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reofficial
50,000+ Views

'괌 베스트 먹킷로드 10곳!'

해양 액티비티 천국, 괌에서 찾은 인생 맛집들

미국의 하루가 가장 빠르게 시작되는 지역은? 바로 괌(Guam)이다. 서태평양 마리아나 제도에 위치한 미국 자치령인 괌은 미국령 중에서 가장 서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한국에서 괌까지 가는 데 비행기로 약 4시간이 걸린다. 괌은 가족 여행, 신혼 여행, 태교 여행, 우정 여행, 커플 여행 등 소수의 여행자들 무리가 함께 여행하기에 아주 적합한 나라다. 섬이 작아서 차 한대를 빌려 해안 도로를 따라, 남녀노소 모두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여행지들을 여유롭게 둘러볼 수 때문이다. 괌에서는 서태평양의 푸른 하늘과 바다를 만끽하는 해양 액티비티, 스파와 면세 쇼핑 그리고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특히, 괌의 바다에서 씨워커, 스노클링, 패러세일링과 같은 다이나믹한 해양 액티비티를 즐기고 난 뒤, 맛보는 음식들은 정말 꿀맛이다. 그래서 열심히 놀아서 지친 내 체력을 위해 맛있는 음식을 먹어줘야하는 여행자들을 위한 괌 인생 맛집들을 소개하려고 한다. 한국인 여행자들에게 인기있는 맛집부터 괌 현지인들이 즐겨 찾는 로컬 맛집까지! 자, 이제부터 고기와 해산물 파티를 시작하지.

1. Pika's Cafe [피카스카페]

미국인들의 대표 맛집 어플 , 여행계의 평점 바이블 등에서 단연 1등을 차지한 명불허전 맛집이다. 평범한 동네 음식점의 인테리어를 하고 있는 이 곳은 순수 괌 현지인들에게 인기 만점의 맛집이기 때문에, 여행객들이 적은 곳이기도 하다. 이 음식점은 브런치를 맛볼 수 있는 곳으로, 훈제 연어 베네딕트나 고기와 야채가 들어간 비스트로를 많이 먹는다. 아이스 커피 한잔을 함께 시켜 맛보면 넘나 맛있다는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행복을 느끼게 될 것이다. 메뉴판은 Breakfast와 Lunch로 나뉘므로, 골고루 섞어서 여러개 시켜 먹는 것도 좋을 것 같다.
✎ 운영시간 07:30~15:00
✎ 주소 888 N Marine Corps Drive, Suite 114, Tamuning, Guam 96931
✎ 인기메뉴 Benedict Chamoro $14, Salmon Benedict $15

2. Meskle Dos [메스클라 도스]

고기 패티가 역시 천조국의 클라스구나 라는 생각이 절로드는 수제 버거 맛집이다. K Mart 건너편에 위치한, 미국 서부 영화에나 나올법한 허름한 간판의 이 버거 가게는 괌 현지인들의 버거를 책임지고 있는 곳이다. 물론 이제는 한국인 여행자들에게도 소문난 인기 맛집이기도 하다. 내부의 카운터 앞에는 라는 타이틀의 사인물도 붙어있는데, 괌 2014 맛집 콘테스트에서 1등을 했다는 증거라고 한다. 이 곳의 추천 메뉴는 패티와 치즈가 가득 들어간 치즈 버거(Kuetes Cheese), 계란과 패티, 란체소스가 들어간 란체루 버거(Rancheru), 새우 버거 (Shirimp) 등이 있으며, 콜라는 무한 리필이다. 큼지막하고 두툼한 버거와 콜라의 조합은 언제든 환영이니 괌 버거를 마음껏 맛보자.
✎ 운영시간 일-목 11:00~21:00, 금-토 11:00~22:00
✎ 주소 413 A&B N. Marine Corps Dr., 14A, Tamuning, 96931
✎ 인기메뉴 Kuetes Cheese Burger $8,75, Rancheru Burger $9.95, Shirimp Burger $10.50

