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ade
3 years ago5,000+ Views

백성현과 일산과 뮤지컬과 여사친과 연애

안이슬기자 drunken07@news-ade.com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학벌보고 캐스팅하는 소속사 甲
사장님 유희열 서울대 작곡과 블라인드 테스트 때 피아노 연주의 극한이라고 하는 바르토크 곡 연주 교수들에게 극찬 받고 준비 1년만에 서울대 합격 정재형 한양대학교 작곡학과 파리 유학파 파리고등사범음악원 영화음악, 작곡 석사 영어, 프랑스어 구사 가능 정재형이 대중음악 한다고 하자 교수들이 모여서 심각하게 회의 했다고 함 페퍼톤즈 이장원 아이큐 154 대전과학고 전교1등 조기 졸업 카이스트 전산학 학사 카이스트 대학원 경영공학 석사 현재 카이스트 문화기술대학원 박사과정 재학 200:1의 경쟁률을 뚫고 미래에셋 입사에 성공했지만 음악과 병행이 어려워 관둠 토익 시험 치다 배탈이 나서 15분 남기고 급하게 나왔는데 990점 만점 페퍼톤즈 신재평 아이큐 150 중2때 이미경기과학고 합격 경기과학고 조기 졸업 학창시절 컴퓨터 프로그래밍으로 전국에서 유명했다고 함 수학 경시대회 경기도 대표 출신 카이스트 전산학 학사 박새별 연세대 심리학과 학사 카이스트 문화기술대학원 석사 카이스트 문화기술대학원 박사 과정 재학 루시드 폴 서울대 화학공학 학사 스위스 로잔연방공과대학 대학원 생명공학 박사 '일산화질소 전달체용 미셀'미국 특허 출원 2007 스위스 화학회 고분자과학부문 최우수논문발표상 (한국인 최초) 2009.9 세계 최고 화학 저널인 미국 화학회지 (Journal og the American Chemical Society, JACS)논문 수록 (JACS지는 화학관련 학회지 중 가장 인용지수가 높은 저널 중 하나로, 논문 통과율이 채 10%도 되지 않을만큼 긴 심사 기간과 까다로운 통과 기준으로 정평이 나 있음) 스웨덴 그룹과 공동 연구한 논문 독일 화학회지 (Angewandte Chemie-Internation Edition)에 출판 하지만 안테나 뮤직 영입 기준은 100% 외모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눈이 부시게 당신은 그럴 자격이 있습니다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인생드라마 추가 연기의 신 김혜자 배우의 명품 연기와 한지민의 안방 컴백으로 정주행 했던 JTBC 월화드라마 '눈이 부시게', 인생 드라마가 추가됐다. 이 작품은 초반 정체모를 시계를 가진 주인공이 시간을 되돌린 대가로 갑자기 마음과 달리 몸이 늙어버리는 타임워프 드라마인 줄 알았다. 하지만 스물다섯의 한지민과 칠순의 김혜자를 오가는 캐릭터의 숨겨졌던 비밀이 공개되면서 시청자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알츠하이머 환자는 가장 행복한 순간에 머물러 있는 시간 여행자라는 색다른 시선으로, 희로애락의 감정을 통해 '인생은 아름다워'라며 삶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을 여운 깊게 남겼다. 특히, 과거 고두심의 열연이 빛났던 드라마 '꽃보다 아름다워'처럼 자극적인 설정이나 이야기의 전개 없이도 시청자들의 사랑과 공감을 받을 수 있는지 보여준 명품 드라마였다. JTBC 손석희 앵커는 최근 앵커 브리핑에서 국민엄마 배우 김혜자에 대한 헌사를 전하기도 했다. 드라마 한 편은 오늘을 힘들게 살아가는 청년들, 자녀를 키우는 부모들, 소소한 행복에 하루를 살아가는 소시민 가족들 그리고 노년의 어르신들에게 따스한 위로와 힐링을 선사한다. 극 중 김혜자 배우의 명품 내레이션과 함께.. "내 삶은 때론 불행했고 때론 행복했습니다. 삶이 한낱 꿈에 불과하다지만 그래도 살아서 좋았습니다. 새벽에 쨍한 차가운 공기, 꽃이 피기 전 부는 달큰한 바람, 해 질 무렵 우러나는 노을의 냄새, 어느 하루 눈부시지 않은 날이 없었습니다. 지금 삶이 힘든 당신, 이 세상에 태어난 이상 당신은 이 모든 걸 매일 누릴 자격이 있습니다. 대단하지 않은 하루가 지나고 또 별거 아닌 하루가 온다 해도 인생은 살 가치가 있습니다. 후회만 가득한 과거와 불안하기만 미래 때문에 지금을 망치지 마세요. 오늘을 살아가세요. 눈이 부시게 당신은 그럴 자격이 있습니다. 누군가의 엄마였고 누이였고 딸이었고 그리고 나였을 그대들에게."
3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