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sh2124c
3 years ago50,000+ Views

다운된 기분을 Up↑ 시켜줄 클래식

안녕하세요~ 아침 기온은 선선한 가을 날씨입니다. 계속 비도 왔었고 날씨 덕에 몸이 다운되는 것 같은 기분이 들더라고요. 그래서 가을에 다운되는 기분을 업업 시켜줄 클래식들을 소개합니다~
1. Chopin-Grande Valse Brillante Op. 18 Arranged by Valentina Lisitsa
아주 유명한 쇼팽 왈츠 입니다. 보통 대중적으로 알려진 쇼팽의 녹턴이나 에튀드들은 슬프고 무거운 느낌이 나는 곡이 나는데 이 곡은 춤곡인 왈츠 답게 통통튀고 밝은 감성이 담겨있는 곡입니다. 제가 기분을 업 시킬 때 가장 먼저 듣곤 하는 곡입니다. 동영상의 연주자인 Valentina Lisitsa는 세계적인 음악가 집안에서 자랐고 그녀 역시 유명한 피아니스트 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쇼팽 곡은 Pollini의 연주를 좋아하지만 몇년 전 부터는 Valentina Lisitsa의 연주도 관심있게 듣고 있습니다.
L. Boccherini / Flute Concerto in D 1.Allegro Moderato
L. Boccherini / Flute Concerto in D 1.Allegro Moderato 알레그레토 모데라토의 빠르기를 잘 살린 음반입니다. 양혜숙씨는 우리나라의 플룻리스트이면서 이태리에서 활동한 분입니다. 보케리니의 플룻협주곡은 플룻연주의 약점이라고 생각하는 테크닉을 잘 살린 곡입니다.
L. Boccherini / Flute Concerto in D_ 2. Adagio 3. Rondeau-Allegretto
2. Adagio 3. Rondeau-Allegretto의 연주가 함께 있어서이것을 가져오게 됬는데 제가 추천하는 곡은 5분 12초 부터 재생되는 No.3 Rondeau Allegrotto 입니다. 개인적으로 먼저의 곡보다 더 밝고 업된 느낌의 곡입니다. 플룻의 깨끗한 소리가 사람의 마음도 밝아지게 하는 느낌입니다.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좋은 곡 고마워요~^^*
괜찮네
@sunpika 댓글 고맙습니다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너가 좋아할 만한 인디곡 준비해봤어 듣던가 말던가
👆🏻제목에서 반말해서 죄송합니다 쌘척 한번 해봤어요 오늘은 진입장벽 낮은 그냥 무난한 인디한 노래들 준비해 봤어요! 막 소개할테니 골라 들으세요. 1.어쿠루브 - 하고 싶은 말 (feat. 한울) 인디곡 치고 유명한 곡이죠? 정말 유명한 곡이긴 하지만 아직 모르시는 흑우 바로 당신을 위해 소개해 드립니다. 어쿠루브의 남성 듀오 목소리와 한울의 감미로운 여성 보컬이 촉촉하게 귀를 젖게 만들테니 옆에 면봉 구비하며 들으세요. 2. CHEESE - Mood indigo 인디고 위저스 고 뻑킹 암 뻑킹 노이즈 그 인디고 아니고 외국 영화 ‘무드 인디고’ 의 OST인 그 무드 인디고 입니다 “헉 저 영어 못하는데 팝송도 별로 안좋아하구요 그리고 인디곡 이라면서요 ㅡㅡ” 네 인디곡 맞아요 좀 잠자코 들어봐요 성격 되게 급하네 거 뮤비 소스와 영화를 모티브로 만든 한국 인디곡 맞습니다. 