは自分たちのために やり遂げなきゃいけない 'Cuz I'm never gonna make it 俺だけ成功するつもりはないから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もし俺が傷つけてしまったお前の感情の壁を 取り払って理解してやれたなら I could get everything back 俺はすべて取り戻すことができるのに It's back to me just like that! あの頃の俺に戻れるのに!! As I look into your face 俺が君の顔を見つめても And see you smiling there 君はそこでほほ笑むだけ Show me anything 何でもいいから見せてくれよ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君は見せるつもりなんてないだろうけど Maybe I was messed 俺は混乱してるのかもな You think maybe I was wrong 君は俺がおかしかったと 思うかもしれないけど No way to change it この気持ちを変える事なんてできない But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でも君は心を開くつもりなんてないだろうな All I know 分かってるよ Is that you want to break it 君がそれを壊したいんだって I just want to say ただ聞かせてくれよ Is that your feeling? それがキミの気持ちなの? You know what you are? 自分の事分かってないんじゃない? Tell me why 教えてくれよ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 キミが俺に背中を向けたワケを You drive me crazy!! 君は俺を夢中にして狂わせるのさ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 俺らはこの関係を続けてきた That we can't keep any more もう続ける事のできないような (不安定な関係を)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 でも俺らは自分たちのために やり遂げなきゃいけない 'Cuz I'm never gonna make it 俺だけ成功するつもりはないから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もし俺が傷つけてしまったお前の感情の壁を 取り払って理解してやれたなら I could get everything back 俺はすべて取り戻すことができるのに It's back to me just like that! あの頃の俺に戻れるのに! All I know 分かってるよ Is that you don't want to break it お前だって本当は この関係を壊したくないんだ Please tell me why それなら教えてくれよ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 なんでお前は俺に背を向けるんだ You drive me crazy こんなにもお前が好きなのに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 俺らはこの関係を続けてきた That we can't keep any more もう続ける事のできないような (不安定な関係を)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 でも俺らは自分たちのために やり遂げなきゃいけない 'Cuz I'm never gonna make it 俺だけ成功するつもりはないから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もし俺が傷つけてしまったお前の感情の壁を 取り払って理解してやれたなら I could get everything back 俺はすべて取り戻すことができるのに This time, we will let this go!! 今がチャンスだ、やらないでどうする! Let this go!! やろうぜ! Let this go!! やろうぜ! We have to carry on!! 우리들은 하지 않으면 안 된다! We have to make it for us!!자신들 때문에!But then never gonna make it!!근데 그때 너는 하지 않는구나!Let this go!) 한다 As I look into your eyes군의 눈동자를 바라보고도 And see you standing there너는 거기에 섰을 뿐 Tell me something뭔가 말하고 주어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하지만 자네는 아무것도 말하지 않는다 Step into your heart당신의 마음에 들어서더라도 But you don't take it받아들이지는 않고 Please don't leave it부탁하다 두고 가지 마라 And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하지만 자네는 절대 그렇게는 하고 주지 않는다 All I know알아 Is that you want to break it당신이 그것을 부수고 싶냐구 I just want to say그냥 들려주어 Is that your feeling?그것이 너의 마음이야? You know what you are?자신의 일 알잖아? Tell me why가르쳐라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너가 나에게 등을 돌린 이유를 You drive me crazy!!너는 나를 열중하고 미칠 거야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우리들은 이 관계를 이어 온 That we can't keep any more이제 계속할 수 없는 (불안정한 관계를)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에서도 우리들은 자신들 때문에 해내지 않으면 안 된다'Cuz I'm never gonna make it나만 성공할 생각은 없으니까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만약 내가 떨어뜨렸다 너의 감정의 벽을 허물고 이해 할 수 있었다면 I could get everything back 나는 모두 되찾을 수 있는데 It's back to me just like that! 그때 나에게 돌아오는데!! As I look into your face내가 너의 얼굴을 바라보고도 And see you smiling there 너는 거기서 미소만 Show me anything 무엇이든 좋으니 보여라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너는 보일 생각은 없겠지만 Maybe I was messed 나는 혼란하는지도.. You think maybe I was wrong 너는 내가 이상하다고 생각했을지도 모르지만 No way to change it 이 마음을 바꿀 수가 없지 But you're never gonna let this go 하지만 자네는 마음을 열 생각 따윈 없겠지 All I know알아 Is that you want to break it당신이 그것을 부수고 싶냐구 I just want to say그냥 들려주어 Is that your feeling?그것이 너의 마음이야? You know what you are?자신의 일 알잖아? Tell me why가르쳐라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너가 나에게 등을 돌린 이유를 You drive me crazy!!너는 나를 열중하고 미칠 거야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우리들은 이 관계를 이어 온 That we can't keep any more이제 계속할 수 없는 (불안정한 관계를)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에서도 우리들은 자신들 때문에 해내지 않으면 안 된다'Cuz I'm never gonna make it나만 성공할 생각은 없으니까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만약 내가 떨어뜨렸다 너의 감정의 벽을 허물고 이해 할 수 있었다면 I could get everything back 나는 모두 되찾을 수 있는데 It's back to me just like that!그때의 나에게 돌아오는데! All I know알아 Is that you don't want to break it너라니 정말은 이 관계를 망가뜨리고 싶지 않아 Please tell me why 그렇다면 가르쳐라 Did you turn your back right to me이므로 너는 나에게 등을 돌리어 You drive me crazy 이렇게도 너를 좋아하는데 We just carry on our relation우리들은 이 관계를 이어 온 That we can't keep any more이제 계속할 수 없는 (불안정한 관계를) But we have to make it for us에서도 우리들은 자신들 때문에 해내지 않으면 안 된다'Cuz I'm never gonna make it나만 성공할 생각은 없으니까 If I see your mind Without the wall of emotion that I tore 만약 내가 떨어뜨렸다 너의 감정의 벽을 허물고 이해 할 수 있었다면 I could get everything back 나는 모두 되찾을 수 있는데 This time, we will let this go!! 지금이 찬스다 하지 않고 어떻게 하자! Let this go!! 하자! Let this go!!하자!
