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latmd703
2 years ago5,000+ Views
저 바다를 넘어 기찻길을 따라 새가 날아오르는  하늘을 보라 커다란 날개를 펴고 가까이 가려해  우리가 살아온 날보다 내일이 더 길테니 
0 comments
Suggested
Recent
3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