3. Proa [프로아]

괌 바베큐 맛집으로 한국인, 일본인 여행자들에게 완전 입소문 가득한 레스토랑이다. 1호점의 인기에 힘입어 차모로 빌리지 근처에 2호점도 오픈을 했다. 미국식 바베큐를 푸짐하게 즐기고 싶은 여행자들, 현지인들로 언제나 만원이기 때문에 대기 시간이 꽤 길다. 대신 예약이 가능해서, 전화 예약을 하고 가면 금방 들어갈 수 있다. 한편, 이 레스토랑의 인기 근원지 메뉴인 미국식 BBQ! 프로아 1순위 메뉴인 'Big Feller Trio'는 가격 대비 푸짐한 양과 맛으로 단연 꼭 먹어야 할 음식이다. 이 메뉴는 소갈비, 닭갈비, 돼지갈비의 3가지 BBQ를 한번에 맛볼 수 있는 착한 메뉴로, 함께 나오는 바베큐 소스에 양념 잘 벤 BBQ 고기를 찍어 먹으면, 고기 싫어하던 여행자도 고기 성애자가 되버리는 마성의 맛을 느낄 수 있다. 왜때문에 프로아~ 프로아~ 하는지 알게 될 것이다.
✎ 운영시간 [1호점] 11:00~22:00, [2호점] 11:00~15:00, 18:00~22:00
✎ 주소 [1호점] Ypao Beach Pale San Vitores Rd, Tamuning, Guam
✎ 인기메뉴 Big Feller Trio (Short Rib, Spare Ribs and Chicken) $18.95

4. Jamaican Grill [자메이칸 그릴]

괌 바베큐 맛집으로 알려진 또 다른 맛집으로, 프로아보다 저렴한 가격대의 숯불 고기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PCI호텔 맞은 편에 위치해 있으며, 외관부터 자메이카의 분위기가 물씬 풍긴다. 인기 메뉴는 "Jerk" Chicken and Ribs Combo, Steak & Shrimp Combo, Triple Combo 등의 고기와 해산물 세트 메뉴들이다. 물론 단품으로도 여러 개를 시켜 먹어도 좋다. 가격 대비 양도 푸짐하고 맛도 한국인들이 딱 좋아하는 맛이라 부담없이 즐기기 아주 좋은 곳이다. 메인 음식들과 함께 샐러드나 음료를 함께 즐기면 더욱 풍성하게 즐길 수 있다.
✎ 운영시간 10:00~22:00
✎ 주소 210 Pale San Vitores Rd, Tamuning, 96913
✎ 인기메뉴 "Jerk" Chicken and Ribs Combo $13.50 , Triple Combo $17.95

5. Eggs'n Things [애그 앤 띵스]

하와이에서 시작된 브런치 맛집으로, 괌에는 투몬 지역 웨스트 리조트 근처에 있다. 푸짐한 양과 저렴한 가격이 매력적인 이 음식점은 브런치를 맛보기 위해 아침부터 줄을 서는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루지만, 꽤 회전율이 빠르다. 인기 메뉴로는 속재료를 다르게 할 수 있는 오믈렛과 사이드 메뉴인 감자나 밥을 아침식사로 많이 먹는다. 하와이안 전통 음식인 하와이안 로코모코도 인기다. 달콤한 카레라이스에 함박스테이크가 합쳐진 음식이라고나 할까나? 또한 앞의 음식과는 전혀 다른 느낌의 휘핑 크림이 산처럼 올라간 팬케이크도 유명하다. 팬케이크는 3~4장이 나오고, 그 위에 시럽과 휘핑크림, 과일이 가득 올라가있다. 식사와 후식까지 한번에 클리어 가능한 이 곳은 언제나 쉽게 찾아가기 좋다.
✎ 운영시간 07:00~14:00, 16:00~23:00
✎ 주소 1317 Pale San Vitores Road, Tamuning, 96913, Guam
✎ 인기메뉴 Special Omelet $13.00, 사이드 추가 Strawberry pancake $6, Logo Moco $12.50