キミシダイ列車 – ONE OK ROCK Can't take a time 時間をかけてる暇なんてないぞ What are you waiting for? 一体何を待ってるわけ? 大事なコト忘れてないかい? 何かのせいにして逃げてはいないかい? 僕らがそう感じれる 喜びや悲しみは 日々生きるためのスパイス Yes, try to try, keep moving on そうだ 挑戦を重ねて進み続けろ そうでもしなきゃ Can't see the light 光なんて見えるはずもない      元も子もなくなって 本当にただ痛い目見るだけ Just hold on tight, It can be all right しっかり踏みしめれば きっと平気さ We take it back 取り戻すのさ 過去の自分が今僕の土台となる wow So 現実逃避を繰り返す It's a wasting time for your blaming yourself 自分を責めても時間の無駄さ Are you ready now? 準備はいいか? We are ready now for tonight 俺らはできてるぜ Can't give it up 諦められないよ You're the only one 君は一人しかいないんだから 君が唯一信じれる事!! 何かの犠牲をも惜しまずにできること!! Yes, try to try, keep moving on そうだ 挑戦を重ねて進み続けろ そうでもしなきゃ Can't see the light 光なんて見えるはずもない      元も子もなくなって 本当にただ痛い目見るだけ Just hold on tight, It can be all right しっかり踏みしめれば きっと平気さ We take it back 取り戻すのさ 過去の自分が今僕の土台となる wow So 現実逃避を繰り返す It's a wasting time for your blaming yourself 自分を責めても時間の無駄さ Are you ready now? 準備はいいか? We are ready now for tonight 俺らはできてるぜ Don't you take your times to blame yourself? 自分を責めるのに時間使ってどうするの? Times you're taking back are 君が取り戻す時間は Times I'm taking back 俺の取り戻す時間と同じさ I can do anything 24 hours a day 俺は一日24時間なんだってできる Are you ready now? 準備はいいか? We've got nothing to be taken! 俺らに失うものなんてないんだよ こんりんざい僕は言わせぬから 「過去がこうだ!だから未来もこうさ!!」 もうくだらん これだから嫌になる 「もういいや このまま死んだって」 ...って思うほどバカに生きてるから ホラ気付けば また今日も歌ってる!! Just hold on tight, It can be all right しっかり踏みしめれば きっと平気さ We take it back 取り戻すのさ 取り戻すのさ 過去の自分が今僕の土台となる wow So 現実逃避を繰り返す It's a wasting time for your blaming yourself 自分を責めても時間の無駄さ Are you ready now? 準備はいいか? We are ready now for tonight 俺らはできてるぜ
So now my time is up Your game starts, my heart moving? Past time has no meaning for us, it’s not enough! Will we make it better or just stand here longer Say it “we can’t end here till we can get it enough!!” 絶対的根拠はウソだらけ いつだってあるのは僕の 自信や不安をかき混ぜた 弱いようで強い僕!! This is my own judgment!! Got nothing to say!! もしも他に何か思いつきゃ速攻言うさ!! 「完全感覚Dreamer」がボクの名さ Well, say it ? well, say it!! あればあるで聞くが今は Hold on! Yeah when I’m caught in fire When I rise up higher Do you see me out there waiting for the next chance we get Will we make it, IT’S NOT ENOUGH or just stand here longer Say it “we can’t end here till we can get it enough!!” 確信犯?知能犯?NO NO NO!! いつだってその場しのぎの 持論や理論を織り交ぜた 自由さユニークさもなく This is my own judgment!! Got nothing to say!! もしも他に何か思いつきゃ速攻言うさ!! 「完全感覚Dreamer」がボクの名さ Well, say it ? well, say it!! You know I’ve got to be NUMBER ONE!! どうだい?予想外? 面食らって,はばかれて 後退?して撤退? ってYeah 完全感覚Dreamer的空想!! 誰が何を言おうが言わまいが無関係!! どうやったっていつも変わらない カべをヤミをこれからぶっ壊していくさ!! 完全感覚Dreamer When I’m caught in fire When I rise up higher Do you see me out there I can’t get enough! Can’t get enough!! という感じである。
