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la
5,000+ Views

Nobuyoshi Araki의 사진 다이어리, ‘Hi-Nikki’ 출간

예술과 외설의 경계에서 수많은 작품을 일궈낸 괴짜 사진작가 아라키 노부요시(Nobuyoshi Araki)가 새로운 사진집, ‘Hi-Nikki’를 출간했다. 프랑스 까르띠에 현대미술재단(Fondation Cartier pour l’art contemporain)이 설립 30주년을 기념해 제작한 것으로, 원래는 매주 작가의 일상을 재단 웹사이트에 공유하고자 기획된 프로젝트다. 초기 기획 의도처럼 책 제목 역시 다이어리 아닌 다이어리(Non-Diary Diary)라는 의미가 있다.
‘Hi-Nikki’는 2014년 3월부터 5월까지, 아라키 노부요시의 시선이 담긴 사진 약 1,260점이 책 속 담겨있으며, 이는 696페이지에 이른다. 가격은 38유로로 한화 약 4만 8천 원. 더 자세한 내용은 까르띠에 현대미술재단 공식 웹사이트를 방문해보자.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살면서 반드시 피해야 하는 12명의 어둠의 세력!
우리는 성공과 성장을 위해서 꼭 만나야 할 사람과 네트워킹 하는 것도 필요하지만 그에 못지 않게 살면서 꼭 피해야 할 어둠을 세력들을 선별하는 것도 중요하다. 의식적이건 무의식적이건 나에게 방해가 되는 사람들을 멀리 해야 한다.  다시 한번 나의 네트워크를 자세히 살펴보고 아래의 인물이 속해 있는지 확인해 봐야한다. • 나를 힘 빠지게 만든다. • 내가 나의 능력에 의구심을 갖게 만든다. • 자신만의 아이디어는 없어 보이면서 언제나 나의 의견에는 찬성한다.  • 늘 모든 상황에서 부정적인 면만 본다. • 나를 수세에 몰리게 한다. • 나의 의사결정과 하고 싶은 일을 망설이게 만든다. • 항상 자신의 얘기만 할 뿐 나에게는 거의 관심을 두지 않는다. • 나의 의견이나 아이디어를 자신의 것으로 취한다.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 친구를 가려내거나 아니면 주위에 전화해 이제 다시는 만나지 못하는 이유를 설명하라는 얘기가 아니다.  또한 “너는 이제 내 네트워크에서 아웃이야!”라고 말하라고 권하는 것도 아니다.  그보다 이 작업은 나의 내부 조직에 어떤 인물이 있기를 희망 하는지, 그리고 누가 나와 나의 여정을 응원하지 않는지를 알아가는 과정이기 때문에, 그들에게 실제로 입 밖으로 이야기할 필요는 없다.  일단 나의 발전을 방해하는 부정적인 사람들을 찾아내고 나면 그들에게 얼마만큼의 시간을 할애할지 정하면 된다. 테두리를 치고 시간을 정해서 나의 에너지에 부정적인 영향력을 미치는 그들을 배제해야 한다.  ※ 주변에 숨어서 당신의 가능성을 제한하며 인생에 걸림돌이 되는 12가지 어둠의 유형 “부정적인 사람들은 당신의 에너지를 빼앗는다. 당신 주변을 사랑과 풍요로 채우고 적대감이 접근하지 못하게 하라.”  -디팩 초프라 Deepak Chopr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