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HakJo
2 years ago10,000+ Views
2016년 10월 2일 연중 제27주일(군인주일) 16.10.02 09:11중요메일표시 켜기 찬미 예수님 교황님의 기도 지향 시월 일반지향 : 언론인 ​언론인들이 강한 윤리 의식을 지니고 언제나 진실을 존중하도록 기도합시다. 선교지향 : 전교주일 ​전교주일에 모든 그리스도인 공동체가 복음의 기쁨과 이를 선포할 의무를 새롭게 깨닫도록 기도합시다. 2016년 10월 2일 연중 제27주일(군인주일) 한국 교회는 1968년부터 군 사목에 종사하고 있는 군종 사제를 비롯하여 군인 성당, 국군 장병들을 위하여 기도하고 물질적으로 돕고자 해마다 10월 첫 주일을 군인 주일로 지내고 있다. 오늘 전국 각 본당에서는 군의 복음화를 위한 특별 헌금을 봉헌한다. 오늘은 연중 제27주일이며 군의 복음화를 위해 기도하고 성원하는 군인 주일입니다. 주님께서는 의인은 성실함으로 산다.고 말씀하십니다. 우리의 믿음을 더하여 주시기를 주님께 간청하며, 오늘 복음에 나오는 종처럼 우리도 분부를 받은 대로 다 하고 나서, 저희는 쓸모없는 종입니다. 해야 할 일을 하였을 뿐입니다.라고 말하는 주님의 성실한 종이 되기로 다짐합시다. 제1독서 : 하바쿡 예언서의 말씀입니다. 1,2-3; 2,2-4 2 주님, 당신께서 듣지 않으시는데, 제가 언제까지 살려 달라고 부르짖어야 합니까? 당신께서 구해 주지 않으시는데, 제가 언제까지 폭력이다! 하고 소리쳐야 합니까? 3 어찌하여 제가 불의를 보게 하십니까? 어찌하여 제가 재난을 바라보아야 합니까? 제 앞에는 억압과 폭력뿐, 이느니 시비요 생기느니 싸움뿐입니다. 2,2 주님께서 나에게 대답하셨다. 너는 환시를 기록하여라. 누구나 막힘없이 읽어 갈 수 있도록 판에다 분명하게 써라. 3 지금 이 환시는 정해진 때를 기다린다. 끝을 향해 치닫는 이 환시는 거짓말하지 않는다. 늦어지는 듯하더라도 너는 기다려라. 그것은 오고야 만다, 지체하지 않는다. 4 보라, 뻔뻔스러운 자를. 그의 정신은 바르지 않다. 그러나 의인은 성실함으로 산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화답송 ◎ 오늘 주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너희 마음을 무디게 하지 마라. ○ 어서 와 주님께 노래 부르세. 구원의 바위 앞에 환성 올리세. 감사하며 그분 앞에 나아가세. 노래하며 그분께 환성 올리세. ◎ ○ 어서 와 엎드려 경배드리세. 우리를 내신 주님 앞에 무릎 꿇으세. 그분은 우리의 하느님, 우리는 그분 목장의 백성, 그분 손이 이끄시는 양 떼로세. ◎ ○ 오늘 너희는 주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라. 므리바에서처럼, 마싸의 그날 광야에서처럼, 너희 마음을 무디게 하지 마라. 거기에서 너희 조상들은 나를 시험하였고, 내가 한 일을 보고서도 나를 떠보았다. ◎ 제2독서 : 사도 바오로의 티모테오 2서 말씀입니다. 1,6-8.13-14 사랑하는 그대여, 6 나는 그대에게 상기시킵니다. 내 안수로 그대가 받은 하느님의 은사를 다시 불태우십시오. 7 하느님께서는 우리에게 비겁함의 영을 주신 것이 아니라, 힘과 사랑과 절제의 영을 주셨습니다. 8 그러므로 그대는 우리 주님을 위하여 증언하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말고, 그분 때문에 수인이 된 나를 부끄러워하지 마십시오. 오히려 하느님의 힘에 의지하여 복음을 위한 고난에 동참하십시오. 13 그리스도 예수님 안에서 주어지는 믿음과 사랑으로, 나에게서 들은 건전한 말씀을 본보기로 삼으십시오. 14 우리 안에 머무르시는 성령의 도움으로, 그대가 맡은 그 훌륭한 것을 지키십시오. 주님의 말씀입니다. ◎ 하느님, 감사합니다. 복음환호성 ◎ 알렐루야. ○ 주님의 말씀은 영원하시다. 바로 이 말씀이 너희에게 전해진 복음이다. ◎ 알렐루야. 복음 : 루카가 전한 거룩한 복음입니다. 17,5-10 그때에 5 사도들이 주님께, 저희에게 믿음을 더하여 주십시오. 하고 말하였다. 6 그러자 주님께서 이르셨다. 너희가 겨자씨 한 알만 한 믿음이라도 있으면, 이 돌무화과나무더러 뽑혀서 바다에 심겨라. 