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0+ Views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알렉산더 왕과 협업 컬렉션 공개

지난 9월10일 뉴욕패션위크를 통해 공개된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와 알렉산더 왕(Alexander Wang)의 협업 컬렉션이 세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세계적인 포토그래퍼 유르켄 텔러(Jurgen Teller)와 함께한 룩북 이미지는 물론,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고유의 트레포일 로고를 거꾸로 뒤집은 디테일로 희소성 높은 디자인을 내세운 이번 협업 컬렉션은 유니섹스 어패럴 라인과 풋 웨어 라인으로 구분 지을 수 있다. 앞서 말한 트레포일 로고와 같이 뒤집어진 스티치로 재구성된 트랙슈트와 스웨트 셔츠, 숏 슬리브 티셔츠를 포함해 선공개된 몇몇의 제품들은 뉴욕에서 팝업 트럭을 통해 한정적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오는 9월 17일부터는 런던과 도쿄에서도 동일한 방법으로 구매 가능하다. 본 제품 외에 84가지 항목으로 구성된 아디다스 오리지널스와 알렉산더 왕의 협업 컬렉션은 앞으로 몇 달에 걸쳐 차차 공개될 예정이다. 아쉽게도 국내 정식 출시 여부는 밝혀지지 않았다.
Comment
Suggested
Recent
컨샙이 거꾸로? 뒤집어입은? 이런 느낌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이들수록 청자켓을 왜 피하죠?
[코디 난이도★★] 30대,40대 중년남성의 캐주얼하면서 꾸안꾸 느낌의 데님 청자켓 코디를 한번 추천해 보겠습니다. 패션스타일 초보자를 위한 코너이기 때문에 패션용어나 패션 유행어가 있을 때는 약간 설명도 겸하도록 하겠습니다. 나이를 먹을수록 점점 피하는 아이템이 있는데 그중 데님 청자켓이 아닐까 싶습니다. '데님자켓, 청자켓' 이라고 하면 10대,20대의 전유물처럼 느껴지는 패션 아이템이기도 한데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3040의 중년남성들과 기혼남들에게 있어서 막 입기에 많이 편하지도 않고, 은근히 코디하기가 까다로운 부분이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꾸안꾸'라는 용어는 '꾸민듯 안꾸민듯'의 줄임 표현인데 사진의 인물처럼 데님자켓+무지 티셔츠+블랙 팬츠+캔버스화... 이렇게 아이템만 따로 놓고 보자면 아주 단조롭고 어렵지 않아보이는 코디이지만 막상 입어보면 왠지 내추럴하게 어울려 보이기가 어려운 스타일이기도 합니다. 암튼 특별히 다림질이나 깔끔,단정한 이미지의 연출이 아닌 꾸안꾸 느낌이기 때문에 그냥 무심코 입어도 캐주얼하고 젊은 표현을 하기에는 데님 청자켓은 아주 좋은 패션 아이템입니다. 얇지도 두껍지도 않은 전형적인 다계절용 데님자켓 소재입니다. 그동안 너무 교과서적이고 흔한 청자켓만 봤다면 밋밋하지 않은 적절한 디테일과 스티치의 활용이 매우 잘 어우러진 느낌입니다. 청자켓의 활용은 코디에서 돋보이는데 후드티를 이너로 입고 꺼내 입는 레이어드를 하시면 트렌디한 젊음이 연출됩니다. 안감은 부드럽고, 겉감은 와플 조직의 니트성 촉감을 가진 신축성이 좋은 티셔츠입니다. 구김감이 적고, 핏감이 탄탄하고 깔끔해서 단정한 세미스타일이나 캐주얼한 코디에도 무난히 잘 어울립니다. 엉덩이와 허벅지는 넉넉한 여유감이 있고, 무릎아래부터 밑단까지는 슬림하게 좁아지는 테이퍼드 핏 입니다.봄,가을 등 다계절 입기에 부담스럽지 않고 내구성도 튼튼해 보이는 호불호가 없는 스탠다드한 워싱감과 두께감입니다. 큰 특별함은 없지만 넉넉하고 편안하게 부담없이 입고 다닐수 있는 데일리 청바지를 원하신다면 손실없는 가성비로서 추천해 드립니다! 30대,40대 중년남성들의 데님자켓, 청자켓에 대한 약간 고지식한(?) 고정관념을 이 기회에 벗어나 보셨으면 합니다. 데님 청자켓의 장점은 일단 가격도 저렴한 편이고, 특별히 세탁이나 관리도 필요없기에 패션 코디에 대한 귀차니즘이 있으신 분들이라면 더욱 추천드리고 싶네요. 위의 추천 코디처럼 무난한 티셔츠, 블랙 바지 등 이미 자신의 옷장에 있을 법한 아이템이라서 큰 비용없이도 좋은 스타일링이 될 것 입니다. 파이팅~!! * 출처 : 해당 코디 정보 및 코디 상품 - 네이버 검색 '토키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