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asia
10,000+ Views

이홍기 주연 영화 ‘뜨거운 안녕’, 일(日) 프로모션 성황리 개최

이홍기 주연의 영화 ‘뜨거운 안녕’(감독 남택수, 제작 홍필름)의 일본 프로모션이 성황리에 끝났다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65235
3 Comments
Suggested
Recent
@uboo9 아이돌들 불쌍해요 ㅜㅜ
방사능..
볼만햇음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국내에서 50만명이 본 영화, 셰이프 오브 워터 : 사랑의 모양
셰이프 오브 워터: 사랑의 모양 (The Shape Of Water, 2018) 우주 개발 경쟁이 한창인 1960년대, 미 항공우주 연구센터의 비밀 실험실에서 일하는 언어장애를 지닌 청소부 엘라이자(샐리 호킨스)의 곁에는 수다스럽지만 믿음직한 동료 젤다(옥타비아 스펜서)와 서로를 보살펴주는 가난한 이웃집 화가 자일스(리차드 젠킨스)가 있다. 어느 날 실험실에 온몸이 비늘로 덮인 괴생명체가 수조에 갇힌 채 들어오고, 엘라이자는 신비로운 그에게 이끌려 조금씩 다가가게 된다. 음악을 함께 들으며 서로 교감하는 모습을 목격한 호프스테틀러 박사(마이클 스털버그)는 그 생명체에게 지능 및 공감 능력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고, 실험실의 보안책임자인 스트릭랜드(마이클 섀넌)는 그를 해부하여 우주 개발에 이용하려 한다. 이에 엘라이자는 그를 탈출시키기 위한 계획을 세우게 되는데… 호불호가 심 ! ! 하게 갈리는 영화지만 인생영화로 꼽는 사람도 많죠 *_* <판의 미로>의 감독인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님의 작품인데 저는 <판의 미로> 포스터에 속았던 경력이 있는지라 . . 긴장하고 봤지만 이번엔 정말 아름다운 동화 같은 이야기를 들려주셔서 여운이 참 오래 갔습니다 <3 OST와 눈부신 영상미의 조합도 너무 좋았고 배우 셀리 호킨스님의 눈빛 연기는 제 심장도 콩닥이게 했어요 - 불완전하고 비주류의 외톨이들이 서로에게만은 부족함없는 존재가 되는 게 뭉클하더라고요 T_T 호불호가 워낙 심하게 갈려서 추천은 선뜻 하지 못하지만 저는 정말 감명 깊게 본 영화입니다 :)
‘SNL’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온 여장 아이돌
[뉴스에이드 = 하수정 기자] ‘SNL 코리아’에 출연하는 남자 아이돌이 꼭 거쳐야 하는 관문이 있다. 바로 여자로 변신하기! 오는 22일 방송에서도 인피니트 성종의 여장이 공개될 예정이다. 남자 연예인들이 길게 늘어뜨린 헤어스타일에 화장을 곱게 하고, 옷까지 완벽하게 갖춰 입으면 때론 여배우 못지않은 미모를 뽐낼 때도 있다. # 슈퍼주니어 규현 지난 2012년 7월 슈퍼주니어는 ‘SNL코리아 시즌2’ 호스트로 출연했고, 규현은 과감하게 여장을 보여줬다. 당시 ‘짝’을 패러디한 코너에서 여자 죄수 2호로 등장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발그레한 볼터치로 포인트를 주고, 새침한 표정과 목소리를 들려줘 화제를 모았다. # 신화 신혜성과 H.O.T. 장우혁 원조 아이돌 출신 신혜성과 장우혁은 독특한 여장으로 웃음을 안겼다. ‘SNL 코리아’ 출연 당시 신화 신혜성은 얼굴에 주름이 가득한 금발 할머니 분장을 했다. 