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ortsay
10,000+ Views

긍정적 자부심을 가꾸는 7가지 지혜

-◆ 긍정적 자부심을 가꾸는 7가지 지혜 ◆-
1. 자신의 가치를 생각해라
내가 아주 특별한 존재, 오직 한사람,
온 세계를 통틀어 보아도 절대적으로 완벽하게
드문 존재라는 사실을 깨달아야 한다.
내게는 나만의 사고방식과 행동양식이 있고 기호가 있다.
내게는 오직 나만의 유일한 자질과 능력이 있다.
2. 건전한 사람들과 어울려라
"건전한 사람들"이란 무엇이든 열심히 하는 사람들이다.
열정은 전염성이기 때문에 그들의 태도는 나에게도 영향을 미치게 된다.
책이나 비디오, 오디오 프로그램을 통해서 혹은,
직접대면을 통해 건전한 사람들과 어울리게 되면
그들의 영향을 받고 나의 자부심에도 놀라운 변화가 나타나게 된다.
3. 부정적인 것을 피해라
다른 이들의 변명이나 고민거리를 비롯해
전반적으로 부정적인 이야기를 듣는 것 자체로
그들의 부정적인 생각에 휩쓸려 가기 쉽다.
부정적인 사람이나 상황과는 거리를 두어 나의 자부심을 보호하자.
4. 긍정적으로 생각해라
긍정적이고 활력이 넘치며,
정신을 집중한다면 위대한 과업을 성취할 수 있지만
부정적인 태도에 기운도 없고, 정신집중도 하지 않는다면 아무것도 이룰 수 없다.
긍정적으로 생각해서 스스로의 기운을 북돋아 주어라.
5. 두려움을 외면하지 말라.
진짜 실패는 아예 경기를 하지 않는 것이다.
성공은 눈덩이와 같아서 일단 작게 만들어 놓기만 하면 저절로 커진다.
6. 자기암시를 해라
마음속에 그려보아라. 말로 해보아라. 이루어라.
결과가 현실로 나타나기를 기대하고 참을성 있게 기다려라.
7. 사다리는 한 번에 한단씩 올라가라
명심해라, 로마도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한 번에 하나씩 나의 자아상을 차근차근 쌓아올려야 한다.
한 가지를 완수할 때마다 힘도 세지고 자신감도 커질것이다.
-이안 시모어-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책 추천] 화나는 마음을 다스리고 싶을 때 읽으면 좋은 책 5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입니다. 오늘은 욱하는 감정때문에 오늘도 이불킥을 날리고 있는 분들을 위해 롤러코스터를 타는 감정을 다스리는데 도움이 되는 책 5권을 소개합니다. 이 책들로 마인드컨트롤하며 편안하고 행복한 하루를 만들어보는 건 어떨까요? 01 오늘도 참지 못하고 화를 내 후회하고 있다면? 사소한 감정에 무너지지 않고 편안해지는 멘탈 관리법 감정 기복이 심한 편입니다만 박한평 지음 | 딥앤와이드 펴냄 이 책 자세히 보기> 02 기분 때문에 인간관계도, 일도 마음 같지 않다면? 요동치는 마음으로 손해 보는 하루를 바꿔줄 심리 수업 기분이 태도가 되지 않게 레몬심리 지음 | 갤리온 펴냄 이 책 자세히 보기> 03 나도 내가 왜 이러는지 알 수 없을 때 스피노자의 철학을 통해 우리의 내면을 알아가는 시간 강신주의 감정수업 강신주 지음 | 민음사 펴냄 이 책 자세히 보기> 04 '진짜 내 마음이 문제인 걸까'라고 생각하고 있다면? ‘따로 또 같이’ 살아가는 현명한 개인주의자가 되는 법 내가 예민한게 아니라 네가 너무한 거야 유은정 지음 | 성안당 펴냄 이 책 자세히 보기> 05 문득 삶이 엉망진창인 것 같은 기분이 든다면? 잠시 세상과 분리되어 나를 찾는 고독의 시간에 대하여 은둔의 즐거움 신기율 지음 | 웅진지식하우스 펴냄 이 책 자세히보기> 지금 플라이북 앱에서 또 다른 책 무제한으로 추천받기! 클릭!>
난 여자들이 시집가서 살림하고 사는 거 비극이라 생각해.