치즈에요 먹는 치즈말고 아티스트 치즈라구요 말이 필요한가요? 3.CHEESE - Madeleine Love 또 치즈곡을 들고 왔습니다! 그 만큼 명곡을 많이 배출하는 아티스트라 그렇겠죠? 뭔가 오묘한 스타일에 곡입니다. 작은 스펀지 케익 마들렌에 비유하며 아직은 작고 가벼운 설렘의 시작을 의미하는 곡인데요. 시작을 발랄한 피아노로 시작하다 갑자기 핸들 팍 꺽으며 뭔가 특이한 멜로디로 접어듭니다. 이게 저는 매력포인트 더라구요 이게 경쾌한 랙타임 스타일의 곡이라는데 그게 무슨 말인지 아세요? 모르면 넘어갑시다. 4.리썬 - CAKE 리썬의 귀염뽀짝 뿌셔뿌셔 느낌의 곡인 이 곡은 방구석 홀아비 냄새 나는 당신을 이 노래 듣자 마자 하자 청소 하자 하며 벌떡 일어나서 환기 시키게 만드는 곡입니다! 노래 제목 값대로 카페에서 듣기도 참 좋은 이 노래 힙합 퓨쳐베이스인가 몽가 하는 장르입니다! 들으세요 좋으니깐 5.김이지 (꽃잠프로젝트) - Place 전 이 노래를 끝까지 들은 적이 없어요 틀면 자거든요;; 진짜 침대에서 저를 가만 안아주는 느낌의 치유곡입니다. 하루 지치셨다면 이 노래 한곡 어떨까요? (와인잔을 들며 당신에게 윙크하며 말한다.) 6.쉐로 - Baby Crush 아마 여기저기 쳐봐도 안나오는 음원사이트도 있을거고 기껏 찾았더니 저작권 때문에 음악 실행이 안된다는 글도 볼 수 있을 겁니다. 에베베 약오르지가 아니라 유튜브에서만 들을 수 있는 이 곡은 외국에서도 꽤 아니 외국에서 더 유명한 이 곡은 쉐로의 달콤한 보컬도 보컬이지만 사기적인 비트가 더 한 몫합니다... 유튜브 프리미엄 쓰는 사람은 개꿀! 오늘은 진입장벽 낮은 인디 음악 여섯곡에 대해서 알아봤습니다! 일부러 진입장벽 낮은 인디곡들만 추천하다 보니 나 이 곡 알아 바보야! 하는 곡들도 있을 수도 있는데요 “그래 니똥 굵다!” 이 곡들을 들으며 인디 음악을 별로 안좋아하는 분들은 이제 인디음악을 많이 즐겨 듣게 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럼 또봐요 자기💐 💕하트는 사랑합니다 사랑해주세요.💕 👉🏻당신의 의견을 톡이나 댓글에 남겨주세요 어떤 얘기든 다 수긍 및 반영합니다.👈🏻 노래 다들었는데 할 거 없다고? 그럼 웹드라마 봐볼래? 👇🏿플레이리스트 웹드라마 전체 정리 및 다음 시즌 떡밥👇🏿 https://vin.gl/p/2598938?isrc=copylink
너가 좋아할 만한 남다른 음색 여성 보컬 음악을 준비했어 듣던가 말던가
👆🏻너 언제봤다고 반말이냐? 제가 제 싸가지 대신 사과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오늘은 음색이 심상치 않은 여성 보컬들로 모아 봤습니다! 막 소개할테니 골라들으세요! *님 의견이 중요한 만큼 제 의견도 중요합니다. *”야 얜 왜 없냐 음알못 글 거른다” 하지말고 톡이나 댓 올리시면 추가안해드릴겁니다. (해드릴거에요 옆에 애가 이상한거임;;) *이미 유명하신 분들은 따로 추가 안했습니다! 1. 모트 - Tickin’ 첫번째 음색 쩌는 여성 보컬은 모트입니다! 담담하게 마음에 휙 던지듯 부르는 그 오묘한 감정선 섞인 보컬이 가끔 어떤 보컬 보다 마음에 퍽 와닿게 만드는 보컬입니다. 