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ihero
10,000+ Views

거제 상황.jpg

오늘 아래쪽은 비가 많이 오네요.. 다들 조심하세요
xihero
유머
24 Likes
5 Shares
8 Comments
Suggested
Recent
숭어하면 떠오르는ㅋㅋㅋ 숭어 카톡 레전드 숭어밖에 모르는 바보 ㅜㅜ ㅋㅋㅋㅋㅋ http://www.vingle.net/posts/1782939?asrc=kakaotalk
@uperboys ㅋ ㅋ횟집 주인 마인드 므찌네요 먼가 웃기네요 별 내용 없는데ㅋㅋ 만원치ㅋㅋ
오늘 저녁은 이놈인가
읭? 숭어가 길바닥에????
비가 너무많이 와서 그런거 같아요
@Hyunkyung80 그러니까요 희한하게 웃겨요ㅋㅋㅋ 숭어 맛있나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경찰로 일하다가 돌아가신 아버지의 차를 사려는 청년
이 청년이 이번 글의 주인공이야. 이름은 태너. 어릴 적 경찰관이시던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아버지가 타던 경찰차가 이제 은퇴하고 경매로 나온다는 소식에 그걸 사려고 돈을 모았다고 함. 이건 바로 아버지 생전 사진 안타깝게도 일하던 도중 살해 당하심 ㅠㅠ 백악관에서도 위로의 물품을 당시에 전달했었고 저게 당시 받았던 깃발. 아버지가 남겨주신 물건들과 사진들로 추억을 간직하다가 아버지 생전 사용하시던 경찰차가 이제 은퇴할 시기가 되어서 경매로 나온 다는 소식에 듣고 참여하기로 결정함. 경매 현장 차 모델은 닷지 차져야. 약 150,000 마일 뛴 차량이지 (현재 미국 경찰차는 차져가 많음) 가격은 1만 2500불로 책정 되었어. 대략 1300만원. 소식을 듣고 구경온 지인들과 아버지 동료들 차가 경매에 나오고 비딩을 넣었는데 바로 다른 아재가 더 많은 돈을 비딩했어. 아쉽게도 준비한 돈 보다 더 높은 금액이라 이길수가 없었음. 결국 차는 카우보이 모자 아재의 손으로. 씁쓸하게 박수를 치면서 아쉬워 하는데... 갑자기 아재가 다가와서 이건 너를 위한 차라고 키를 건냄. 알고보니깐 모르는 사이지만 사연을 듣고 선물을 해주려고 일부로 경매에 참가했던 분이셨음. 태너는 결국 눈물을 흘리고 말아. 그렇게 아버지가 살아 계실적 사용하시던 차를 샀다.  사람들이 아버지 사진을 대쉬보드 위에 올려놓으며 준비 한 것도 볼 수 있어. 이제 아이에서 어른이 된 소년은 아버지가 사용하시던 차로 사회를 주행하며 자신의 인생을 시작할거야. 출처 왜 울려요 정말 ㅠㅠㅠㅠㅠㅠㅠㅠㅠ 카우보이 아저씨 진짜 멋있다...