6. Churrasco [츄라스코]

브라질어로 '슈하스코'라고 부르는 숯불에 굽는 브라질 전통의 꼬치 요리를 괌에서 맛볼 수 있는 맛집이다. 리우 올림픽을 즐기러 브라질에 가지 않더라도 괌에서 브라질 음식을 맛볼 수 있는 기회! 소고기, 돼지고기, 파인애플 등의 고기와 과일이 섞인 구이 재료들을 꼬치에 꽂아 숯불에 구워낸다. 이 음식점은 런치와 디너 시간이 나뉘어 있는데, 런치 시간에 찾아가면 츄라스코 꼬치 구이를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다. 메뉴는 2가지로 나눌 수 있고, 고기를 포함한 런치 뷔페와 또 하나는 고기를 제외하고 샐러드 바 만을 이용하는 런치 뷔페다. 다양한 종류의 숯불 고기가 씹히는 맛이 일품이고, 파인애플은 달고 입에서 살살 녹는다. 배터지게 먹은 뒤 더 이상 먹지 못하겠다면, Yes라고 적힌 빨간 메모지를 뒤로 돌리면 된다!
✎ 운영시간 11:30~14:30, 18:00~2130
✎ 주소 1000 Pale San Vitores Road, Tumon, Guam 96913
✎ 인기메뉴 Lunch (고기 포함) $25, Lunch (샐러드바) $15

7. Pho saigon.2 [포사이공.2]

현지인들의 베트남 음식 맛집을 책임지고 있는 숨은 맛집! 쌀국수를 좋아하는 여행자라면, 괌에서 내 인생 최고의 쌀국수를 맛볼 수 있는 기회기도 하다. 쌀국수와 함께 룸피아를 함께 시켜 먹는 메뉴를 추천한다. 쌀국수는 국물부터 고수의 맛이 느껴진다. 향신료 고수의 맛도 맛이지만, 쌀국수 장인을 뜻한다고도 할 수 있겠다. 그리고 룸피아가 정말 하이라이트다. 갓 튀겨 나온 룸피아를 같이 나온 상추에 싸서 야채와 함께 소스에 찍어 먹으면 눈이 절로 동그랗게 될 만큼 맛있다고 느낄 것이다. 주변의 미군들도 자주 찾는, 괌 로컬 맛집으로 인정한다.
✎ 운영시간 10:00~22:00
✎ 주소 16, Tamuning, Guam
✎ 인기메뉴 Pho - Beef Soup $9.50, Fried Lump - Egg Roll (3Pcs) $4.50

8.Tumonbay Lobster & Grill [투몬베이 랍스터 앤 그릴]

아직 괌에서 랍스터를 맛보지 못했다면, 무조건 가야하는 맛집이다. 미국식 랍스터 요리와 스테이크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헤비 맛집이다. 양은 대박이고, 맛은 완전 좋으니 어찌 안가고 집으로 돌아가니! 음식 가격이 약간 부담스러울 수 있지만, 그 만큼의 맛과 분위기가 충족되는 추천 맛집이다. 통 랍스터가 요리되어 나오고, 킹크랩 다리도 살이 오동통하게 올라있다. 그리고 동시에 갓 구워낸 두툼한 스테이크와 함께 맥주 한 잔을 즐기면 괌 여행 중의 피로가 사르륵 녹아 없어지는 느낌이다. 저녁에 운영하는 만큼 야외 테라스에 앉아 괌 주변 풍경을 감상하고, 소공연의 음악도 함께 들으면서 음식을 즐기면 더욱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을 것이다.
✎ 운영시간 17:00~22:30
✎ 주소 1010 La Isla Plaza San Vitores Rd. 2nd Floor
✎ 인기메뉴 Whole Main Lobster $64.95, Tenderloin Steak $29.95

9. Joinus Restaurant Keyaki [조이너스 레스토랑 케야키]

일본인 여행자들이 대부분이라는 괌에는 일본인 직원이나 일본 음식점이 상당히 많다. 그 중에서 가장 인기있는 테판야끼 전문점! 철판에 바로 구워 나오는 고기와 해산물, 야채를 마음껏 먹을 수 있는 곳으로 예약이 거의 필수라는 인기 맛집이다. 점심에는 테판야끼 요리 코스를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 고기, 치킨, 해산물 등의 4가지 각기 다른 재료를 메뉴에 따라 골라 요리해 먹을 수 있다. 불판 앞의 둥그런 테이블에 앉아 있으면, 그 앞에서 바로 요리사가 불쇼를 선보이며 음식을 구워준다.
✎ 운영시간 11:30~14:00, 18:00~22:00
✎ 주소 Plaza, Tumon Sands Plaza, Pale San Vitores Rd, Guam, 96913, Guam
✎ 인기메뉴 Luch $19.95