Heartache – ONE OK ROCK So they say that time takes away the pain 時が痛みを忘れさせてくれるって言うけど But I’m still the same あの時と同じ痛みを抱えたまま And they say that I will find another you 君の代わりが見つかるなんて言うけど That can’t be true そんなわけもない Why didn’t I realize? どうして気づけなかったんだろう Why did I tell lies? どうして嘘をついてしまったんだろう Yeah I wish that I could do it again 叶うことなら もう一度君と一緒に Turnin’ back the time back when you were mine 時よ 戻れ 君が僕の『ヒト』だった頃に All mine どうか… (キミの全てが僕のモノだった時という意味)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心が痛いんだろう 拾い集めた後悔は 涙へとかわりoh baby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辛くて苦しいんだ あの日の君の笑顔は思い出に変わる I miss you 君が恋しいよ 僕の心を唯一満たして 去ってゆく君が 僕の心に 唯一触れられる事ができた君は  Oh baby もういないよ もう何もないよ Yeah I wish that I could do it again 叶うことなら もう一度君と一緒に… Turnin’ back the time back when you were mine 時よ 戻れ 君が僕の『ヒト』だった頃に All mine どうか…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心が痛いんだろう 拾い集めた後悔は 涙へとかわりoh baby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辛くて苦しいんだ あの日の君の笑顔は思い出に変わる I miss you 寂しいよ It’s so hard to forget 忘れることなんてできないよ (忘れる事がとても難しい) 固く結んだその結び目は Yeah so hard to forget 忘れられないんだよ   強く引けば引くほどに   You and all the regret 君の存在と全ての後悔が 解けなくなって離れなくなった 今は辛いよ それが辛いよ すぐ忘れたいよ 君を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心が痛いんだろう 拾い集めた後悔は 涙へとかわりoh baby So this is heartache? So this is heartache? なんでこんなにも  こんなにも辛くて苦しいんだ あの日の君の笑顔は思い出に変わる I miss you 寂しいよ I miss you 恋しいよ I miss you 君のことが… 改めて訳すとめちゃめちゃ良い歌詞ですね(´;ω;`) 親しい人と別れる経験をした人には心に響くものがあるでしょう。 私も訳してる途中で色々な事を考えていました。 本当に素晴らしい曲だと思います。 wishは実現が非常に難しい願いを表す言葉です。 I wish that I could do it again にはやり切れない思いが込められているのですね。 I miss youは『君がいなくて寂しい・辛い』というニュアンスがあります。
4 Comments
Suggested
Recent
@flawspear even though the days go on~ so far away from~ it seems ao close~~~~ 저도 사랑하는곳이죠^^ 원오크락은 곡이 다양면서도 자신만의 스타일이 있어서 더 좋은것 같아요😍
원오크락!!! 저는 be the light 좋아해요
노래가 시원하네여 가사도 좋고 ㅎㄹ
@ekslflfl 듣자마자 아!! 오랜만에 락에 빨려들겠다하게 만든 밴드였고 지금도 자주 듣게 만드는 매력이 많은 밴드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후쿠시마 원전폐기물 자루 태풍에 유실…얼마나 잃어버렸는지 몰라
일본 할퀸 하기비스로 사망 30명, 15명 실종 후쿠시마 원전 오염 제거 폐기물 자루 홍수에 휴실 10자루 회수 했다지만 얼마나 떠내려 갔는지 몰라 2015년 9월 10일 후쿠시마현 도미오카마치(富岡町)의 연안에 제염 폐기물을 담은 자루가 쌓여 있다. (사진=교도 제공/연합뉴스) 일본을 강타한 태풍 하기비스로 후쿠시마 원전 방사성 폐기물을 담은 자루가 유실됐다. 하지만 몇자루나 잃어버렸는지 몰라 불안감을 키우고 있다. 가을 태풍 하기비스는 일본에 큰 상처를 남겼다. 일본 공영 NHK에 따르면 하기비스 영향으로 13일 오후 9시 현재 30명이 목숨을 잃고 15명이 실종됐다. 부상자도 170명을 넘어었는데 집계가 진행되면서 사망자나 실종자 수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동일본대지진이 발생했던 후쿠시마에서는 하기비스가 현재 진행형이다. 하기비스가 몰고 온 폭우에 원전 사고로 생긴 방사성 폐기물이 유실됐다. 오염 제거작업으로 수거한 방사성 폐기물을 담은 자루가 임시보관소 인근 하천으로 떠내려간 것이다. 후쿠시마현 다무라시측은 하천 일대를 수색해 유실된 자루중 10개를 회수했다. 다무라시측은 회수한 자루에서는 내용물이 밖으로 나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문제는 몇개가 유실됐는지 확인되지 않는다는 점이다. 임시보관소에는 폐기물 자루 2,667개가 있었다. 폐기물 자루에는 오염 제거 작업에서 수거한 풀이나 나무 등이 들어 있으며 무게는 1개에 수백㎏에서 최대 1톤이 넘기도 한다. 요미우리신문은 이 폐기물의 공간방사선량이 시간당 1마이크로시버트(μ㏜) 이하라고 보도했다. 흉부 엑스선 촬영시에는 50마이크로 시버트의 방사능이 노출된다. 후쿠시마 지역에서는 지난 2015년 9월 폭우때도 원전 사고 폐기물이 유출된 적이 있었다.
