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mu0109
10,000+ Views

두아들의 빼빼로~♡

우리 두아들이 화욜부터 수차례 재료 구입에서 부터 만들기까지~ 초쿄렛을 짤주머니에 녹여 사루비아에 옷을입히고, 얼리고~ 데코용 몰드에 모양 초코렛을 만들고, 얼리고~ 다시 상반되는 다크와 화이트, 화이트와 다크로 또다시 짤주머니에 초코렛을 녹여서 빙~빙~돌려가며 또 라인넣고 실온에서 굳히고~ 마지막으로 또 두 초코렛을 짤주머니에 또 녹여서 마지막 장식초코렛을 붙히고 그리기를 반복해서 실온에서 또 몇시간 굳히는 고된작업끝에 오늘 아침 큰녀석은 두봉지~ 작은녀석은 세봉지를 각각 만들어 담더니... 그동안 갯수가 부족해 맛도 못보고 참았던 지들입으로 두개씩을 넣고는 할머니는 한개~엄마도 한개~아빠는 특별히 큰봉지에 덜렁 두개만 넣어 클립도 없이 드리라며 쿨하니 학교로 떠났다! 내가 넘한거 아니냐고 항의했더니... 작은아들이 말하길~ 다팔려서 갯수적은 박스형을 사오게 돼서 이사단이 났으니 넉넉히 재료를 준비해 팔지않은 다이소를 혼내주겠단다! 뭔가 마니 이상한데 그게 맞다며 홀연히 가버리는 모습에 난 무지 억울하게 남겨져 이러고 있다 ... !!!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자랑 이시죠~~
ㅋㅋ 이건 함께하는 즐거움인데 자랑 보다는 재미가 크구요~ 다만 남겨진 썰렁한 손이ㅜ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식물 초보 추천, 죽일래야 죽일 수 없는 식물 TOP 5 .jpg
5위. 스파트필름 성장속도 빠른 편 물이 없으면 축 쳐지면서물 달라고 시위하기 때문에 물재기가 힘든 초보들도 제때 물을 줄 수 있다 다만 수돗물을 그냥 주면 잎 끝이 상하기 때문에 물을 하루정도 놔뒀다 줄 것 여러 조건을 맞춰주지 않고 물만 잘 줘도 새순을 계속해서 뽑아내기 때문에 키우기 쉽다 생명력이 매우 강해서 물을 말려도 축 쳐진 상태로 오래 버틴다 4위. 몬스테라 성장속도 빠른 편 이름값 하게 화분에 적응한 후로는 성장속도가 어마어마하다 다만 스킨답서스와는 차이가 있는데 새순이 미친듯이 나는 게 아니라 새순 하나하나가 거대하고 아름다워서 풍성해짐 작은 식물을 크게 키우고 싶은데 자신이 없는 식물초보라면 꼭 들여서 키워보도록 하자 많이 키우는 종류로는 몬스테라 아단소니, 몬스테라 델리시오사가 있다 생명력이 강하고 병충해가 적어 초보가 키우기에 참 좋은 식물이다 다만 무늬가 있는 몬스테라는 진짜 매우 엄청 비싸기 때문에 무늬종을 좋아한다면 생각 좀 해봐야 할 듯 하다 3위. 스킨 답서스 성장속도 매우 빠른 편 죽일 수 없는 식물로 유명하다 물을 말려도 안 죽고 과습이 와도 뿌리를 쳐내고 분갈이만 해주면 살아난다 종류도 무늬에 따라 여러가지 있기에 처음 재미붙이기도 좋은 식물 많이 키우는 종류는 형광스킨, 엔젤스킨, 엔조이스킨, 오레우스, 마블퀸 등등 있다. 다 예쁘게 생김 다만 성장속도가 매우~ 매우매우 빠른 편이라 감당이 안 될 것 같으면 피하도록 하자 (스킨답서스 중 가장 성장속도가 느리다는 엔젤스키도 다른 식물들에 비하면 매우 빠른 편이다) 작은 잎이 좋으며 높은 화분에서 늘어뜨리면서 키우고, 큰 잎이 좋으면 지주대를 세워 타고 올라가게 해주자 2위. 