무슨 말이냐구요? 뭘 물어요 아는척 한거에요 최근 여러 드라마 OST에 참여하며 유명세를 얻고 있는 여성 보컬러입니다. 2.가은 - Candle 두번째 음색 쩌는 여성 보컬은 가은입니다! 산이의 마치 비행기에 나오는 그 매력적인 여성 보컬이 누구 였는지 궁금하셨을텐 아 안 궁금하셨다구요? ㅎ 어쩌라구요 거기 여성 보컬이 이 분입니다! 재즈를 연상하게 하는 목소리로 부르는 이 곡은 마치 유혹하는 듯한 느낌이들어 금요일밤 남사친 여사친이랑 단 둘이 와인에다 치즈큐브 먹으며 들으면 그 순간 부터 남사친 여사친은 없다. 그러니 혼자 들으세요 제발 ㅠ 3.민수 - 민수는 혼란스럽다 세번째 심상치 않은 음색 여성 보컬은 민수입니다. 토요일 오후 처럼 나른한 목소리의 민수는 레트로 느낌의 음악과 보컬로 다른 보컬과 큰 차이를 둔 보컬로 2016년 유재하 음악 경연대회 동상을 수상한 실력자 보컬입니다. 토요일 오후 하니까 오늘이 토요일이었음 좋겠다 하... 4.로시 - Stars 네번째 심상치 않은 음색 여성 보컬은 로시입니다. 인디 쪽엔 핫한 쪽에 속하는 보컬인데요 뷰티인사이드 OST에도 참여 해 눈길을 끌었었죠! 근데 뷰티인사이드는 영화버전을 더 좋아해요 안 물어봤다구요? 새똥 맞아라; 5. 후디 - 하나만 해 이미 유명한 아티스트인 AOMG의 유일한 여성 보컬이죠! 이 분을 넣을 지 말지 한참 고민했는데 제가 너무 좋아하는 보컬이라 혹시나 모르시는 분을 위해 추가했습니다! 후디 너무 좋아... 음색 한국 힙합이든 알엔비든 다 먹어... 6. 맨디 (Mendy) - Light (Feat. Wilcox) 저번 인디 음악 추천 리스트에 넣지 말지 엄청 고민했고 사실 이번에 넣을때도 조금 있다 추천할까 많이 고민한 제가 너무 좋아하는 맨디입니다! 제가 너무 좋아하는 음색인데요 나만 알고 싶은 아티스트지만 우리 빙글러를 위해 꽁꽁 숨겨놨던 아티스트 대 방출합니다! 7. 황소윤 (So! YoON!) - HOLIDAY 마지막 심상치 않은 음색 여성 보컬은 황소윤입니다! 처음 들었을때 이게 여성 보컬인지 남성 보컬인지 햇갈렸는데요 그 정도로 매우 보이쉬한 매력의 가수입니다! 기존 새소년이라는 인디밴드에 황소윤을 포함한 세명이 소속되어있다 나머지 두명의 병역 의무로 탈퇴하고 첫 솔로곡 인데요 유희열 스케치북에 나와 1997년 생이라고 밝혀 큰 주목을 왜 받았지...? 오늘도 플레이리스트가 굶주린 당신을 위해 플레이리스트 두둑하게 채워 드렸습니다! 취향 저격한 아티스트도 있고 딱히 내 취향 아닌 아티스트가 있다 하더라도 너그럽게 이해해주세요! 그럼 또봐요 자기💐 💕하트와 인정 버튼은 사랑합니다 사랑해주세요.💕 💐팔로우는 다음 게시물을 당신의 피드에 똭! 박아드립니다! 팔로우 많이 눌러주세요! 💐 👉🏻당신의 의견 또는 추천해줬으면 하는 노래 주제를 톡이나 댓글에 남겨주세요 어떤 얘기든 다 수긍 및 반영합니다.👈🏻 인디곡 좋아해? 인디곡도 한번 들어볼래? 👇🏿너가 좋아할 만한 인디곡 준비해봤어 듣던가 말던가👇🏿 https://vin.gl/p/2599081?isrc=copylink 노래 다들었는데 할 거 없다고? 그럼 웹드라마 봐볼래? 👇🏿플레이리스트 웹드라마 전체 정리 및 다음 시즌 떡밥👇🏿 https://vin.gl/p/2598938?isrc=copylink 👉🏻Prologe👈🏻 당신을 입덕하게 할 여자아이돌 입덕 노래 기타 딩가딩가만 쳐도 감미로운 기타와 보컬 캐미 노래 드라마 정주행 하게 만드는 OST 모음 노래