10. SeaGrill [씨그릴]

괌의 대표적인 수족관, Underwaterworld(언더워터월드)의 레스토랑이다. 해산물과 스테이크를 분위기 있게 즐길 수 있는 맛집으로 잘 알려져 있다. 투몬 중심가에 위치해 있어서 찾아가기도 좋고, 수족관 관람이나 주변 쇼핑가에서 쇼핑을 즐긴 뒤, 레스토랑에서 맛있는 음식을 맛보기에 적합하다. 레스토랑 시간은 런치와 디너로 나뉘어 있는데, 런시 시간에 즐기는 음식들이 가성비가 좋다. 대표적으로 두툼한 고기가 인상적인 스테이크와 해산물 구이 모듬이 유명하다.
✎ 운영시간 월-금 11:00~22:00 (토-일 휴무)
✎ 주소 The Plaza, 1254 Pale San Vitores Rd, Tamuning, Guam
✎ 인기메뉴 Lunch Premium $25~45, Dinner Premium $65~118

더 많은 여행 정보가 궁금하다면?

'자유여행자의 그곳, THERE'에서 만나보세요!

>> 네이버에 'THERE' 검색!
4 Comments
Suggested
Recent
메클라스 도스랑 자메이칸 그릴은 보통 애그 앤 띵스는 별로 괌에 딱히 맛집은 없는듯 그리고 괌까지가서 퍼를 먹는건 진심 오바
조금만 일찍 나왔다면...
좋은정보감사해요 가져갑니다
으아 배고파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천주교인분들이 가보면 좋을 달랏대성당
달랏 랑비앙산에서 내려와 공항으로 이동하기 전에 주용형이 들려보고 싶어하던 달랏대성당. 예수님을 믿는 형은 달랏에 올 때마다 빼놓지 않고 항상 들리는 곳이라 했다. 오늘은 나랑 같이 오게되어 더욱 특별한 기분이라던 형^^ 입구를 지나 들어가면 깔끔하게 꾸며진 계단이 나오는데, 바로 위쪽을 쳐다보니 너무 예쁘게 생긴 달랏대성당이 눈에 들어왔다. 천주교인분들은 필수적으로 들려야 할 달랏 명소가 아닌가 싶네. 맑은 날씨에 잘 어울리는 파스텔 톤의 달랏대성당을 배경으로 사진 찍기 바쁜 여성분들~ 세명이서 사이좋게 돌아가면서 마치 모델처럼 찰칵~찰칵~! 종교적인 장소답게 차분하고 고요한 분위기였는데, 다른 분들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언행을 조심하면서 천천히 둘러봤다. 굉장히 로멘틱 한 느낌이 드는 달랏대성당은 20분 정도면 모든 건물들을 둘러볼 수 있었고 평화로운 기분을 들게해 잠시 쉬어 가는 힐링 코스로도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지금봐도 참 예쁘다 예뻐~ 우측으로 가보면 이렇게 뒷 편의 달랏대성당 건물이 나오는데, 깔끔하게 잘 꾸며진 화단이 어우러져 절로 감탄사가 나오게 만들었다. 분홍빛 건물을 배경으로 둘다 추억을 남겨보고. 다시 입구 쪽으로 나와 돌아가기 전에 한 장 더 셔터를 눌러본다.
맑은공기, 멋진풍경을 선사한 베트남 달랏 랑비앙산!