산세베리아 성장속도는 느린 편 근데 그냥 집에 들여놓고 한 달에 두 번정도 물주면 알아서 잘 자란다 신경 꺼놓고 현생 살아도 혼자서 잘 자람 슈퍼바 문샤인 등 종류도 많아서 초보들이 재미 붙이기에 좋다. (스투키도 산세베리아다) 하지만 자랄수록 못생겨진다는 단점이 있다 1위. 사랑초 성장속도 매우 빠른 편 이 녀석은 정말 태우는 거 아니라면 죽일 수 없다 죽이는데 성공하더라도 곧 그 화분에서 또 자라난다 단점이 있다면 이 녀석을 들여놓으면 몇 달 뒤 다른 화분에서도 사랑초가 자란다는 점이다 ㅎㄷㄷ 종류도 많고 잎도 꽆도 이뻐서 인기가 많은 식물이다 물을 오랫동안 안 줘도 잘 살고 과습 오라고 펑펑 줘도 잠시 죽었다가 며칠 뒤 살아난다 (..) 이쯤되면 어떻게 사는 건지 기묘한 식물 사랑초를 키우는데 실패하여 죽인다면 가드닝은 포기하도록 하자 + 이대로 가긴 아쉬워서 열심히 찾아온 플랜테리어 이미지들 *_* 확실히 공간에 식물이 있으면 훨씬 생기있어 보이는 거 같아요 - 식물을 케어할 자신이 없는 분들을 위해서 요즘은 조화도 넘 잘 나오더라고요 !
제주도 여행 마지막밤…
아휴 일주일이 진짜 쌩하고 가네요. 이제 내일이면 집으로 가네요 ㅋ 아침에 일어나서 보는 한라산 뷰… 오늘은 와입이 정한 코스로 갑니다. 먼저 사려니 숲길로 갑니다. 그리고 관음사 들렀다 동문시장 갑니다. 늦점은 구좌에 있는 벵디에서 해결했답니다. 이제 천천히 숙소로 돌아가려구요. 성산 스벅에 들러서 재활용컵 반납하고 다시 음료 주문 ㅋ. 이건 어디서 반납해야될까요… 해안도로 따라 느긋하게 드라이브 하며 오는데 숙소 근처 표선 해수욕장쯤 오니 어마어마하게 큰 달이 보이는겁니다. 알고보니 어제가 보름이었네요. 와입이 울프문이라고 하던데 새해 첫 보름달을 그렇게 부른데나 어쨌데나 ㅋ. 암튼 이거 일몰 사진 아니고 보름달 사진입니다^^ 폰이 눈을 따라가지 못하네요 ㅎ 해비치 야경… 숙소로 바로 들어가지않고 해변가에 주차를 하고 달구경 좀더 했습니다. 헤드라이트가 울프문을 비추고 있네요^^ 숙소에 들어와서 좀 쉬다가 와입이 음식들 다 처리해야 한다고 안주를 만들어 준답니다. 그래봤지 스팸넣은 너구리 ㅋ. 마지막 한라산 등반^^ 제가 보석귤을 첨 맛본게 10년전쯤 신라호텔에 묵었을때 룸에서 먹었던 아이였는데 그후 비슷한 보석귤을 몇번 먹었었는데 그맛이 안나더라구요. 이번에도 렌터카 빌릴때 보석귤을 주시던데 향부터가 별로더라구요 ㅋ. 근데 이번에 다시 만난 이 보석귤 진짜 맛있었어요^^ 마지막 밤이라 그런지 옛날 생각이 나네요. 10년전쯤인가 유홍준 교수님 책 읽고나서 셋이서 제주도 왔던 기억도 나네요. 그땐 초2는 없었지요. 마지막으로 제주도 왔었던 7년전에 아침 비행기 타고 공항에 내려 우진해장국 갔던 기억도 납니다. 7년전에 해비치 묵었을땐 겨울인데도 야외에서 수영도 하고 그랬었는데 이번엔 공사중이라 ㅡ..ㅡ 이젠 자야겠어요. TV에서 며칠전 갔던 곶자왈 이야기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