마스크 쓰고 봐야 하는 코믹한 고양이 모음 '콧물 조심'
누군가의 얼굴을 바라보는 것만으로 행복해질 수 있다면 어떡하실 건가요? 실제로 반려동물의 얼굴을 10초만 바라봐도 행복 호르몬인 도파민과 세로토닌이 분비된다는 사실! 오늘은 여러분의 행복을 위해서 꼬리스토리가 재밌는 고양이 사진을 모아보았는데요. 웃다가 콧물이 나올 수도 있으니 휴지로 코 막고 감상하시죠! 01. 에이스 침대 경찰이 명령에 불응하고 도망가는 용의자를 체포했습니다. 용의자는 손에 수갑이 채워진 채로 바닥에 엎드려 있는데요. 지나가던 길고양이가 용의자 등 위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흔들리지 않는 편안한 침대는 오랜만이네. 02. 아오! 바닷가만 보면 앞뒤 안 가리고 물가로 달려가는 댕댕이가 있는 반면, 인상을 잔뜩 찌푸리고 불만을 잔뜩 드러내는 고양이도 있습니다. 이거 표정을 보아하니 한 대 치겠는데요? 집사야 안경 벗어. 03. 머머리여 일어나라 집사의 소개팅 프로필 사진을 위해 고양이가 하루만 가발이 돼주었습니다. 머리털을 얻은 집사의 자신감은 하늘을 찌르는데요. 이제 좋은 소식을 기대해도 될까요? 그럴 리가요. 04. 선생님의 말씀 네 마리의 아기 라마들이 고양이 선생님의 아래 모여 말씀에 귀 기울이고 있습니다. 라마들의 뒤통수를 보아하니 꽤 집중하고 있는 것 같은데요. 도대체 뭐라고 말씀하시는 걸까요? 먀묘묘뮤묘옹 05. 야 비켜 건장한 네 마리의 건달이 소파를 점령하고 껄렁거리고 있습니다. 하지만 어둠 속에서 걸어 나온 고양이와 눈이 마주치자 한 마리씩 자리에서 일어나 이동하는데요. 이런 카리스마는 처음 접해보거든요. 06. 우리 동네 보브캣 보브캣은 아메리카 대륙에 사는 몸길이 1m가량의 야생동물인데요, 그만 고양이 한 마리가 TV를 통해 보브캣을 접한 이후로 그 늠름함에 푹 빠져버리고 말았습니다. 게 비켜라. 보브캣 나가신다. 07. 구매 후기 고급스러운 커피 테이블을 하나 구매했습니다. 판매자는 가운데 난 구멍에 화분을 두면 집안 분위기가 고급스러워질 거라고 조언했는데요. 구매자는 러블리한 분위기 연출을 위해 젤리를 담았습니다. 핑크색 젤리를 잔뜩 담아 주세요. 08. 요술램프 요술램프를 주웠습니다. 문지르면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며 요정이 나타나는데요. 요정에게 빌 소원은 준비되셨나요? 너 내 동료가 돼라! 09. 스파이 로봇 북한은 고양이가 사랑받는 것을 이용해 고양이 모양의 스파이 로봇을 만들었다고 하는데요. 어찌나 감쪽같은지 육안으로는 쉽게 구분하기 힘들다고 합니다. 하지만 치명적인 단점이 하나 있는데요. 꽤 무거워요. 10. 냥쟈스 인자하신 영희님께서 두 발을 활짝 벌려 우리를 반겨주십니다. 마다하지 말고 영희 님의 가슴에 안겨볼까요? 아야. 왜 때려요. '이 양발은 집사를 때리기 위해 존재하는 거란다.' 아하. 그렇군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수십년 전 예언대로 전설이 된 밴드
때는 1960년대 미국, 뉴 햄프셔주의 어느 한 가정에선 전설이 시작되고 있었다. 아빠 - 오스틴 위긴스 딸들아. 미안하지만 내일부터 너희 셋 다 학교 그만둬야한다... 딸들 - 위긴스 자매 헉! 대체 왜때문에요? 아빠가 일하던 공장이 망했나요?? ㅠㅠ 힘들겠지만 저희도 힘을 내서 가계를 돕는 걸로... 응? 아냐 공장이 왜 망해ㅋㅋ 그냥 너희는 이제부터 밴드를 해야 하거든 그래서 학교에 다닐 시간따위 없단다. ...?? 아니 우리가 왜 밴드를 해야 하죠? 내가 어릴 때 시장에서 손금 점을 본 적이 있는데 그때 그 점쟁이가 이런 예언을 남겼지. 오오...