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akPro
5,000+ Views

CU 신제품, 얼려서 돌아온 '초코파이'

CU 신제품, 얼려서 돌아온 '초코파이'
#cu #씨유 #cu신제품 #초코파이 #초코파이아이스샌드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열대야 속 맥주한잔, 후쿠오카#6
야타이에서 즐기는 맥주 한 잔 텐진역으로 돌아와 숙소에서 먹을 맥주와 안주거리를 구매해서 바로 숙소로 직행했다. 유후인에서 계속 걸어다녀서 잠시 땀 좀 씻을겸해서 휴식을 가졌다. 잠시 30분 정도의 시간을 가지고 다시 나와 텐진역으로 갔다. 일본의 포장마차라고 하는 야타이에서 가볍게 맥주 한 잔 즐기기로 했다. 나카스강 쪽에도 야타이가 많이 있다고 하지만 그쪽은 너무 관광객 대상이라 비싸다고 했다. 텐진역 앞에 가보니 3-4개 정도의 야타이가 퇴근길의 사람들을 붙잡고 있었다. 아예 한국말로 호객행위를 할 정도인거 보니 여기도 관광객 청정지역에서 벗어나진 못한듯 하다 모듬꼬치와 함께 1차로 맥주 한 잔~ 닭껍질이 이렇게 고소하고 바삭하게 맛있는 줄 몰랐다. 맥주를 계속 끌어당긴다. 어묵과 기린 병맥주로 두번째 판 시작~ 어묵에 오징어가 잘게 들어가 있는지 쫄깃하게 씹히는 식감이 일품이다. 그리고.. 육수가 배어든 무 한조각은 가능하다면 계속 리필해서 먹고 싶은 맛이다. 마지막은 명란오믈렛, 후쿠오카가 명란젓으로도 유명해서 길거리 곳곳에 명란제품을 파는곳이 많다. 야타이에서도 명란오믈렛이 베스트라고 하는데 부들부들하게 익은 계란이 명란의 짠맛을 감싸주고 있다. 계속 먹다보면 명란이 많이 들어있어서 조금 짜기도 하다. 3개의 안주를 하나하나 음미하며 야타이의 분위기를 즐겼다. 꼬치의 하나하나 쏙쏙 빼먹는 재미에, 육수에서 통통하게 익은 어묵과 뜨겁게 푹 익은 무 한조각은 여행의 여독을 풀기에 충분했고, 마지막의 명란오믈렛은 어떻게 이렇게 계란을 구울수있을지 신기했다. 시끌시끌한 야타이 내에서 집에 가는 길에 잠깐 들린 듯한 회사원의 모습이 뭔가 묘하게 평화롭게 느껴진다. 바쁜 일상중에서의 여유를 즐기고, 씁쓸하게 한 잔을 마시든, 끝났다는 안도감에 마시는 것이든 잠시 쉬어갈 수 있다는 점이 이런 포장마차의 장점이 아닐까 싶다. 가볍게(?) 마시고 숙소로 다시 들어와 아까 사놓은 맥주와 안주로 이틀째의 밤, 공항노숙까지 하면 세번째의 밤을 즐긴다. 포장해온 초밥과 맥주와의 조합이 좋다. 친구와 마찬가지로 여행시 맛집이나 여행스케쥴을 많이 계획하는 타입이 아니라서 단순히 숙소에서 맥주 한 잔 하며 마음껏 헛소리하면서 웃는것도 참 좋다. 맥주 한 잔 하며 친구는 야구 롯데팬이고 나는 삼성팬인데 둘 다 잘 했으면 좋을련만..
