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hghl123
100,000+ Views

애니 하청을 한국에 맡기면 생기는 일

31 Comments
Suggested
Recent
콩진호도 나온다 2번에서 빵 터졌ㅋㅋ
그만 알아보제 ㅋㅋㅋ
한국이 실력이 겁나 좋거든^^ 한국 아니면 하청 맡길 곳 없단다 일본아 하하하
맞길곳×맡길곳0
옹 ㄱㅅㄱㅅ
일본지운거 잘했어!!
코라의 전설같은 미국 애니도 한국에 하청 맞긴다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박나래의 Best3 안주 레시피
재료가 너무 많은 것 같아도 걱정하지 마세요! 이것은 한가지 음식의 재료가 아니라 박나래가 준비한 총 4가지 요리의 재료♥ (칵테일을 제외하고 3가지 안주의 레시피만 가져왔어요) 1. 차돌박이 숙주 볶음 2. 감바스 3. 뚝배기 파스타 자 첫번째로는 <차돌박이 숙주볶음>을 만들어 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부정할수 없다ㅠㅠ 뚜껑을 닫아놓고 1분을 기다리면 . . . . . . 드디어 익숙한 비쥬얼이 나오기 시작하죠?>.< 숨이 죽으면 적당히 볶아요~ 넓은 그릇으로 옮겨닮아 약간의 깨를 데코를 하면 차돌박이 숙주 볶음 완성♥ 두번째 음식 <감바스>도 바로 시작합니다! 냉동새우도 오케이! 주물팬이 없으면 후라이팬으로 해도 괜찮아요! 새우 물기를 꼭 제거해주세요!!! 간단하고 고급스러운 감바스 완성♥ 개인적으로 이 안주가 가장 탐나네요+_+ 쉽고 맛있을것 같아... 이어서 <뚝배기 해물 고추장 파스타>도 고고고! 해동하면서 물이랑 맛술을 넣어요~ 치킨톡스에 간이 있어서 소금은 꼭 간을 보면서 넣어야 해요 뚝배기 해물 파스타도 완성♥ 세가지 모두 술안주하기 넘 좋은 안주죠?ㅠㅠ 크으bbb.. 박나래씨! 나래BAR제발 오픈해주세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물어보살] 고민 얘기하러 왔다가 오히려 고민상담 해주고 간 현영
현영 진짜 오랜만ㅋㅋㅋㅋ 방송에 다시 복귀하는데 어떤 캐릭터를 잡아야 할지 고민이라고 함 그 말에 서장훈은 요즘은 캐릭터 잡아 놓고 방송하면 오히려 더 관심 안 가진다고 그냥 현영 그대로의 모습으로 새로운 걸 시도하라고 함 ㄹㅇ... 즐길 때가 제일 재밌고 잘되는 법,,, 진짜 요즘은 옛날 얘기보다는 그냥 자신 그대로 보여주는게 더 많은 듯 아니면 아예 가상 캐릭터를 만들어 버리던가,,, 그리고 현영이 재테크를 잘하다보니까 코너 속의 코너로 재테크 상담 시간 ㅋㅋㅋㅋ 의뢰하신 분 카드 값이 달 평균 200만원 정도라고 함 현영이 직접 카드 내역 보면서 진단해 줬는데 지금 수익 거의 0원이라고 판단함 (카드 내역은 거의 카페 택시비 배달음식 이런거였음) 여기서 재테크 고수가 기본적인 재테크 꿀팁 알려줌 돈 모으려면 무조건 아끼라고 함 진짜 뼈맞았음,, 안쓰면 모이는건데 진짜 쉽지가 않음,, 여기서 예를 들어서 커피값 (대략 5천원)을 줄이기 시작하면 한 달에 대략 15만원이고 1년이면 180만원.. 이게 60년이면 1억임... 진짜 생각보다 커피값,, 많이 나가네.... 그 뒤로도 현영이 계속 열띤 강의 해줌ㅋㅋㅋㅋ 방송에서도 저런 재테크 하는 꿀팁 이런거 알려주면 좋을 듯ㅋㅋㅋㅋ
20대 연애와 30대 연애 차이.txt
30대 중반에 들어서서 결혼 압박을 받고 있는 아재임 생각해보면 30대와 20대의 연애는 많이 다름 20대 때 연애를 3번 해봤고, 30대 들어와서 3번 해봤는데 뭐가 다르냐면 1. 20대의 연애는 3번 다 자연스러운 만남, 30대의 연애는 다 소개팅 아무래도 20대 때는 대학교, 학원 등에서 만날 수 있는 이성의 수가 많았음 굳이 소개팅을 안 받아도 주변에서 알게 된 여자와 관계를 발전시킬 수 있었고 그게 훨씬 수월했음 소개팅을 해보긴 했지만, 소개팅으로 사귀어 본 적은 한 번도 없음 30대에 들어오니 주변에 자연스럽게 친해질 수 있는 여자가 없고 알던 여자들도 연락이 다 끊김 있어봤자 회사 동료, 다른 회사 담당자 이 정도고 의도적으로 동호회 같은 데를 나가야 만날 수 있는데 일과 사생활은 구분되어야 한다는 생각에 그쪽은 전혀 생각이 없고, 동호회 거긴 너무 동물의 왕국이라.. 아무튼 30대 때는 소개팅이 제일 쉽고 편하게 만날 수 있는 방법이 됨. 2. 