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T
10,000+ Views

[현모뉴스] 세월호의 진실이 밝혀지고 있다

여기, 잊혀진 가족이 있습니다.
바로 세월호 유가족입니다.
세월호 참사 이후 830여 일이 지났습니다.
특조위와 많은 사람들의 노력으로 해경의 교신기록을 들여다볼 수 있었고, 고작 1%만 확인했을 뿐인데 엄청난 거짓과 약간의 진실을 밝혀낼 수 있었습니다.
- 식당칸 공기주입 거짓
- 선내 로봇물고기 투입 거짓
- 잠수기록 거짓
세월호 참사는 우리 사회의 총체적 문제를 안고 있는 사건입니다.
모든 진실이 밝혀지고 앞으로 이러한 참사가 일어나지 않도록 하기 위해
세월호를 잊지 말고 끝까지 지켜보고 행동해야 할 것입니다.
동영상의 메시지에 공감하시면
영상을 공유해주세요
기억하자 세월호 0416
Change, Forward
바꾸자, 나아가자 ALT
Instagram : alt_forward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개누리그녜친일집단 걔들은 원래 진실이라는걸 모르는 집단들입니다. 하루빨리 내년대선 통해 정권교체가 답이죠 . 나쁜 시키들
정권교체라... 개누리당, 개민주당, 국민의개당 중 어느것으로요? ㅋㅋㅋㅋㅋ
개누리당은 안되죠 그래도
자기이익, 당내이익만 생각하는 정치인들이야 도긴개긴이지만 새누리는 절대 안되죠😊
일단… 언능 꺼내주소서ㅠㅠ
앞일은 모르는 거라지만 벌레수준의 짓거리를 해왔고 지금도 벌레짓만 골라하고있는 개누리는 일단빼고 고민합시다!!
재석이형도 걍 개그맨자리에 있을때 빛나는 겁니다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90조원 들여서 2027년에 개통되는 일본 신칸센.gif
리니어 츄오 신칸센 자기 부상열차로 주행 시 약 150km/h까지는 차량의 바퀴로 주행하다가 그 이상 속도로는 자기 부상으로 주행 공중부양으로 마찰이 없어져 기록적인 속도에 도달할 수 있으며 또한 마찰이 없어지니 기계적인 마모와 손상도 줄어들어시스템 유지와 관리가 최소화되고 승객들도 조용하고 편안한 승차감을 느낄 수 있다는 장점 실제 주행 영상 영업속도는 505km로 할 예정이지만 이론상 800km도 가능하다고 함 도쿄-나고야 40분 (현재 기존 신칸센 최단 1시간 35분) 도쿄-오사카 1시간 7분 (현재 기존 신칸센 최단 2시간 24분) 을 목표로 두고 있음 대부분의 구간을 이렇게 터널화 시킴 2014년 착공. 2027년 1차 구간 개통 예정 (도쿄-나고야) 2045년 2차 구간 개통 예정 (나고야-오사카) 자기부상열차가 투입되기 때문에 전용 노선을 깔아야해서 돈을 어마어마하게 투입. 경부고속선 5개 건설 분량의 자금이 투입 예상 라인. 세부 정차역은 아직 미정인 상태. 발착역-종착역은 도쿄의 시나가와 역 <-> 신오사카 역. 도쿄는 도쿄역을 거치지 않습니다. 도쿄역은 부지 확보가 어려우며, 시나가와역은 이미 신칸센 정차역이며 하네다 공항과 접근성이 좋아 괜찮다고 판단한 듯. 시나가와역은 우리나라로 치면 영등포역 혹은 용산역 정도의 포지션 기존 노선과의 비교. 파란색이 기존 노선, 주황색이 새로 건설중인 노선. 선형을 최대한 직선으로 뽑아내려고, 주변 도시에서 살짝 틀어달라는 요청을 싸그리 무시한 걸로 유명. 일례로 오사카를 거치는 경유지를 교토로 할 것이냐 나라로 할 것이냐에 대해 논란이 있었는데, 선형이 안나온다고, 인구 100만에 어마어마한 관광 수요가 있는 교토를 제끼고 결국엔 나라를 경유하는 것으로 결론 건설이 완료되면 도쿄-오사카는 약 67분 소요가 예상되며, 기존 노선 대비 90분 가까이 시간 단축 출처 우리나라로 치면 서울-부산이 30분컷 되는격 신기하네요 땅 위에 비행기라고 해도 되겠어요
정은경, 타임지 선정 '2020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
축하드립니다! 작년 방탄소년단, 재작년 문재인대통령에 이어 올해도 축하할 소식이로군요. - K-방역이 곧 전 세계가 본받아야 할 글로벌 모범이라고 국제사회가 인정했음을 다시 확인시켜줬다는 의미라고 청와대는 말합니다. 타임지는 지난 7월말 100인 명단에 정 청장을 포함시켰고, 이를 청와대에 알리며 문 대통령 명의 소개 글을 요청해왔다며, 정은경 청장의 전문성과 준비성, 국민과의 소통, 성실성이 K-방역을 성공으로 이끈 비결이란 문 대통령 소개 글을 타임지 측에 전달했다고 합니다. 소개글에서 발췌를 하자면 예방의학박사이기도 한 정 청장은 최초의 여성 수장으로서 한국의 질병관리청을 ‘준비된 조직’으로 이끌었으며, 코로나 발생 6개월 전부터 ‘원인불명의 집단감염 대응 절차’라는 매뉴얼을 마련했고, 정교한 ‘재난대응 알고리즘’을 훈련했다. 알베르 카뮈의 소설 <페스트>에서 의사 리외는 ‘페스트와 싸우는 유일한 방법은 성실성’이라 말했다. 정 청장의 성실성이야말로 우리에게 남겨질 가치가 있는 이야기, 지금도 세계 곳곳에서 코로나와 맞서고 있는 수많은 ‘정은경’들에게,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연 인류 모두에게 영감을 주는 이야기가 될 것. - 앞으로도 끝이 안 보이는 싸움이지만 잘 부탁드립니다! 우리도 더욱 노력해야 할 테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