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0+ Views

영화속이 아닌 진짜 고등학생 때 전지현

"혼자 떡볶이 자주 먹던 애"로 유명했던 진선여고 전지현
뽀얗고 길고 말랐는데 건강한 느낌이 드는게
꼭 김연아 선수 같네요!
화장기 없는 얼굴이 영화 암살에서의 모습이랑 똑같아요!
지금은 찾아 볼 수 없는 젖살이 통통한 전지현!
필름 카메라로 이렇게 나오다니..
연예인을 할 수 밖에 없는 얼굴이란 이런걸까요
평범한듯~ 절대 안평범한 얼굴!
살짝 스쳐지나가도 비누 냄새가 날것 같아요
무려 18년 전....!!!
5:5 가르마에 옆머리까지 싹 귀뒤로 넘겼는데 이렇게 청순하고 예쁘기 있어요?ㅠㅠ
이목구비가 크고 화려하게 예쁜건 아니지만
뽀얗고 하늘하늘한 청순 미녀의 정석 of 정석!!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32 Comments
Suggested
Recent
화려하게 이쁜게 아니란다 ㅋㅋㅋㅋㅋㅋ 전지현 실제로 보고나서 다시 쓰렴 ㅎㅎ
ggupTOP
예쁘면 날티가 있기 마련인데, 날티가 하나도 없네요
어떻게 지금이랑 똑같냐...나이는 내가 다 먹었구나ㅠ
이목구비가 크고 화려하게 이쁜건 아니지만...? 아니지만...?!
전지현 솔직히 너무 예쁜거 아닌가 혼자 세상사는것마냥 너무 이쁘시네요... 흑 ㅜ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 재수없어!' 콜센터 업무 체험 중 울어버린 여자 연예인 : 콜센터 업무의 어려움ㅜㅜ
안녕하세요 빙글빙글님들 마냥 지치고 힘겨운 월요일 오전입니닷ㅜㅜ 그래도 날씨는 화창하고 선선한 편인 것 같아서 좋네요^^ 날씨까지 구리구리했다면 더욱 힘겨웠을 것 같은데 다행인 것 같아요ㅎㅎ 오늘은 콜센터 일일 체험을 하게 된 방송내용인데요 일단 한번 보실까요^^ 콜센터 일일 체험을 하게 된 걸그룹 나인뮤지스 은지, 상담원과 동일한 교육을 받고 근무를 하기로 했다고 해요 첫번째 파스타 집 찾는 한 남성의 질문에 무난하게 안내 완료! 뭐라고 안내를 해야할지ㅜㅜ 정말 당황했을 것 같아요ㅜㅜ 당황을 가다듬을 틈도 없는데 어떤 아주머니가 다짜고짜 소리 지르면서 쌍욕 퍼레이드;; 잘 참고 잘 넘김ㅜㅜ 영혼 나가기 직전일 것 같은데 다음 상담;; 이사 관련된 복잡한 문제라서 시간이 많이 걸린 듯; 계속 기다리게 하냐며 짜증을 내는 고객에게 처음이라 죄송하다고ㅜㅜ 그리고 이어지는 악담 퍼레이드ㅜㅜ 마지막에 '아 재수없어' ㅠㅠ ㅜㅜ 정말 콜센터 직원분들 고생 많으신 것 같아요ㅜㅜ 앞으로 이 내용 떠올리며 저도 예의 바르게 해야겠다는 다짐을ㅜㅜ 그런데 이 와중에 은지 정말 너무 예쁘다는 생각이;;; 빙글빙글님들 남은 월요일 화이팅해서 잘 이겨내시기 바라겠습니닷! 점심도 맛있게 드시구요^^
선수들에게 피파 능력치를 스스로 써보게 했다
보아텡 : 피파17에서 내 능력치는 필히 높아야함 보아텡 : 왜냐면 내 자식들이 내 능력치가 높았음 좋겠다고 하더라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델레 알리 : 난 한번도 해리 케인이 수비하는거 본적이 없는거 같아 델레 알리 : 그러니까 능력치 마이너스임 ㅋㅋㅋㅋㅋㅋ 실제로 해리 케인 수비 -10 쓰는거 보소 ㅋㅋㅋㅋㅋㅋㅋㅋ 복수의 시간이다 해리 케인 : 아시다시피 델레 알리 헤어라인이 아주 위태롭습니다 해리 케인 : 여기다 색을 칠해볼까요? 어때요 참 쉽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로이스한테 걸린 오바메양 ㅋㅋㅋㅋㅋㅋㅋ 로이스 : 친구여 이제 수비 능력치를 볼까 '수비'... 로이스 : 제로다 인마 제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바메양 : 너 죽인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바메양 : 너 복기하면 1:1 각이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래쉬포드 : 수비, 수비는 우리 둘 다 또이또이해요 래쉬포드 : 피지컬,,, 피지컬은 샬이 형이 나보다 좀 더 낫지 '현재로서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래쉬포드 : 근데 내가 더 클거야 확신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키엘리니 : 난 더도말고 99 주셈 키엘리니 : 왜냐하면 나보다 높은 놈은 없을거거든(패기 ㄷㄷㄷㄷ) 부폰 : 나는 꼭 높아야함 부폰 : 왜냐면 내가 가장 늙었자녀....... 부폰 : 그리고 노인공경 좀 해야해 이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뮐러 : 노이어형? 구...십..구.. 뮐러 : 세계 최고의 골키퍼잖아 (싱긋)