모더레이터 Pick! 잠 못 드는 당신을 위해
불면증에 내내 시달리시는 분들, 요즘따라 잠이 잘 안 오시는 분들.. 잠을 잘 못 자는 모든 분에게 자기 전에 듣고는 잠자리에 누워볼 것을 권합니다. 요즘 저도 잠 자는 것이 어찌나 어렵던지요.. 수면 이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지 다들 아실 겁니다. 그래서 추천합니다~ Chopin-Berceuse Op 57 D Flat Major 쇼팽의 자장가로 잘 알려진 곡입니다. 쇼팽은 유일하게 자장가라는 제목의 곡은 이 곡 한 곡 밖에 쓰지 않았습니다. Berceuse는 베르쇠즈_ 라는 말이 원어에 가깝게 읽는 발음이고 우리말로 자장가라는 뜻입니다. 엘리즈 가바라 양에게 헌정된 곡으로 폴라드 민요에 기초하여 만들어진 곡입니다. 낮은 음은 요람이 조용히 흔들리는 듯한 리듬을, 선율은 어머니의 자장가를 나타내는 것 같은 곡입니다. 화려하고 기교 많은 쇼팽의 곡 특성과 달리 이 곡은 단순하고 저음부이며 고요한 선율로 흘러갑니다. 피아니스트 발렌티나 리시차의 섬세하고 예민한 연주가 더해서 자장가 특유의 느낌이 더 살려 내었습니다. Ravel-Pavane pour une infante défunte · Alessandro Crudele 라벨의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 입니다. 무곡 형식인 파반느 리듬을 따라 감각적이지만 몽환적인 분위기 보단 노스텔지어적인 분위기가 이 곡을 지배하면서 조용하고 잔잔하게 흘러가는 곡입니다. 원래는 피아노 곡으로 쓰였지만 이 작품이 대중적으로 알려지게되면서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편곡하게 되었습니다. 스페니쉬 풍의 음악적 정서도 함께 느낄 수 있습니다. 느린 템포에 피아노 솔로는 처음 이 곡을 접하실 때 단조롭고 지겹다는 느낌을 받을 수 있어 좀 더 풍부함을 느낄 수 있는 오케스트라 곡을 선택했습니다. Massenet-Meditation from Thais/ Play by Maxim Vengerov 마스네는 20편 이상의 오페라를 작곡했습니다. 그 중 오페라 <타이스>의 명상곡입니다. 오페라 <타이스>는 아나톨 프랑스의 소설에 의한 가극 입니다. 고대 그리스도교의 수도사 아타나엘이 퇴폐와 향락에 젖은 알렉산드리아의 무희 타이스를 구하려고 그녀를 개종시켰는데, 도리어 자신이 타이스의 육체적 아름다움에 매혹되어 타락해 간다는 정신과 육체의 영원한 갈등을 그린 내용입니다. 이 타이스의 명상곡은 제2막 제1장과 제2장 사이에 연주되는 간주곡입니다. 원곡은 오케스트라 곡이지만, 선율이 너무나 서정적이어서 바이올린 독주용으로 편곡되었습니다. 이 곡의 섬세하고 아름다운 선율과 관능적인 하모니는 마스네의 뛰어난 음악 특성입니다. 연주자는 막심 벤게로프로 2000대 후반 세계에서 가장 잘나가는 바이올린리스트로 손꼽히는 사람이었습니다. 그의 독특함 터치감을 잘 엿볼 수 있는 연주입니다.
대도서관 "게임 심하게 하면 문제 있으니 중독이라고? 그게 게임만 그런가?"
