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oday
5,000+ Views

은행도 다단계?… “고객 모셔오면 5만원 드립니다“

웰컴저축銀 다단계식 대출영업 논란

자산 1조 원이 넘는 대형저축은행인 웰컴저축은행이 고객을 사실상 대출모집인으로 활용하고 그 대가로 현금성 지원을 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와 논란이 일고있다.
8일 저축은행업계에 따르면, 웰컴저축은행은 매년 기존고객이 신규대출고객을 소개해주면 5만 원권 신세계백화점 상품권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시행하고 있다. 추천된 신규고객의 대출이 승인되면, 그 다음날 모바일 백화점 상품권을 지급해주는 방식이다. 단, 1년에 3차례까지만 허용된다.
웰컴저축은행 고객상담센터 관계자는 “대출 고객을 추천한 고객에게 답례 차원에서 상품권을 지급하는 행사”라며 “기한 제한없이 매년 시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같은 추천 방식을 두고 고객을 사실상 다단계식으로 대출모집인으로 활용한다는 지적이 나온다.
대출모집인제도 모범규준에 따르면, 대출모집인은 해당 금융사(저축은행)와 업무위탁 계약을 체결하거나, 금융업협회(저축은행중앙회)에 등록해야 한다. 등록된 모집인이 아닌, 일반 고객에게 대출고객을 모집(추천)해오라는 것은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저축은행 업계에서도 이 같은 영업방식은 이례적이라는 반응이다.
저축은행 관계자는 “고객을 추천한 사람에게 우대금리를 주거나 대출금리를 낮춰주는 등 상품상 혜택을 주는 건 들어봤지만, 사실상 현금이나 다름없는 백화점 상품권을 주는 것은 처음 들어본다”고 지적했다.
일각에서는 웰컴저축은행이 대출모집비용을 줄이기 위해 고객을 대출모집 채널로 활용한다고 보고있다.
보통 금융기관은 자체 영업조직 한계를 이유로 대출모집법인과 계약을 맺고 대출고객을 확보한 뒤, 그 대가로 모집법인에 일정 수수료를 지급한다. 수수료는 대출승인액을 기준으로 저축은행의 경우 약 4%(신용대출)다.
저축은행 1인당 평균 신용대출 규모(300~600만 원)을 기준으로 하면, 저축은행이 모집법인에 줘야하는 수수료는 12~24만 원이다. 이보다 고객추천방식으로 5만 원권 상품권을 일괄지급하는 것이 대출모집에 있어 훨씬 비용효과적인 셈이다.
윤창의 금융감독원 저축은행감독국장은 “고객 추천횟수가 1년 3회 제한인 것을 고려할 때 고객을 대출모집인으로 활용했다고 보기는 힘들지만, 그렇게 비춰질 소지가 있다면, 주의 조치를 취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박규준 기자 abc84@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가사키 짬뽕에 녹아든 영국 상인의 이름
> 나가사키짬뽕 운영하는 체인점 ㈜링거하트 > 회사명 영국 상인 ‘프레데릭 링거’서 유래 > 나가사키 무역산업에 크게 기여했던 인물 런던 북동쪽의 작은 도시 노리치(Norwich). 이 지역 매체 노리치 이브닝뉴스(Norwich Evening News)는 2013년 6월 26일, 이곳 출신의 한 사업가를 조명하는 기사를 실었다. 제목은 ‘일본에서 유명인이 된 노리치의 비즈니스맨’(The Norwich businessman who became a star in Japan: 아래 URL 클릭하면 해당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https://www.eveningnews24.co.uk/news/the-norwich-businessman-who-became-a-star-in-japan-1-2252584 이 매체는 “노리치 공동묘지 뒤쪽, 잡초와 갈대들이 웃자란 조용하고 한적한 곳에 일본에서 유명인이 된 영국 사람 프레데릭 링거(Frederick Ringer)의 무덤이 있다는 걸 아는 사람은 드물다”고 운을 뗐다. 