외모에 집착 하지마. 자기 능력으로 사는 거지 남자에게 선택받아 사는 거 아니잖아. 난 여자들이 시집가서 살림하고 사는 거 비극이라 생각해. 왜 시집가서 남자 종 되는데? 공부만이 너를 구원할 수 있을 거야. 넌 이렇게 살면 창녀보다 못한 삶을 살게 될 거야. 창녀는 하룻밤 놀아주면 화대를 받지만, 넌 한밑천 싸들고 가고도 파출부일 해줘 애 낳아줘 가끔 남편의 노리개가 되어줘. 그런 인생이 내 눈 앞에 보인다. 난 이런 생각을 하는 사람이니까, 니가 근본적으로 바꿔보고 싶으면 나랑 공부하던지. 아니면 한마디만 하면 돼. "나가". 나 아직 니네 엄마한테 돈 안 받았어. 20년전인2001년 메가스터디 손주은 회장이 서울대 재학시절,   잠원동 한신아파트 사는 여자 제자에게 한 말 과외 시작했을 때 처음 만나자마자 한 말 이후 그 여학생은 이대에 간다 대학 졸업 후 늦은 나이에 다시 공부를 시작한다 행시 합격 후 국무총리실에 근무하게 된다.  출처 : https://m.blog.naver.com/ojh919/220233160017 워딩이 쎄지만 저게 현실 "공부만이 널 구원할꺼야" = 나를 구원할 수 있는 건 내 자신 뿐 이 글이 비혼권장하는 글이라기 보다는 결혼을 해도 애를 낳아도 제발 전업주부 하지 말고 공부하고 일해서 스스로 구원하라는거임 자기 스스로를 부양 할 경제력을 가지는것, 자기능력을 썩히지 말고 활용하는것을 하라는 의미일듯
아내가 남긴 쪽지
어느 부부가 사소한 싸움이 큰 싸움이 되어 서로 말을 하지 않고 꼭 해야 할 말이 있으면 글로 적기로 했습니다. ​ 그런데 남편은 다음날 출장을 가게 되었고 새벽부터 일찍 일어나야 했습니다. 혹시라도 차를 놓칠까 봐 어쩔 수 없이 아내에게 ‘내일 아침 5시에 깨워 줘요’라고 쪽지를 주었습니다. ​ 이튿날, 남편이 아침 눈을 떠보니 벌써 7시가 훨씬 지나 있었습니다. 깨워달라는 부탁을 들어주지 않은 아내에게 화가 잔뜩 난 남편이 아내를 깨워서 따지려고 하는데 자신의 머리맡에 종이쪽지가 놓여 있었습니다. ​ “여보, 벌써 5시예요.” 대부분 관계가 틀어지게 되는 발단은 바로 ‘말’입니다. ​ 특히 친밀한 사이일수록 더 쉽게 그동안 쌓였던 감정이 순간적으로 표출되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렇게 전해지는 말은 대화가 아닌 일방적인 분풀이기 때문에 결국 서로의 감정의 골은 더 깊어지게 됩니다. ​ 그래서 ‘화해’의 기술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비 온 뒤 땅이 굳어지는 것처럼 현명한 화해를 통해서 더욱 돈독한 관계가 되어 보세요. ​ ​ # 오늘의 명언 당신의 적에게 늘 화해의 문을 열어놓아라. – 발타자르 그라시안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대화#말#부부싸움#화해#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등불을 든 남자
한 남자가 어두운 골목길에서 등불을 들고 걸어오고 있었습니다. 마침 같은 골목을 지나가던 사람이 유심히 살펴보니 등불을 든 사람은 앞을 볼 수 없는 시각장애인이었습니다. ​ 사람들은 앞이 보이지 않는 그 사람이 등불이 왜 필요할지 의아했기에 붙잡아 물어봤습니다. ​ “저기요, 앞을 못 보는데 등불이 왜 필요합니까?” ​ 그러자 그는 등불을 자기 얼굴에 가까이 대며 말했습니다. ​ “저에게는 등불이 필요 없습니다. 그러나 다른 사람이 저를 보고 부딪히지 않고 잘 피해 갈 수 있잖습니까?” 탈무드에 나오는 배려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세상은 나 혼자 살아가는 것이 아닌 주위 사람들과 함께, 더불어 살아가야 하는지를 깨우쳐 주고 있습니다. ​ 갈수록 삭막해지는 세상을 살다 보면 때론 순수한 배려와 호의를 잊기도 하고 스스로 손해 보지 않으려 더 강하게 움켜쥐기만 합니다. ​ 하지만 내가 먼저 바뀌어 선의를 행한다면 세상과 타인의 마음을 밝히는 등불이 될 수 있을 것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사람이 사람을 헤아릴 수 있는 것은 눈도 아니고, 지성도 아니거니와 오직 마음뿐이다. – 마크 트웨인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타인#배려#함께#더불어살기#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