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lick
100,000+ Views

예쁘게 머리 묶는 방법 올림머리, 디스코머리,반묶음 등

미클릭 뷰티&성형 소셜커머스
보톡스,필러,리프팅,피부 시술은 미클릭 사이트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좋아요 누르고 뷰티꿀팁 받아보기
미클릭 뷰티&성형 소셜커머스보톡스,필러,리프팅,피부 시술은 미클릭 사이트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좋아요 누르고 뷰티꿀팁 받아보기
미클릭 뷰티&성형 소셜커머스보톡스,필러,리프팅,피부 시술은 미클릭 사이트에서 합리적인 가격으로!좋아요 누르고 뷰티꿀팁 받아보기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자.. 이걸 해주실 손을 구합니다..
저, 저도...
저거할줄알면 헤어디자이너 됐을듯ㅋ
2번째 내취향인데 과정샷은 저만 없는것처럼 보이나? 아흑~ 똥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눈부신 웨딩드레스, 영화 속 그녀들처럼
결혼반지, 부케, 결혼식장…신부를 가장 아름답게 만드는 것은 뭘까. 로맨틱한 영화 속 결혼식 장면을 보고 있노라면 어느 순간 여자들의 눈이 반짝반짝 빛난다. 그녀들의 눈이 향하는 곳은 로망을 꿈꾸게 하는 웨딩드레스. 영화 같은 사랑은 아니지만, 영화 속 여주인공 같은 신부가 되고 싶은 이들을 위해 가장 아름답다고 뽑힌 여주인공들의 웨딩드레스를 모아봤다. 퍼니페이스(1957) - 오드리햅번 세기의 아름다운 그녀, 오드리햅번. 그녀가 영화 속에서 입은 웨딩드레스는 미모만큼이나 사랑스러웠다. 일명 오드리햅번 웨딩드레스라고 불리는 티 랭스(무릎과 발목 사이 정도의 기장) 웨딩드레스는 수십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많은 신부들에게 사랑받고 있다. 이 웨딩드레스는 허리는 슬림하게 잡아주고 골반라인부터 퍼지는 디자인으로 복고풍 느낌을 주면서도 러블리한 모습을 풍긴다. 어바웃 타임(2013) - 레이첼 맥아덤즈 ‘빗속의 웨딩’하면 아마도 다들 ‘어바웃 타임’을 떠올리지 않을까. 그 중에서도 가장 깊이 머릿속에 남아있던 건 레이첼 맥아담스의 빨간 드레스다. 순백의 신부를 의미하는 하얀색 혹은 미색의 드레스를 입고 등장할 줄 알았던 그녀는 강렬한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하지만 전혀 이질감은 들지 않았다. 내추럴한 결혼식, 아름다운 장미꽃 같은 드레스까지. 그녀의 유색 드레스가 자아내는 청초함에 감탄을 할 수 밖에 없다. 브레이킹 던 part1(2011) - 크리스틴 스튜어트 영화 속 크리스틴 스튜어트는 뱀파이어와 결혼식을 올렸다. 새 하얀 피부를 가진 뱀파이어 로버트 패틴슨에 빠지지 않는 투명한 피부를 가진 크리스틴 스튜어트. 그녀의 하얀 피부와 청순한 이미지를 더욱 눈부시게 하는 극중 벨라 웨딩드레스는 장장 6개월에 걸쳐서 만들어졌다. 벨라 웨딩드레스는 등이 훤히 드러난 ‘백리스 드레스’다. 드레스의 포인트인 뒷부분에는 시스루 레이스로 모양을 냈으며 등에는 152개의 단추가, 팔에는 17개식 단추가 달려있어 클래식하지만 우아하다. 이후 ‘백리스 웨딩드레스’는 여성들의 큰 인기를 얻었다. 섹스 앤 더 시티(2008) - 사라 제시카 파커 통통 튀는 매력이 웃음 짓게 하는 사라 제시카 파커. 그녀는 ‘섹스 앤 더 시티’에서 귀여운 외모와 남심을 자극하는 애교를 맘껏 보여준다. 