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seoungKim
100,000+ Views

남자 쉐도우펌 / 공유 가르마펌

네이버 헤어멘토 강남의펌신 보승디자이너가 추천하는 남자쉐도우펌 스타일입니다~^^ 거친 남자의느낌 그리고 손질한듯안한듯한느낌 그리고 가르마펌스타일로도 변형할수있는 카멜레온같은 남자들의 선택!
디자인명 : 남자쉐도우펌 모발상태 : 아주건강 소요시간 : 1시간30분 스타일 이야기 : 거친느낌을 표현하기위해서 쉐도우펌으로 손질대충 부시시함을 표현^^~ 넓은이마 m자라인 완벽커버^^~
홈스타일링 tip : 가르마반대방향으로 넘겨서 말리다가 뻗치게 말려주면좋습니다~!^^ ❤ 추천해 드릴분 : 손질이 귀찮으신분 깔끔한머리 원하시는분
네이버 메인에 소개된 스타일입니다^^~ 쉐도우펌은 또다른 손질로 이마를 들어내는 가르마펌느낌으로 할수있는데요, 거친느낌의 요즘핫한 공유님의 가르마펌으로도 손질가능하니 참고하시라구 모델분의 가르마펌손질도 사진올려드립니다~^^ 손질 예쁘게하세요~!!😎
옆머리는 다운펌으로 연결^^
가르마펌으로도 손질가능한스타일! 이상 강남의펌신 보승디자이너 였습니다^^
7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 모델이 너무 잘생긴거 아님? ㅋㅋㅋ 남자가 생각해도 참 잘생겼네....
가격이 어찌되요?
일단 얼굴이 .... 보기좋습니다
워...♥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모델 주우재가 추천하는 기본 흰티 면티 5개 (남녀 공용임)
페어플레이 (페플) 원단이 드라이하다 두께감이 좀 있다 빳빳함 제일 자주 입음 친한 모델들 사이에서 다같이 재구매하면서 산다. 핏이 잘 잡힌다. 목이 좀 늘어나는 편인데 크게 신경 쓰이진 않음 트리플에이 긴팔 반팔도 괜찮은데 개취로 긴팔이 더 좋다함 제일 원단이 드라이함 바스락 계열 사이즈 크게 나오는 편 손목에 시보리처리 단독으로 입기 제일 좋음 어깨 각이 사는 편 넥 라인이 짱짱함 무신사 스탠다드 목라인이 좀 큰 편 원단이 촉촉 찰랑거림 몸 라인이 보이는 타입 내의와 일반 면티의 중간 길단 기념품 티셔츠 만들 때 쓰는 티셔츠라 함 전세계에서 어디에서나 유통이 되어서 입는 티셔츠라고 함 여유있는 핏 무난하고 편함 팔 길이 애매하지만 기장이 길어서 레이어드할 때 편할 것 여자 사이즈 따로 나오니 본인 사이즈 찾아서 사면 됨 아동용도 있음!!!! 챔피언 긴팔 티 반팔보다 긴팔이 넥라인이 더 짱짱하다함 팔 길게 나옴 원단이 트리플에이 긴팔 제품보다 덜 드라이해서 넣어입기 좋음 손목에 로고 있음 긴팔이지만 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두께 영상에 스타일링 방법도 나오니까 보는 거도 추천 여름 티 어차피 맨날 입고 땀 흘리고 맨날 세탁기에 돌릴 거 저렴하게 사서 후뚜루마뚜루 입자 출처 더쿠 여름용 긴팔 하나 사고 싶었는데 챔피언 하나 장바구니에 쏙 담아보렵니다 후후.... (+지오다노 3개 묶음도 가성비 죽여주는 거 다들 알고계시죠?)
