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TV2012
5,000+ Views

[국민TV] The 아이엠피터 초대석 27일 총파업…지하철 멈추나?

9월 27일 전국적으로 총파업이 예고됐습니다.
매일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입장에서 ‘혹시 지하철이 멈추는 것 아닌가’ 하는 우려도 생기지만…
놓치지 말아야 할 점은 파업이 시작도 안 됐는데 정부와 여당, 보수 언론은 이미 ‘사상 최악의 시민
불편이 예고된 불법파업’이라고 강조하고 있습니다.
도대체 전국의 수십 만 노동자들이 왜 파업하는지 이유라도 제대로 알아야죠.
이번에도 저기 청와대 박근혜 대통령이 사안의 중심이라고 하던데…
그나저나 정말로 지하철은 멈출까요? 방송 4분 무렵, 최병윤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이
직접 답해줍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낙연총리,우문현답의 사이다 발언중 이게 최고!
이낙연 총리는 대정부질문에 사이다 답변발언을 쏟아내 호평을 받고 있죠. 정당의 대변인이면 얼마나 말을 잘 하는 사람이겠습니까? 그런 대변인이 되면 듣는 이낙연 총리의 대변인 시절 전설적인 답변이 있다고 합니다. 대변인들 사이에 지금도 회자된다는 그 말! 당내 비주류인 노무현이 민주당 대선후보로 나서게 되자 거세게 후보사퇴를 촉구하는 민주당 중진의원들을 향한 말! 지름길을 모르거든 큰 길로 가라. 큰 길을 모르거든 직진하라. 그것도 모르거든 멈춰서서 생각해보라! -길을 몰라 헤매는 사람들에게... 점잖게 핵심을 파고드는 논평으로 전설이 된 이낙연총리 그가 왜 대선후보 1위인지 아시겠죠. 가끔 내가 뭘하고 있나 하는 생각이 들때 저 문구를 떠올려 보세요. 인생에 도움이 될 겁니다. 참고하시라고... 총리지명시절 기사 펌. 전남 영광 출신인 이 지명자는 동아일보 기자로 옛 민주당을 출입하면서 정계와 인연을 맺었다. 2000년 새천년민주당 소속으로 고향 함평·영광에서 출마해 국회에 진출한 뒤 19대 국회까지 내리 4선을 했다. 2001~2002년 두 차례 새천년민주당 대변인, 2002년 대선 때 선대위 대변인과 노무현 대통령 당선인 대변인, 2007년 대선 당시 대통합민주신당 대변인 등 대변인만 다섯 차례나 하면서 ‘5선 대변인’이란 별명도 있다. 온건·합리주의적 성향으로, 대변인 시절 날카로운 논평으로 호평을 받았다.
2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