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vecaVN
10,000+ Views

호치민의 손님맞이 한국요리

음식적응을 못하시는 손님들을 위해.. 얼큰한 거 드시고 싶으시다는 방문객들을 위해..
한국에서 드시는 거에 비하면 물론 어림도 없겠지만.. 얼큰한 돼지고기 고추장 찌게입니다^^ 돼지고기를 김치에 싸서 먹는 그 맛! 아시죠? 물론 두부 김치 쌈도요👍👌💕
김치도 특별히 비매품으로(사온 거 절대 아님!)
요건 제가 즐겨먹는 대파 입니다. 맵다고들 하시는데 저는 양파. 대파 흰부분 마늘 풋고추를 즐겨먹습니다.
술도 한 두잔 반주로 하다보면
리필은 결국 이렇게 국물이나 두부, 감자 보다도 잘 삶아진 돼지 고기만 빡빡한 찌게를 받으실지도..
이쯤되면 역시! 캬~ 그렇죠? 우리 소주에 돼지고기 김치 쌈! 좋은 사람들과의 좋은 시간.. 역시 누구와 함께하느냐가 음식도 술맛도 좌우하는거 같습니다. 여기는 호치민의 7월. 나는 이렇게 살아가고 있다 오버!
6 Comments
Suggested
Recent
@sayosayo 오시면 끓여드릴께요😘
@monotraveler 제 맘대로 찌게 입니다!ㅋ😋
와 찌게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항공권 저렴하게 예약하는 꿀팁
최근 패키지여행객보다 자유여행객이 더 많아지고 있다는 기사들이 보도되고있습니다. 여행정보가 많이 공유되고 대중화되면서 자유롭게 여행을 즐기는 분들이 많아졌다는 뜻인데요. 이런 자유여행을 할떄는 아무래도 가장 크게 신경쓰이는 부분이 항공권과 숙박예약입니다. 똑같은 일정에 똑같은 항공사를 이용하는데 남들보다 더 많은 지출을 한다면 속상하겠죠? 스트레스를 해소하려다 더큰스트레스를 받을수도있어요. 오늘은 항공권 구매시 호갱님이 되지않는 꿀팁에 대해 알아볼게요 항공권을 가장 저렴하게 예약하는법은 항공사별 홈페이지에 접속해 여행가려는 날짜를 검색해보는것인데요. 시간이 많이드는 단점이있습니다. 하지만 항공권 통합 검색사이트를 활용하여 사이트에 등록되어있는 모든 항공사들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해 시간도 절약하고 저렴하게 항공권을 예매할수있어요 위의 사이트들에서 간편하게 항공사들의 항공권 가격비교가 가능합니다. 하지만 특정시간마다 항공권 가격이 변하니 시간이 날때 자주 검색해보시면 합리적이고 저렴하게 항공권을 구할수있어요 3. 항공사별 특가프로모션확인 항공사별로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할때가 있는데요. 이때가 가장 저렴하게 항공권을 구입할수있는 찬스입니다. 하지만 수량이 한정되어있고 금방 마감되니 빨리 움직여야해요. 여기가봤어? 에서 특가프로모션 정보를 빠르게 공유하고있으니 팔로우 하시면 항공특가정보를 빠르게얻으실수있답니다.
