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10,000+ Views

추석 귀향길 어떤 ‘내비’ 사용하실래요?

추석 앞두고 포털 및 통신사 내비 앱 대전

한국 최대 명절 연휴인 추석을 앞두고 운전자들의 길안내를 해줄 내비 서비스들이 사용자들을 끌어오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특히 내비게이션은 미래 신기술 영역의 기반이 될 위치기반 기술의 기본 서비스인 만큼 기업들의 자존심이 걸려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내비 서비스를 하는 SKT, KT, 네이버, 카카오 등 국내 주요 통신사 및 포털사들이 추석 연휴를 대비해 특별상황반 운영 및 서버 증설 등 비상대책을 세우고 있다. 또 쿠폰, 사은행사 등의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업계에서는 명절 기간에 복잡한 도로 상황을 원활하게 파악하고 안내해준다면 사용자들의 점수를 따 충성도를 얻고, 향후 장기적인 사용자 층으로 흡수할 수 있어 기업들이 더욱 사활을 걸고 있다고 설명한다.
카카오는 추석을 대비해 교통 UI 및 교통정보 정확도를 대폭 개선했고 서비스 이용 급증에도 문제없도록 서버를 2배 이상 증설했다. 연휴 내내 실시간 교통상황을 모니터링하며 긴급 대응할 준비도 마쳤다.
13일부터 파리바게뜨와 손잡고 ‘카카오내비&파리바게뜨 추석맞이’ 이벤트를 진행한다. 카카오내비 플러스친구와 친구를 맺은 이용자 모두를 대상으로, 기간 내 카카오내비로 길안내를 받기만하면 선착순 50만 명에게 전국 파리바게뜨 매장에서 이용 가능한 2천원 할인쿠폰을 증정한다.
더불어 내달 6일까지 카카오내비에서 유해진 음성으로 길안내를 받은 이용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영화 ‘럭키’ 예매권의 행운도 주어진다. 22개의 길안내 음성도 무료로 제공, 전국 팔도 사투리, 개그맨이나 성우, 배우의 목소리까지 기분에 따라 안내 음성을 바꿔가며 분위기를 전환할 수 있다.
네이버는 네이버는 네이버지도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주유상품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 기간은 추석 연휴 하루 전인 13일부터 18일까지다. 추첨을 통해 주유상품권 ‘100만원권’과 ‘1만원권’을 경품으로 지급한다. 네이버 지도앱에 로그인한 후, 내비게이션으로 목적지를 설정하고 3km이상 주행하면 자동 응모된다.
네이버는 네이버지도를 이용하면 네이버 검색과 연계해 목적지와 다양한 주변 정보를 함께 만나볼 수 있다고 설명한다. 연휴 기간 먼 거리를 이동하는 경우 지역별 지도 미리 받기 기능을 활용해 데이터 통화료를 절감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T맵 이용자들의 빠르고 안전한 추석 고향길 방문을 돕기 위해 ‘특별상황반’ 운영에 나선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T맵 서비스 개방에 따라 이번 연휴기간 사용량이 평시 대비 81% 이상 증가하는 역대 최고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연휴 직전 평일인 13일부터 도로 정체가 시작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난 12일부터 특별상황반 운영에 나섰다.
T맵에는 출발지와 목적지를 입력하면 미래의 특정 시점에서 소요시간과 최적 경로를 미리 조회할 수 있는 ‘언제갈까’ 기능이 제공된다. 주행 중 화면의 우측 최상단 아이콘을 누르면 현재 경로에서 우회하지 않고 들어갈 수 있는 주유소와 충전소를 확인하고, 경유지로 추가해 추석 장거리 운행 편의를 높일 수 있다.
또한, 신세계그룹과 함께 신세계 상품권과 쿠폰북, 무료 음료 교환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하는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한편, KT도 지난 9일부터 트래픽 폭증, 서버 과부화 등 비상 상황에 대비한 24시간 비상근무체계를 가동하고, 사용자 편의를 위해 환경설정 기능을 추가와 함께 검색결과, 경로선택, 주행화면 등 UI 개선작업을 완료했다.
KT 내비의 트래픽통계시스템에 따르면 추석 연휴기간 KT내비 사용량(DAU)은 평소 대비 평균 약 30%(2015년 추석 기준) 증가되며 최대 60만명이 앱에 동시접속 할 것으로 예측됐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데이터 없이' 사용할 수 있는 필수 휴가 앱
