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ailynews
2 years ago10,000+ Views
안젤리나 졸리와 브래드 피트가 부부로 출연한 영화 ‘바이 더 씨’ 스틸컷.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와 브래드 피트 부부가 파경 위기에 놓였다.
20일(현지시간) 미국 CNN 등에 따르면 졸리는 피트를 상대로 최근 이혼 소송을 제기했다. 졸리는 자녀 6명에 대한 양육권을 원하고 있으며, 피트에게는 방문권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우자 생활비 지급은 청구하지 않았다.
‘브란젤리나’란 애칭으로 불리는 두 사람은 대표적인 할리우드 톱스타 커플이다. 최근 불화설이 불거진데 이어 이혼 소송이 사실로 드러나 팬들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지난 2005년 영화 ‘미스터 앤 미세스 스미스’ 남녀주인공으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은 지난 2014년 8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매덕스와 팍스, 자하라 등을 입양했고, 둘 사이에서 샤일로, 쌍둥이 녹스와 비비엔을 얻어 총 6명의 자녀를 두고 있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3
Comment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