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joyD
10,000+ Views

다이어트도시락 간편하게 싸기

지난 한주동안 다이어트도시락을 싸들고 다녔는데요 집에 저의 취미(?)로 모아뒀던 다른곳에서 먹고 남은 케이스 버리지 않고 뒀다가 이번에 굉장히 유용하게 썼어요
혹시나 저처럼 플라스틱 케이스(본죽, 샐러드, 파리바게뜨 등)를 모으거나 버리지 못해 아까워 들고 계신분들 잘 활용해서 사용하시길 바랄께요 !
여기서 베라 컵이란 베스킨라빈스 팥빙수를 먹고 난 후 버리지 않고 둔 통이예요
뚜껑이 헐거우면 쏟아질까 걱정되서 못들고 다니는데 요건 꽉! 닫기더라구요
원래 사용용도가 빙수(녹아 흐르는)를 담는 컵이다보니 완전 굿!!
간혹 아침에 씻지 못하고 들고 오는 경우나 굳이 바가지를 꺼내 씻고 싶지 않을 경우 그냥 비닐봉지에 우루루 쏟아넣고 물도 넣어서 열심히 쉐킷쉐킷 흔들어줘요
한 세번 정도 반복하는데 흐르는 물에 씻는게 제일 좋긴 해요 ㅋㅋ
사과도 씻고 미리 조각조각 나눠서 얼려뒀던 닭가슴살도 한봉지 꺼내서 1분 30초 돌려주세요
다 씻은 방울토마토를 제일 마지막에 먹을거니 밑바닥에 깔아주세요
베라컵의 사이즈가 엄청 큰 것 처럼 보이지만 저기 안에 하루 3끼 먹을 것을 다 담기에는 부족해요 아침 점심 정도는 ok !
사과를 조각조각 나눠서 위에 살포시 얹어주세요
이전 후기에서도 말씀드렸지만 한개를 다 먹는게 여간힘든게 아니예요 먹을만큼만 넣고 나머지는 고구마를 먹기좋게 잘라서 넣어주세요
그리고 뚜껑을 덮으면 되는데 고구마를 얹으려고 보니 있는지 모르고 새로 삶아먹는 바람에 며칠 냉장고에 뒀다고 상했더라구요 ㅠㅠ
할 수 없이 고구마 빼고 뚜껑을 뒤로 휙! 뒤집었어요

※ 아래 반전주의

짠~
갓 데운 닭가슴살과 과일이 섞이면 과일의 맛이 떨어질까봐 뚜껑위에 닭가슴살을 올려주는 센스 !!
이렇게 해서 집에 있는 쿠킹랩으로 서로 분리되지 않게 한번 두번 야무지게 랩핑해주면 끝!!
(요렇게 안해도 뚜껑 덮기전에 랩핑하고 그 위에 닭가슴살 얹은 다음 베라 뚜껑을 덮어줘도 되요 뚜껑이 봉긋하게 올라와 있어서 가능!)
저는 아침에만 닭가슴살을 먹는 레시피였기 때문에 저렇게 먹고 나면 다시 뚜껑을 원래대로 덮어줬어요
의외로 베라컵이 되게 튼튼해서 뚜껑을 온전히 꾹 닫고 흔들었는데 안튕겨나가고 잘 버티더라구요 ㅋㅋ 안버리길 잘한듯 ㅋ
집에 베라컵 말고도 여러 통 있는데 다양하게 활용해 봐야겠어요 ㅋ

엔디 팔로우 맺기 ▶ https://www.vingle.net/collections/4777193

2 Comments
Suggested
Recent
헐 뚜껑은 진짜 신박하닿
@wndus2524 뒤집어서도 유용하고 뒤집지 않아도 유용해요 저는 베라를.사랑하기로 했습니다 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투복은 되고 제복은 안 된다?…육군 '몸짱달력' 판매금지 이유
육군본부 "제복과 정복은 몸매 뽐내라고 만든 옷 아니다" 육군 장병들이 기부를 위해 '몸짱 달력'을 제작했지만, 육군 당국이 "복장 부적합"을 이유로 달력 판매를 시작한 지 하루 만에 이를 금지했던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논란이 일고 있다. 2일 육군본부에 따르면, 전후방 각지에서 근무하는 현역 군인 13명은 장병 체력단련 붐 조성 및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 기부를 위해 자발적으로 몸짱 달력을 제작했다. 몸짱 달력 판매 수익금 전액은 군복무 중 순직,전사,부상당한 장병과 유족 지원금 마련을 위해 기부할 예정이었다. 좋은 취지 덕분에 몸짱 달력은 온오프라인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달 20일 판매 시작 수 시간 만에 주문이 수 백 건 넘게 들어왔고, 유튜브 홍보영상에도 댓글이 수 백 개 달렸다. 하지만 몸짱 달력은 그 다음날인 21일 육군본부의 요청으로 판매가 중단됐다. "장병들의 복장이 부적합하다"는 이유에서다. 육군본부 관계자는 CBS노컷뉴스에 "육사생도 제복과 정복을 착용한 사진을 달력에 사용하는 것이 부적합하다는 의견이 있어서 내부 검토를 거쳐 이 사진들을 삭제하고 판매하도록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복장에는 목적이 있는데 목적에 부합하지 않다고 판단했다. 제복과 정복은 장병들이 피트니스 선수처럼 몸매를 뽐내라고 만든 옷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투복은 전투할 때 입는 옷이니까 상의 탈의하고 구보해도 문제 없지만, 장례복 입고 체육활동하면 이상하지 않나, 웨딩드레스 입고 수영하면 이상하지 않나"라고 덧붙였다. 육군은 오는 9일부터 온라인을 통해 몸짱 달력 판매를 재개하고 수익금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 그러나 누리꾼들은 "요즘 세상에 상의 탈의를 문제 삼다니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다. 한편 소방관과 경찰관도 육군과 비슷한 취지로 몸짱 달력을 만들고 있다. 이들은 달력 판매 수익금 전액을 각각 중증 화상환자와 가정학대 피해아동을 돕는데 기부하고 있다. 경찰 몸짱 달력 지난해 경찰관 몸짱 달력을 처음 제작한 부천 오정경찰서 박성용 경사는 CBS노컷뉴스에 "지난해 판매 수익금 2150만원을 기부했다. 올해는 2000부 찍었는데 2주 만에 다 팔려서 1500부를 추가로 찍었다"며 "달력 판매를 통한 기부 문화가 다른 조직으로 더 많이 확산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