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stjf0701
10,000+ Views

창업컨설팅 성공적인 창업의 시작 "분석과 준비"

성공적인 창업의 시작 " 분석과 준비"

외식관련 컨설팅 일을 하면서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다보니
즐거움도 느끼지만 때로는 정말 안타까움을 느끼는 경우도 많다.
그중 가장 대표적인 경우가 창업컨설팅을 할 때이다.
누구나 창업은 부푼 마음을 안고 장미빛 미래를 꿈꾸며 시작하기 때문에
그 실패는 당하는 사람 입장에서 더욱 더 힘들고 , 보는 사람입장에서는 더욱 안타까운 것이다.
본인이 생각하고 있는 방향과 답이 있는 상태에서 컨설팅을 의뢰한다.
정말 창업컨설팅을 받고 싶어서라기 보다는 본인 생각의 합당함을 확인 받고 싶어한다.
고객이 원하는 결론과 방향안에서 시스템을 구축해주고 마케팅을 진행해주면 쉬운일이지만,
분명 안될것이 보인다.

창업은 신중해야 한다. 그리고 그만큼 철저한 분석과 준비가 필요하다.

기발한 아이디어가 있다고 해서 그 하나만 믿고 창업을 시작하기에는 위험부담이 너무 크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위와같은 오류를 범한다.
본인의 기발한 아이디어 하나만으로 모든 것이 해결된듯..
창업이라는 전체적인 숲을 보았을 때 사실 그 기발한 아이디어는 숲속의 하나의 나무에 불과하단 것을 모르고..
시간이 많이 드는 만큼 필요한 고급정보를 얻는 것에는 한계가 있을수 있고, 사전조사를 충분히 한다 해도, 막상 사업을 시작하면 여러가지 오류가 생길 수 있기 때문에 혼자서 다 해결하려는 것 보다, 창업컨설팅 전문가에게 자문을 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창업 컨설팅 업체 선택할 때 고려사항.

1. 창업컨설팅업체 신뢰도 확인

컨설팅업체 중에 일부는 창업만 성사 시키고 , 이후에는 아무런 신경도 안쓰는 식으로 운영을 하는 곳이 있는데요.되도록 이런 업체는 피하고, 창업 후에도 컨설팅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신뢰도 높은 업체를 선정해야 합니다.

2. 창업컨설턴트 근속 여부 확인

짧은 기간에 창업 성사 건수만 늘리려고 창업자를 현혹하는 사례들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철저한 직업의식이 없고 창업컨설턴트가 자주 교체되면, 본인의 일같이 창업컨설팅을 해준다는 것은 기대하기 힘듭니다.
때문에 오랜기간 동안 컨설팅을 해줄 수 있는 업체를 선정해, 해당 업체의 컨설턴트와 함께 간다는 인식으로 컨설팅 관계를 유지해 간다면 좋은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3. 창업컨설팅이 중요한 이유