이런 그녀가 영화 속에서 마른 몸매를 커버해주고 은은한 광이 빛을 내는 드레스를 입어 귀여운 외모와 달리 우아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그녀가 입은 드레스는 비비안웨스트우드의 드레스로, 독특한 실크원단과 투톤의 컬러가 레이어드 되었다. 가든로즈와 장미로 어우러진 커다란 크기의 부케와 깃털 모양의 헤드피스 세팅이 그녀를 더욱 아름답게 보여주었다. 맘마미아(2008) - 아만다 사이프리드 시원하고 상쾌한 그리스의 바다를 배경으로 한 ‘맘마미아’. 영화 속, 보기만 해도 상쾌하고 순수함이 느껴지는 드레스를 입은 아만다 사이프리드의 모습은 자연과 동화된 듯하다. 보헤미안 스타일의 엠파이어 웨딩드레스는 국내에서 가장 트렌디한 웨딩드레스 중 하나다. 웨이브진 금발머리에 꽃 장식, 꽃과 풀을 엮은 듯한 부케까지. 꾸민 듯 안 꾸민 듯 자연스러운 웨딩드레스 스타일링은 셀프 웨딩을 원하는 신부가 참고할 만하다. 신부들의 전쟁(2009) - 앤 헤서웨이, 케이트 허드슨 할리우드 스타들이 사랑하는 웨딩드레스 중 하나인 베라왕. 영화 속에서도 스타들은 베라왕을 입었다. 앤 헤서웨이는 클래식한 오픈 숄더의 타프타 소재와, 아이보리톤의 색감을 가진 슬림하면서도 우아한 머메이드 스타일의 웨딩드레스를 입었다. 업스타일 헤어에 상체는 타이트하게, 드레스 하단은 볼륨감을 살려 고풍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했다. 반대로 케이트 허드슨은 보디라인을 랩으로 감싸 섹시함이 드러나는 톱 스타일의 웨딩드레스를 입었다. 실크튤 소재의 볼륨감이 풍성한 스커트와 허리라인에 리본벨트로 포인트를 주었다. 드레스 자체가 워낙 화려해서 액세서리는 따로 하지 않아 심플하면서도 클래식한 이미지를 부각시켰다. 글. 문예진 사진. ‘퍼니페이스’, ‘어바웃타임’, ‘트와일라잇’, ‘섹스 앤 더 시티’, ‘맘마미아’, ‘신부들의 전쟁’
집에서도 전문가처럼! 머리 ‘잘 말리는’ 꿀팁
집에서도 전문가처럼, 소소한 디테일을 더해 머리를 말려봅시다! 머리 말릴 때 누구나 드라이기를 사용하지요! 하지만 그냥 찬바람이나 더운 바람에 쑹쑹 말리는 것보다 약간의 디테일과 손재주가 더해지면 훨씬 탱글하고 건강한 머리카락으로 재탄생할 수 있어요. 예를 들면 요런 느낌! 다들 누구나 가지고 있는 도구로 머릿결도, 볼륨도, 건강함도 살리는 드라이법을 배워봅시다 :) #1단계 머리 물기 짜내기 드라이를 시작하는 단계는 먼저 머리를 감고 나서 부터죠? 두피에 남은 물기를 수건으로 찍어 내듯이 닦아내고, 촉촉히 젖은 상태의 모발은 마른 수건으로 감싸 쥔 상태에서 꾹꾹 눌러가며 과다한 물기를 제거합니다. #2단계 세럼, 오일 바르기 헤어 전용 세럼이나 오일을 500원 동전 정도의 크기로 펌핑해서 모발 머리카락을 중심으로 발라주세요. 헤어 전용 세럼이나 오일은 모발에 빠르게 흡수될 뿐만 아니라 거칠고 손상된 머리카락에 수분을 주기 때문에 쉽게 엉키거나 꼬이는 머리카락도 자연스럽게 풀어지게 만들어 주어요. 하지만 이런 제품들이 두피에 닿으면 오히려 기름기가 늘어나는 원인이 되니, 모발에만 집중적으로 발라줘야 합니다! #3단계 두피 말리기 젖은 머리를 말리실 때는 두피 부분을 먼저 말려줘야 합니다. 간혹 머리 말리실 때 모발만 말리고, 두피는 두는 분들이 계신데 건강한 머리카락이 자라나는 곳은 두피죠. 두피를 습한 상태로 계속 두게 되면 냄새가 나거나 비듬, 가려움증이 생길 수 있어요. 손바닥을 사용해서 머리 구석구석, 찬바람으로 꼼꼼히 말려주세요. #4단계 머리카락 말리기 머리카락 부분은 역시나 손을 이용해서, 모든 드라이는 찬바람을 쓰시길 권장해요. 