소개팅에서의 변화 내가 얼굴이 존잘이 아니라 평범이라서 그런지는 몰라도 20대 때 소개팅 나가면 식사 계산, 애프터 신청은 남자가 하는 게 암묵적인 룰이었음 그런데 30대에 들어오면서 하게 된 소개팅을 보면 여자가 밥을 사고 애프터 신청을 하는 경우가 꽤 생김 그리고 20대 때에는 한번 보고 아닌 것 같으면 땡 (대부분 외적인 부분 때문에)인데 30대 소개팅에서는 최소 2번은 보고 끝냄 이건 여자도 마찬가지인 듯 3. 도도함을 바라보는 시선의 차이 20대 때는 소개팅으로 만난 이쁜데 도도한 여자에 대한 구애 시도를 많이 했음 그 도도함 자체가 매력적이기도 했고, 얼굴이 이쁘기도 하고 ㅋㅋ 연락 씹혀도 다시 한 적도 있고, 선물 공세를 한 적도 있고 지금 생각해보면 뭐하러 그랬을까 하는데, 그때는 그게 좋으니까 ㅋㅋ 사실 생각해보면 ‘도도함’이란 태도는 예의 있는 태도도 아님. 상대방이 마음에 안 들어도 처음 만났으면 친절하게 예의를 차리는 게 보통이지 그런데 간혹 아직도 정신 못 차린 애들이 나와서 시선 아래로 내리깔고 시종일관 되게 있어 보이는 척을 할 때가 있음 그러면 시간 낭비 할 것 없이 그냥 밥 먹고 바로 집에 가고 연락도 안 함 4. 감정소모의 정도 난 개인적으로 20대 때 연애를 하며 감정 소모를 많이 함 연락에 대한 민감도도 꽤 높았고, 질투심도 있었고, 우선 내 삶에서 연애의 비중이 굉장히 컸음 물론 경험이 많이 없어서 그랬을 수도 있는데 이게 30대에 들어오며 많이 사라짐 절대 쿨해진 건 아니고, 뭐랄까.. 내 하루에서 연애는 그냥 일부일 뿐 특별한 게 아님 20대의 연애가 ‘특별한 로맨스’에 초점을 뒀다면 30대의 연애는 ‘인간관계’에 비중을 두게 됨 5. 여자들이 급해짐 남녀차별도 아니고 이상한 혐오 이런 것도 아님 20대 때는 보통 남자들이 얼른 취업해서 결혼하고 싶다는 생각을 꽤 많이 하고, 여자들은 결혼 생각을 잘 안 함. 자기는 비혼주의라는 애들도 꽤 보임. 30대에 들어서는 순간 이게 뒤집어져서 남자들은 결혼을 미루고 여자들은 결혼을 서두름 비혼주의였던 여자들도 30대가 되면 좋은 사람 생기면 결혼하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는 마인드로 바뀜 그래서 프러포즈를 시킴 받는 남자들이 꽤 생김 ㅋㅋ 예전에 내가 생각했던 프러포즈의 형태는 나도 결혼할 마음이 생기고 여자도 그런 것 같을 때 맛있는 음식과 예쁜 선물과 함께 여자친구에게 결혼하고 싶은 마음을 전달하는 거였는데 현실에서는 여자친구가 남자친구한테 결혼 계획이라던가 프러포즈 언제 할 거냐고 물어보는 경우가 많음 심한 경우 남자친구한테 결혼 안 할 거면 헤어지자는 경우도 있음 6. 만남의 진지함 나만 그럴 수도 있는데 여자를 만날 때 단지 외모가 내 타입이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만나는 경우는 없음 반대로 외모가 내 타입이 아니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거절하는 경우도 없음 30대가 되면 당연히 소개팅과 연애가 결혼을 전제로 진행되는 게 많음 어디서 자연스럽게 만나서 연애를 하더라도 머릿속에는 이 여자와 결혼해서 잘 살 수 있을 것인가에 관한 생각들이 계속 남. 많은 조건 중에서 외모는 당연히 중요한 조건 중 하나지만, 20대보다 그 비중이 많이 줄어들고 소개를 받는 경우에도 이쁘다고 덜컥 받지 않고 가려서 받게 됨 가려서 받는 이유는 되도록 나와 비슷한 환경인 사람과 만나기를 바라기 때문임 7. 첫사랑에 대한 그리움? 남자는 첫사랑을 잊지 못한다고 했고, 나도 그런 줄 알았는데 곰곰이 생각해보니 난 첫사랑 그녀를 잊지 못하고 그리워한 게 아니라 첫사랑을 하던 내 감정들을 그리워하는 것 같은 느낌임 손만 잡아도 설레고 같이 김밥천국 가서 분식을 먹어도, 단지 여자친구와 함께 있다는 것만으로 행복했던 그 느낌을 이제 더 이상 느낄 수가 없음 20대에는 여자친구에게 더 많은 것을 해주지 못해서 안타까웠지만 30대에는 여자친구에게 더 많은 마음을 주지 못하는 게 미안함 그래서 마음만 듬뿍 주고 다른 건 많이 부족했던 20대의 내가 이제서야 그립고 그때로 돌아가고 싶은 마음이 생기는 듯 출처 : 이종격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