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p0722
5,000+ Views

디지털 다이어트(Digital diet)

스마트폰 배터리가 90% 이하로 떨어지면 무언가 모를 불안감이 든다. 사무실이나 집에 있을 때는 늘 충전상태로 스마트폰을 위치시켜 놓고, 100%가 되었는지 힐끔 들여다 보기도 한다.
​스마트폰 이전의 휴대폰의 경우, 저용량 배터리와 대용량 배터리가 있었고 대용량 배터리의 경우에는 2~3일은 통화대기상태를 유지할 수 있었다.
​하루에 1인당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시간이 3시간 정도, TV시청까지 합치면 6시간 가량이 된다고 한다. 통계에 따라 다를 수 있겠지만, 평균 수명 중 7.8년에서 8년 정도를 스마트폰과 TV를 시청하는데 사용한다고 한다.
​개인적으로 1분에 몇 번씩이나 특별한 용건없이 스마트폰을 켜고 끄기를 반복하기도 한다. 스마트폰을 손에 쥐지 않고서는 어디를 가든, 무엇을 하든 불편하다. 불안하기도 하다.
​디지털 다이어트를 할 필요가 있다는 기사를 읽었다. 어떤 식당에서는 와이파이가 되지 않는다고 한다. 식사하는 시간만이라도 대화를 나누라는 취지란다. 그리고, 카페에서도 와이파이가 되지 않는 곳들이 속속 늘고 있다. 사실 동료들과 식사를 할 때도 일정 시간 이상을 스마트폰을 보느라 대화할 시간을 잃어버린다.
​결국, 스마트폰, TV, SNS 등 디지털로부터 다이어트를 할 필요가 있고, 그렇게 주어진 시간에 책을 읽거나 사색을 하거나 대화를 나누는 것이 소중하다는 것을, 해당 기사는 말하고 있는 것이다.
​체중이 늘면 다이어트를 하듯이 의식적으로 디지털 다이어트를 해 보는 건 어떨까.
Comment
Suggested
Recent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성의 비명소리에 출동한 경찰, 알고 보니 앵무새
미국 플로리다의 한적하고 조용한 가정집에서 여성의 처절한 비명소리가 울려 퍼집니다. "날 내보내 줘! 꺄아악!!" 그런데 집주인으로 보이는 남성은 귀청을 찢는 간절한 비명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태연하게 자신의 차를 점검하고 있습니다. 바로 그때!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4명이 굳은 표정으로 남성에게 비명이 어디서 들리는 것인지 묻습니다.  그러나 남성은 태연하게 웃으며 말합니다. "제 앵무새예요." 잠시 후, 남성은 팔에 앵무새 한 마리를 얹고 나와 경찰들에게 보여줍니다. 그러자 앵무새는 경찰관을 향해 처절한 목소리로 외쳤습니다. "날 내보내 줘!!!" 경찰들은 그제야 긴장을 풀고 웃음이 터져버렸고, 이 모든 장면은 현관의 보안 카메라에 전부 찍혀 인터넷에 공개됐습니다. 해당 영상이 인터넷에서 크게 화제가 되자 남성이 현지 언론사와의 인터뷰를 통해 당시 상황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이웃에 사는 한 명이 제 앵무새가 지르는 비명을 듣고 경찰에 신고했어요. 신고한 분을 원망하지 않겠습니다. 저라도 그랬을 거예요. 하하!" 앵무새가 왜 그런 비명을 지르느냐는 질문에 남성이 대답했습니다. "40년 전, 제가 어렸을 때 장난으로 가르친 건데 고쳐지질 않아요. 저도 시간을 되돌리고 싶네요." 즉, 그가 초등학생이던 어린 시절 입양한 앵무새에게 처음으로 가르친 말이 '날 내보내 줘'입니다. 왜 그런 말을 가르쳤느냐고 묻자 그가 웃으면서 말했습니다. "엄마 아빠를 골려주려고요. 근데 그 죄를 제가 받고 있네요." 그는 경찰이 출동한 날 이후로 다시는 신고를 받지 않도록 동네를 돌아다니며 앵무새를 소개했다고 합니다. 이어 그는 마지막으로 앵무새 입양을 고려하는 사람들에게 한 마디 조언을 건넸습니다. "앵무새한테 말을 가르칠 땐 신중하세요. 그 말을 평생 합니다. 전 40년째 제가 가르친 비명을 듣고 있어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생체는 Passwordless 가 아니다.
h!@j65 123456 1234 모두 이 3가지로만 사용하고 싶지 않으신가요? 대부분 많이 노력하실 것입니다. 왜냐하면 통일하지 않고 잘 사용할 방법은 없으니까요? 지문으로 다 통일했다고 생각했는 데 어느날 비밀번호를 묻는 앱 서비스와 마주하면 머리가 쭈볏 서죠. 그런 경험 한 두번하고나면 어떻게던 통일하려고 애를 쓰기 마련입니다. 그런데 보안은 신경 안쓰도 될까요? 아,,,,비번은 일단 입력은 했지만 난 지문으로 하니까 안전하다???????? 정말 그럴까요? 그럼 비밀번호는 지문등록을 할 때 삭제되는 것인가요? 아니잖아요. 다음에 필요할 일이 있기 때문에 서버에 잘 저장되어 있지요 따라서 해커는 생체를 공격하지 않습니다. 비밀번호를 탈취하는 공격을 합니다. 그러니 제발 이제 내몸이 비밀번호라라는 거짓말은 안했으면 좋겠습니다. 양심있고 이성적인 학자, 전문가, 기자들에게 하는 말입니다. 거짓말하지 마세요^^^^ 바이오공인인증서? 이것도 마찬 가지입니다. 삼성패스를 먼저 가입해야하고, 내폰은 삼성패스 안되는데? 공인인증서 발급 받아야하고 일단 비밀번호 입력해야하고 그 다음에 생체 중에서도 홍채만 그것도 삼성패스 연동해서,,, 정말 안쓴다,,안써,,, 아래 사진을 보면 알게 모르게 비밀번호가 참 많아요. 저는 숫자 6자리와 4자리는 모두 하나로 다 통일했어요 IQ가 낮아서,,,, #비밀번호 #생체인증 #Passwordless #ㅖPassword #login #hacking #PASSCON is the truelys perfect #passwordless authentication technology. #IDall is the very platform for #DID empowered by #PASSCON. IDall White Paper https://brunch.co.kr/magazine/idall PASSCON Blue Paper https://brunch.co.kr/magazine/pass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