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okielee
10,000+ Views

생애 최초 타이어 직접 구매해서 교체...

로드입문한지 2년이 지나 이제 3년차에 접어듭니다. 지인과 함께 알톤의 로드마스터 816RA를 구매하면서 로드에 입문하게 되었지요. 그동안의 스트라바 기록을 보니 만 2년동안 누적 6,238km를 달렸네요 올봄에 뒷 타이어, 올 여름에 앞 타이어를 샵에서 교체한바가 있습니다. 근데 최근에 이상한 현상을 경험했습니다. 브레이크 패드에 아무 문제가 없는데, 뒷바퀴 브레이크가 잘 안잡히는 것입니다. 이상하네... 남산이나 북악을 가려다가도 위험하다 싶어서 안가게 되더군요.. ^^ 자세히 보니 뒷 타이어가 많이 닳아서.. 브레이크가 잡혔는데도 미끄러지더군요. ㅠㅠ 아래 사진을 보시면 맨질맨질...하죠???? ㅋㅋ 올 봄, 시즌이 시작되면서 교체한 것인데..(자피로) 2,900km정도 탄 것 같은데.. 벌써??? 올해 국토종주를 시작한 탓도 있고.. 길이 않좋은 곳으로 다녀서일까요?
교체를 하긴 해야하는데 이번에는 구매에서부터 직접 해보고 싶었네요.. 샵에서 타이어를 교체하면 다소 비싼 감이 있더군요.. 타이어 교체야 굳이 샵의 도움이 없어도 가능하니깐.. 직접 구매해서 교체하는 것이 좋겠다 싶더군요.. 근데 뭘로 사야하지????? 지인이 추천해준 것은 미쉐린 프로, 사천성, 슈발베원, 벨로프렉스 코르사 였고.. 약간 저렴한 것을 찾는다면 자이언트 타이어도 써보았는데 괜챦았다고 하더군요.. ^^ ■ 후보 타이어의 특징 ① 미쉐린 프로: 제일 비쌈..(8만원대) ② 사천성2: 내구성이 우수, 접지력은 살짝 아쉬움. 역시 다소 비쌈..(5만원이 살짝 넘더군요) ③ 슈발베원: 접지력 좋으나 내구성 낮음.. 지우개라고들 하더군요...^^ (4만원 후반) ④ 벨로프렉사 코르사: 접지력 좋으나 내구성 낮음.. 지우개라고들 하더군요...^^ (4만원 후반) ⑤ 자이언트 P-SLR1: 비교적 저렴하지만 가성비 좋음, 사천성과 견주는 평도 있더군요 (3만원 중반) 》자이언트는 @105pop님께서 펑크가드가 없다고 알려주셨어요ㅠㅠ 미처 생각못했네요. 이미 장착해서 달린 상태라서 그냥 써봐야겠습니다. 저는 꼭 비싼 것을 사기보다는 가성비가 좋은 제품을 선호하는 편입니다. 클라리스 등급의 로드마스터에 타이어만 비싼것 쓴다고 체감될 것 같지도 않고 말이죠.. ㅋㅋ 자이언트 P-SLR1이 적절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가격비교 사이트를 통해서 비교끝에 구매를 하게 되었구요.. 구매가는 34,000원이었는데 배송비가 무료였기 때문에 실제로는 3만원 초반에 구매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 (기존에 사용하던 타이어는 켄다나 자피로였는데 인터넷 가격을 보니 2만원이면 살 수 있더군요.. )
■ 타이어 언박싱 택배를 받아 보니.. 타이어는 파란상자에 깔끔하게 포장되어 있었습니다. 상자에 들어있는 타이어를 꺼내보니.. 넙대대한 고무판(?)이 나왔습니다. ㅋㅋ 이게 뭐지? 타이어 맞는거지? 평소에 보던 동글동글한 모양이 아니어서 당황스러웠습니다. 이게 휠에 끼워질 수 있는건가? 싶더군요.. ^^ 또 타이어 중간중간 이상한 작은 구멍이 있어서 불량인가 싶기도 했습니다. 근데 구멍이 균일한 간격으로 나있는 것을 보았을 때.. 타이어의 마모 상태를 확인하기 위한 홈으로 보였습니다. ^^
