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la
5,000+ Views

Chinatown Soccer Club의 초청 행사 영상

올여름 미국 맨해튼의 유서 깊은 축구 클럽 차이나타운 사커 클럽(Chinatown Soccer Club)-이하 CSC-는 영국, 캐나다, 이탈리아에 포진한 세 개의 축구 클럽을 초청하는 축구 행사를 개최했다. 런던의 소호 워리어스(Soho Warriors FC), 몬트리올의 링리더스(Ringleaders FC), 마지막으로 밀라노의 스톤 아일랜드(Stone Island FC)가 참가한 이번 행사는 그간 쉽게 드러나지 않았던 축구 클럽 문화가 얼마나 빠르게 발전하고 있는지 바로 보여준다. 아마 이전 본지의 기사 축구 클럽 전성시대를 읽었다면 이 클럽의 이름들이 낯설지 않을 것. CSC의 초청으로 뉴욕 도심 속 축구 경기장에 모인 네 클럽이 축구에 대한 애정을 공유하며 뜻깊은 시간을 보냈는데, CSC 멤버이자 스톤 아일랜드의 디렉터 알렉산더 클라인(Alexander Klein)이 이번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영상을 한 편 제작했다.
각 팀원의 인터뷰와 축구 경기 모습을 담은 짧은 영상은 뉴욕의 풍경, 당시의 즐거웠던 경기 모습을 보여준다. 스포츠와 문화가 이어지는 순간, 각국에서 모인 멋진 축구 클럽을 담은 영상은 역시나 흥미롭다. 영상은 현지시각 31일 오후 6시부터 9월 11일까지 뉴욕 내 위치한 나노갤러리에서 상영될 예정으로 행사 스틸컷 또한 함께 만나볼 수 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승우, 백승호, 김승규가 제안하는 아디다스 윈터 스타일링 에디토리얼
Editor Comment 살랑이는 가을바람도 잠시, 쌀쌀한 기운이 감도는 겨울이 시작됐다. 이 계절을 맞아 <아이즈매거진>은 올가을 한차례 축덕들의 심쿵을 유발했던 세 명의 축구 선수와 함께아디다스(adidas)윈터 스타일링 에디토리얼을 준비했다.이번 에디토리얼에서 눈 여겨봐야 할 아이템 첫 번째는 힙한 감각을 살린 ‘셔파 플리스’. 올해 새롭게 태어난 아디다스의 ‘셔파 플리스’는 부드러운 플리스 소재로 제작돼 편안한 착용감은 물론 적재적소에 유려한 만능 아이템이다. 컬러 선택지는 미니멀한 화이트, 베이지, 블랙 세 가지. 요즘처럼 큰 일교차에 연출하기 제격이다. 두 번째는 고유의 삼선 3-스트라이프를 매력 포인트로 가미한 ‘3ST’ 패딩 2종 ‘3ST 퍼프 롱 파카’, ‘3ST 퍼프 다운’. 매년 인기 아이템으로 손꼽히는 ‘3ST 퍼프 롱 파카’ 실루엣이 제법 익숙하다고 느낀다면, 올해는 새롭게 태어난 ‘3ST 퍼프 다운’에 눈길을 돌려보자. 경량성, 보온성을 강조한 혁신적인 아웃도어 기술과 스포티한 스타일로 찬바람 부는 도시의 겨울을 위해 준비된 전천후 아이템이다.어김없이 강렬한 오라를 뿜어내는 이승우, 백승호, 김승규가 제안하는 윈터 스타일링에 집중하며 남다른 비주얼로 올해의 대미를 장식할 그들의 자태를 아래의 슬라이드에서 확인해보자. 감각적인 스트릿 웨어에 화룡점정으로 더해진 아디다스 윈터 제품 감상은 필수 체크 포인트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