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krcksdn
1,000+ Views

벚꽃 화사히 피어난 길 백일홍 만개한 후 국화 그 뒤를 잇고 동백이 차갑게 메마른 거릴 감싸 안은 후에 다시 벚꽃 피어오르는 일이 당연한 일인걸 아시면서 어찌 당신은 꽃같은 마음 바쳐 키워낸 우리의 사랑을 벚꽃처럼 봄만을 본 채 떨구셨습니까 이제 저의 봄은 겨울보다 차갑기에 다신 보지 못할 것 같습니다 언제까지나 기다릴테니 그 계절 고이 간직하셨다 훗날 만나거든 보여주십시오. [화양연화]
1 Like
2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