님, 인상이 참 좋더니 님의 운명에 처녀궁의 가호가 있네양...! 조상신이 도와주시는 게 분명해양...! 님은 나중에 금발녀랑 결혼하고 딸 셋이 태어날 거에양...! 안타깝게도 이후 아내는 죽게 되겠지만... 그 딸 셋은 분명 나중에 유명한 밴드가 될 거에양...! 이제 복채 주시죠 손님 나도 처음엔 이걸 믿지 않았지만... 이후 나는 금발인 너희 엄마랑 결혼해서 실제로 딸 셋이 태어났잖니. 게다가 지금 1960년대 중후반이란다. 이때 미국 대중문화에 어떤 일이 있었는지 아니? 그래! 영국에서 온 비틀즈라는 밴드 덕분에 다 죽어가던 록 음악이 최고의 전성기를 맞은 때잖아! 이 때가 아니면 너희가 언제 밴드를 하겠니. 너희는 학교에서 썩기 아까운 아이들이야. 이 아빠가 너희를 위대한 밴드로 만들어줄게! 그러니, 오늘부터 학교도 금지, 친구랑 연락하는 것도 금지 오직 방 안에서 음악만 한다! (하...ㅅㅂ) 까짓거 한 번 해보져 뭐... 근데 아빠는 왜 음악도 못 듣게 하는 거지 우리는 음악 잘 모르는데...힝구...ㅠ 그렇게 위긴스 자매는 아버지의 지도 하에 정체불명의 폐관수련을 1년 동안 하고 무려 앨범까지 내는 데 성공한다. 마침내...마침내 완성했어...! 지금까지 번 돈을 꼴아박아서 앨범을 만들었다고!! 이제 우린 부자가 될 거야! 그렇게 완성된 앨범이 지금은 전설이 된 더 섀그스의 Philosophy of the World이다. 음악에 별다른 관심도, 재능도 없던 세 시골 처녀들이 만든 이 앨범은 놀라웠다. 정확히 말하자면, 놀라울 정도로 괴상한 불협화음이 났다. 듣고 있기 괴로울 정도. 완벽한 실패작이었던 것. 앨범은 1000장을 뽑았지만, 900장이 알 수 없는 이유로 증발되고(도난으로 추측)나머지 100장 조차 당연하게도 제대로 팔리지 않았다. 이후 1975년 아버지 오스틴이 사망하자 자매들은 밴드 활동을 그만두고 이는 흑역사로서 잊혀지는 듯 했다.... 몇 달 뒤...... 내 이름은 프랭크 자파. 누구나 인정하는 미국의 위대한 아-티스트지. 오늘은 마이너한 밴드들의 음악에서 영감을 찾아보려고 하고 있어. 어디...더 섀그즈? 이거 왠지 삘 오는데, 한 번 들어보지. ...세상에...! 이 아방가르드하고 직설적인 사운드....!! 진심으로 대단한데? 얘네가 비틀즈보다 훨씬 낫군! (실제로 한 말) 나도 앞으로 이 곡들 연주해봐야지. 히히. 그 시절 록찔이들 야! 그거 들어봤냐? 그 프랭크 자파가 더 섀그스라는 밴드가 개쩐다고 말하고 다녀! 나도 꼭 한 번 들어봐야겠는데? ...뭐지 귀가 간지러운데 누가 우리 얘기 하는 거 아니야? 음반 회사 오, 요즘 뭔가 더 섀그스라는 앨범이 입소문 도는 모양인데? 이거 재판해야겠다 히히. 용돈벌이는 되겠지? ?? 뭐야 시발 우리 흑역사 그냥 내버려 둬요;; 막 등장하기 시작한 펑크 밴드들 꼭 천재들만 음악 하라는 법은 없잖아! 우리같은 사람들도 밴드를 할 수 있어! 그런 펑크 정신을 생각했을 때 더 섀그스는 원했든 원하지 않았든 펑크의 시초라고 할 수 있지 저 커트 코베인도 완전 동의합니다. 그래서 좋아하는 앨범 50선 중 5위에 더 섀그스를 넣었어요. ㅅㅂ......왜 우리의 흑역사는 역사 속으로 사라지지 않는 것인가!!!! ㅠㅠㅠㅠㅠㅠ...... 그리하여 더 섀그스의 음악은 훗날 펑크와 인디 뮤지션들에 영향을 주는 데까지 성공한다. 자매들의 아버지가 들었던 예언처럼 그녀들은 실제로 유명한 밴드가 되는 데 성공했던 것이다. 세계에서 가장 음악 못하는 밴드로... (출처) 이쯤 되면 대체 어떤 노래를 했길래?! 궁금해 지시죠? .....;; 우리도 음반내 야너두 할수있어! 의 시초 아니겠습니까,,,^^,,;;; 아니 이걸 진짜 음반으로 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