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yu00
10,000+ Views

돈 되는 습관, 부자들의 공통된 라이프스타일 '미니멀리즘'

오늘은 돈이 되는 습관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혹시 주변에 돈을 잘 모은다 하는 사람들의 집에 놀러가보면
물건이 적당한 것을 떠나 '훵~'한 느낌 받으신 적 있나요?
우리 부모 세대만 해도 "물건이 많다 =풍요 로움의 상징"이라고 여기고 사는 경향이 컸습니다.
드라마를 봐도 부자집이라고 하면 '번쩍번쩍 으리으리'한 느낌이랄까요.
하지만 요즘 부자들은 '심플' 그 자체인 것 같아요.
가구나 집기 등의 숫자는 적지만 단순함을 즐긴다고 할까요?

"요즘 부자의 라이프스타일은 '미니멀리즘'입니다"

미니멀리즘은 무엇일까요?
군더더기를 모두 제외하고 간결하고 단순한 것만 추구하는 생활입니다.
이는 일할 때나 돈을 모으는 데에도 중요한 생활태도로 여겨지죠.
경제생활에 있어서 왜 중요한지 한번 정리해볼게요
①미니멀리즘. 돈이 되는 습관
미니멀리즘이 돈 모으는데 좋은 이유는 무엇일까요.
아무래도 물건을 줄이면 다음 살 물건을 신중하게 선택하게 됩니다.
푼돈을 줄이고 충동구매를 하지 않으니 정말로 원하는 물건을 철저히 찾게 됩니다.
그럼 갖고 싶은 물건인지 꼼꼼히 따져보겠죠?대신 구매한 것은 오랫동안 사용합니다.
② 하나를 골라도 '애정'이 있어서 괜찮아
어떤 분은 비싼 거 사는거 아니냐고 하실 수도 있을 거 같아요.
하지만 꼭 가격의 문제는 아닐 거 같아요. 추억이 담긴 물건도 많아요.
옷의 경우에도 비싸다고 오래 입고 싸다고 버리는 것은 아닌 것 같고 나에게 맞는 옷을 잘 찾게 되잖아요?
또는 가족과 함께 놀러 갔던 장소에서 샀던 티셔츠의 추억이라던가.
물건의 갯수는 많지 않아도 모두 애착이 있기 때문에 더 소중해지는 것 같아요.
물론 쇼핑횟수는 줄었기 때문에 돈이 모이는 것은 당연하겠죠?
③ 미니멀리즘의 첫걸음, 물건 버리기?
따라서 돈을 모으고 싶은데 어디부터 시작해야할지 모르겠다면
물건을 정리하는 것부터 해보면 어떨까요?
내가 산 물건을 버릴 때, 종종 마음이 고통스러운 것을 느끼지 않으시나요?
버리는 것을 경험하면 또 버리게 될 수 있는 물건은 사지 말아야겠다는 결심을 하게 되죠.
또한 , 처분할 때 아깝다는 느낌과 동시에 정리가 되었을 때 '개운하다'는 감정도 생깁니다.
옷이 켜켜이 쌓여있던 옷장이나 장롱이 깨끗이 변해있을 때 기분은^^
④노트북 하나에 마우스 3개?..NGㅠ
돈을 모으는 것과 집안을 정리하는 것과의 상관관계는 공통점이 은근히 많습니다.
하나는 관리능력입니다.
물건을 정해진 장소에 놓아두지 않은 사람은
정해진 장소에 들어있어야 할 물건이 아닌 다른 물건이 있고 마땅하지 않은 장소에 그 물건?
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집에 노트북 1개에 마우스가 3개.
비슷한 물건이 많다는 것은 찾는 시간이 걸리다가 포기해서 돈을 써버렸다는 이야기겠죠.
돈+시간을 낭비했다이렇게 비슷한 물건이 상당히 많이 쌓이게 되는 거죠..