동영상 저장, 지도, 번역 서비스 데이터 없이 이용할 수 있어 # A씨는 해외여행을 가기위해 12시간동안 비행기를 타야 한다. 이동 시간을 활용해 미리 여행 경로를 확인하고 싶지만 비행기에서는 인터넷을 할 수 없어 결국 미리 준비해 온 종이 지도로 경로를 확인한다. # B씨는 인터넷 환경이 좋지 않은 국가로 여행을 갔다. 하지만 기존의 스마트폰에 깔아뒀던 번역앱을 사용할 수가 없어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었다. # 지방으로 여행을 가기 위해 기차를 탄 C씨는 지루함에 스마트폰으로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했다. 6시간 동안 기차에서 동영상을 시청한 C씨는 이날 한달치 데이터를 모두 사용했다. 이처럼 휴가철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여행을 떠나기 위해 기차, 자동차, 비행기 등에 몸을 싣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동시간에 사람들은 주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을 통해 다양한 모바일 서비스를 이용한다. 하지만 장시간 이용하기에는 데이터가 많이 소모되거나 비행기에서는 인터넷을 이용할 수 없다. 또 인터넷 환경이 열악한 국가에서는 여행에 필요한 앱 서비스를 사용하기가 어렵다. 따라서 이러한 고민을 덜어줄 ‘데이터없이 이용할 수 있는 앱’을 소개한다. 동영상, 지도, 번역앱 등 휴가철 여행 시 꼭 필요한 앱만 모아봤다. 데이터없이 동영상 본다...넷플릭스, 유튜브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 유튜브에서는 사용자들이 인터넷이 없는 환경에서도 동영상을 시청할 수 있도록 ‘다운로드’ 기능을 제공한다. 인터넷이 가능한 환경에서 넷플릭스, 유튜브의 동영상을 다운로드 한 뒤 오프라인에서 감상할 수 있다. 두 앱 모두 안드로이드, iOS에서 사용가능하다. 우선 유튜브의 경우 유료 서비스인 유튜브레드 회원 가입자만 사용할 수 있다. 저장 가능한 동영상은 유튜브의 모든 동영상이 해당된다. 따라서 선호하는 동영상을 마음껏 저장할 수 있다. 저장한 동영상은 본인 계정에서 오프라인으로 감상할 수 있다. 동영상은 최대 30일까지 저장된다. 넷플릭스에서는 모든 동영상을 저장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저장 아이콘이 있는 동영상만 저장할 수 있다. 저장 아이콘을 누른 뒤 다운로드가 완료되면 ‘저장한 동영상 목록’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영상의 만료기간을 꼭 확인해야 한다. 데이터없이 지도 확인할 수 있다...'구글맵' 비행기나 기차에서 지도를 통해 미리 여행 경로를 확인하고 싶을 때 구글맵을 사용하면 된다. 구글맵은 '오프라인지역 다운로드 기능'을 지원한다. 인터넷이 되는 장소에서 로그인을 한 뒤 원하는 지역을 검색한 다음 ‘다운로드’를 누르면 된다. 다운로드가 완료되면 오프라인 환경에서도 평소처럼 구글 지도앱을 사용할 수 있다. 다만 대중교통, 자전거, 도보 경로는 표시되지 않는다. 해외서 데이터 없이도 번역기능 사용할 수 있다...구글번역, 지니톡 해외여행 시 만약 인터넷 속도가 느리거나 인터넷이 없는 곳으로 이동할 경우 가장 먼저 문제가 생기는 것은 ‘번역’이다. 하지만 구글, 한글과컴퓨터에서는 오프라인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번역 앱을 서비스하고 있다. 구글번역은 언어 팩을 다운로드 받아 인터넷이 연결되지 않은 상태에서도 번역 서비스를 지원한다. 스마트폰에 글자가 있는 표지판을 비추면 실시간으로 자동 번역해주는 구글 번역 앱 ‘워드렌즈’ 기능뿐만 아니라 일반 번역 서비스까지 오프라인에서 이용가능하다. 안드로이드, iOS 앱 모두 사용할 수 있다. 한글과컴퓨터에서 서비스하는 번역 앱 말랑말랑 지니톡도 인터넷 연결없이 자동통번역이 가능하다. 지니톡 오프라인은 자동통번역기(OTG-USB)를 스마트폰에 꽂으면 인공지능기반 자동통번역 서비스인 한컴 말랑말랑 지니톡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사용방법은 자동통번역기를 스마트폰에 꽂고 오프라인 모드를 누르면 지니톡의 데이터가 비활성화된다. 지원 언어는 한국어, 영어, 일어, 중국어이며, 안드로이드에서 이용 가능하다. 다만 아직 시중에서 구매할 수 없으며 KT 로밍 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지니톡 오프라인’ 무료 증정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