노리치 이브닝뉴스 "링거하트는 프레데릭 링거서 유래" 노리치 이브닝뉴스는 이어 “미국을 포함해 많은 나라에 매장을 두고 있는 일본 음식 체인점 링거하트(Ringer Hut)는 그의 이름에서 따왔다(the Ringer Hut restaurant chain, which has branches in a number of countries, including the US, was named after him)고 전했다. 링거하트(リンガーハット. 일본어로는 링가핫또). 자주 들어 본 이름일 것이다. 일본에서 나가사키 짬봉과 돈가츠 매장을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회사다. 한국 관광객들이 나가사키로 여행 가면 한번은 먹게 되는 메뉴가 나가사키 짬뽕이다. (국물 요리의 절대강자 짬뽕. 일본에서 짬뽕이 생겨난 건 1899년으로 알려져 있다. 나가사키의 사해루(四海楼)라는 중국 음식점이 발상지다. 중국 복건성 출신의 종업원 입에서 짬뽕이라는 말이 연유했다고 한다.) 링거하트는 글자 그대로 ‘링거씨의 작은 오두막집’(Hut)이라는 뜻이다. 링거하트 로고에는 링거(Ringer)의 이름을 의미하는 대문자 R자 옆에 오두막이 그려져 있다. 영국 노리치 출신인 프레데릭 링거의 이름이 일본 음식점 회사 브랜드로 이어진 것이다. 프레데릭 링거와 나가사키짬뽕을 운영하는 링거하트의 인연을 좀 더 자세하게 들여다 봤다. 프레데릭 링거와 나가사키짬뽕의 인연은 1865년 시작 프레데릭 링거(1838~1907)가 일본 나가사키 땅을 밟은 건 1865년이다. 그의 나이 스물 일곱이었다. 링거는 토마스 글러버가 운영하는 글로버 상회(Glover & Co)의 차(茶)무역 감독관으로 채용됐다. 링거는 3년 뒤인 1868년 글로버 상회를 퇴사하고 영국인 동료와 별도의 회사를 세웠다. 링거는 차뿐만 아니라 제분, 발전, 석유, 언론 등 다양한 사업으로 영역을 확대해 나갔고 나가사키 지역의 무역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나가사키에 있는 글로버 가든 파크 내에는 링거가 살았던 주택이 아직 남아있다. 링거는 1907년 고향으로 돌아간 후 죽었다. 노리치 이브닝뉴스 기사로 되돌아가 보자. 이 매체가 당시 관련 기사를 실은 건, 링거하트의 회장단 일행이 프레데릭 링거의 무덤을 방문했기 때문이다. 링거하트의 창업주는 요네하마 카즈히데(米濱和英) 회장이다. 링거하트 요네하마 회장은 중국 산동반도서 태어나 요네하마 카즈히데(1943년생)는 중국 산동 반도의 엔타이(煙台: 연태 고량주로 유명한 지역)라는 곳에서 태어났다. 그의 가족은 원래 돗토리현 출신이지만 아버지대에 이르러 중국에서 영화관을 경영했다고 한다. 1945년 패전으로 쫓겨나듯 중국을 떠나온 가족은 돗토리현의 어촌 마을에서 다시 터를 잡았다. 이런 가족사를 가진 요네하마 카즈히데는 스무 살인 1962년, 열두 살 많은 형이 세운‘ 하마가츠’(浜かつ)라는 돈가츠 회사에 취직했다. 형이 요절하면서 서른 둘의 나이에 사장에 취임한 요네하마는 1974년 나가사키 짬뽕을 주력메뉴로 하는 링거하트 체인점 1호를 오픈했다. 요네하마는 “고등학교 1학년 때 처음 먹은 짬뽕에 감명 받아 회사를 세웠다”고 말했다. "프레데릭의 성공과 존경 의미에서 링거하트 이름 붙여" 또 다시 노리치 이브닝뉴스 기사. 요네하마 카즈히데 회장은 당시 이 매체에 프레데릭 링거의 무덤을 찾은 이유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이번 방문은 링거씨에게 존경을 표하는 기회의 자리가 됐다. 우리는 150년 전 링거씨가 노리치에서 일본으로 건너 왔으며, 성공을 거두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 그래서 그의 용기와 성공 방식을 존경하는 뜻에서 우리 음식점 체인명을 그의 이름에서 따오게 되었다.> 링거하트는 1979년 도쿄가 있는 관동 지역으로 매장을 확대했고, 나가사키짬뽕은 일본 전국구 음식이 됐다. 