일본가면 꼭 사와야 하는것 10가지
일본으로 여행을 간다면 꼭 사야할 것들이 있다. 요즘은 한국에서도 판매를 하는 것도 있지만, 일본으로 여행을 떠날거라면 일본에서 국민 아이템이라 불리는 제품들을 좀 더 저렴하게 사오도록 하자. 그럼 이제부터 일본에서 꼭 사야할 것 베스트 10을 알아보도록 하자.  1. 스토파 급똥을 즉각적으로 차단해주는 약. 급 신호가 올때 물 없이 한 알만 씹어 먹어주면 화장실 갈 수 있는 시간을 벌 수 있다. 스토파는 일본 드럭스토어 약품 코너에서 구매할 수 있다.  2. 다이쇼 구내염 패치  입 병이 자주 생기는 사람은 다이쇼 구내염 패치를 써보자. 악마의 약이라 불리는 알보칠 과는 달리 통증이 없고, 효과 또한 좋다. 입 안에 환부를 거즈로 닦아주고 동그란 패치를 붙여주면 끝. 다이쇼 구내염 패치도 드럭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3. 비오레 사라사라 시트 비오레 사라사라 시트는 땀 나고 끈적이고 냄새나는 한 여름에 필수품이다. 시트 한장 꺼내서 겨드랑이나 땀이 많이 나는 부위를 닦아주면 땀 냄새도 잡아주고, 해당 부위가 뽀송뽀송해진다. 남녀 가릴것 없이 일본에서 꼭 사야할 제품이다. 드럭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4. 사카무케아 사카무케아는 바르는 밴드다. 우리가 상처 났을때 흔히 쓰는 붙이는 밴드와는 달리 환부에 발라주는 제품이다. 매니큐어처럼 발라주면 얇은 막이 생겨 환부를 보호해 준다. 방수효과 까지 있어 설거지도 가능! 드럭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5. 유자폰즈 먹어 본 사람은 집 안에 항상 비치해 둔다는 유자폰즈. 유자폰즈는 간장 소스라 보면 된다. 만두나 샤브샤브, 고기, 회, 초밥등 어디에 찍어 먹어도 맛있다. 유자폰즈는 브랜드가 상당히 많은데 mizkan 유자폰즈가 맛있기로 유명하다.  6. 카베진 일본 국민 위장약이라 불리는 카베진. 속이 자주 더부룩 하거나 쓰린 사람들은 반드시 사오자. 카베진 1정에는 소화 기관에 좋은 양배추 1통이 들어 있는것과 같다고 한다. 일본여행 가서 작정하고 과식할 사람도 추천! 카베진 복용법은 8세미만은 복용 금지, 15세 미만은 1일 3회/1회 1정 , 15세 이상은 1일 3회/1회 2정 식후 복용하면 되며, 카베진은 영양제가 아니므로 증상이 있을때만 복용해야 한다. 7. 로히츠보코 동전파스 로히츠보코 동전파스는 부모님들이 특히 좋아하는 제품이다. 크기가 동전만해서 아픈 부위에 쉽게 붙일 수 있다. 효과도 좋아 꾸준한 인기가 있는 제품이다.  . 허니체 헤어마스크 써 본 사람들은 모두 극찬한다는 헤어마스크 제품. 드럭스토어에서 헤어케어 제품 판매 1위를 차지한 제품이다. 유해한 성분은 빼고, 고보습 꿀을 모아 만든 천연성분 헤어케어 제품으로, 상한 머릿결에 강력한 보습을 전달해 준다. 9. 오타이산 국민 소화제라 불리는 오타이산. 소화제 종류가 엄청 많은 일본에서 140년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는 제품이다. 일본여행에서 과식으로 속이 더부룩 할때 한 스푼 떠서 물과 함께 먹어주면 속이 편안해진다. 10. 호빵맨 패치 호빵맨 패치는 모기나 벌레 물린 곳에 붙여주는 동전 크기의 패치다. 효과가 좋아 인기가 많은 제품이다. 12개월 이상 아기부터 사용 가능하고, 사용 시간은 4시간을 넘기지 않는게 좋다고 한다. 여행을 못가는 사람들은 큐텐에서 직구도 추천한다. https://www.qoo10.com 출처 : http://munanhan.tistory.com 