학부모 상담 및 모임 옷차림 스타일링 2 _아이가 으쓱해하는 엄마의 옷차림
옷차림의 기본은 TPO에 맞춰 입는 것이죠. Time, Place, Occasion-시간과 장소, 상황에 따라 옷차림에 신경써야 한다는 것이에요. 자주 만나는 사람들이라면 사실 그다지 신경을 안써도 편한데, 아이 학교에 선생님을 만나러 일년에 한 두번 찾아가는 것은 아무래도 신경을 안쓸래야 안쓸수가 없죠. 선생님 눈에, 아이 눈에 내가 어떻게 비쳐질까 걱정도 되고, 또래 엄마들에 비해 나이가 있는 저로서는 행여 너무 나이들어 보이지는 않을까.. 아님 너무 뒤쳐지는 센스로 촌스러워 보이지는 않을까.. 자칫 신경썼다가 너무 과하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에 걱정을 더하게 되더라구요. 이래저래 차려 입어야 할 일이 많아진 9월에 튀지 않으면서도 세련되고 멋스럽게 입는 법을 한 번 알아볼까 해요. 1. 원피스 활용한 페미닌 룩 심플한 디자인의 원피스 또는 원피스와 재킷은 단정하고 정갈한 분위기를 연출하죠. 제가 학부모 총회를 갔을 때, 여성스럽기도 하고, 어느 자리에나 부담없어서인지 가장 많이 입고 온 엄마들의 패션은 바로 원피스였어요. 개인적으로 김남주씨와 홍은희씨가 엄마로서 참 예쁘게 입으시는 스타일인 것 같아요. 가장 쉬우면서도 여성스럽고 단아한 느낌을 줄 수 있는 원피스로 꾸며보아요~ 2. 스커트와 블라우스 활용한 레이디 라이크 룩 학부모모임이나 선생님과의 상담시에 가장 모범답안 스타일은 바로 스커트와 블라우스 활용한 룩이죠. 러플 장식이 여성스러운 느낌을 주는 블라우스나 아니면 기본 셔츠에 H라인 또는 펜슬 스커트와 심플한 디자인의 재킷을 매치하면 단아하고 깔끔한 느낌을 줄 수 있어요. 특별히 화이트, 소프트옐로, 핑크 등 은은한 컬러를 선택하면 단정하면서 화사한 느낌을 줄 수 있어요. 빅토리아 베컴은 역시나 스타일 갑이에요. 늘 멋지게, 늘 스타일간지나게요. 그렇게 엄마로서도 멋지게 스타일을 내죠. 사실 제가 가장 좋아하는 룩이기도 하고 엄마들 대부분이 가지고 있는 아이템들이기도 하기에 매칭만 잘하면 멋지게 꾸밀 수 있어요~~ ^^ 3. 활동적이고 발랄해 보이는 캐주얼 룩 데님 팬츠가 모임 옷차림과 안 어울린다는 편견은 버리세요~! 심플한 디자인의 재킷과 매치하면 격식을 잃지 않으면서 경쾌하고 세련돼 보여요. 길이가 짧은 재킷은 한층 젊은 느낌을 줄 수 있구요. 이렇게 입는다면 스타일 좋은, 시크한 엄마라는 말을 들으실 수 있으실 거에요. ^^ 4. 시크한 팬츠 룩 톤 다운된 컬러의 블라우스와 와이드 팬츠는 고급스럽고 시크한 느낌을 주죠. 과하게 화려하지 않으면서 컬러들어간 재킷을 입으면 한층 여성스러워 보일 수 있어요. 제시카 알바나 빅토리아 베컴이나 둘다 세련된 엄마의 모습을 보여주네요. ^^ 사실 아이들은 엄마가 어떤 옷을 입어도 다 예쁘다고 생각하긴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엄마의 옷차림으로 우리 아이들의 기분을 좋게 만들 수 있다면 엄마들의 작은 노력이 필요한게 맞겠죠? 거기에 우리를 위해서도 노력이 필요하니까요.. 우리 멋진 엄마로 거듭나 보아요~~ ^^
시진핑 ‘돌려차기’에 당한 박근혜, 부끄러움은 국민의 몫
사드 배치로 인한 미묘한 시기에 한 중 정상이 만났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중국 항저우에서 열린 G20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정상회담을 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사드 배치가 북한 핵 미사일 위협에 대한 자위권적 조치’라고 했지만, 시진핑 주석은 ‘사드 배치가 지역안정을 해치고 분쟁을 격화시킬 것’이라며 사드 배치를 반대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이 만났을 때 시 주석은 모두 발언을 통해 1930년대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항저우에서 3년 정도 활동했다고 언급하며, 한국의 유명한 지도자인 김구 선생님의 아들인 김신 장군이 1996년 항저우 인근 저장성 하이옌을 방문했을 때 ‘음수사원 한중우의’라는 글자를 남겼다고 말했습니다. 시진핑 주석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활동을 거론하고, 김구 선생의 아들 김신 장군의 말을 인용한 까닭은 무엇일까요? 