튜브 교체할 때와 동일한 절차를 거치므로 자세한 설명은 제가 기존에 기록했었던 아래의 관련 카드를 참고해주세요 ● 관련카드: 펑크난 튜브 교체하는 방법 https://www.vingle.net/posts/1708176 ■ 타이어 교체 1. 뒷바퀴를 자전거에서 탈거합니다. 2. 공기를 빼고 튜브를 뺍니다. 3. 타이어를 제거합니다. 4. 새 타이어를 휠에 집어 넣습니다. - 타이어의 한쪽면만 먼저 림에 밀어넣습니다. 5. 튜브를 집어 넣습니다. - 이때 튜브가 꼬이지 않도록 손가락으로 확인하면서 집어 넣습니다. 6. 타이어에서 아직 끼워지지 않은 반대편을 림에 집어 넣습니다. - 제 경우엔 5번의 튜브를 집어 넣는 동작과 함께 시행했습니다. 7. 튜브에 공기를 주입해줍니다. - 처음부터 공기를 만땅 집어 넣지는 않고 어느정도 넣고.. 타이어를 주물럭 거리면서 매만져줍니다. 이후 적정공기압에 맞게 공기 만땅 주입.. 해보기 전에는 어려울 것 같았는데... 간단했습니다. 특별한 기술은 필요없고.. 그냥 들어가더군요.. ^^타이어가 넙대대했지만 한쪽 면 씩 끼우니까 쉽게 끼워졌고..끼우고 나니깐.. 타이어처럼 보이더군요.. ^^ 교체하고 나서 봤을 때... 기존에 사용하던 켄다나 자피로에 비해서 확실히.. 타이어 표면이 쫀쫀하달까 ... 접지력이 좋을 것 같은... 그런 느낌이 있더군요.. ㅋㅋ 타이어 교체한 것이 토요일 오전이었고.. 그날 저녁 야간 라이딩시에 양평을 다녀왔습니다. 솔직히 말씀을 드리다면 접지력이 좋아진건지..아닌지.. 잘 모르겠더군요.. ^^ 제가 둔감해서일수도 있고.... 아니면 이번에 평지만 다녀서일수도 있겠구요.. 아니면 이번 주말은 제 컨디션이 그리 좋지않았는데 135km를 달리느라.. 좀 힘들어서 잘 못느꼈을수도 있습니다. 뭐 어떻습니까.. 타면서 차츰 알아가면 되겠죠.. 뭐.. ㅋㅋ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우~~멋지십니다
담엔 더 좋은 타이어 살까봐요.. 바꾸고 나니.. 조금더 쓸걸하는 생각이 드네요.. ^^
켄다 미끄러워욤 ㅠㅠ 쫀쫀한 타이어 캬♡_♡ 글 잘 봤어욤
타이어가 중요한 거 같긴합니다. 어떤 분은 브레이크패드도 함께 바꾸면 좋다고 권하시는 분도 있더군요.. 이래저래 유지비용이 점점 올라갑니다. ㅋ
타이어 교체는 반드시 직접 해봐야 하는 일입니다... ^^
타이어 교체를 해보니 타이어에도 애정이 가요 ^^ 타이어 하나 바꾸는데도 고민해가면서 알아보고 ... 알아가고.. 즐거움이 늘어납니다.
뭐 한 번 정도는... 일이 되면 그것도 피곤하죠.. 걍 배워서 길에서 도움 줄 수 있을 정도 까지만 하면 된다고 봅니다 나머지는 샵으로.. ^^;
@psydr537 잊어버리기 전에 빨리 적어봅니다. ^^
타이어 하나를 갈아도 이렇게 친절한 매뉴얼을 만드시네요 ^^ @wookielee 님 카드만 모아도 몇개의 분야에 대한 매뉴얼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속초 아바이순대마을 청초호 자전거 라이딩
동해안자전거길 라이딩코스 1박2일 첫날: 동서울터미널(간성터미널)-고성 화진포호(화진포해수욕장)-송지호(송지호해수욕장)-아야진해수욕장-숙박 둘째날: 고성 아야진해수욕장 일출-고성 광포호-속초(영랑호)-청초호-강릉 주문진 향호-주문진터미널-동서울터미널 https://tv.naver.com/v/13874823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원주지방환경청 기자단 활동을 하면서 강원도에 있는 석호 6곳을 다녀왔습니다. 화진포호와 송지호에 이어 광포호 그리고 속초 영랑호를 비롯해서 오늘은 청초호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청초호에 대한 소개와 주변 관광지도 더불어 안내하겠습니다. 석호란 석호는 파도나 해류의 영향으로 하천의 하구나 만(灣)이 모래로 막혀서 생성된 자연호수로 바닷물과 민물이 섞여 있는 독특한 곳이다. 원주지방환경청에서는 속초 영랑호, 청초호, 청초천 일대에서 기관·단체 관계자와 학생 등 4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나무 거름주기·환경정화활동 등 ‘내 사랑 속초 숲 만들기 운동’을 펼치는 등 청초호 주변에 호텔 신축 계획은 사안 자체에 환경영향평가에서 설정한 `경관 가이드라인'을 넘어서지 않도록 관리 감독 등도했습니다. 