요네하마 회장은 2000년 회사를 도쿄증시 1부에 상장시키고 외부 인사에게 경영을 물려줬다. 하지만 회사는 2005년부터 불어 닥친 저가 경쟁에 밀려 실적이 악화되고 말았다. 이에 요네하마는 2008년 65세의 나이로 회장직에 복귀했다. 그가 가장 먼저 한 일은, 50개에 달하는 적자 점포 폐쇄였다. 야채 완전 국산화, 가격 인상 전략으로 V자 경영 회복을 이뤘다.<에디터 이재우> http://www.japanoll.com/news/articleView.html?idxno=485 저작권자 © 재팬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재팬올(http://www.japanoll.com)
부동산 중계수수료...팁(펌)
※이사갈때 복비 싸게 내는 법※(펌) 이사를 갈때 복비를 많이 내는 경우는.. 구청 지적과에 복비 영수증을 첨부해서 가져가시면 더 많이 낸 복비를 지적과에서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자신의 계좌를 알려주고오면 1주일내로 계좌 이체 됩니다. 굳이 부동산에서 싸울 필요없습니다. 이걸 몰라서 많은 사람들이 이사할때 복비를 적게는 10만원에서 몇십만원까지 더 내고 있습니다. 참고로 월세는 복비가 전세보다 훨씬 쌉니다. ex) 1000/60 으로 1년 계약했다면, 1000+ (60*100)) 으로 전세가 7000만원에 대한 복비를 지급하면됩니다. 5천만원이상 1억원 이하 법정수수료율이 0.4%이므로 280,000원복비만 주면 됩니다. 대부분의 복덕방은 월세를 전세가로 처리합니다만...... 전부 다 사기입니다. 지적과에 문의해보시면 차액 다돌려받습니다. - 5천만원미만 / 수수료율(0.5%) / 최대(20만원) - 5천만원이상 1억원미만 / 수수료율(0.4%) / 최대(30만원) - 1억원이상 3억원미만 / 수수료율(0.3%) / 최대한도액 없음 단, 상가의 경우는 다릅니다. 이사 다니실때, 복비 더 내시는 분들은 구청 지적과를 활용하세요. 지적과에 신고하면 그 해당 부동산은 6개월간 영업정지 먹습니다. 엄청난 페널티죠. 하지만 사람들이 제가 쓴 내용을 잘 모른다고 생각하고, 그 위험을 감수하고 더 비싸게 받습니다. 일반인들은 모르니깐 괜찮다라는 아주 못된 심보이죠. 저는 복비를 절대 먼저 물어보지 않습니다. (중요함) 복비 계산할때 해당 계약에 맞는 금액 드리고 갑니다. 그러면 이거 모자르는데요 어쩌구 하면서 지랄크리 합니다. 여기서 우리의 행동 수칙. 맘에 드는거 골라서 하세요. 1. 제동생이 어디 구청 지적과 근무합니다. 2. 지적과에 문의전화 한번 해봐도 될까요? 3. 저번 이사할때 지적과에서 돈 돌려받았었는데... (혼잣말로) 4. 그냥 다 주고 영수증을 꼭 받습니다. (또는 현금으로 주지 마시고- "중요" 계좌 이체한뒤 이체 증거를 챙깁니다.) 그리고 지적과에 갑니다. 그리고 전화 한통화.."사장님 여기 지적과인데요.. 여기서 받을까요.. 계좌불러드릴테니 차액 돌려주실래요?".........끝!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구청 지 적 과
자신의 작품을 몸에 새긴 배우들
자신이 출연했던 소중한 작품을 몸에 새긴 헐리웃 스타들이 있습니다!!!! 조금 색다른 방법으로 작품을 기억하려는 그들의 멋진 타투, 한번 쳌디싸웃 해볼까요? ㅋㅋㅋㅋ 왕좌의 게임 대너리스 타르가르옌 왕좌의 게임 시리즈에 출연햇던 에밀리아 클라크는 용엄마라는 별명에 걸맞게 드래곤 세 마리를 타투로 새겼습니다! 엄마는 애기들을 절대 잊지 않을거야 따흑흑 왕좌의 게임 산사 스타크 마찬가지로 이 왕좌의 게임에 출연했던 소피 터너는 스타크 가문의 상징인 다이어 울프와 ‘무리는 살아남는다’를 자신의 왼쪽 팔뚝에 새겼죠! 그리고 왕좌의 게임 아이아 스타크로 나온 메이지 윌리엄스와 함께 ’07.08.09’라는 타투를 새겼어요~ 이 숫자의 의미는 두 사람이 캐스팅 된 날짜인 2009년 7월 8일을 상징한다고 해요! 어벤져스 원년멤버 로다주, 크리스 에반스, 헴스워스, 스칼렛, 레제미러너! 원년멤버인 5인방이 함께 어벤져스 문양을 몸에 새겼어요! 