창업을 하고싶은 생각이 들게 되는 때가 있는데요, 바로 좋은 아이템을 발견하거나 떠오르게 될 때입니다.
창업성공이 바로 현실로 될것 같은 생각이 들게되는데, 하지만 창업을 시작하기 위해서 초기자금이 얼마나 필요한지, 자재비와 인건비가 얼마나 드는지 등 여러가진 부분을 생각하다보면, 머리가 터질듯하게됩니다.
아이템과 아이디어가 떠올랐다 해도, 실현하기 위해서 준비와 비용이 어느정도 필요한지 모르기 때문에, 전문적인 창업컨설팅을 충분히 받아보고 사전준비를 꼼꼼히 하는것이 좋습니다.
성공적인 창업을 무조건 보장한다는 창업컨설팅업체를 선택하는 것 보다는, 신뢰도가 높고 청저하게 검증된 매물을 선별해주며, 창업시작부터 끝까지 관리를 해주는 전문가와 노하우가 있는 업체를 선택해야 합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신문이 눈에 들어오는 경제용어(19)
여러분 안녕하세요! 날씨가 좋아서 기분이 짱짱 좋습니다!!! 날씨가 좋은 날은 왜 때문에 기분이 이렇게 좋을까요?? 오늘 약간 찐텐이어도 이해좀 해주세요! 오늘은 저번 재무상태표에 이어서 포괄손익계산서를 한번 볼겁니다! [네이버 지식백과] 포괄손익계산서 포괄손익계산서는 일정 기간 동안의 기업의 경영 성과를 포괄적으로 한눈에 나타내기 위해 작성하는 재무제표이다. 즉, 기업이 어떤 활동을 통하여 발생된 이익과 그 이익을 발생하게 한 수익과 비용을 알기 쉽게 기록한 재무제표를 말한다. 결국 쉽게 말하면 용돈 기입장 같은거라고 보면 됩니다!(어린 분들은 용돈 기입장이 뭔지 모를 수 있다고 하니.... 뱅크샐러드나, 토스 통장관리같은 기능이라고 보시면 됩니다...쥬륵..ㅜㅜㅜ쿠ㅜㅜㅜ) 전에 재무제표에 대해서 말할 때, 이해관계자들에게 정보를 주기 위해서 작성한다고 했는데요! 우리가 볼 수 있는 정보중에 자산이 얼마나 부채가 얼마다 자본이 얼마다... 이런 정보들은 기업의 상태를 보여주는 것이라면, 포괄손익계산서는 이 기업이 '얼마나 벌었냐! 얼마나 잃었냐!' 를 보여줍니다. 기업의 상태도 중요하지만, 분기마다 기업이 얼마나 벌었는지 그리고 얼마나 썼는지가 배당이나, 주가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죠! 그리고 여기서 나온 매출총이익,영업이익 등으로 여러가지 지표들을 만들기 때문에 잘 살펴보아야 합니다!! 이런식으로 계산서가 써지면, 이것을 이용해 여러 지표가 생성되는데, 그것은 재무제표편이 끝나면 간단히 정리해서 올려드리겠습니다. 계정과 과목을 다 설명하면 좋겠지만, 그럼 글만 길어지고 너무 어려워지기 때문에 몇가지 과목만 좀 다루어보면, 1. 매출 총이익   - 매출에서 매입을 제외한 금액을 말합니다. 2. 영업이익 - 이 금액은 매출총이익에서 판매관리비용을 모두 제한 숫자입니다. 영업이익이 클 수록 돈을 적게 쓰고 많이 번것이기 때문에, 기업의 효율을 확인하기 좋겠죠? 3. 주당순이익 - 1주당 어느정도의 순이익이 나왔는지 보여주는 금액으로, 우리가 사는 주식 1주당 영업기간동안 이만큼의 돈을 벌어다 준 것입니다! 당기순이익에서 배당금을 빼고, 주식의 수로 나눈 것인데, 이것이 높을 수록 우리가 투자한 자본금에서 기업이 많은 돈을 벌어주고 있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정보들을 확인하면, 우리가 주식을 보는 시선이 "다른사람이 좋다더라, 이게 뜬다더라"가 아닌 "이 기업은 이만큼의 돈을 벌고 수익이 이렇게 나는구나"로 생각해서 투기가 아닌 투자를 할 수 있겠죠! 나머지 재무제표를 다루고, 지표들을 말하면서 주식이란게 어렵고 위험한게 아닌 내가 그 회사랑 동업을 하고, 그 회사를 이해해서 오너쉽을 가질 수 있다는 것을 말하고 싶었습니다. 오늘도 글이 길어졌는데 읽어주신 많은분들 항상 감사드리고, 누군가에겐 재미있지만, 누군가에게 어렵고 지루할 수 있는 경제에 관심을 가지는 모든분들을 존경합니다! 슬림베어는 또 다음번에 여러분과 경제를 이해하기 위해 더 공부하고 돌아오겠습니다!
직장인 돈 관리 하는 법 (통장 4개 굴리기)
1. 급여통장 : 잔액은 항상 0으로 유지 급여가 들어오면 1차적으로 월세나 통신비 같은 고정 지출을 자동납부하도록 해둡니다. (자동납부를 하지않으면 자칫 잊어버려서 밀리게 되고, 이는 곧 목돈이 되어 부담으로 다가옵니다). 이 통장의 경우, 수시로 입출금이 가능한 형태를 골라야겠죠. 중요한건 급여통장은 '절대' 잔액이 남아선 안 됩니다. 월급은 들어오기가 무섭게 "퍼가요~♡"의 성지가 되도록. 물론 퍼가는 주체가 카드 할부금이 되어선 안 되겠죠. 급여통장이 ‘0’이 아니라는 것은 그만큼 노는 돈이 있다는 뜻입니다. 어영부영 하다가 쓸데없는 곳으로 새기 십상이지요. 2. 투자통장 : 자동이체 날짜는 모든 통장을 동일하게 설정 적금, 펀드, 주택청약, 보험, 연금 등을 관리하는 통장입니다. 저축도 큰 의미의 투자로 본다면 여기에 포함되겠죠? 급여가 들어오면 고정지출과 함께 투자통장을 채울 수 있도록 합니다.  강조하고 싶은 것은 자동이체 및 투자상품 이체 날짜를 모두 동일하게 하는 것! 생각보다 많은 초년생들이 각종 자동이체 날짜를 우후죽순으로 설정하곤 하는데요. 이체 날짜가 동일해야 자금의 흐름을 한 번에 파악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적어도 급여의 절반은 투자통장으로 흘러가도록 세팅해 주세요. 3. 소비통장 : 당신의 자제력을 믿지 마라 애초에 쓸 수 있는 돈이 적다면, 자연스레 소비도 줄게 됩니다. 소비통장에 한달에 쓸 돈만 딱 넣어두면 되겠죠? 소비통장은 체크카드와 연결시키도록 합니다. 한 달에 5만 원만 덜 쓰기!라고 하기 보단, 소비통장에 5만 원을 덜 이체시키는 게 훨씬 지키기 쉬울 겁니다. 주의할 점은, 쓸 돈이 부족하다고 해서 추가로 잔고를 늘리기 없기! 소비통장에 넣을 돈은 급여의20~30%를 넘지 않도록 해주세요. 4. 예비통장: 소득의 10%, 평소 지출의 3배를 유지  급여통장에서 투자통장, 소비통장으로 돈을 돌린 후 남은 금액은 예비통장에 넣어둡니다. 만약 이 예비통장이 없다면, 친구 결혼식이나 예기치 못한 사고가 일어났을 때 갑자기 쓸 돈을 구하기 힘들겠죠. 적금을 깨야하는 경우도 생깁니다. 단순히 이자가 아까운 걸 떠나서, 자신의 재무 계획이 와르르 무너져버리겠죠. 예비자금은 급여의 10% 정도로 산정하는 것이 좋으며, 평소 한 달 지출의 3배 정도의 금액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수시 입출금이 가능하며 상대적으로 단기 고금리에 속하는 CMA를 초년생들에게 추천하고 싶네요.  너무 핵꿀팁이라 같이 보면 좋을 것 같아서 퍼옴 출처는 요기 클립할 때는 댓 하나씩 남기깅 댓글냠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