강원도 가볼만한곳 속초 여행 명소 영랑호를 한 바퀴 둘러보고 청초호를 향해 가는 길 금강대교와 설악대교를 지나 푸른 바다 위로 자전거길 따라 달려갑니다. 이곳 또한 동해안 자전거길로 인도 바닥에 자전거 그림을 그려 놓은 상태입니다. 속초 청초호: 속초 8경 속초 청초호는 1.3㎢ 둘레 5km에 이르는 큰 자연석호로 속초시의 중심을 이루고 있습니다. 호수 위에 지어진 청초정은 시원한 동해바다와 설악산을 감상할 수 있는 명소로, 청초호 해상공원에는 청초호 청룡과 영랑호 황룡의 사랑을 담은 용의 전설 상징 조형물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청초호는 소가 누어 있는 모양으로 속초시 한가운데에 넓게 펼쳐져 있으며, 바다와 이어진 하구를 넓혀 속초에서 바다로 나가는 문이 있습니다. 인근의 영랑호, 강릉의 경포호와 함께 동해안의 대표적인 호수로 꼽히며 강과 바다를 잇는 항구입니다. 청초 호수공원은 철새 도래지로 자연 생태계를 조망할 수 있는 망원경이 설치되어 있으며, 사계절 특유한 호수의 풍경을 뿜어내고 있어 사진 애호가들이 좋아하는 촬영 명소이자, 시민과 관광객의 휴식공간입니다 공원에는 휠체어 전용도로가 있지는 않지만 휠체어 출입도 가능한 공원입니다. 청초호 주변을 한눈에 관람하는 해상 유람선을 탈 수 있는 선착장이 있습니다. 호수 위에 지어진 청초 정은 시원한 동해 바다와 설악산을 감상할 수 있는 명소입니다. 청초호에서는 아바이마을까지 들어갈 수 있는 갯배를 운영해서 섬처럼 떠 있는 아바이마을을 갯배를 타고 드나듭니다. 이번에 여행할 때는 여기까지 들어가지 못하고 지난번에 다녀왔던 여행기 속 풍경을 소개합니다. 청초호가 있는 청호 간이해수욕장은 아바이마을 바로 붙어 있는 위치한 해변으로. 다른 해변보다 많이 알려져 있지는 않지만 방파제와 함께 빨간 등대와 하얀 등대가 보이는 멋진 뷰를 자랑하는 곳이랍니다. 일부러 멀리 나가지 않고 아바이마을 들렀다가 간이해수욕장도 거닐어보세요. 엑스포공원과 청초호와도 가까워 멋진 야경을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곳인데요. 설악산과도 가까워 등산객들이 들러가는 코스이기도 합니다. 교통이 편리하고 주변 대포항에서 신선한 회도 즐길 수 있어, 속초의 정취를 제대로 느끼고 가시기 좋습니다. 아바이마을에서 맛보는 아바이순대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아바이순댓국과 순대를 맛을 즐길 수 있으며 이곳에 관광객이 즐겨 찾는 순댓국 식당이 여러 곳 운영 중에 있습니다. 속초관광수산 시장 가는 길에 아바이 타래과자라는 독특한 모양의 과자도 즐길 수 있습니다. 군고구마 , 발아메밀, 코코넛, 사탕수수를 섞어 만든 과자입니다. 마치 콤바인 벨트처럼 생긴 것 같은 모습이 둥글게 돌돌 말려있어 일반 과자와는 특이한 모습이 특징입니다. 뻥튀기 쌀 과자와 맛이 비슷합니다. 속초역 카페, 독특하게 디자인한 속초역 카페 또한 여행자들이 쉬어갈 수 있는 카페로 오래전에 있던 속초역을 만들어 놓아 시간여행이라고 하는 듯합니다. 속초관광수산시장에서 즐기는 다양한 먹거리 신선한 수산물 등을 취급하고 있는데요. 붉은 대게를 그 자리에서 쪄서 판매하는 곳도 많고 전국에 택배로 가능합니다. 속초 청초호 일대에서 즐길 수 있는 볼거리 먹거리 소개였습니다. 그외에도 속초에는 영랑호와 동명항, 대포항, 속초해수욕장, 바다향기로, 대포항전망대, 상도문 돌담마을, 갯배/아바이마을, 속초등대전망대, 영랑호 스토리자전거, 척산온천유양촌, 설악산해맞이공원, 살악산국립공원, 영랑호, 외옹치해변, 조도, 해파랑길 45코스, 밤하늘글캠핑, 설악동야영장, 신흥사, 엑스포유람선, 코마린 마린나 요트공원, 테라크랩팜, 하모니유람선 설악워터피아. 얼라이브하트 테마파크 등이 있습니다. 당일치기나 1박2일로 다녀오면서 속초의 멋과 맛을 즐기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