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0+ Views

영화속이 아닌 진짜 고등학생 때 전지현

"혼자 떡볶이 자주 먹던 애"로 유명했던 진선여고 전지현
뽀얗고 길고 말랐는데 건강한 느낌이 드는게
꼭 김연아 선수 같네요!
화장기 없는 얼굴이 영화 암살에서의 모습이랑 똑같아요!
지금은 찾아 볼 수 없는 젖살이 통통한 전지현!
필름 카메라로 이렇게 나오다니..
연예인을 할 수 밖에 없는 얼굴이란 이런걸까요
평범한듯~ 절대 안평범한 얼굴!
살짝 스쳐지나가도 비누 냄새가 날것 같아요
무려 18년 전....!!!
5:5 가르마에 옆머리까지 싹 귀뒤로 넘겼는데 이렇게 청순하고 예쁘기 있어요?ㅠㅠ
이목구비가 크고 화려하게 예쁜건 아니지만
뽀얗고 하늘하늘한 청순 미녀의 정석 of 정석!!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32 Comments
Suggested
Recent
화려하게 이쁜게 아니란다 ㅋㅋㅋㅋㅋㅋ 전지현 실제로 보고나서 다시 쓰렴 ㅎㅎ
ggupTOP
예쁘면 날티가 있기 마련인데, 날티가 하나도 없네요
어떻게 지금이랑 똑같냐...나이는 내가 다 먹었구나ㅠ
이목구비가 크고 화려하게 이쁜건 아니지만...? 아니지만...?!
전지현 솔직히 너무 예쁜거 아닌가 혼자 세상사는것마냥 너무 이쁘시네요... 흑 ㅜ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지현의 미모 변천사
전지현, 1981년생 1997년 데뷔. 중3때 잡지 모델로 데뷔했으나, 기획사 싸이더스 대표가 발탁했고 2001년 영화 <엽기적인 그녀>에 출연해 한국 로맨틱 코미디 영화로는 가장 높은 관객수를 동원했어요 그 이후로 많은 인기를 얻어 대종상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그 이후로 쭉쭉 일본, 미국까지 진출하며 탄탄대로를 달린 전지현! 16살이던 전지현을 하이틴 잡지에 소개시켜줬던 아는 언니분께 제가 다 감사인사를 드리고싶네요ㅠㅠ 전지현을 캐스팅했던 싸이더스 정훈탁 대표는 당시 어린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성숙한 여인같은 느낌이 있고, 소년의 분위기까지 풍기는 <레옹>의 마틸가가 생각이 났다고 합니다 캐스팅 당시에는 많은 사람들 앞에서 수줍음을 타는 성격이었다고 해요! 지금 우리가 아는 전지현은 카메라 앞에서 전혀 수줍음을 타는 성격이 아닌데.. 어떻게 성격을 싹 고치고 카메라 앞에서 자신의 역량을 120% 발휘하는 배우로 다시 태어났는지 그 숨은 노력이 정말 대단하네요ㅠㅠ 데뷔 당시에는 긴머리의 청순한 미녀 이미지를 고수하며, 신비주의 전략을 세웠었는데 영화 <도둑들>이후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고, 연기력을 인정 받기 시작했어요 2013년에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한류 스타 천송이역으로 출연해서 14년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했는데, 그것 또한 초대박 왕대박이 터졌죠 한 방송 관계자는 "전지현은 특이하다. 공효진보다 예쁘고, 이나영보다 철없고, 수애보다 사악하고, 송혜교보다 건강해 보이며, 김태희보다 표현력이 풍부하다. 그녀에겐 가장 효율적으로 짧은 시간 내에 감정의 깊이를 전달하는 능력이 있다." 라고 평하기도 했습니다. 또 장진 감독은 대한민국 최고의 여배우로 전지현을 꼽으며 "아주 훌륭한 외모를 갖고 있으면서도 선입견이 없는 배우다. 다양한 연기적 변신을 오갈 수 있는 몇 안 되는 배우다. 전지현은 아주 세련된 옷이나 천한 옷을 입히거나, 또 지적이거나 무식하거나 어떤 배역에서든 '~하는 척'하는 느낌이 안 나는 매력을 갖고 있다." 며 칭창하기도 했어요. 얼굴도 예쁘지만, 표정이나, 몸짓. 전지현 그 자체에서 뿜어져나오는 매력이 대단합니다♥ 데뷔 직후부터 미모에는 변천사가 없이 한결같이 예뻐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