"게임을 심하게 하면 문제니 게임 중독이 있다고 한다. 그런데 세상에 심하게 해서 문제 없는게 있는가? 아이들이 왜 게임에 빠지나부터 봐야 한다. 성취감 못 주는 학업 시스템이 문제다" 스트리머 대도서관(본명 나동현)이 17일, JTBC의 시사 교양 프로그램 '시사토크 세대공감'에 출연해 '게임 과몰입'(일명 게임 중독) 이슈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 단순히 자신의 의견만 밝힌 것이 아니라, 게임 중독을 찬성하는 이들의 논리를 듣고 반박까지 해 더 인상적이다. JTBC 시사토크 세대공감에 출연한 대도서관 (출처: JTBC) 대도서관은 방송에 출연해 게임중독이란 개념과 단어 자체가 '게임은 인생에 도움이 안 되는 것'이라고 인식하고 있는 기성 세대가 만든 말도 안 되는 개념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다른 취미활동은 물론 심지어 공부에도 중독처럼 보이는 행동이 있는데도 게임만 문제시되는 것은 이런 기성 세대의 인식 때문이다라는 논리다.  또한 그는 "사람들은 게임하면 인생에 도움이 안된다고 하는데, 그건 게임을 안 해본 사람들이 하는 말이다. <문명> 같은 게임을 하면 자연스럽게 역사·문명의 발전을 체험할 수 있고, 하다 못해 RPG를 해도 남보다 더 앞서 나가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게 된다. 게임을 만들어 돈 버는 사람도 있고, 나처럼 게임 방송을 해 돈 버는 사람도 있다. 게임이 아무 쓸모 없는 것은 편견이다"라고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 # 게임 많이 하니 문제라 하지 말고, 왜 많이 하는지부터 생각해보라 물론 대도서관의 이런 주장은 모두에게 공감을 얻진 못했다. 어떤 패널은 72시간 가까이 밥도 안 먹고 게임한 자신의 경험을 이야기하며 이처럼 심각한 사례가 있기 때문에 대도서관의 의견에 공감할 수 없다고 말했다. 설사 게임을 통해 무언가를 얻는다고 하더라도 그것은 자신의 현실을 통째로 바쳐 얻은 것이라는 논리다. 어떤 패널은 심리학 쪽에서 게임 중독으로 판정된 이들 대부분이 ▲ 생활에 지장을 줄 정도로 게임에 몰두 ▲ 대인관계 어려움 ▲ 주의 산만 ▲낮은 학업 성취 ▲ 충동 조절 어려움 ▲ 우울증 ▲ 병적 방황 등을 겪는다며, 게임 자체는 문제는 아닐지라도 게임 중독(과몰입)은 문제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출처: JTBC 이런 반대 의견에 대해 대도서관은 먼저 무언가에 심각하게 빠져 문제 생기는 것은 극히 드물게 나오는 사례이며, 이런 것은 게임 외에 다른 분야에도 많다고 반박했다. 그는 "게임을 오래 하면 대인관계 망치고 디스크도 생긴다고 하는데, 그건 공부도 똑같다. 공부도 그 정도로 오래하면 대인관계 망가지고 허리 나간다. 많이 봤다"라며 게임만 부당한 시선을 받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사람들이 게임을 많이 하는 것을 문제시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왜' 많이 하는 거를 살펴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청소년들이 현실에서 '성취감'을 느낄 수 없기 때문에, 자신이 노력한 성과가 바로 보이는 게임에 더 빠져든다는 주장이다.  "우리 교육체계가 학생들에게 성취감을 줄 수 있을까? 아이들은 학교, 학원에서 하루 종일 공부만 한다. 아이들이 현실에서 성취감을 느낄 수 있는 수단은 공부뿐인데, 공부 만으로 성취감을 얻을 수 있는 사람은 5%도 안 된다. 그 상태로 아이들이 성인이 되면 아이들이 어떻겠는가? 요즘 젊은 친구들 정말 똑똑하고 좋은 사람 많은데, 대부분 자존감이 바닥이다. 성취감을 느낄 수 없는 현실 때문이다" 대도서관이 방송에서 한 말이다.  이런 대도서관의 주장에 한 30대 패널도 "게임 중독 증상이 한국이나 일본 같은 동북아시아, 그 중에서도 10대들에게서 주로 일어난다. 하지만 20대 이상부터는 놀라울 정도로 줄어든다. 이 말은 부모와 사회가 아이들을 입시로 몰아 넣어, 현실에서 성취감을 느낄 수 없어 게임에 빠져드는 것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이젠 아이들에게 공부 외에 다양한 활동을 열어줘야 한다"며 공감했다.
98
3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