⑤난 모두 알아.. 지갑에 있는 것도
하지만 소지품 관리를 잘하는 사람들은 수납 장소가 정해져있고
자신이 무엇을 얼마나 가지고 있는지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돈 관리도 기본은 같겠죠.
자신의 소득을 파악하고 무엇을 얼마나 사용하는지를 알고 있다면
얼마나 돈을 모을 수 있는지를 생각할 수 있습니다.
다시 말해 물건을 관리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반대로 돈을 관리할 수 있는 사람이고
반대로 돈 관리가 잘 안되면 물건도 정리가 잘 안될 수 있다는 이야기일 겁니다.
⑥ 집이 어지러우면.. 돈의 유혹 피하기도 어렵다?
또 어떤 분은 그러시더군요. 집이 이렇게 어지러운데 돈을 침착하게 생각할 수 있겠냐고요.
가계부를 적으려고 해도 계산기와 영수증을 찾을 수가 없고
책상이나 테이블에 물건이 가득해 머릿속을 정리할 수 없지 않겠느냐고 합니다.
결국 집의 혼란은 마음의 혼란입니다.
집안이 어질러져있으면 마음이 진정이 안되고...무작정 나가버리고 싶어질 때가 좀 있지 않나요?
이럴때 어르신들의 말씀.
"나가면 돈이다" 결국 참을 수 없는 유혹에 지갑은 열리고..
돈이 모이려고 해도 좀처럼 지갑 안에 있기가 힘든 상황이 되어버리겠습니다.ㅠ
정리라는 것은 대단한 것이 아니고 누구나 할 수 있는 것 아닙니까.
정리만 잘해도 부자가 될 수 있는 습관이 몸에 밴다는데 할만한 습관이지요.
오늘은 식탁을 정리하는 것으로 마무리내일은 책상 위 잡지나 종이를 정리하면서 칭찬해줍시다.
그렇게 습관을 만들다 보면 어느새 정리+자신감+돈이 붙는사람!이 되는 거겠지요~!
와우!! !! 괜찮네요.!!!!
정리정돈을 잘하는 분이라면 좋은 것이고 그렇지 않은 분이라면 더욱 좋은 일입니다.
발전할 가능성이 더 있는 것이니까요.
그럼 오늘부터 한번 해볼까요?^^
[미니멀라이프를 위한 인생습관 : http://cafe.naver.com/junggowangapp/96 ]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Money Man '진정한 친구의 2가지 조건'
“누구나 친구의 고통에 공감할 수 있다. 하지만 친구의 성공에 공감하는 건 정말 착한 천성이 요구된다.” - 오스카 와일드 - 어려울 때 옆에 있는 친구가 진짜 친구란 말이 있다. 내가 잘 나갈 땐 주위에 사람이 넘치지만, 실패해 도움이 되지 않으면 다 떠나간단 얘기다. 자신이 정말로 잘 나갈 때 옆에서 성공을 진심으로 축하해주는 친구가 과연 몇이나 있나...? 질투와 시기는 누구나 마음 한구석에 있기 마련이고, 자신과 비슷한 수준이라고 생각한 친구가 갑자기 성공했을 때 느끼는 감정이 마냥 축하 하기 어렵다. 겉으로 쿨하게 축하해 줄지언정 속에선 부글부글 끓고 있을지 모른다. 그만큼 친구의 성공을 진심으로 축하해 줄 수 있다는 건 특별한 것이다. 내가 어려울 때 나를 도와줬던 친구만 소중하게 여길 일이 아니다. 내가 성공했을 때도 진심으로 나를 축하해 주는 친구가 있다면 그 친구는 특별한 친구다. 진정한 친구가 누구인지 구분할 수 있는 2가지 조건이 있다. 1. 빈털터리라 해도 옆에서 힘이 돼 주고 싶은 친구 2. 크게 성공해도 시기심 없이 축하해 주고 싶은 친구 이 2가지 조건에 공통분모가 되는 친구라면 평생 같이할 만한 친구다. 그런 친구라면 어려울 때 나서서 도와주고 싶을 것이고 성공했을 때 기쁨을 두 배로 늘려주고 싶을 것이다. 사람마다 그 그릇의 차이는 있겠지만, 사람인 이상 그릇의 크기도 누구나 한계가 있기 마련이다. 마음 한구석에 사특한 생각이 드는 친구라면 이제 정리하자. 본인과 친구를 위해... - Money Man '진정한 친구의 2가지 조건' 中 -