퀸은 영화 배우 뺨치게 잘생긴 드러머를 제외하고는 볼 만한 게 없다
퀸이 초기 시절 어느 평론가에게 들은 말  '영화 배우 뺨치게 잘생긴 드러머를 제외하고는 볼 만한 게 없다' 에서 영화 배우 뺨치게 잘생긴 드러머는 로저 테일러! 만화 캐릭터도 이렇게 만들면 사기라고 할 것 같은데... 얼굴만 존잘이 아니라 본업까지 핵존잘 작곡 드럼 기타 베이스 보컬 다 가능한 레알 먼치킨 Radio Ga Ga(레디오 가가)를 만든게 로저♡ 거기에다 치대생 출신이고, 나중에 적성에 안맞아서 식물학으로 전과 아름다운 외모를 가졌지만, 성격은 존나쎄 그 자체인 로저 공연 전에 염색을 잘못 해서 머리가 녹색이 됐는데 프레디가 이걸로 내내 놀려먹어서 드럼 집어던짐ㅋㅋㅋㅋ 퀸 음악 악평한 롤링스톤지에 친필 쌍욕 편지도 보냄ㄷㄷㄷ 비행기 구토용 봉투에 편지를 써서 보내는 성질머리;; 기자가 콘서트 제대로 안보고 공연 전 음향체크만 듣고 후기 써서 씅질이 남! 씨익씨익;;; 180.3cm / 60.3kg의 슬랜더 프레디가 라이브때 키 낮춰서 노래해도 본인은 드럼치며 꿋꿋이 원키 고음 지른게 로저 예전에 고향에서 밴드를 했었는데 보컬이 나가고 보컬, 드럼을 동시에 맡은 경험이 있음ㅋㅋㅋㅋ 보컬도 제일 안정적인건 로저였다고 함 고음이 젤 높이 올라가는것도 로저! 로저 테일러에게 겸손함이란?| 전혀 없음ㅇㅇ (난 좀 짱이니까) 로저는 참지않긔. 우리 로저는 안 참고 찢어요 사기캐는 나이들어서도 존잘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응답하라 80'] 정글은 언제나 맑음 뒤 흐림
한 때 참 좋아하던 애니메이션, 정글은 언제나 맑음 뒤 흐림 누구는 <정글은 언제나 맑은 뒤 흐림> <정글은 언제나 하레와 구우> <정글은 언제나 하레와 쿠우> 라고도 이야기 한다오. 하지만 어찌 되었든 우리에게 남은 것은 구우!... 투니버스 방영 당시 이름은 구루미였긴 하지만 말이오. 껄껄. 먼치킨 중의 먼치킨. 본인은 먼치킨을 참으로 좋아하는데, 구우야 말로 궁극의 먼치킨이 아닐까 싶소. 정말 못 하는 것이 없다오. 구우의 능력 : "평상시 "보통 얼굴"이라 불리는 무뚝뚝한 표정을 하고 다니며, 가끔 "영업용 얼굴"로 바꾸어 하레를 골탕먹이는 데 주로 이용한다. 여기에 자유 자재로 늘어나는 목과 팔, 몸집 불리기와 줄이기, 로보트로 변신하여 깽판치기 등의 능력을 지녔다. 아주 가끔은(곰과 싸울 때, 양호선생을 기절시키고 자기가 양호선생일 척 할 때 등) 초특급 쿨뷰티 미녀로 성장변신하기도 한다. 또한 구우의 뱃속은 또다른 세계로서 이곳에는 정체를 알 수 없는 생물체와 각종 랜드마크들이 널려 있으며, 사람도 살고 있는 것으로 보아 자급자족이 가능한 소우주로 추정하고 있다. 최대 100만명(베르, 로버트, 아시오 등과 샤론네 집의 시종들 전부) 알파까지 삼켜본 기록이 있다. 어지간한 등장 인물들은 모두 삼켜진 적이 있다고 봐야 한다. 삼켜진 적이 없는 등장인물은 리타 등 도시학교 학생들, 암살6인조 정도일듯. 그 외에도 간단한(?) 마술부터 사람의 성격 조종과 신체 개조, 나이 조종(마리를 성장시키고, 크라이브와 웨다를 아기로 만드는 등 자유자재다), 영혼 바꾸기(크라이브와 하레의 몸을 바꿨다), 인식 조작(비행기 기장 및 스튜어디스 노릇을 다 했는데, 하레를 제외한 승객 중 아무도 그걸 눈치채지 못했다), 동물의 인간화(바퀴벌레를 인간으로 바꾸었다) 그리고 시공간 이동까지 구사하는 그야말로 먼치킨중의 먼치킨 캐릭터다." (나무위키 발췌) 수수께끼의 정글을 무대로 한 정말 정신없는 코미디 만화로 진지할 때 조차 정신이 없다오... 하지만 그것이 매to the 력 캐릭터 하나 하나 모두 정신이 없... 아니 매력이 있소. 원작자가 우리 나이로 무려 17세 때 이 만화로 데뷔를 했다고 하니, 엄청난 차..창의력으로 똘똘 뭉쳤지 않겠소? 뭐 예를 들자면 이 아이들의 이름은 만다. 이 정글에 흔한 식용열매.jpg 누르면 누..눈에서 잼이 나온다오. 상했을 경우는 표정이 변하기 때문에 (사진을 넘겨 보시오) 변질 여부를 쉽게 알 수 있다는 장..점.. 그리고 포쿠테. 매우 기묘한 이 동물 역시 정글 사람들은 그냥 대충 토끼와 같은 식용 동물로 생각을 하고 있다오. 무조건 그냥 잡히면 다 식용인건가... 의외로 포쿠테는 꽤나 고등생물이어서 무리 생활, 사람의 말도 할 수 있다오. 재밌는 점은 자..자살도 할 수 있다는 점. "더 큰 특징으로는 맘에 드는 대상이나 적대적인 대상의 집 앞에서 자살을 한다. 맘에 드는 대상의 경우는 먹어달라는 뜻으로 적대적인 대상에게는 '이렇게 만들어 주마'란 경고의 의미라고." - 나무위키 매력적이지 않소? 가슴털이 무성한 촌장은... (이미지는 분명 멈춰있는데 가슴털이 불어나는 기분이 드는 것은 기분탓) 포쿠테를 먹으면 가슴털이 더욱 무성해진다오 가슴털 덕에 구우에게 온갖 짓(...)