미모를 강조하는 소녀 분장이 아닌 웃음에 초점을 맞춘 여장으로 농염한 매력을 발산했다. 장우혁은 토니안과 함께 호스트로 출연해 한 의류브랜드 CF를 패러디 했다. 긴 생머리 가발은 물론 몸에 딱 달라붙는 옷과 가터벨트 등을 착용해 파격적인 비주얼을 선사했다. 기존 이미지와 180도 반대되는 모습으로 시청자를 놀라게 했다. # 샤이니 태민, 키 샤이니는 지난해 5월 방송된 ‘SNL 코리아’에 출연해 각 멤버들이 다양한 매력을 드러냈는데, 특히 태민과 키는 여장을 선보였다. 여자보다 예쁜 미모로 유명했던 태민은 노란색 유니폼과 긴 생머리 가발로 여성스러움을 강조했고, 키는 영화 ‘은교’를 패러디한 ‘은규’에서 핫팬츠 입고 신동엽을 유혹해 웃음을 자아냈다. # FT아일랜드 이홍기 여장을 한 이홍기는 같은 여자가 봐도 예쁜 외모로 주목을 받았다. 이홍기는 ‘덕후는 연애중3’ 코너에 출연해 인형으로 변신, 유세윤과 호흡을 맞췄다. 사랑스러운 메이크업과 깜찍한 메이드복으로 여장을 완성해 실제 인형 비주얼을 보여줬다. 사진 = tvN ‘SNL 코리아’ 캡처 및 제공 하수정기자 ykhsj00@news-ade.com
충격적이라는 영화 장화홍련의 엔딩 장면.jpgif
(((스포주의))) ▲ 재생하고 보면 효과 X100 (영화 속 BGM) 임수정 (수미)과 문근영 (수연)이 서울에서 오랜 요양을 마치고 시골에 내려오는데  신경이 예민한 새엄마 염정아 (은주)와 함께 살게 되는 이야기 (+ 아버지 김갑수 (무현))  + 그리고 집안에서 벌어지는 기괴한 일들  그리고 충격적인 결말 (엔딩) 임수정과 문근영 엄마에게는 엄마가 병이 있는 상태 <- 이 엄마를 옆에서 간호하던 사람이 염정아  그리고 김갑수와 염정아는 불륜  불륜 충격으로 엄마는 문근영 방 옷장에서 목 매달아 자살, 문근영이 엄마 꺼내려다가 옷장이 무너지고 옷장 + 엄마 시체 밑에 깔리게 된 문근영  그 소리를 듣고 올라온 염정아  처음엔 구해주지 않으려다가 이건 아니지 싶어 뒤돌아서 구하려다가 방에서 나오는 임수정이랑 마주침  염정아 : 무슨 소리 못 들었니?  구해줘야 한다고 말해야 하는데 임수정 : 여긴 왜 올라온 거야? (불륜중일 텐데) 안방은 아랫층 아냐? 이제 엄마 행세까지 하려고 하네  쏘아붇이는 임수정  염정아 : "너 지금 이 순간 후회하게 될지도 몰라, 명심해."  임수정 : "당신이랑 이렇게 마주하는 것보다 더 후회할 일이 있겠어?"  집 밖으로 나가는 임수정과 흘러나오는 BGM 제목이 '돌이킬 수 없는 발걸음'  그 순간에 문근영은 압사당해 죽어가는 중. 그걸 알 리 없는 임수정은 창문 발코니 쪽 염정아만 보게 되고, 다시 가던 길을 가는 임수정 즉  문근영의 죽음에 임수정은 미쳐버리고  정신병원에 내내 갇혀있다가 아빠 김갑수랑 둘이 요양하러 집에 도착  미쳐버린 임수정은 혼자서 염정아+문근영+본인 1인 3역을 하면서 기이한 일들을 벌이고  그리고 다시 병원에 갇힘  모든 사건과 죄책감으로부터 회피하는 아버지, 죄책감을 덜어버리려 하지만 사실은 시달리고 있는 염정아  죄책감으로 인해 인격이 분리되어 임수정, 그리고 피해자인 문근영의 모습을 끊임없이 되풀이하며 (구하지 못한 그날) 자신과 염정아를 벌하는 임수정의 망상   출처 : https://theqoo.net/1719862406 정말 잘 만든 영화라고 생각합니다.. 공포영화인데 영상미에 스토리에 ost까지 다 잡은 명작이죠 지난 7월 재개봉 했는데 못본 걸 아직까지 후회하고 있습니다 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