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chelykim
50,000+ Views

미니멀한 일러스트로 스토리를 전하는 Alessandro Gottardo

스토리를 전하는데 복잡할 필요가 있을까? 이탈리아 일러스트레이터 Alessandro Gottardo의 아름다운 일러스트는 우리가 흔히 아는 유명한 신문사과 잡지사들 (New York Times, The Wall Street Journal, TIME, The Economist, Newsweek 등등)에 자주 소개된적이 있다. 복잡한 불필요한 요소를 다 빼고 미니멀한 방향으로 일러스트를 가져가도 아주 멋지고 깊은 스토리를 전달할수 있다는것을 Gottardo는 깨닫게 해준다. 그의 작품들은 매우 창의적이고 살짝 초현실적인 꿈속 같은 이런 일러스트 매우 인상적인것 같다. ------------------ 이 카드는 다 제가 번역한 글들입니다. 꼭 외부/특히 블로그로 들고 가실때 출처 밝히세요. 자신이 쓴거 처럼 제발 포스팅 좀 하지 말아주세요. 감사합니다 .
3 Comments
Suggested
Recent
감사히 제폰에 저장^^
스토리를 매우 심플하게 보여주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간송미술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작품들.jpg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및 국보 훈민정음 (1446년) 보물 신윤복 미인도 국보 동국정운 (1448년) 국보 신윤복 필 풍속도 화첩 -위 그림은 그 중 단오풍정- 국보 청자상감운학문매병 (13세기) 국보 계미명금동삼존불입상 (563년) 보물 김득신 필 풍속도 화첩 -그 중 위 그림은 파적도(야묘도추)- 보물 정선 필 풍악내산총람도 김홍도 황묘농접 한번쯤은 본 적 있을 만한 것들로 몇 개 가져와봄! 이것들 포함해서 국보 12점 보물 32점 서울시 지정문화재 4점 그 외 문화재 4천여점 소장 중 ㅇㅇ 원래 간송미술관 연 2회 무료 전시만 잠깐 할 정도로 보존에만 중점을 뒀음 개방 때는 성북동 그 80년 넘은 옛날 건물에 사람들 줄이 끊이길 않았고 ㅋㅋ 암튼 그 전까진 지원을 받으면 간섭이 생긴다는 이유로 일절 지원도 안받았고 외부에 간송의 문화재가 나가는 일은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에 잠깐 대여해주거나 이 정도가 다였는데 2014년부터 노선을 확 바꿔서 (재정상, 시설상의 이유 등)  사상 처음으로 외부 전시를 하게 됨 간송문화전이란 이름으로 ddp에서 2년 넘게 여러 테마로 전시를 진행함 ㅇㅇ 이 이후로도 3.1운동 100주년 기념 간송특별전 같은 전시를 꾸준히 열어왔음 현재는 기존 노후화된 시설과 전시공간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현재 대구에 간송미술관 분관이 지어지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