을 다 당하여 구우를 구우사마(...)라 존칭으로 부른다는... 어찌되었든 가장 불쌍한 것은 하레... 하레... 그러므로 우리의 심신을 안정시키기 위한 ost를 한번 들어 보지 않겠소? 본인은 투니버스로 이 애니를 봤기 때문에 한국 노래가 매우 익숙한데, 정말 그냥 가요톱텐에 써도 전혀 문제 없을 정도의 퀄리티였다오. 이것은 특히 본인이 좋아하는 노래, 박혜경이 부른 '카누를 타고 파라다이스에 갈 때' 투니버스에서의 엔딩이었다오. 한국판 오프닝, 박혜경의 '안녕' 세상에 어찌 이리 좋단 말이오... 이는 일본의 오프닝에 더빙을 한 한국판 오프닝이라오. 그리고 이런 엔딩도 있었소. 디럭스 엔딩이라오. 기억하는 그대들 있소? 투니버스의 리즈시절... 그대들이 좋아하던 캐릭터는 무엇이었소? 본인은 역시 포쿠테.... 그리고 촌장...ㅋ
2017년 주목해야 할 Hip-Hop, TOP 5
1. 창모 일리네어의 하위 레이블 ‘엠비션 뮤직’ 소속 창모!!! 그 외 엠비션 뮤직에는 김효은, 해쉬스완이 있습니다. 요즘 승승장구 중!! 비와이가 2017년 힙합 라이징 스타가 될 만한 랩퍼로 창모를 언급!! 대표 곡 “마에스트로” https://youtu.be/wMkdmElFLUw 2. 문명진 R&B의 최정상급 보컬 문명진의 새로운 싱글앨범 "옆으로 누워" 완전 취향저격!!! 피처링으로 하이라이트 레코즈 소속 레디(Reddy) !!!! 이 조합도 괜찮네?? 문느님 앞으로 완전 기대!!!! https://youtu.be/CTMkirwHXig 3. 비와이 x 씨잼 에이셉 타이와이(A$AP TyY) 와 작업한 ‘라이크미(LIKE ME)’는 각자 래퍼로서 음악인생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냈다고 함. 리스너들을 위해 앞으로 많이 많이 한국힙합이 널리널리 퍼지길!! 뭐 굳이 설명이 더 필요없죠.... 요즘 진짜 리스펙! https://youtu.be/S3VtDUV3smY 4. 사이커델릭 영화 “스트레이트 아웃 오브 컴튼”의 배경이 되기도 한 커크 킴(Kirk Kim)이 대표로 있는 본토 힙합 미국 캘리포니아주 컴튼시에 기반을 둔 사이커델릭!!! 아는 사람은 다 알죠? 싸이커델릭 레코즈 비지니스를 힙합 엔터테인먼트로 확장하여 한국에 진출!!! 이번 쇼미더머니 6 및 힙합신에서의 활약이 앞으로의 활동 기대!! https://youtu.be/JA1GAaJ_r5g 싸이커델릭 소속 라코! 최근에 나온 앨범!! 5. 오케이션 작년에도 SBS 가요대전에서 지드래곤, CL, 비와이와 함께 무대에 오른 오케이션!! 진짜 이 형은 스웩~ 좋은 곡 너무 많지만 2분4초 부터 들어봐!! https://youtu.be/NAHigJCmVNo 박재범 - 뻔하잖아 (feat.Okasian) 2분 10초부터 들어봐!! https://youtu.be/X0PqkT_dnxs
98센트...식료품 배달원의 마라톤 우승화
... (일본 브랜드 네이밍, 스포츠 브랜드편 아식스/미즈노/데상트 관련 기사입니다.) 2003년 6월 22일 뉴욕타임스는 한 전설적인 마라토너의 부음(Johnny Miles, Upset Winner of Boston Marathon, Dies at 97)을 전했다. 식료품 배달원을 하다 보스턴 마라톤을 제패한 조니 마일스(1905~2003)의 사망 기사였다. 존 크리스토퍼 마일스(John Christopher Miles)가 본명, 조니(Johnny)는 별명이다. 그런 그는 1926년과 1929년 보스턴 마라톤 대회의 우승자다. 뉴욕타임스가 전한 조니 마일스의 우승 신화는 드라마틱했다. 캐나다 광산 마을의 식료품 배달원 조니 마일즈 조니 마일스가 태어난 곳은 캐나다 동남부의 광산마을 노바 스코디아(Nova Scotia). 가정 형편이 좋지 못했던 조니 마일스는 식료품 배달원을 하며 달리기를 시작했다. 10대 시절 지역경주에서 우승한 적은 있지만 보스턴 마라톤 대회에 나가지 전까지 10마일 이상을 달려본 적이 없던 그였다. 그런 그가 보스턴 마라톤 대회에 도전한 건 1926년이다. 하지만 경비가 문제였다. 동네 사람들이 보고만 있지 않았다. 뉴욕타임스는 “마일스의 이웃들은 그를 기차로 보스턴 마라톤 대회에 보내기 위해 수백 달러를 모았다”(Miles's neighbors raised a few hundred dollars to send him by train to Boston for the 1926 marathon)고 전했다. 98센트...초라한 운동화 신고 보스턴 마라톤 출전 뉴욕타임스는 “단풍에 고향 노바 스코티아(Nova Scotia)를 상징하는 NS를 새긴 유니폼을 입었고, 운동화는 98센트 짜리였다”고 했다. 생전 첫 풀코스였다. 