연남족발1987 ; 홍대
간만에 지인을만나서 홍대 연트럴파크까지 다녀왔어요 그 옆 골목에 연남족발1987 간판이랑 외관이 끌려서 일단 앞에서 대기를 했어요 안에 들어가서 번호표를 받으면 되는데 이 동네도 외국인이 많아졌지만 한 외국인 가족이 번호표를 못 뽑고 기다리길래 우리가 알려줬다 (는 저 빼고 다들 도와줌) 앞에서 30-40분 기다려서 안으로 들어갔는데 사람이 정말 많더라구요 다들 홍대 연트럴파크왔다가 여기에 온건가 싶었어요 살짝 내부가 좁아보였지만 꾸깃꾸깃하게 앉아야지 어쩌겠어요 족발을 주문하고 먼저 밑반찬이 나왔어요 좁은 상에 한가득 반찬이 나왔어요 선지해장국이 나왔는데 이거 진짜 맛있더라구요 만약 술먹었다면 진짜 환상의 안주였을껀데 이게 무한리필이라고 하네요 테이블이 점점 더 좁아지고 있어요 4,000원짜리 날치알주먹밥이 한그릇 나오더라구요 마요네즈가 듬뿍 들어가서 주먹밥 만드는게 쉽지 않았지만 맛있어요 족발은 연남족발과 불족발이 절반씩 나오는 반반족발을 시켰어요 연남족발1987의 족발은 많이 달지 않고 야들야들하더라구요 대자를 시켜도 여자 넷이서는 부족해요TAT 맛있으니 부족할 수 밖에... 족발이 부족할 걸 예상하고 시킨 쟁반막국수도 신의 한수였어요 새콤달콤하니 입맛을 더 돋아줘서 자제하느라 큰일나는 줄 알았어요 아쉬웠던건 삶은계란... 뭐임??? 1/4조각도 아니고 1/8조각인가..... 진짜... 실망이였어요 초토화된 연남족발1987 테이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랜만에 홍대 연트럴파크왔다가 좋은 맛집을 발견해서 행복한 날이였어요 연남족발1987 ; 홍대 http://alvinstyle.com/221545854035
[서울] 대학로 / 고기공방
골목에 있다 찾기 힘들듯하여 혜화역 3번 출구로 나와 바로 앱을 켜. 골목 사이사이로 찾아 감 아..ㅎㅎㅎㅎㅎㅎ 친구는.간판이.없어서 ㅎ 두번을 지나쳐 왔다.갔다 하다 세번째 찾았다고 ㅎㅎ 타란~~~드!디!어! 만났다!!! 오~~~~~~~이쁘게.나란히 구워진 녀석들 ~(˘▾˘~) ~(˘▾˘)~ (~˘▾˘)~ 웨이팅 1시간15분 조리시간 대략 20분.이상 (주문이 밀려있었음) 고기공방은 테이블이.비어 있어도 인원수에.맞춰서 입장 시키지.않고 무조건 순서대로 입장? 시킴 웨이팅이 가능하면 방문 강추강추 함 당일 예약.받지.않음 오후 5시부터 영업 함 고기 공방 장점!!! 다.구워서 접시째.나온다 그래서 다소 시간은.걸이나 육즙이 팡팡 터지는 아주 부드럽고 맛있는 삼겹살을 만날 수 있다 o(^^o)(o^^)o 매일 갈.수 있다면 ㅎㅎ 매일.가고 싶은.집이다 내 사랑 삼겹살집 1위!!! 기본 야채 파절이의.파는.맵지 않고 깔끔한.양념이 무쳐서 나옴 웨이팅 대기 의자 건물 간판이. 없다ㅎㅎㅎㅎ(/へ\*))) ㅎㅎ아래 쪼만하게 프린트로 심플하게.만들어.놓으심 (゜Д゜)!!ㅎㅎ 눈 크게 뜨고 찾아야 함 ㅎㅎㅎ 가운데 에피 스트링치즈.자른듯 함 블랙.올리브 올리브.오일 메뉴판 냠냠.먹고 조금 더 기다렸다.메인을.맞이 함 물은 레몬이 들어가 있음 도착해서 요기 위에 있는 수첩에 이름 폰 넘버 쓰고 기다리면 됨 인테리어.심플하고 이쁨 주문을 하고 뒤 돌아.