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ailynews
10,000+ Views

음주단속 걸린 여성 운전자, 경찰에 예쁜 인증샷 요구해 논란

(사진=시나닷컴 홈페이지 화면 캡처)
[이데일리 e뉴스 김병준 기자] 음주운전 단속에 걸려 체포된 중국 여성이 잘못은 뉘우치지 않고 외모에만 신경 쓰는 등 무개념 행동을 보였다.
26일(현지시간) 중국 매체 상하이스트는 음주 단속 중이던 공안에 잡힌 뒤 증거사진을 찍힌 여성이 “예쁘게 찍고 포토샵 보정도 해달라”며 황당한 부탁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매체가 공개한 사진 속 여성은 지난 21일 중국 신장 지역의 외곽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단속하던 공안에 붙잡혀 운전면허증 제시와 혈중알코올농도 측정을 요구받았다.
보도에 따르면 이 여성은 면허증도 없고 술도 안 마셨다고 억지를 부리면서 공안의 요구에 불응했다.
하지만 눈이 풀리고 발음이 꼬이는 등 여성이 술에 취한 모습을 보이자 공안은 그를 병원으로 데려가 혈액검사를 시행하기로 했다.
공안은 병원까지 이동 중에 여성이 도주할 것을 우려해 그의 얼굴을 사진으로 남기기로 했는데, 의외로 음주운전 인증 사진 요구에는 흔쾌히 응했다.
그런데 이 여성은 “이왕이면 예쁘게 찍어달라”면서 손으로 V자를 만들고 활짝 웃으며 포즈를 취했다. 이후 포토샵으로 얼굴을 보정해달라고 떼를 쓰기도 했다.
우여곡절 끝에 데려간 병원에서 여성의 혈액을 검사한 결과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27%로 나타났다. 국내에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다.
현지 공안은 이 여성에게 음주운전 혐의는 물론 직무를 방해한 죄까지 추가로 적용할 계획이다.
5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 구역의 미친년으로 인정
하.. 참나..
멋짐
역시 중국임
ㅋㅋㅋㅋㅋㅋ 자랑질해봐라 그래~ 잠재적살인자요~ 광고하는 꼴잉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월 2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 2021/04/22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민주당이 새 법제사법위원장 인선을 놓고 고심하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의 법사위원장 반환 요구를 일축하면서 입법의 중요 포스트를 유지해야 하는 민주당으로서는 법사위를 원만히 이끌어야 하는 적임자를 찾아야 합니다. 정청래 의원이 위원장 하면 국민의힘이 이익이라고 하니 그렇게 해줘~ 2. 국민의힘을 향한 김종인 전 위원장의 입이 ‘아사리판’ ‘꼬봉’ 등의 표현을 쓰며 거칠어지고 있습니다. 불과 2주전 재보궐선거 승리를 함께 축하하던 분위기는 찾아볼 수 없고 오히려 날선 비판을 이어가며 결별 수순을 밟는 모습입니다. 태극기부대도 포용하겠다는 그 마음으로 어르신 모셔야지 말야~ 3. 공수처가 내부 공문서를 외부로 유출한 정황이 드러났다는 이유로 전 직원을 대상으로 감찰에 착수했습니다. 공수처가 검사와 수사관 등을 임명하며 본격적인 수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내부 기강 잡기에 나섰다는 풀이가 나옵니다. “그렇게 솎아내도 빨대 무진장 꼽아 놓셨구만”... 그거 범죄야 범죄~ 4. 윤석열 전 검찰총장 이름을 제목에 사용한 세 번째 책 『윤석열의 운명』이 출간됩니다. 윤 전 총장 측은 “저자는 직접 대화를 통한 인터뷰나 취재가 아닌 점을 스스로 밝히고 있어 허위성을 잡아내기도 어렵다”며 불쾌감을 토로했습니다. “그래도 내용만 좋다면야 땡큐입니다”라는 얘기를 빠트리신 거 같은데... 5. 황교안 전 대표가 “넋 놓는 게 애국”이라는 진중권 전 교수의 독설에 화답했습니다. 황 전 대표는 “교수님의 고언 잘 보았다”면서 "나라를 위하는 마음은 교수님과 다르지 않을 것이다”며 정치 행보를 계속할 것임을 밝혔습니다. 그렇게 두 분의 애국이 영원하길 축원합니다. 생각보다 잘 어울림~ 6. 횡령·배임 혐의를 받는 이상직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처리됐습니다. 국회는 이 의원의 체포동의안을 재석 의원 255명 중 206명의 찬성으로 가결했습니다. 현직 국회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이 가결된 것은 이번이 15번째입니다. 머뭇거리거나 동료 감싸기 하다가는 귀싸대기 맞기 좋은 분위기니까... 7.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장모 최 씨가 자신을 두고 '부동산에 집착했다'고 보도한 언론사를 상대로 억대 민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최 씨의 법률대리인은 오마이뉴스와 해당 기자를 상대로 3억 원 손해배상청구 소송을 접수했습니다. 부동산보다 소송이 더 짭짤하다고 생각한 모양이네... 하여간 통은 크셔~ 8. 정부와 집권여당이 추진하고 있는 종합부동산세 부과 기준 완화에 대한 찬반 여론이 팽팽하게 맞서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특히 종부세 완화는 민주당 지지층(29.5%)보다는 국민의힘 지지층(63.7%)에서 높은 지지를 받았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찬성하는 사람 중에 종부세 내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 궁금해~ 9. 최근 충북 괴산군이 괴산으로 이사 오면 새집을 지어주고 18평 주택을 월세 5만 원에 지원하는 파격적인 조건을 내세웠습니다. 인구 4만 미만의 초고령화 지역을 타개하기 위한 방안으로 일자리 지원도 계획 중이라고 합니다. 좀 더 나이 먹으면 괴산으로 내려가 글씩이나 쓰면서 살까 보다... 10. 유럽의약품청은 얀센 백신의 매우 드물지만, 부작용 중 하나로 혈전이 발생할 수 있다는 내용을 제품 정보에 추가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여전히 접종에 따른 이익이 위험보다 더 크다면서, 접종 중단을 권고하지 않았습니다. 그 드문 부작용을 정치적으로 이용해 떠드는 언론과 정치권이 훨씬 위험해~ 국민 75% "세금 부담 늘었다” ‘증세' 반대 찬성보다 두 배. 김종인, 국민의힘-윤석열 갈라놓고 사실상 '대권 코칭'. 오세훈, 80억 압구정동, 목동 등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사면 꺼낸 오세훈·박형준에 문 대통령 동의도 거절도 안 해. 겸손해져라. 그것은 다른 사람에게 가장 불쾌감을 주지 않는 종류의 자신감이다. ​- 쥘 르나르 -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인다”는 말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말처럼 사는 익은 벼가 보기 드문 것이 현실입니다. 그게 바로 갑질하는 벼 아닐까요? 무림에는 고수가 손을 꼽을 만큼 많습니다. 언젠가 어느 날 그리고 항상 갑이기 전에 을이라는 것을 알면 저절로 머리가 숙여지지 않을까요? 류효상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