퍼오는 귀신썰) 톡방에서 가져온 이야기 모음.jpg
안녕! 내가 줄 것도 있고 했는데 정신이 없어서 잊고 있었네 점심시간 잠시 빙글 톡방 들어갔다가 생각이 났어. 요즘 많이들 힘들지? 나가지 못 해서 힘들고, 어쩔 수 없이 나가도 사람들 만나기 껄끄럽고, 괜한 죄책감이 드는 날도 많고 친구들과 약속 잡기도 꺼려져서 혼자인 날이 대부분이고 자영업하는 사람들은 생계를 위협받는 사람들도 있을 거야 이렇게 힘든 날들 작게나마 위안이 되었으면 싶어서 부적을 하나 가져왔어 ㅎㅎ 귀엽지? 보기만 해도 웃음이 나는 부적 잡귀를 쫓아내는 부적이야 핸드폰에 하나씩 가지고 있으면 나쁜 일이 일어나지 않을 거야 그렇게 믿어 보자! 이 부적은 공포미스테리 톡방에서 @star2759667 님이 주신거야 ㅎㅎ 잡귀 물럿거라! 나쁜 일들 다 물럿거라! 코로나 물럿거라! 그래서 오늘은 이 톡방에서 여러분이 나눠준 이야기를 여기다 옮겨 볼게. 아무래도 톡방보다는 카드로 쓰는 걸 보는 사람들이 더 많으니까, 많이들 못 보는 게 아쉬워서 말야. 1. @kyybabo 님의 이야기 조상신의 이야기. 흥미 돋지 않아? 여태 내가 가져온 이야기들 속에서도 조상신은 자주 등장했잖아. 제사를 지내주지 않아서, 또는 묘가 잘못 돼서 자손들을 해코지하는 이야기에서부터 돌아가시고서도 자손들을 지키기 위해 금기를 깨는 분들까지. 뭐 산 사람들도 자신을 챙겨주는 사람들에게는 조금 더 마음이 가기 마련이니까 싶다가도 그렇다고 제사를 지내주지 않는다고 해코지를 하는 건 너무한 거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들 때도 있었잖아. 그리고 그 결론은 귀신이 되고 나면 마음이 단순해 져서 그런거다-였고. '잊혀진다'는 건 정말 슬픈 거니까, 적어도 제사때 만큼은 기억하자는 의미에서도 나쁘진 않은 거 아닐까? 2. @minji4726 님의 이야기 개도 알아 본 걸까? 동물들은 사람이 보지 못 하는 걸 본다잖아. 사람들이 보지 못 한 어떤 기운을 개가 먼저 알아챈 게 아닐까 싶어. 그러고보니 요즘 개들도 여간 힘든 게 아닐 거야. 나가고 싶은 마음 잔뜩일텐데 이전보다 산책도 줄었을테고... 근데 또 달리 생각하면 이전보다 주인이 집에 있는 날이 많아져서 더 신났을 수도 있겠다 ㅎㅎ 더 많은 사람들의 이야기가 보고 싶다면 톡방 한 번 들러 볼래? 남들에게는 하기 힘들었던 이야기, 여기서 나누다 보면 답답한 마음이 조금 가실지도 몰라. 정말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 때문에 세상을 떠났지만 또 지구의 인구를 따져보면 코로나로 인한 락다운으로 대기 환경이 개선되면서 오히려 실질적으로 죽는 사람이 줄었다고 하니 참 아이러니하지? 우리 주변의 사람들은 세상을 떠나는데 우리가 보지 못 했던 죽음들이 줄었다고 하니. 주변에 조금 더 시선을 둬야 하는 시기가 아닌가 싶어. 조금만 더 참아 보자 우리. 적어도 밀폐+밀집한 공간에는 가지 않도록 해. 부득이하게 가야 한다면 마스크는 꼭 착용하고. 알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