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6462
5,000+ Views

냥이 맘마

집사님들께 질문 있습니다! 3묘 집사입니다 성묘 2 아깽이1인데 성묘 둘다 장이 민감해 왠만한 사료는 설사를 엄청해서 퇴근하고 들어가면 집에 똥파티를 해놔서 겨우 정착한게 내추럴오입니다 현재 맘마를 내추럴오 인도어를 먹이고 있는데 고다에서 볼드모트사료라며 폭풍댓글이..ㅠㅠ 설사 잡아줘서 좋다고 신나게 먹였는데 볼트..모..트 라니요.. 님들은 이런 사실을 알고 계셨나요? 제 무지함에 속이 상합니다 혹시 님들은 무슨 맘마 먹이시는지요? 댓글 부탁드립니다
21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즈칸 먹이고 있어요.. 네발먹이니까 귀지 폭발하고. 이즈칸이 저렴이라 맘에 걸려서 다른거 먹이려고 바꿔보았는데.. 울애들은 이즈칸이 제일 맞는거같아요.. ㅠㅠ 설사도 안하고 귀지도 안생기고..잘먹고..잘싸고..ㅠ
맞아요 큰 문제가 없으면 잘먹고 잘싸고가 최고죠!
다들 입맛과 성격이 다르고 개취이니 울 아가들만 잘먹음 됐다 싶었는데 오늘 고다 들어가서 놀다가 진심 멘붕오는 소릴들어서 완전 찝찝 그자체네요 ㅠ 에휴
그래서 생식선호 하시는분도 계시던데요...전 넘 부담스러워서~^^;
저두요! 생식에 대한 생각은 있지만 시간과 돈이 넘..흐억
생식이 그렇긴한데 곡물함량 높은 것도 추천할 수는 없다길래... 전 섞어 먹여요.. 습식 두번에 생식사료와 헤어볼기능+모질개선 사료를 두번 주고 있어요. 그리고 정장제를 하루 한 번 습식에 넣어 주고 있는데요 정장제 덕분인지 몰라도 가끔 무른 떵도 있고 땅콩을 잘 만드는 편이네요.^^ 혹시 사료바꿀 때에 충분히 시간들여서 바꾸셨나요?^^ 저는 베이비사료에서 생식 갈아탈때 한달정도 기간둬서 아주 조금씩 바꾸다가 습식을 겸했거든요^^ 잘 맞는 사료찾아 성공하세요~^^
와 정성이 대단하세요.. 저도 사료를 바꿀때 시간을 두고 천천히는 하지만 3마리다보니 입맛도 다 틀리고 체질도 틀려서 머리가 아프네요 셋다 만족시킬 시료를 찾다보니 힘드네요 ㅠㅠ 혹시 정장제 뭔 먹이시는지 여쭤봐도 될런지요?
호오~ 존경합니다 3냥이를..♡ 사실 정장제 저는 첨에 인터넷 뒤져서 강쥐겸용이란 걸 사서 먹이는데요. 명칭까먹었네요^^ 선배집사님들 글 보면 아기들 비오비타도 효과가 좋다고 하던데 함 찾아보심이 어떨지요?^^
방광염유발사료인거예요? 근데 고다 안들어간지 좀되서..몰랐네요..아직도 소송중인가봐요..1인시위도 언제 하셨드라구요~ 좀전에 길냥이들밥 배달왔는데 성분표보구 안되겠다싶어서 낼바꾸려구요~ 근데 볼드모트사료는 그 회사꺼만인가요? 정보가 너무많아서 다 읽지도못하겠네요;;;
볼드모트? 그게머예요?
검색창에 볼드모트 사료라고 검색하심 나와요 제가 설명하기엔 넘 길어서..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549 📚 & 🐈‍⬛🐈 🐾
행운이 잘 자는구나~♡ 엄마집사 오늘도 책보냥?? 잠이 잘 올것 같구나양~ 안자는거 알아~ 좀 비겨줄래??? 간만에 못생긴 행운이 ㅎㅎㅎㅎㅎ 첫째 집사가 책볼때도 꼭 옆에서 널부러지고요 ㅎㅎㅎ 마음에 드는 페이지는 이렇게 솜방망이로 꾹~~ 북 마크도 해줍니닷 ㅎㅎ 옆에 있는거 넘넘넘 좋은데 왜 굳이 요래 책을 베고 자냐고~~~~ +ㅅ+ 뭐... 잠이 1도 안오는것 같은데 책에 누워버리기도 합니닷 ㅎㅎㅎ 이정도면 완전 의도적 인거 같습니닷 ㅡㅅㅡ;; 장소가 어디든 상관 1도 없이 한결같은 행운쓰 ♥︎ 볼록 나온 볼따구 ♡ 영상>>> 책넘길때 마다 일어나다 짜증났나봐여;;; 실리콘 문진에 화풀이 해댑니닷! 새로 산 건데!!! >ㅅ<;; 그니까 책 베지말라고~~~~ㅎㅎㅎㅎㅎ 책볼때 주로 행운이가 오는데 왠일로 탱구가 치근덕 댑니닷 ㅎㅎㅎ ㅎㅎㅎㅎㅎㅎㅎ 욘석은 아주그냥 널부러지는것도 아니고 온몸으로 대놓고 방해를 해댑니닷 !! 북마크도 강하게!!! ㅇㅅㅇ 영상>>> 도저히 안되겠어서 내려가게 했더니 제 다리를 안고 자리 잡았어요 ㅎㅎㅎㅎㅎ 지난달에 읽은책 인데 너무 아름다운 책이라 간단하게 소개해요! (책소개는 처음인지라 어색하네요ㅎ) 왜 이제야 이책을 만났는지! 영화로도 곧 개봉 한다는데 소설속에 나온 습지와 새들과 이안류를 영상으로 어찌 표현 되었을지 궁금합니다. 물론 영화는 책에서 느낀 글의 섬세함보다는 덜 하겠지만 그래도 기대됩니다.^^ 예전에 읽었던 섬에 있는 서점.바람이 숨결이될때.H마트에서 울다.. 이 세권의책도 눈물이 났고 감동적 이었지만 이 책은 더 눈물이 났고 더 감동적 이었고 아름다운 책입니다! 책 곳곳에 나오는 새들도 검색 해봤는데 작가의 섬세함에 정말이지 감탄이 나오더라구요! 그리고 책에 추천글이 많아요~ 저는 일부러 안보고 읽었는데 추천글이 다 공감되더라는요!^^ 그리고 주인공 카야가 모았을듯한 넘 예쁜깃털 어쩜 좋아~~~~ 넘 예쁘죠??? ♡♡♡♡♡ 책갈피&메모지로도 사용할수 있어요^^ 책토론 하는 멤버들에게 선물 했더니 다들 꺄~~~~~ㅎㅎㅎㅎㅎㅎㅎㅎ 책 강추합니다! 이 책은 많은 소재가 가득해요! (인종차별.성장소설.여성의 독립.가정폭력.자연의 경이로움.법정스릴러. 불안.외로움.고립....) 오늘은 좀 길었네요! 애블바디 즐 주말 보내세요~~^^)/♥︎ ⬇️행운이 탱구 이야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