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ietobba
100,000+ Views

일주일만 해도 몸매가 달라지는 삼위일체운동

세군데 모두 먹히는 삼위일체 운동!
홀드아웃 레이즈 동작입니다!
전에 소개했던 '홀드아웃백킥'
동작에 비해 조금 수월한 동작으로
플랭크 중급자들이나 팔뚝힘이
조금 있으신분들에게 추천합니다!
복근와 팔뚝,하체 3방향 모두 먹는
트리니타스 동작입니다!^^
12회 4세트 진행합니다~
▣ 심쿵남녀들은 다본다는 다이어트 정보를 매일 보내드립니다~
▣ 여러분의 좋아요와 클립 한번이 운영에 있어서 큰힘이 됩니다 ^^
▣ 좋아요 300넘은 영상들도 보기 : https://www.vingle.net/bang543
18 Comments
Suggested
Recent
일단 스크랩....만 한지 삼년째
ㅋㅋㅋㅋㅋㅋㅋ공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 저도요
와... 안올라간다..안올라가는 다리는둘째고..팔벌리고..엎드릴수있어야 멀해도 하겠구만..😧 와....
아 .. 읽다가 넘웃겨서 답글답니다.ㅋㅋ 근데 사실인거죠?
@yun092038 복장탓을 해봅니다..😈 일주일해볼라구요..1단은..😧
화이팅 입니다~
한쪽씩12회해야하는건가요??양쪽해서24회???
일주일만해도 달라진다는 말만 믿고 오늘부터 시작해봅니다😤
플랭크만해도 힘든데 다리운동까지...와~ 운동 지대로 되겠는데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허벅지살 빼는 하루 5분 운동법
1. 크로스 게이트 스윙(Gate Swing With Cross) 발가락을 바깥으로 향하고 발을 어깨너비보다 더 넓게 벌립니다. 스쿼트처럼 아래로 굽힌 다음, 점프하면서 오른발 앞에 왼발이 교차하게 움직입니다. 다시 점프해 다리를 처음과 같이 벌려 아래로 굽히고 이번에는 왼발 앞에 오른발이 교차하게 점프를 합니다. 30초 동안 반복해주세요. 2. 사이드 런지(Side Lunge) 발을 나란히 붙여서 시작합니다. 오른발을 옆으로 움직여 스쿼트처럼 오른무릎을 굽히고 왼발은 쭉 펴줍니다. 이번엔 왼발을 반대로 뛰어 움직여 왼무릎을 굽히고 오른발은 쭉 펴줍니다. 30초간 반복합니다. 3. 가위 잭(Scissor Jacks) 발과 팔을 벌려 점프하고, 다시 발을 교차할 때 팔도 함께 아래위로 번갈아가면서 교차해줍니다. 30초 동안 반복해주세요. 4. 팔운동과 함께하는 플리에 스쿼트(Plié Squat With Overhead Extensions) 이 운동은 안쪽 허벅지뿐만 아니라 팔뚝의 삼두근도 함께 운동할 수 있습니다. 발가락이 바깥을 향하게 다리를 넓게 벌려줍니다. 양손으로 덤벨을 잡고 무릎을 굽혀 사이드 스쿼트를 할 때 함께 머리 뒤로 덤벨을 내려줍니다. 덤벨을 올리면서 다리와 팔을 곧게 폅니다. 30초간 반복하고 어렵다면 덤벨 없이 30일 이상 계속 해줍니다. 5. 사이드 스텝과 스쿼트(Side Step and Squat) 발을 모아 시작합니다. 오른쪽 다리를 넓게 옆으로 움직이고 무릎을 굽혀 스쿼트를 해줍니다. 왼쪽도 반복해 30초 동안 할 수 있는 만큼 최대한 많이 해주세요. 6. 가위 킥(Scissor Kick) 누워서 다리를 들고 발은 다리와 직각으로 유지해줍니다. 왼쪽 다리와 오른쪽 다리를 아래위로 교차해주면서 2번 멈춰 반복해 1분 동안 계속합니다. 7. 무릎 브릿지(Bridge With Knees Together) 누워서 무릎을 구부리고 몸 옆으로 팔을 둡니다. 무릎 사이에 베개를 놓습니다. 1분 동안 천천히 엉덩이를 올렸다 내리면서 무릎에 힘을 줍니다. 그리고서 나비동작으로 허벅지와 종아리를 스트레칭합니다. 출처 : http://blog.villa-app.com/381
반짝이는 욕실 만드는 생활 꿀팁
01. 얼룩 없는 거울 만드는 법  큰 거울일수록 얼룩이 많이 생길 수밖에 없다. 집에서 손쉽게 얼룩 없는 거울 세정제를 만들 수 있다. 바로 베이킹소다와 과산화수소인데 이 둘을 분무기에 담아 거울에 뿌리고, 스펀지로 닦으면 얼룩이 말끔하게 사라진다.   게다가 샤워 후에도 거울에 김 서림을 방지할 수 있다. 혹시나 베이킹소다, 과산화수소가 없다면 면도 크림으로 대체해도 좋고, 마른 수건에 린스를 묻혀 닦아도 좋다.  02. 욕실 곰팡이 제거법  욕실 타일 사이에 곰팡이가 피는 경우도 많은데 이때, 감자를 이용하면 좋다. 감자를 잘라 곰팡이에 대고 문지르거나, 강판에 감자를 갈아 곰팡이가 생긴 부분에 올려주고 30분 정도 놔두면 곰팡이가 깨끗이 사라진다.   