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plelife24
2 years ago1,000+ Views
제 모든 소품은 여행용 트렁크 하나에 다 들어갑니다. 지난 4년 이상 불필요한 물건을 줄일만큼 줄이니 소품이 딱 트렁크만큼이더군요. 그리고 저는 세 가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1. 사람이 불편함 없이 살아가는데 필요한 물건은 생각보다 많지 않다.
2. 불필요한 짐이 적으면 일상이 여행을 하는 것처럼 홀가분하다.
3. 마음이 물건에 얽매이지 않아서 인생에서 정말 소중한 것에 집중할 수 있다.
그래서 트렁크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트렁크만큼의 물건만 있으면 일상에서도 여행자처럼 가벼운 마음으로 살 수 있기에 다른 사람에게 권하고 싶었습니다.
짐이 이만큼만 있으면 마음만 먹으면 언제 어디로든 훌쩍 떠날 수 있습니다. 실제로 저는 지난해 이사할 때 짐이 소품, 옷, 신발, 침구, 책 , 주방용품 모두 포함하여 박스 네다섯 개 분량 밖에 되지 않아서 이삿짐을 싸는데는 30분도 안 걸렸습니다. 그리고 제가 가진 경차로 간단하게 이사했죠. (책상과 행거도 경차에~)
이번 트렁크에 넣을 물건은 소품만 해당됩니다. 매일 들고 다니는 가방, 옷 신발 등 패션 아이템, 침구, 주방용품, 욕실용품은 넣지 않습니다. 다시 말하면 집에 있는 모든 소품을 상자 하나로 줄이는 작업입니다. 트렁크는 1인당 1개입니다. 3인 가족이라면 3개의 트렁크에 나눠서 소품을 넣으면 됩니다.
방법은 아래와 같습니다.
<트렁크에 소품 짐 싸기>
* 준비물
트렁크 또는 리빙박스
작은 수납 바구니
지퍼백
1. 10년 또는 20년, 언제 돌아올지 모르는 장기 여행을 떠난다고 생각하고 트렁크에 꼭 필요한 것만 넣으세요.
2. 트렁크에 넣은 비상약, 문구류, 추억의 물건 등은 종류별로 묶어서 지퍼백에 깔끔하게 보관하세요.
3. 트렁크를 물건을 꺼내 쓰기 쉽도록 방안 가장 잘 보이는 곳에 놓으세요.
4. 트렁크가 분명 넘칠 겁니다. 일주일에 두 세번 이상 쓰는 물건만 따로 빼세요.
5. 자잘한 것은 수납바구니에 넣고 나머지는 잘 보이는 곳에 두세요. (아래 그림 참조)
아래는 제 트렁크에 넣은 것과 뺀 것을 예시로 적었습니다. 필요한 것과 불필요한 것은 사람마다 다를 수 있으니 각자 판단에 따라 구분하면 됩니다.
<심플리가 트렁크에 넣은 소품 예시>
비상약
문구
카메라
보험증서 등 꼭 보관해야 할 서류
학창시절 상장
가끔 쓰는 가방(배낭 1 , 핸드백 1, 클러치 1, 에코백 1 등)
책 몇 권
<심플리가 자주 쓰려고 꺼내놓은 소품 예시>
화장품
휴대전화 케이블
책 8권
밀랍초
노트북
액세서리함
인형 1개
트렁크와 수납 바구니에 소품을 다 넣었나요? 이제부터 몇주간 우리는 덜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넣지 않은 집 안의 물건을 모두 비우는 작업을 할 겁니다.
마지막으로 트렁크 프로젝트는 올 12월까지 다음과 같은 순서로 진행되며, 세부 프로젝트는 네이버 카페,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를 통해서 동시에 공지됩니다.
1. 소품 : 집 안에서 불필요한 물건을 트렁크만큼으로 줄입니다.
2. 옷 : 옷을 25벌로 줄여서 입을 때마다 기분 좋은 캡슐옷장을 만듭니다.
3. 생활용품 : 화학성분이 든 생활용품을 친환경으로 바꿉니다. 건강해집니다.
4. 음식 : 가공식품 등 몸에 나쁜 음식을 줄입니다. 덤으로 다이어트 효과도?
5. 정보 : 일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불필요한 정보를 제거합니다.
6. 관계 : 소중한 관계에 집중하기 위해 중요하지 않은 관계를 덜어냅니다.
7. 마음 : 마음을 비우는 연습을 합니다. 제가 지금 가장 신경쓰는 것입니다.
그럼 이제부터 장기간의 인생 여행을 떠나기 위한 짐을 싸세요!
Copyrights ⓒ 심플라이프(simplelife.kr)
1 comment
Suggested
Recent
+_+
7
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