아주 쉽게 베트남 달랏 랑비앙산을 오를 수 있는 치트키~! 지프투어(Jeep Tour)를 통해 15분 만에 정상 도착. 완벽한 정상은 아니고 20분 정도 더 올라가야지 최정상에 도착하겠지만 시간이 부족한 탓에 '라다 정상'에서 멋진 풍경을 감상하기로 했다. 해발 2,167 미터의 거대한 자태를 뽐내는 랑비앙산 구경을 본격적으로 하기 전에 올드하지만 멋진 지프 앞에서 기념 촬영을 실시~ 멋진 배경을 바탕으로 전쟁 때 사용한 것만 같은 군용 지프와 미니 산악 오토바이가 세워져 있었다. 마치, "지프나 오토바이를 타고서 인생샷을 남기는 대신 돈을 내세요!" 라는 느낌이 들었는데. 역시나^^ 서비스 비용을 내라고 푯말이~ 우린 그냥 패스~ 형이 갤럭시 노트9의 파노라마 기능으로 촬영한 멋진 랑비앙산 풍경^^ 경치가 좋은 곳을 방문했을 때 잘만 활용한다면 소중한 추억을 리얼하게 담을 수 있을 것 같았다. 높은 산 답게 하늘에 떠 있는 구름들이 나와 같은 눈 높이에 있었고, 저 멀리까지 선명하게 보이는 맑은 날씨! 지금의 감동을 담고자 동영상 모드 ON! 형도 랑비앙산의 매력을 사진에 열심히 담아내고. 다시 출발 지점으로 우리를 대려다 줄 지프들은 잠시 휴식 시간을 갖는다. 왠지 여러 번 와 본 듯한 노련한 베트남 어르신들이 그들만의 랑비앙산 포토존 앞에서 사이좋게 사진을 찍어주는 모습. 꿀팁, 감사합니다^^ 잠시 기다린 끝에 우리도 포토존에 입성! 각자 하고 싶은 자세로 사진을 찰칵~ 찰칵~ 랑비앙 정상에서 외롭게 홀로 흔들거리는 하얀 그네. 오늘처럼 화창한 날, 연인과 함께 경치를 감상하면서 사랑을 속삭이기에 좋은 로멘틱 그네가 아닐런지...? 이 집의 정체는 무엇인지 궁금했었는데, 문을 열고 내부를 보니 기념품을 판매하는 상점이었다. 베트남 지역 고유의 장식으로 꾸며진 조형물이 눈 길을 끌었다. 상점을 배경으로 한 장. 평야를 배경으로 또 한 장. 시야가 막히지 않고 뻥 뚤려서 속이 다 시원했던 정상에서 바라본 세상! 중간, 중간 어두운 지역은 지나가는 구름이 햇볕을 잠시 가렸기 때문. 산 이름을 나타낸 구조물 사이에 나타난 귀여운 고양이. 이렇게 좋은 공기를 마시면서 사니까 오래도록 건강할 것 같았다. 구름 위에 떠 있는 듯한 주용형의 연출샷! 불어오는 바람과 따뜻한 햇볕. 보여지는 모든 것들을 마음 속 깊이 담아두려 잠시 눈을 감고 집중해본다. 사업가가 짊어진 무게감을 이겨내고 높은 곳을 향해 전진하는 열정을 보여주는 설정샷! 더욱 더 번창하길 바래^^ 'Lang Biang' "그래! 이곳이 바로 랑비앙 정상이야. 설명이 따로 필요 없는 곳이지." 처음부터 이곳까지 생생하게 동영상에 담아봤어요. 즐감해주세요~! 시간이 흐를수록 늘어가는 다른 관광객들. 조용하고 여유로운 분위기에서 관광지 느낌으로 변하는 타이밍. 슬슬 위쪽으로 올라가보자. 위 쪽에는 예쁜 카페와. 말을 타고 기념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곳. 비용을 지불하면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었다. 랑비앙 카페의 모습. 정문. 그리고 보다 더 멋진 후문. 랑비앙산에는 슬픈 전설이 전해져오고 있는데 저 동상에서 힌트를 얻을 수 있다. 랑(Lang)이라는 청년과 비앙(Biang)이라는 처녀의 동상으로 서로 다른 민족이라 결혼을 하지 못하자 동반 자살을 했다는 Sad Story... 그 후 딸의 아빠가 딸의 죽음을 후회하면서 뒤 늦게 두 민족의 결혼을 승낙! 덕분에 수많은 남녀 커플들이 서로 사랑할 수 있게 되었다고. 동상 왼편에서 날 째려보고 있는 독수리 1호. 터프하게 생긴 독수리 2호. 이 역시 돈을 내면 기념샷을 찍을 수 있었다. 그닥 관심이 없어서 Pass~ 아이들과 함께 하는 가족에겐 흥미를 끌 것으로 보이네. 