보스턴 마라톤 대회가 열린 날은 그해 4월 30일. 결과는 어떻게 됐을까. 당시 기록이나 관록으로 보자면, 조니 마일스 같은 아마추어가 도저히 우승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1924년 파리 올림픽 마라톤 우승자 알빈 스텐루스(Albin Stenroos)와 보스턴 마라톤 3연패의 클라렌스 데마르(Clarence DeMar)가 출전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조니 마일스는 두려울 게 없었다. 레이스가 진행되며서 데마르가 뒤쳐졌고 스텐루스가 주도권을 잡았다. 마일스는 훗날 보스턴글로브(Boston Globe)에 당시 레이스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위대한 선수들 제치고 더 위대한 우승 일궈 “나는 스텐루스를 쳐다 보았다. 그의 눈은 가라 앉아 있었고, 얼굴은 튀어 나와 있었다. 나는 그를 제칠 시점이라고 생각했다. 하트브레이크 힐(Heartbreak Hill)에서 나는 스텐루스를 앞질렀다.” (I looked at Stenroos and his eyes were sunken, his face was kind of pulled in and I figured this was the time to pass him. I passed him on Heartbreak Hill) 조니 마일스는 2시간 25분 40초의 기록으로 우승했다. 식료품 배달원의 기적과도 같은 반전 드라마였다. 조니 마일스는 1929년 한 차례 더 보스턴 마라톤 대회를 제패했다. <에디터 김재현> http://www.japanoll.com/news/articleView.html?idxno=519 저작권자 © 재팬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재팬올(http://www.japanoll.com)
노래 이야기 #6 감미로운 휴식을 주는 뉴에이지 추천곡
뉴에이지 음악을 정확히 규정하기는 어렵다고들 하는데요. 굉장히 복잡하고 다양한 형태의 음악들이 뒤썩인 듣기 편한 연주곡 형태의 음악이라고 하네요.ㅎㅎ 이론적으로는 범신론적이고 내면의 영적 각성을 추구해 우주차원에 도달한다는 뭐 상당히 어려운 개념이라는데.. 이론따윈 개나 줘버리구요.. @@ 한번씩을 들어 보셨을 귀에 익은 편안한 연주곡이라고 보시면 될 것 같아용. 주로 영화나 드라마의 OST 혹은 라디오 BGM으로도 많이 쓰이고 있습니다. 카페에가면 흔히 들을 수 있는 음악이라고도 말 할 수 있겠네요. 피폐해진 정신을 치유시켜줄만한 뉴에이지 음악들을 골라 보았습니다!!!! 특이하게도 일본에는 뉴에이지 음악을 하는 좋은 뮤지션들이 참 많습니다. 재즈힙합을 좋아하시는 분 들을에게는 상당히 대중성 있는 뮤지션인 Nujabes의 대표곡 Aruarian dance입니다. 37세의 젊은 나이로 교통사고로 인해 세상을 떠나 안타까움을 주고 있는 뮤지션이기는 하지만 전설적인 음악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데요.ㅠㅠ Aruarian dance라는곡은 일본 애니매이션 '사무라이 참프루'의 OST로 처음 쓰였다고 하네요. 신비롭고 상당히 몽환적인 느낌이 드는 세련된 곡입니다. 달밤의 고요함과 어울리는 낭만있는곡이네요. 역시 일본 뮤지션인 Mondo Gross의 대표곡인 1974 Way Home이라는 곡입니다. 제목처럼 집으로 가는 길에 조용히 들으며 상념을 가질 수 있는 곡입니다. 퇴근후 맥주 한캔과 어울리는 곡이랄까요?? 유희열의 라디오천국의 BGM으로 쓰이며 국내에서 더 유명해진 곡이죠. Mondo Gross역시 음악프로듀서와 DJ로 활동을 하며 애시드 재즈와 하우스 음악을 기반으로 하는 음악을 하는 그룹이라고 하지만... 어려운 말이니깐 스킵하겠습니다.@@ 걍 감상 ㄱㄱㄱ 입니다. 역시 재즈힙합 프로듀서인 DJ Okawari의 Flower Dance라는 곡입니다. 역시 많이들 접해 보셨을 명곡입니다. Nujabes나 Mondo Gross의 음악들 보단 피아노 연주가 주를 이루는 곡이네요. '나 피아노좀 친다' 하시는 분들이 욕심낼만한 곡이네요. 상당히 자연친화적인 음악을 많이 한다고 하네요. DJ Okawari의 다른곡인 Luv letter라는 곡은 2010벤쿠버 동계 올림픽 갈라쇼에서 배경음악 쓰이면서 주목 받았다고 하니.. 한번 찾아서 들어 보세요 ㅎㅎ 개인적으로 저 앨범아트도 상당히 감각적이고 간지터지네요. 바이올린의 츠루 노리히로 (Norihiro Tsuru), 피아노의 나카무라 유리코 (Yuriko Nakamura), 첼로의 마에다 요시히코 (Yoshihiko Maeda) 트리오 중심으로 구성된 프로젝트 그룹, "Acoustic Cafe"의 앨범에 삽입된 곡 Last Carnival 입니다. 