그의 발언이 무엇을 뜻하는지 곰곰이 생각해봤습니다. ‘임시정부를 부정했던 한국 대통령에게 임시정부 활동을 말한 중국 주석’ 시진핑 주석이 임시정부가 항저우에서 활동했다는 사실을 말했을 때, 박근혜 대통령은 난감했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불과 3주 전에 박 대통령은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부정하는 건국절을 공식적으로 언급했기 때문입니다. 제71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박 대통령은 ‘오늘은 제71주년 광복절이자 건국 68주년을 맞이하는 역사적인 날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건국 68주년이라는 말은 1919년 설립된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부정하는 말입니다. 대한민국 헌법 전문에는 ‘유구한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우리 대한국민은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과 불의에 항거한 4·19민주이념을 계승하고’라고 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대한민국 관보 제1호에는 ‘대한민국 30년 9월 1일’이라고 되어 있습니다. 만약 그 당시가 건국이라면 ‘대한민국 30년’이라는 말을 집어넣을 수는 없습니다. 어쩌면 시진핑 주석은 ‘너는 임시정부를 부정하는 건국절을 주장하지만, 우리 중국은 임시정부가 일본과 싸웠다는 사실을 똑똑하게 기억하고 있다’고 말하고 싶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일제의 앞잡이 만주국의 장교였던 박정희’ 1932년 임시정부가 상하이에서 항저우로 옮긴 이유는 윤봉길 의사의 홍커우공원 의거 이후입니다. 항저우에서도 임시정부는 두 차례나 거처를 옮기며 일제의 눈을 피해 다녔어야 했습니다. 시진핑이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항저우에 있었다는 말을 했던 이유 중의 하나가 당시 중국과 임시정부가 함께 항일운동을 했다는 말을 하기 위해서였습니다. 시 주석의 말은 ‘사드 배치가 결국 미국의 패권주의를 통한 외세 침략이 아니냐, 일본의 군국주의에 맞서 싸웠던 사실을 기억하라’고 해석될 수 있습니다. 여기서 또다시 우리가 생각해볼 문제는 ‘만주국 장교’로 복무했던 박근혜 대통령의 아버지 박정희의 과거를 시진핑이 몰랐겠느냐는 점입니다. 당연히 박근혜 대통령과 아버지 박정희의 경력을 그는 알았을 것입니다. 혹자는 일본군이 아닌 만주국에 복무했기 때문에 친일이 아니라는 주장도 있습니다. 만주사변이 벌어지고 난 뒤 국제연맹은 조사단을 파견합니다. 당시 ‘릿톤 조사단’은 만주국 정부에 대해 아래와 같은 보고서를 작성합니다. “공사의 회견과 편지 및 진술에 의해 제공된 증거를 신중하게 검토한 결과, ‘만주국 정부’는 현지 중국인에게는 일본 측의 앞잡이로 간주되어, 중국 측의 일반인에게는 지지를 받지 못한다는 결론에 이르렀다.” 중국인에게 만주국은 일본의 앞잡이에 불과합니다. 만주국의 장교였고, 일본육군사관학교를 다닌 박정희와 비교하면 시진핑의 아버지 시중쉰은 항일투쟁을 했던 인물입니다. ‘음수사원을 달리 해석했던 김구의 아들과 박정희’ 시진핑 주석은 김구 선생의 아들 김신 장군이 1996년 항저우 인근을 방문했을 때 ‘음수사원 한중우의’라는 글자를 남겼다고 말했습니다. ‘음수사원(飮水思源)’은 ‘물을 마실 때 수원(水源)을 생각한다는 뜻’으로 근본을 잊지 않음을 뜻합니다. 시 주석이 김신 장군의 ‘음수사원 한중우의’를 말한 이유는 ‘중국과 한국이 함께 일본에 대항해 싸웠다는 사실을 잊지 말고. 과거처럼 함께 사드 배치를 반대하자’는 의미도 될 수 있습니다. 여기 또 다른 ‘음수사원’이 있습니다. 박정희가 정수장학회에 보내준 휘호입니다. 김구 선생의 아들 김신 장군이 쓴 ‘음수사원’이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잊지 말자는 뜻이라면, 박정희의 ‘음수사원’는 ‘너희를 공부시켜준 나를 잊지 말라’는 뜻입니다. 제가 생각했던 말들이 시진핑 주석의 진짜 본심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직접적인 어법을 사용하지 않는 외교 대화 방식으로 본다면 시 주석이 사드 배치를 완곡하게 반대하고 있다는 뜻은 충분히 담겨 있습니다. 오히려 타국의 역사까지 기억하며 외교를 위해 인용하는 시진핑 중국 주석이 무섭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역사를 얘기하며 ‘돌려차기’를 하는 시진핑 주석의 어법에도 박근혜 대통령은 그저 ‘사드 배치의 당위성’만 강조했습니다. 부끄러움은 국민의 몫인가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