스마트한 집안 정리법 10단계
우리 가족의 소중한 보금자리가 날로 창고처럼 변해가고 있다면? 똑똑한 집안 정리법 기억해두세요! ★ 정리법 10단계 1. 정리가 반드시 필요한 시기를 놓치지 마라 새로운 가족이 생겼을 때, 가족의 누군가가 떠났을 때, 아이가 성장할 때, 이사나 리모델링 전후, 물건이 너무 많을 때, 집에 변화가 필요하다고 생각될 때는 정리를 해야 한다. 2. 정리의 3단계를 지켜라 정리의 3단계는 '밖에서 안으로', '큰 것에서 작은 것으로', '공간보다 물건별로'다. 방보다는 바깥쪽인 베란다부터 정리를 하고, 물건보다는 가구부터, 방부터가 아니라 옷, 신발 등의 물건부터 정리하도록 한다. 3. 아무리 작은 공간이라도 목적을 만들어라 집에서 창고 방을 없애야 한다. 아이 방은 아이를 위한 공간으로, 거실은 가족 공간이나 독서 공간 등으로 꾸며야 물건들이 제자리를 찾아갈 수 있다. 4. 가족 개개인의 공간을 만들어라 가족들이 집에 들어왔을 때 편히 쉴 수 있는 공간을 만들어야 한다. 물건도 마찬가지다. 책장 한 칸, 서랍장 하나라도 가족에게 공간을 만들어 주는 방법이 될 수 있다. 5. 물건의 집과 주소지를 정하라 물건의 가치가 최대한 활용되기 위해서는 물건마다 자기 자리가 있어야 한다. 제 위치에 놓이지 못한 물건은 집안 어딘가에 방치되다가 치워지거나 버려지고 만다. 바구니나 행거 등으로 물건의 자리를 만들면 쉽게 찾고 정리할 수 있다. 6. 한 사람이 공간을 독점하지 마라 엄마의 옷, 아빠의 피규어, 아이 장난감이 온 집 안에 널려 있다면 집이 창고로 변한다. 한 사람의 물건이 집에서 너무 많은 공간을 차지하고 있다면 물건을 정리하거나 버려서 가족 모두의 공간으로 만들자. 7. 할인과 공짜를 너무 좋아하지 마라 마트에서 원 플러스 원 상품이나 덤을 챙기다 보면 집이 순식간에 꽉 차고 만다. 당장 이익일 것 같아도 유혹에 넘어가서 생기는 물건 때문에 집은 점점 더 좁아지게 된다. 8. 버리기의 기준을 지켜라 기준 없이 무조건 버리면 같은 물건을 또 사야 할 수 있다. 따라서 가족이 현재 사용하지 않는 물건, 같은 것으로 여러 개인 물건은 버려야 한다. 잘 사용하지 않지만 꼭 필요한 물건은 따로 보관하도록 한다. 9. 집 안의 모든 문을 활짝 열리게 하라 방 안에 물건이나 가구가 너무 많아서 문이 반만 열리는 경우가 있다. 가려지고 숨겨진 공간은 제대로 정리가 안 되고 청소하기도 힘들다. 물건은 쌓이고 청소는 못하는 악순환이 계속된다. 버리기의 기준을 통해 정리해 보자. 10. 물건은 사는 것보다 버리는 것이 더 많게 하라 지나치게 많은 물건을 소유하면 오히려 물건에 삶이 압도된다. 스스로 물건을 통제하지 못하면 그 안에 묻혀버리게 된다. 사는 양보다 버리는 양이 하나라도 더 많아야 집 안 물건 양에 균형이 잡힌다.
16
Comment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