이 멋진 아이디어를 낸건 스칼렛이라고 합니다! 간지난다.. 뭔가 나도 하고싶다… 프리티 리틀 라이어스 현재 시즌 7까지 나온 미트 프리트 리틀 라이어스의 여배우들이 마지막 시즌을 마치고 함께 검지 손가락에 타투를 새겼죠. 저 알파벳의 의미는 바로 극중 배역의 이니셜이라고 하네요! 루머의 루머의 루머 프로듀서인 셀레나 고메즈와 출연 배우인 알리샤 부, 토미 도프먼이 함게 세미콜론 모양을 타투로 새겼어요 캐리비안의 해적 잭 스패로우 조니뎁의 대표 캐릭터라고 할 수 있는 잭 스패로우! 스패로우는 뜻하는 제비 그림과 물결치는 바다! 그리고 jack이라는 레터링을 팔뚝에 새겼어요. 세상에 넘나 찰떡 아닙니까?! 반지의 제왕 반지 원정대에 출연했던 배우 9명이 함께 새긴 ‘nine’ 타투! 원정대의 인원이 9명 이었다는 것에서 착안했다고 해요. 그렇지만 뭔가 낯선 모양이죠? 바로 작가 톨킨이 만든 요정의 언어 탱과르어로 ‘nine’을 쓴 거라고 하네요!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 올라프 백작 넷플릭스 드라마 레모니 스니켓의 위험한 대결에 출연한 닐 패트릭 해리슨이 발목에 새긴 문양! 그의 첫번째 타투라고 해요! 뭔가 타투 뽐뿌가 그득그득 차오르는 스타들의 타투! 저도 타투하기위해 영화 한 편 찍어야겠어요 ㅋㅋㅋㅋㅋㅋㅋ
고수가 알려주는 월급관리 비법
직장인들이라면 다들 공감하시겠지만 월급은 매일 받고 있는데 돈은 안 모인다면 주목하실 이야기입니다. 물론 집에서 월급관리를 하는 엄마들도 알고 있어야 할 이야기이기도 하죠. ^^  가장 먼저 내 상황을 정확히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현재 상황에서 소비를 줄여서 최대한 모을 수 있는 나의 ‘최대저축액’을 산정하는 것인데요. 누구나 다 아는 이야기지만 정말 많은 사람들이 이 간단한 습관을 기르지 못해 다음 단계로 넘어가지 못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1단계. 3개월 동안의 지출을 추적하라  최대저축액 산정을 위해선 적어도 3개월간의 지출내역이 필요합니다. 카드 사용내역을 뽑거나 필요하다면 오늘부터 3개월간 지출을 기록해 보세요. 껌 한 통, 음료수 한 캔까지 구체적일수록 허리띠를 졸라맬 항목을 많이 발견할 수 있습니다.  2단계. 절대 뺄 수 없는 고정비용을 제외하라  지출내역 중에서 주거비나 대출 등 반드시 지출해야 하는 필수 항목을 구분합니다. 고정지출은 비소비성 지출이라 하여 보험료, 교육비 등을 포함합니다. 변동지출은 소비성 지출이라 하여 생활비, 통신비, 교통비, 기타 용돈(경조사 등)이 포함됩니다.   3단계. 변동폭이 가장 큰 지출을 확인하라  고정비용을 제외한 나머지 지출 중 3개월 간 변동폭이 가장 큰 내역을 확인합니다. 변동이 큰 지출은 그만큼 충동적으로 이뤄졌다는 것이고 지출을 줄일 수 있는 핵심포인트가 됩니다. 무작정 소비를 줄이는 게 아니라 쓰지 않아도 될 돈을 찾아서 아껴야 합니다.   4단계. 최대저축액 산정  이제 지출을 줄일 수 있는 부분을 합해 내 급여 안에서 할 수 있는 ‘최대저축액’을 산정합니다. 만약 3개월 지출내역에서 식비의 변동폭이 크다면 불필요한 외식을 했던 경우를 체크해 그 액수만큼 저축액으로 산정하는 것이죠. 아무리 못해도 최소 5~10만원은 아낄 구석이 생길 겁니다. 그리고 이 작은 돈이 변화의 시작입니다.   5단계. 최대저축액만큼 자동이체  자, 최대저축액이 산정되면 내일 당장 자동이체를 신청하세요. 자제력을 믿지 말고 자동이체를 믿으시기 바랍니다. 단돈 3만원, 5만원 짜리 적금이라도 추가로 가입한다면 최대저축액은 곧 현실이 될 것입니다.  직업에 따라 가족의 재산에 따라서 부의 수준은 천차만별입니다. 하지만 모든 사회인들이 똑 같은 점은 강제성 없이는 소비를 통제하지 못한다는 것입니다. 초보를 고수로 만드는 재테크 습관은 정말 간단합니다. 지금 당장 최대저축액부터 구해보세요. 
7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