두피에서 머리카락 쪽으로 머릿결이 자라나는 방향을 따라 말려주세요. 이렇게 꼼꼼히 말려주면 찬바람만으로 모발이 잘 마릅니다. 뜨거운 바람은 머리카락 단백질 손상을 부르기 때문에 ㅠ.ㅠ 찬바람을 사용하면 머릿결도 훨씬 안정된 느낌이 들어요. #5단계 옆머리 볼륨 살리기 드라이기를 오른손에 잡고 왼손으로는 모발 끝의 머리칼을 쥐어주세요. 바람이 나오는 드라이기 입구, 드라이기의 헤드가 보이지 않게 머리카락 속에 드라이기를 넣어 찬바람으로 말려줍니다. 더운 바람을 쓰면 두피에 화상을 입을 수도 있습니다! 반드시 찬바람을 사용하세요 :( #6단계 뿌리+모발 끝 볼륨 살리기 반복 먼저 뿌리 부분에 드라이기를 넣고 찬 바람으로 볼륨을 넣어주세요. 그리고 아까 5단계에서 썼던 방법을 응용, 이번에는 자연스러운 컬을 만들기 위해 머리카락의 끝 부분을 적당량 쥐고 뜨거운 바람을 살짝씩 쏘여가며 웨이브 컬을 만들어줍니다. 찰랑찰랑 탱실탱실한 머리, 모두 함께 만들어보아요 ♡.♡)/
머리 말릴 때 하지 말라는 습관 5 jpg.
물기 제거 대충하고 말리기 머리를 감고 난 후 수건이나 극세사 타월 등으로 충분히 물기를 제거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젖은 모발은 예민한 상태이기 때문에 물기가 잘 제거되지 않은 상태에서 머리를 말리게 되면 큐티클 부분이 쉽게 손상될 수 있다. 따라서 드라이기를 사용하기 앞서 타월로 두피와 모발을 꾹꾹 눌러 물기를 제거해주도록 하자. 젖은 머리 빗질하기 머리를 감고 나서 말릴 때 무심코 빗질을 하는 경우가 있는데, 머리에 물기가 있을 때는 모발이 자극에 약해지기 때문에 빗질을 하면 큐티클이 손상돼 머리카락 끝이 갈라지거나 끊어지게 된다. 또한 이러한 습관이 오랜 시간 반복되면 두피가 약해질 수 있다. 따라서 머리가 다 마른 상태에서 빗질을 하는 것이 좋다. 머리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기 젖은 머리는 가장 손상이 되기 쉬운 상태이기 때문에 뜨거운 바람으로 말리면 두피를 건조하게 만들고 자극을 준다. 이러한 습관이 지속되면 유·수분 균형을 무너뜨려 탈모를 유발할 수 있다. 따라서 찬바람이나 자연바람으로 말리는 것이 좋다. 한편 머리가 젖은 상태로 외출하는 것 또한 자외선으로 인해 더 쉽게 손상되기 때문에 자제해야 한다. 세게 문지르거나 비벼서 물기를 제거한다 머리의 말리기 전에 물기를 제거하기 위해 세게 물기를 짜거나 박박 문지르는 경우가 있는데, 이 행동 또한 머릿결을 손상시키는 지름길이다. 마찰력이 커 모발이 손상되기 때문이다. 따라서 물기를 제거할 때는 자극이 덜하도록 수건으로 부드럽게 털어주고, 비벼서 말리기보다는 두드리듯이 말리도록 하자. 머리 드라이기에 바짝 대고 말리기 헤어 드라이기를 머리에 바짝 대고 말리는 행동도 피해야 한다. 드라이기를 너무 가깝게 대고 있으면 두피가 지나치게 건조해지고 열에 의해 탈 수 있다. 따라서 적어도 20cm 이상 떨어트리고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어느 부분을 먼저 말리고 싶다고 해서 한 곳에 오래 열을 집중해 말릴 때도 모발이 상하기 쉬우니 드라이기를 움직이면서 골고루 말리도록 하자. 출처: 쭉빵 저는 거의 뭐 오답노트처럼 살고 있었네욬ㅋㅋㅋㅋ ㅇ<-< 찬 바람으로 말리면 출근 못한다고요!!!!!!!!! 머리 말리는데 100000000000년 걸리는데 참나 그냥 반삭해야 되는 거 아닌가 싶기도.. (씁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