주방을 봤다 고기 굽는게 궁금해짐 바에 앉아서 굽는거 보면서 먹어도 됨 주문하면서 밥 1개 주문했는데 어머머 쪼꼬미 작은 압력 밥솥에 밥을 하다니 ( ⁎ᵕᴗᵕ⁎ ) 너무.만족스럽잖아 밥은.무조건 맛있음을.알아.차림 기본 반찬 주면서 주문한 소주를 같이 주심 고기 공방의.포인트 소 금 통o(〃^▽^〃)o 어디서 구하셨나여???? 아니 구해야 하나요??? 개인.소장으로 갖고 싶습니다!!!!ㅎㅎㅎ 이뽀이뽀 스텐레스로 재질이고. 흔들어서 샤프 누르듯 푸쉬 하면 소금.분쇄되서.나옴 1번 소금이.찍어.먹기 아~~토마토 구이.넘.좋아 토마토 한.알.먹고 2번 파절이에.싸먹기 3번 깻잎에.고기.올려 파절이와 와사비 올려 먹기 4번 와사비만 올려 먹기 고기공방 추천.메뉴 고추장 찌개 뚝배기가.작아 1인.1뚝배기 주문했는데 ㅎㅎ 고기 가득 들어 부드러운 맛이라 2프로 부족했음 그래도 일단.다 먹음 2천원의.가격에.비해 아주 훌륭함 고기 판 아주 넓고 환기구 잘 만들어 매장에.고기굽는 냄새는 거의 나지.않음 고기.구워지는 판 위에.접시.준비 바로 플레이팅 해서.준다 한참 먹다 ㅎㅎ 우린 결국 ㅎㅎㅎ 된장찌개 주문 함 알바생이 진짜요?????(゜Д゜)!! 동공 확대해서 우리를.봤고 우린 웃으면서 지금 깔끔함.필요해요 ㅎ 하며 ㅎㅎㅎ주문 함 밥까지.나오고 푸파 찍는.버젼으로 ㅎㅎ 테이블을 가득 채웠다 ㅎㅎㅎ 된장은.부탁해서 계속 데워먹을.수 있게 함 그리고 우린 마무리로 된장밥을 만들었다 ㅎㅎ 이거 만들어 먹으려고 ㅎㅎㅎ 계속 데움 맛있어져라 맛있어.맛있어 친구랑 호호 불어 다 먹음 우린 고기공방 사장님과 직원분께 2인 3뚝배기의 ㅋㅋ 깊은 인상을.주고 나왔다 ㅎㅎ
방배동 닭갈비 맛집! 🐓일도씨 닭갈비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로8길 4 토요일 점심으로 후회가 없는 선택 닭갈비 나오기 전 (단호박 맛이 났음)스프가 먼저 나와요 저는 치즈 닭갈비2인분을 주문했습니다 (1인 13,000원) 진짜 굿초이스 치즈를 이렇게 듬뿜 가져오시고 나서 물어보세요 위에 올려서 먹을지 한쪽에 치즈만 따로 해서 먹을지 저는 그냥 위에 올려달라고 요청했습니다 노란치즈와 피자치즈위에 치즈 파우다 가루까지 뿌려주셨어요 짜잔 갑자기 피자 비쥬얼? 지금부터 제 심장은 쿵덕쿵덕 언능먹고파 ㅠ (🐓🐓🐓닭갈비 되게 부드럽고 배불러도 계속 먹었어요 ) 오른쪽 보시면 기본찬으로 피클과 양배추 샐러드가 함께 나와요^^ 여기 강점이 떡도 맛나요 떡마다 고구마 들은 떡 , 치즈가 들어있는 떡 다양한데 쫀득쫀득 인절미 마냥 맛까지 있었어요 또 한번 감동은 치즈가 듬뿍있다보니 볶음밥 추가시 치즈를 따로 또 추가하지 않고 조금 남아있을 때 같이 볶아서 치즈볶음밥으로 먹을 수 있었어요 남아있던 떡도 조각 조각 내주어서 떡과 밥을 같이 먹으니 식감이 쫀득하게 정말 맛있더라구요 이건 집에서도 해먹으려고 합니다! 마지막에 참기름을 아낌없이 촥촥 뿌려주실때는 위가 늘어나는 느낌이에요 ㅋ 여기 물은 물이아니라 차라고 합니다 물도 구수하고 맛나용~|👍🏻 방배역 근처 오시면 한 번 드셔 보세요
6
Commen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