이제 약속한 시간이 다되어 지프를 타고 다시 하산할 시간. 아쉬운 마음에 다시 감상 모드 ON~ 뭐든지 오르는 것은 어렵지만 내려오는 것은 매우 빠른 것 같다. 체감하기로 5분 만에 출발 지점으로 복귀한 듯. 지프를 탈 때 보인 앞 동산에 올라 마지막 투혼을 발휘하여 사진을 촬영한다. 오늘도 아침 일찍부터 움직이느라 고생한 주용형. 감사~감사~! 눈, 비, 강풍에 제대로 된 등산이 어려웠다는 분들도 많았는데 너~무 깨끗한 날씨에 좋은 추억을 쌓은 것 같아 만족감 200% 였답니다^^ 산에 오르실 분들을 위해서 몇가지 당부하고 싶다면, 1) 높이 올라갈수록 기온이 많이 떨어지므로 점퍼를 꼭 챙겨가도록 하세요. 2) 실제로 올라가는 것도 좋지만 시간 여유가 없을 때, 힐링을 목적으로 할 때는! 지프 투어(Jeep Tour)를 권하고 싶어요. 3) 저희처럼 예고 없이 자동차가 망가질 수 있으니 급하시다면 바로 직원분에게 얘기하셔서 조치를 받으시도록 하세요. 지금 생각해보니 왜 아무말도 못하고 그냥 기다렸는지... 좀 바보 같았어요^^;
19.03.02 부산 DATE
점심이라고해도 일마치구가서 3시넘어서.. 스시노백쉐프 스시가맛있다고해서 고고씽 식사시간때가아니라 손님이 두세테이블뿐이어서 사진찍는데 눈치는안봣다ㅎㅎ 뭐 먹을까 고민하다가 와규스테이크라인으로 39800원 샐러드+초밥+고로케+우동이 나오는데 2인은 34ps 3인은 가격이더추가되고 54ps로 초밥이나온다 우동은 나가사끼랑 어묵우동으로~.~ 와규초밥먼저... 시간이지나면 질겨진다구해서 먼저먹엇는데 졸맛탱♡ 고로케인데..배불러서못머금.. 우동국물만 축내고ㅋㅋㅋ 배빵빵하게 그리고나서 돌아다니다가 식곤증.. 집에가야겟다 피곤해서안되겠다시퍼 집에가는도중에 저녁에 분위기좋은곳 알아놧다며.. 다시나오자는 말에 왠지 들어가면 다신안나올거같아서 그냥 바로감ㅋㅋㅋ 밥먹은지 두시간만에 또밥묵으러ㅋㅋ 서면 3found라는 곳으로갔다 L씨가 찾앗다는데..대박.. 그냥 분위기가 작살.. 넘나좋았 메뉴 느낌도좋음ㅜㅜ 나름 코스요리로ㅎㅎ 가격이장난아님..ㅎ 음식나오기전에 요리조리 요긴 화장실거울..ㅎ 조명이 대박 우린 에피타이저로 계란대신 샐러드시켰눈데 샐러드 진짜대박.. 엄청맛있음 글고 음료는 택 2개여서 각자 choice함 L씨는 샹그리아 난 모히또시켯눈데 L씨는실패해따ㅋㅋㅋ 모히또 굳 마레? 라는걸택했는데..음 내취향은아니었.. 요거요거 트리플A급 스테이크 대박ㅎㅎ 소금도 종류가있었는데 서빙해주시는분이 친절하게 설명해줬다 근데문제는 사진찍느라 내가 잘못들엇다는게문제 다먹고나믄후식도준다ㅜㅜ 진심 이날과식함 헐...라쿤이렇게가까이서첨봄 졸귀탱ㅜㅜ 발봐막 엄청 만져고고싶..핡 어우 얼마만에 비싼곳을갔는지ㅋㅋㅋㅋ 퇴근하고 겁나달렸는데 피곤한와중에 좋은곳가니 넘나좋았ㅎㅎ --------------------------------------- 얼마만에 빙글인지.. 이 게시글도 임시저장되있던거네요ㅎ 그동안 어머니께서 아프셔서 휴직하고 병간호하다 결국 어머니께서 별세하셨네요 맏이라 제가 장례절차밟고 일하면서 뒷처리하려다보니 몸도안좋아지고 처리도안되고.. 결국 한달전에 그만두고 몸추스리고 정신도추스리면서 못다한 뒷정리 중이네요 힐링하면서 앞으로도 틈틈히 게시글 올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