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isekiya
100,000+ Views

헐!당장 노르웨이로!!

심지어는 국왕님의 마인드 자체가 어떤 나라랑은 비교 되는듯!물가가 비싼건 흠이지만..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나라가 부러운건 ㆍㆍ석유가아니라 저왕의 마인드입니다 왕이기이전에 이나라의 국민이라고한 저 평범하면서도 위대한 마인드 정말 ㆍㆍ 부럽습니다 한국은ㆍㆍㆍㆍㆍ !!!!!!!ㅜㅡ
@midle 왕이 국민들 눈치봐야 한다는 말이신듯한데 민주주의가 국민들 눈치를 제일 봐야 하는 거 아닐까요?
저나라 왕은 저렇게 하지 않음 왕정제 페지하자고 할거예요 국민들이
@kokoangela 만약 우리나라에서 석유가 나온다면 저렇게 선진복지를 도입할까요? 제 생각은 아니요! 입니다...
대통령이 샥스핀을 먹는게 흠은 아니다 그러나 젊은이에게 헬조선이라하지말라는건 잘못이다 대통령은 미안하다고 했어야했다 안나오도록 내가 노력하겠다고 했어야했다
그리 말하도 욕쳐멱어요. 헬 이요. 시리아 가서 우리가 지옥이요. 하면 어떤 대답이 올까요. 헬조선 후손에겐 물려주지 말아야죠. 정치쟁이들에겐 희망 접은지 오래 입니다
이정도 복지면 물가좀 비싸고 세금이 많아도 이해가 됩니다...
@skyflower2577 베네수엘라에는 석유가 쏟아지는데 국민들은 생필품이 없어서 딴 나라로 쇼핑으로갑니다. 표를 위해 퍼주는 정부가 얼마나 무능한지 보여주는 최근 사례일 겁니다. 스위스와 그리스가 얼마나 국민성의 차이를 보이는지 선거 결과만 봐도 알 거 같습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태국 치앙마이
호텔 조식 대신 국수가 먹고 싶어 찾은 로컬 국수집 대표메뉴 등뼈 국수. 우리나라 감자탕과 정말 똑같은 맛~^^ 동네 맛집인지 손님이 끊이지 않는다.가끔 줄도 서고.. 위생도 철저하고 맛도 좋고 가격 착하다. 등뼈국수 20밧(800원),어죽국수 20밧,카오 소이(태국북부 카레국수) 40밧,빙수 10밧, 전 메뉴 곱배기 10밧 추가 시장조사 일정 으로 일행과 방문한 무엉마이 도매시장. 치앙마이 에는 핑강을 끼고 형성된 큰 시장이 두곳이 있는데 무엉마이 도매시장과 도소매가 혼합된 와로롯 시장. 과일이나 야채 가격이 거의 헐값. 과일 덕후에겐 천국이 따로 없다. 시내에선 두리안 작은 조각 한팩에 200~300밧. 여기선 한통에 100밧~150밧. 달콤함의 극치~♥ 내 사랑 망고~♥ 야자 10통 100밧,수박 1통 30밧,미니 파인애플 한 자루 100밧... 다 사고 싶다~ 시장조사 마치고 핑강으로 나오니 날씨가 심상찮네요. 곧 소나기 퍼부을 듯.. 비도 피하고 션한 강바람 벗 삼아 한잔 하려 찾은 레지나 게스트 하우스 겸 식당. 엔틱한 건물을 통과하니 션한 강바람이 맞이해 주네요.귀여운 고양이가 많은 곳으로도 유명해요. 태국식당 기본 메뉴인 팍붕 파이뎅(모닝글로리 볶음)과 쏨땀 타이(파파야 샐러드).그리고 쫄깃쫄깃 텃만쁠라(생선 어묵). 시원한 강바람과 비아 싱 한잔이 오전 일정의 고단함을 씻어 줍니다...
후포여행 세째 날
전날 친구와 극한의 물놀이를 한 탓인지 저녁에 아쉽게 맥주 한잔 하지ㅠ 못 하고 둘다 K.O 되었네여ㅠㅋㅋ 하지만 세째 날 아침은 일찍 일어나 '등기산 등대공원' 으로 ㄱㄱㄱ(전날갔던 등기산 스카이 워크 반대편ㅎ) 오르다 보니 왼편으로 '그대 그리고나 촬영'지가 있더군요 그대 그리고 나는 '영덕'에서만 촬영 했는지 알고 있었는데 후포에서도 촬영했고 위 사진의 집이 최불암 선생님 댁이였다고 후포가 고향인 친구가 설명 해줬어요^^ 등대로 오르는 길에 친구가 '어릴적 매미도 잡고 놀이터 처럼 놀던 곳이야' 라고 하며 웃더군요.누군가에게는 의미가 없는 장소일 수 도 있지만 '친구의 소중한 추억'이 있는 장소이기에 더 좋았습니다^^ 정자를 지나면 앞에 '등기산 등대 공원'이 펼쳐저 있고 그리고 그 앞에 푸른 바다가 보이지요ㅎ 등기산 등대 공원의 등대 모형입니다ㅎ 1800년대 영국 등대 모형이라고 하네여ㅎ 여기는 신석기 시대 유물이 발견된 곳이고 작은 발물관 있더군요ㅎ 신석기시대는 위의 뽀족한 '간석기'라는 도구를 사용하였고 구석기 때는 이동 생활이였지만 신석기때는 정착 생활을 하였으며 조 , 피 , 수수 작물을 재바하였다고 안내원님이 친절하게 설명해 주었습니다. 설명을 들으며 유물들을 보니 이해가 더욱 쉽더군요^^ 위 사진에 바로 어부님들의 길잡이가 되어주는 후포'등기산에 있는 등대' 입니다^^친구 특별출연ㅋ 등기산 등대 공원 둘레길에서 바라 본 '후포항'이구요. 자세히 보면 '후포 여객터미널'이 있습니다. 여기서 울릉도로 갈 수 있다고 하네요ㅎㅎ 암튼 일정을 끝내고 후포가 고향인 친구에게 '정말 좋은 추억 만들어 줘서 고맙다'라고 하고 헤어 졌습니다. 나중에 제가 서울로 올라가서 맛난걸루 사주어야 겠어요^^
1,033
139
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