마지막 축제의 비장함이 느껴지는 다소 음울한 곡인데요 클래식 음악과 가장 가까운 곡인것 같네요. 바이올린의 처량함과 날카로움이 인상적이네요. 옛사랑의 그리움도 느껴집니다. 다음으로 국내 뮤지션 July의 My Soul 입다. 역시 귀에 많이들 귀에 익으신 곡일 것 같군요. 잔잔하고 서정정익 멜로디로 편안히 감상하실수 있을것 같네요. 태풍이 올라온다고 하는데 비와 상당히 어울리는 곡이기도 하네요. 역시 국내 뮤지션인 Sentimental Scenery(김경용)의 Sentimental Scene이라는 곡입니다. 격정적인 드럼비트가 피아노와 환상적인 조화를 이룹니다. 곡안에 다양한 감정이 존재하는듯 하네요. 다음으로 너무나 유명한 이루마의 Kiss The Rain입니다. 이루마는 뉴에이지 음악을 한다기 보다는 피아니스트에 가깝다고 할 수있는데요. 이 곡은 KBS 드라마 '여름향기'의 테마로 쓰이며 이루마씨를 결정적으로 알리게 한 곡이라고 하네요. 국내 뮤지션인 두번째 달의 '얼음 연못'이라는 곡입니다. 상당히 한국적인 정서가 녹아 있는 곡이네요. 역시 드라마 '궁'이 OST로 쓰였다고 하는데요. 두번째 달은 국내에서는 생소한 베림바우, 아이리시 휘슬, 만돌린 등 세계의 민속악기를 연주하는 퓨전밴드 입니다. 자 마직막으로 Steve Barakatt - Day By Day 입니다. 국내에도 자주 내한공연을 하며 친숙한 뮤지션이라고 하네요. 웬지 긍정적인 기운이 느껴지는 곡입니다. 제목처럼 날이 지날수록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이랄까요?? 저만의 궁예질이었구요 ㅎㅎ 이거스로 포스팅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와 실화(퀸)에 대한 이야기들
*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 = 영국 락밴드 '퀸' 특히 보컬 '프레디 머큐리'를 다룬 이야기 프레디 머큐리 합류 직전, 스마일의 초기 멤버였다가 스마일을 나갔던 '팀 스테필 (맨 오른쪽)'은 합류했던 밴드 '험피 봉' 해체 후 디자인 쪽에서 일 했는데 대표적인 작품이 '토마스와 친구들'이라고(!!) 70세인 현재도 음악 활동 중이다 퀸의 로고는 그래픽 디자인을 전공한 프레디 머큐리가 디자인 했다 (첫번째) '보헤미안 랩소디'가 수록된 A Night at the Opera 앨범의 자켓도 프레디가 만들었다고. (두번째) 무대 의상들도 직접 디자인 한 게 많았다고 함 퀸은 멤버 전원이 학사 학위를 가진 밴드이다 브라이언 메이는 2007년 천체물리학 박사학위를 땄으며, 후에 리버풀 존 무어스 대학의 총장이 되기도 했다 존 디콘은 퀸 2집까지 중학교 교사였다 프레디는 영화처럼 냥집사인데, 키우는 고양이들은 대부분 길냥이들이었다고. 길냥이들에게 안락한 환경 마련해주는 것을 좋아했다고 한다 크리스마스에는 고양이들의 이름을 새긴 양말 속에 선물을 넣어줬었다고. 그중 '딜라일라'라는 고양이를 위해 노래 "Delilah"를 쓰기도 했다 프레디 : (((내 고양이))) 고양이 : “이 앨범을 나의 고양이 제리에게 바친다. 톰과 오스카, 티파니에게도. 그리고 세상에서 고양이를 사랑하는 모든 사람들에게도. 다른 사람들은 다 꺼져라.” < 딜라일라 > - 1985년 앨범 <Mr. Bad Guy> 감사의 말 중에서 (출처 : http://www.petzzi.com/bbs/board.php?bo_table=ency_culture&wr_id=374 ) '프레디'라는 이름은 학창시절 친구들이 불러주던 별칭이라고 한다 작곡할 때는 떠올랐던 멜로디가 머리속에 안 남으면 선율이 허접해서 그런 것이기 때문에 가치가 없다고 여긴다고 한다. 주로 피아노로 작곡을 하고 기타 코드는 3개밖에 연주하지 못한다고 말해왔지만 목욕하다가 떠올라서 기타로 뚝딱 만든 노래 = 영화에서도 등장하는 "Crazy Little Thing Called Love" '보헤미안 랩소디'의 코러스는 무려 180번을 오버더빙(녹음한 것 위에 또 녹음) 했고, 마지막에는 테이프의 산화철 부분이 거의 닳아서 없어질 정도였다고 한다. 하루에 10~12시간씩 녹음한 결과였다고. 곡의 다양한 부분들은 면도칼로 잘라 합친 것이라고 한다 보헤미안 랩소디의 오프닝에 등장하는 기타소리와 드럼소리는 실제 퀸의 멤버이자 영화의 음악 프로듀서로 참여한 브라이언, 로저가 연주한 것이라고 둘은 현재도 퀸으로 활동 중 퀸의 기타 음색은 따라하기 힘들 정도로 독특한 것으로 유명한데 브라이언의 기타가 10대 시절 아버지와 함께 만든 것이기 때문이다 현재까지 50년 넘도록 사용 중이며, 100년 된 벽난로의 목재, 자전거 스프링 등을 사용했다. 