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plepoems
2 years ago10,000+ Views
당신이라는 바람은
기록적인 바람이라 믿고 싶어
서툰 나 빨래 돌 듯
거품 그리고 밀려나도
그래 이 바람
어느 밤 꿈이나 꾼듯
비밀처럼 발화살을 뒤집고서
나는 삶을 온통 당신으로 헤엄쳐서 가
당신이 시작하는 곳에 내가 일어서면
나는 당신이 끝날 때까지
가장 높은 파도를 타지
어느 숲 안에서 메아리 돌며
커다람을 추억하자
여린 잎이나 건들면서
오래도록 질척대자
나는 너를 향해 헤엄쳐서 가
그래 당신의 세기를 꿈꾸었다
무섭지가 않니
무서워 근데 그만큼 또 떨려와
W 상석.
P Tobias van Schneider.
2016.07.25
시로 일기하기_오늘 날씨 밤소나기
0 comments
Suggested
Recent
2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