또한 식초와 베이킹 소다로도 제거할 수 있는데 식초, 베이킹소다, 물을 1:1:1로 섞어 분무기에 넣어준다. 이를 곰팡이가 핀 부분에 뿌리고 수세미로 닦으면 쉽게 없앨 수 있다. 욕실 천장에 핀 곰팡이의 경우, 일회용 막대 걸레를 베이킹소다 물에 적셔 닦아주면 곰팡이를 말끔하게 제거할 수 있다.  03. 샤워커튼 세탁법  욕실에 설치한 샤워커튼도 더러워지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는 스프레이 병에 다목적표백에 500ml와 식기세척제 2큰술을 함께 섞어준 후, 분무기에 넣어 샤워 커튼 전체에 뿌려 준다. 그리고 5분 정도 지난 후 씻어주면 샤워커튼이 한결 깨끗해진다.  04. 욕조, 세면대 물 때 제거법  세면대와 욕조의 경우, 물때가 자주 끼어 세균이 번식할 수 있는데 식초 1/2컵, 알코올 1컵, 물 1/4컵을 섞은 후에 따뜻한 물 4리터와 섞어준다. 그리고 물때가 낀 구석구석 뿌린 후, 15분 정도 지난 후에 씻어준다. 말끔하게 물때를 제거할 수 있다.  05. 수도꼭지, 배수구 냄새 제거법  수도꼭지와 배수구 속의 이물질을 모두 제거하고 베이킹소다와 식초를 한 컵씩 섞은 물을 부어준다. 살균 소독과 악취까지 간단하게 제거할 수 있다. 특히 식초로 종이타월이 축축해질 정도로 적셔 수도꼭지를 잘 감싸준 후에 잠깐 놔뒀다가 칫솔로 수도꼭지를 닦아주면 얼룩이 모두 지워진다.   06. 욕실 녹 제거법  오래된 집일수록 욕실에 녹이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녹을 제거하는 방법은 정말 간단하다. 녹슨 부분에 소금을 붓고 문지른 후, 그 위에 레몬즙을 뿌려둔다. 밤새 놔둔 후, 다음 날 아침에 씻어주면 녹이 말끔하게 제거된다. 
안돼! 라는 말 대신 할 수 있는 5가지 말
01. ‘그래’라는 말부터 한다  아이에게 ‘그래’라는 긍정의 언어를 먼저 건네본다. 의미는 같지만 아이가 받아들일 때, 거절보다는 허락의 느낌이 강해 더 긍정적으로 듣게 되는 것이다.   아이가 “과자 먹어도 돼요?”라고 물을 때는 “안돼, 저녁 먹고 먹어”라고 말하는 대신 “그래, 그 대신 밥 먹고 보자!”라고 이야기하는 것이다. 아이와 대화할 때는 될 수 있는 대로 긍정적인 말을 먼저 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중요하다.  02. ‘같이 하자’고 청한다  아이의 행동을 무조건 제지하기보다 행동반경을 정해주고 그 안에서만큼은 아이에게 주도권을 주는 게 좋다. 가령 바쁜 등원 시간, 아이가 스스로 옷을 고르겠다고 떼를 쓴다고 가정해 본다. “시간 없으니까 다음에 하자”라고 이야기를 해봐도 소용없을 것이다.   이럴 때는 “그럼 엄마랑 같이 하자. 바지는 엄마가 입혀줄 테니 양말을 네가 신어봐”라고 차선책을 제시하는 것이다. 이렇게 하면 아이의 화를 가라앉힐 뿐 아니라 부모가 어느 정도 허락해주었다는 생각에 아이도 거부감 없이 받아들이게 된다.  03. ‘어떨까?’라고 제시해 본다  아이의 행동을 무작정 제한하기보다 “~하는 게 어떨까?” 식으로 적절한 대안을 제시하는 게 바람직하다. 가령 “주머니에서 손 빼! 다쳐!”라는 말 대신 “엄마 손을 잡고 걷는 게 어떨까”라고 말하고, “뛰지마” 대신 “여기서는 걸어 다니는 거야”라고 말해본다.  04. ‘어떻게 될까?’ 하고 질문한다  잔소리나 꾸중이 아닌 질문은 사고와 참여를 유도한다. “만약 주변을 먼저 살펴보지 않고 길을 건너면 어떤 일이 생길까?” 이런 질문은 아이의 언어 발달과 사고 기능 그리고 자율성을 키우는 데 도움이 된다.   아이가 종종 안아달라고 고집을 피울 때가 있는데 “집에 가려면 어디로 가야 하지? 비밀번호 누르는 곳이 어디지? 엄마한테 알려줄래?” 라고 말하면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먼저 뛰어서 앞장설 것이다.  05. ‘안돼!’ 다음엔 꼭 ‘왜냐하면’이라고 한다  물론 아이에게 ‘안돼’라는 말을 할 수 밖에 없는 상황도 있다. 아이가 위험한 행동을 하려고 할 때나 다른 사람에게 피해를 주는 행동을 할 때는 어쩔 수 없기 때문이다.   이때는 부드러우면서도 단호한 태도로 훈육하되 행동을 제지한 뒤에는 왜 그래야 하는지 아이가 이해할 수 있도록 이유를 충분히 설명해줘야 한다. 긍정의 훈육은 엄마가 부드러우면서도 단호한 태도로 아이가 살아가는 데 꼭 필요한 삶의 자세를 가르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