퀸은 초기 시절 어느 평론가에게  '영화 배우 뺨치게 잘생긴 드러머를 제외하고는 볼 만한 게 없다'는 평가를 받은 적이 있다고 한다 로저 테일러는 'The Reactions'라는 밴드에서 처음 음악을 시작했는데 보컬 멤버가 탈퇴하여 직접 보컬을 하기도 했었다. 고향에서 공연했을 때 입장료를 받아도 관객이 2~300명 수준이었다고 함 프레디는 학창 시절 밴드를 했었는데 그때는 보컬이 아닌 키보드 연주자였다 이후 60년대에 아마추어 밴드 '아이벡스'에서 리드 보컬로 활동. 영화 속 프레디의 노래하는 음성은 프레디 머큐리의 음성과 마크 마텔의 목소리를 사용했다고. (마크 마텔 = 프레디와 목소리가 매우 비슷해서 화제가 된 퀸의 공식 트리뷰트 밴드의 보컬로 활동하는 캐나다 가수) 프레디를 연기한 라미 말렉은 메리를 연기한 루시 보인턴과 데이트 중이라고 함! 존잘존예가 만났네 라미 말렉은 안무가 뿐만 아니라 무브먼트 코치의 도움을 받았는데 덕분에 프레디의 작은 행동, 습관, 시선, 마이크를 움직이는 동작 하나하나를 파고들었다고 함 영화 속에서 보헤미안 랩소디 길다고 한 음반사 관계자에게 캐릭터들이 핑크 플로이드의 음반을 언급한 이유 : 그 음반 6분 넘는 곡만 3곡이라서. 게다가 가장 긴 곡은 7분 50초 퀸과 마이클 잭슨은 만난 적이 있을 뿐만 아니라 음악 작업도 함께 했다. 2014년에 마이클 잭슨과의 듀엣곡이 발표되었다. ( "There Must Be More To Life Than This" ) 1984년에 퀸이 내한할 뻔한 적이 있었다. 적당한 공연장도 못찾은데다 금지곡이 많아서 실패했다고 공연은 안 했지만 존 디콘과 로저 테일러가 내한했었다. 이후 2014년에 내한공연을 했다 프레디만의 관객 소통 방법인 '에~오'는 2012 런던 올림픽 폐막식에서 전광판을 통해 이루어졌다. 존 디콘은 프레디가 없으면 퀸이 아니라고 한 적이 있다는 듯. 실제로 1997년 은퇴하였다 브라이언 메이는 투병 중이던 프레디를 보러 가던 때,  300야드 (274m)를 남겨두고 '올 필요 없다. 사망했다'는 부고 전화를 받았다 프레디의 어머니 제르 불사라는 2016년에 94세로 별세하였다. 당시 브라이언 메이는 공식 활동을 중지하고 추모하는 글을 올렸다. 프레디의 어머니와 알고 지낸 시간만 50년이 넘었고 어머님은 프레디처럼 빛나는 눈을 가졌으며,  아버지가 가수의 길을 반대할 때에도 아들을 응원했고 마지막까지 모든 활동에 함께하시며 '우리의 모든 활동에 프레디 영혼이 살아 숨 쉬는 것을 대단히 기뻐했다'는 내용 (출처 : https://whitequeen.tistory.com/2148) 프레디는 투병하던 때 불평을 한 적이 한 번도 없었다고 한다 병이 악화될수록 일을 더 하려고 했는데 아침에 일어나야 할 이유를 만들기 위해서였다고. [브라이언 메이 : 프레디는 놀라울 정도로 평화로웠고 전혀 불평도 하지 않았어요. 어느 날 저녁에 다 같이 나갔는데 다리가 많이 안 좋았어요. 그리고 제가 보고 있는 걸 알고는 "브라이언, 어떤지 한 번 볼래?" 그러고는 보여줬어요. 그리고 제 표정에 대해 오히려 프레디가 미안하다고 사과했어요 "네가 그렇게 놀랄 줄은 몰랐어."라고 말하면서요. -  프레디가 말했어요. "곡을 만들어줘." 시간이 많지 않다는 걸 알아. 가사도 계속 써줘. 계속 일을 줘. 부르고, 부르고 또 부르고 싶어." "나중엔 너희들이 알아서 하면 돼. 나중에 완성하면 돼." - "프레디 머큐리, 인생을 사랑한 사람. 노래를 부른 사람." 저에게는 그게 프레디였어요. 그는 의심의 여지 없이 인생을 최대한으로 살았어요. 그 나머지도 모두 포함해서요. ] ( 출처 : https://blog.naver.com/kngjoo/120152157305 ) 프레디의 생전 마지막 퀸 정규 앨범인 Innuendo는 프레디가 언제쯤 스튜디오에 갈 수 있을 것 같다고 멤버들에게 연락하면 나머지 세 멤버들이 데모 버전을 미리 만들어 놓고, 프레디는 컨디션이 좋을 때 스튜디오에 와서 보컬을 녹음하는 방식으로 앨범을 만들었다. 생전 마지막 싱글인 <The Show Must Go On>는 음이 높아서 브라이언 메이는 프레디가 이 곡을 부를 수 있을지 걱정했다고 하는데, 프레디는 "I'll fuckin' do it, darling('씨X, 하지 뭐' 정도의 뉘앙스.)"이라고 내뱉은 후, 투병 중임에도 불구하고 독한 보드카를 쭉 들이키더니 삑사리 없이 한 큐에 녹음을 마쳤다고 한다. ( 출처 : https://namu.wiki/w/%ED%94%84%EB%A0%88%EB%94%94%20%EB%A8%B8%ED%81%90%EB%A6%AC ) Q. 퀸 음악 모르는데 랩소디 보러 가도 되나요? 쿵쿵(짝) 쿵쿵(짝) 위윌위윌뢐유~!!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