하더라도, 그것이 너희에게 복종할 것이다. 7 너희 가운데 누가 밭을 갈거나 양을 치는 종이 있으면, 들에서 돌아오는 그 종에게 어서 와 식탁에 앉아라. 하겠느냐? 8 오히려 내가 먹을 것을 준비하여라. 그리고 내가 먹고 마시는 동안 허리에 띠를 매고 시중을 들어라. 그런 다음에 먹고 마셔라. 하지 않겠느냐? 9 종이 분부를 받은 대로 하였다고 해서 주인이 그에게 고마워하겠느냐? 10 이와 같이 너희도 분부를 받은 대로 다 하고 나서, 저희는 쓸모없는 종입니다. 해야 할 일을 하였을 뿐입니다. 하고 말하여라. 주님의 말씀입니다. ◎ 그리스도님, 찬미합니다. 보편지향기도 형제 여러분, 그리스도 예수님의 군사답게 굳세게 살아가기로 다짐하며 하느님 아버지께 우리의 바람을 아룁시다. 1. 교회를 위하여 기도합시다. 은총의 샘이신 주님, 교회가 세상에서 주님을 위하여 증언하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않게 용기를 주시고, 고난을 두려워하지 않고 복음을 전하도록 은총을 베풀어 주소서. ◎ 주님, 저희의 기도를 들어주소서. 2. 군인 주일을 맞아, 군인들과 군종 사제들을 위하여 기도합시다. 평화의 주님, 지구상의 유일한 분단국가인 저희를 굽어보시어 평화를 지켜 주시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는 군인들과 군의 복음화를 위해 애쓰는 사제들을 돌보아 주소서. ◎ 3. 생명 조작 없는 세상을 위하여 기도합시다. 생명의 주인이신 주님, 저희 사회가 인간 생명인 배아의 권리를 침해하지 않도록 이끌어 주시고, 저희가 이 땅의 생명 문화 건설에 앞장설 수 있도록 용기를 주소서. ◎ 4. 교구(대리구, 수도회) 공동체를 위하여 기도합시다. 사랑의 주님, 저희 교구(대리구, 수도회) 공동체가 올바른 정신으로 주님 앞에서 성실히 살아가게 하시어, 주님의 분부를 잘 이행하는 겸손한 종이 되게 하여 주소서. ◎ 모든 이에게 필요한 은사를 주시는 주님, 믿는 마음으로 청하는 주님의 자녀들의 기도를 기꺼이 들어주소서. 우리 주 그리스도를 통하여 비나이다. ◎ 아멘. 오늘의 묵상 어찌하여 제가 불의를 보게 하십니까? 어찌하여 제가 재난을 바라보아야 합니까? 제 앞에는 억압과 폭력뿐, 이느니 시비요 생기느니 싸움뿐입니다. 하바쿡 예언자의 외침은 시공간을 가르고 오늘날에도 전해집니다. 열심히 성당에 나가 미사에 참례하고, 봉사 활동을 하며, 기도를 열심히 해도 정작 세상은 별로 변하는 게 없어 보입니다. 불의한 세상은 변할 줄 모르고, 폭력은 여전히 세상 도처에서 일어납니다. 저희에게 믿음을 더하여 주십시오.라는 제자들의 호소는 우리의 가슴속에서 오늘도 솟구쳐 오릅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그런 제자들과 우리를 향해 말씀하십니다. 너희가 겨자씨 한 알만 한 믿음이라도 있으면. 설마 우리에게 겨자씨만 한 믿음조차 없을까 의아해할지도 모릅니다. 유감스럽게도 우리 믿음이 겨자씨만도 못한 것이 아니라, 겨자씨보다 더 큰 불신과 미혹이 풍성한 나무가 될 겨자씨를 짓누르는지도 모릅니다. 하느님께서는 우리에게 비겁함의 영을 주신 것이 아니라, 힘과 사랑과 절제의 영을 주셨고, 그것을 잘 간직하라는 바오로 사도의 격려는 우리의 믿음이 세상의 목소리보다 주님의 목소리를 더 듣고자 할 때 성장하는 것임을 일깨워 줍니다. 오늘은 이 땅의 평화를 지키는 군인들과 군 사목을 하는 사제들을 위해 기도하는 군인 주일입니다. 교회가 군인들을 사목하는 이유는 국가의 안전을 위한 평화의 지킴이인 군인들을 격려해 주고, 그들이 국가에 봉사하면서도 하느님의 자녀로 부름받은 소명을 잊지 않도록 사목할 책임을 교회가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진정한 평화는 군사력으로 지키는 것이 아니라, 하느님의 정의와 자비에 대한 믿음에 있음을 잊지 맙시다. (송용민 사도 요한 신부) ------------------------------------ 항상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길 기원합니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7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