혼자서 떠나도 안심되는 여행지 Best10
혼자서 여행을 떠날 때 안전이 가장 걱정되시죠!? 혼자 여행하는 사람이 늘어나는 지금! 아직 혼자라 걱정되는 사람들을 위해 혹은 혼자서 여행계획을 잡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미국 ‘비즈니스 인사이더’가 최근 162개국 세계평화지수와 행복지수의 결과를 토대로 선정한 혼자 떠나기 좋은 여행지 어디인지 같이 보러 가시죠~ #나_혼자_간다고해도_말리지마 #안심하고보내줘요 #세계평화지수 #행복지수 #혼자_여행하기_좋은_곳 아름다운 자연환경은 물론 전 세계에서 2번째로 다채로운 동물들이 서식하는 나라 인도네시아. 우리에게 가장 잘 알려진 발리를 중심으로 인도네시아의 작은 섬들은 안락한 휴식 공간을 제공해준다. 거기에 저렴한 물가까지 한 몫하며 전 세계 여행자들이 즐겨 찾는 여행지이다. 최근에는 발리 동쪽에 위치한 ‘떄 묻지 않은 발리’라는 별칭을 얻은 [롬복]도 핫하다. 북유럽 감성이 팍 느껴지는 스톡홀름. 북유럽의 베네치아로 불릴만큼 2만 4000여 개의 크고 작은 섬으로 구성되어 있다. 치안이 좋을 뿐 아니라 카약 같은 해양 스포츠 즐기기에도 좋은 곳이며, 야외에 줄지어 선 카페와 예술적 감각이 돋보이는 박물관, 유럽 최고의 쇼핑거리 중 하나도 자리하고 있어 혼자서도 여행하기 좋은 곳이다. 일본은 캡슐 호텔, 게스트 하우스 등 1인용 숙박 시설이 잘 마련되어 있고, 1인 가구 비율이 높아서 혼자서 즐길 수 있는 문화등이 잘 자리 잡혀 있어서 혼자 여행하기 좋은 곳이다. 혼자 레스토랑에서 밥을 먹는 ‘혼밥’, 혼자 술을 마시는 ‘혼술’ 등에도 딱 좋은 여행지. 특히 현대적이고 도시화된 ‘도쿄’, 1000년 고도 ‘교토’, 아시아의 부엌 ‘오사카’ 등 도시마다 각기 다른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남아메리카에 길게 뻗은 나라 칠레. 길게 뻗은 만큼 다양한 자연 환경을 보여주는 곳이다. 사막, 산 그리고 끝없이 펼쳐진 해안선은 혼자 여행해도 감성이 팍팍. 또 전통적으로 친절하고 외부인을 환영하는 성향이 있어 혼자서 여행하기에도 좋다. 아침 일찍 일어나 거리만 나가도 베트남 이색 음식들이 저렴하게 맛 볼 수 있고, 전통시장부터 대도시의 나이트 라이프까지 즐겁게 즐길 수 있는 나라. 치안도 안정적이라 대도시(호치민, 하노이)에서의 소매치기 정도만 조심하면 괜찮다. 음악의 나라 오스트리아는 안전지수가 높아 혼자 여행하기 좋은 곳이다. 특히 수도 빈은 콘서트홀과 박물관, 노천카페등이 많고 여행자들도 많아서 여행하는 데 크게 어려운 점도 없다. 또한 영화’사운드 오브 뮤직’의 배경이 되기도 한 ‘할슈타트’는 70여 개의 호수를 품은 오스트리아의 대표적인 휴양지이다. 가장 행복한 나라로 꼽힌 코스타리카. 커피의 낙원이기도 하며, 스페인어로 ‘풍요로운 바다’라는 의미를 갖고 있듯이 다양한 해양스포츠를 즐기기에도 좋고 정글 투어도 색다른 즐거움을 준다. 중앙아메리카에서도 치안이 좋기로 유명해 혼자 여행하기도 좋다. 스위스는 혼자 여행하기 딱 좋은 여행지이다. 혼자서 트램과 기차 등을 타고 며칠 동안 스위스 취리히나 제네바 등을 여행하며 밤에는 밤 문화를 즐기기 좋은 곳이며, 전 세계에서도 손꼽히는 안전한 나라라는 점도 매력적이다. 요즘은 테마형 관광열차를 타고, 유럽 전역을 도는 그랜드 트레인투어가 인기가 있으니 꼭 경험해보자. 북유럽의 대표적인 여행지로 밤에도 해를 볼 수 있는 백야현상이 일어난다. 보는 거만으로도 힐링되는 피오르드와 경이로운 오로라를 볼 수 있다. 혼자 여행하면서 힐링 받을 수 있는 여행지 영화 ‘반지의 제왕’ 촬영지로도 유명한 대자연의 나라 뉴질랜드. 다른 나라와 비교해 봐도 매우 안전하고, 범죄율이 낮기로 유명하다. 또 다양한 액티비티들이 있어서 지루할 틈이 없다. 특히나 뉴질랜드 대자연 속에서 즐기는 번지점프는 빼놓을 수 없는 즐거움. 뉴질랜드 수도인 오클랜드는 매년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바다 전경을 자랑하는 도시 톱5에 꼽힐 만큼 바다 전경도 아름답다. 또한 현지 사람들이 매우 친절하고 열린 마음을 갖고 있다는 점도 1위로 선정된 이유로 작용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