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2dmfl1
10,000+ Views

내 립 제품 점검하는 법

⚀황색4호: 과잉행동장애 증가, 타르계 색소 중 가장 큰 알레르기 반응 일으킴
⚁황색5호: 위장장애, 두드러기, 혈관성 부종 등
⚂적색102호: 화장품과 식품에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으나 아스피린에 민감한 사람들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음
⚃적색40호: 과잉행동장애 증가, 아스피린에 민감한 시람은 알레르기 반응 일으킬 수 있음
요즘 진짜 틴트 부작용이라 해서 사진 올라오는 것도 많고 여러 기사도 읽어봤어요ㅠㅠ
지금까지 사용하면서 생각도 못해봤는데 진짜 경험하신분 사진 보니까 걱정이 막 되더라구요..
그래도 안바를수도 없는거고
이거 보고서도 이쁜 색 위주로 고르겠지만 그래도 고려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빙글의 새로운 시스템을 소개합니다!
축하합니다! Vingler님은 빙글 커뮤니티에 적합한 카드를 지속적으로 기고하여 해당 커뮤니티에 기여했기에 PG로 등록되었습니다. 앞으로 이 커뮤니티에 기고하는 카드는 대기 시간 없이 자동으로 발행될 예정입니다. 이런 노티 받으신 분들 계신가요? 그렇다면 당신은 바로 '커뮤니티 카운슬'들에게 인정받은 퍼블리셔. PG가 된 당신의 카드는 카운슬 멤버들의 승인을 기다릴 필요 없이 바로 승인이 되어 해당 커뮤니티 멤버들에게 바로 카드를 보여줄 수 있게 된답니다! 그러니까... PG라는 것은 그냥 좋.은.것. 뭔GRG? 여기서 설명이 끝난다면 좋겠지만, 그 반대 선상에 있는 PNG 또한 함께 설명해야 하기에 조금은 긴 이야기를 시작해 보려 합니다. #1 빙글의 카운슬 시스템 내 관심사를 잘 알고 아끼는 빙글러들이 모여서 으쌰으쌰 커뮤니티를 꾸려 가는 것이 바로 빙글의 카운슬 시스템. 아직도 잘 모르는 분들을 위해 아래 카드를 준비해 봤으니 확인해 보시고요 :) 카운슬이 있는 관심사 커뮤니티의 경우에는 카운슬 멤버들의 투표로 카드가 받아들여지거나 거절된다는 사실, 이제는 모르는 분들 없으시겠죠? 기고되는 많은 카드 중 커뮤니티 멤버들이 반길 만한 카드들만을 골라서 승인을 하는 카운슬 멤버들. 밤낮없는 그들의 노고 덕에 많은 빙글러들이 보기 싫은 카드는 덜 만나게 되고, 안락한 커뮤니티에서 지낼 수 있게 되는 대신 카운슬 멤버들의 피로가 가중되는 것은 아닐까 내내 신경이 쓰였습니다. #2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데스킹 시스템을 위해! 그래서 꺼내게 된 카드가 바로 PG(Persona Grata)와 PNG(Persona Non Grata). 외교 용어로 각각 '환영받는 인물', '환영받지 못 하는 인물'의 뜻이죠. 생소한 용어일 수 있지만, 파이어니어가 깃발을 꽂고 프레지던트가 되어 관심사 국가로 거듭나는 커뮤니티의 맥락에 있어 이보다 적합한 단어는 없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환영받는 인물'로 표현되는 PG(Persona Grata)의 자격은 멤버들이 반기는 카드를 지속적으로 발행해서 커뮤니티에 이바지하는 바가 큰 경우 시스템에 의해 자동으로 주어지게 됩니다. PG로 등록된 커뮤니티에 카드를 기고하면 카운슬의 투표 없이 즉시 발행이 되지만 추후 카운슬의 리뷰로 거절될 수 있으니 PG로 등록이 되었다고 해서 관련 없는 카드를 마구 발행해서는 안 되겠죠? 카운슬에 의해 거절된 카드의 비율이 일정 수가 넘으면 자동으로 PG 자격이 박탈될 수 있으니까요. 반대로, '환영받지 못하는 인물'로 표현되는 PNG(Persona Non Grata)는 일정 비율 이상 카드가 거절되는 경우 시스템에 의해 자동으로 등록됩니다. 계속해서 카드가 거절된다면 적합하지 않은 카드를 지속적으로 발행한다는 말이니까요. PNG로 등록된 커뮤니티에 카드를 기고하면 카운슬의 투표 없이 즉시 거절이 되며, PG의 경우와 같이 추후 카운슬의 리뷰로 발행될 수 있습니다. 카운슬에 의해 발행된 카드의 비율이 일정 수가 넘으면 자동으로 PNG에서 제외되고요. 그러니까 결국 PG와 PNG는 모두 카운슬의 투표 누적에 따라 정해지게 되는 거랍니다. 한표 한표의 무게가 그만큼 무겁다는 뜻이죠. #3 어떻게 확인하나요? 각 커뮤니티의 멤버 탭에서 PG와 PNG 리스트를 곧 확인할 수 있으며, 내 프로필에서도 내가 어떤 커뮤니티에서 PG 또는 PNG로 지정되어 있는지 확인할 수 있게 될 거예요. #4 커뮤니티 멤버 모두에게 광명을! 이제 매번 적합한 카드를 발행하는 커뮤니티의 *인싸*라면 카드를 작성하는 즉시 반응을 얻게 될 테고, 반응을 많이 받고 싶은 마음에 관련 없는 관심사에 계속해서 카드를 발행하는 경우 때문에 카운슬 멤버들이 속을 끓이는 일은 없게 되겠죠? 함께여서 행복한 관심사 커뮤니티가 될 수 있도록, 그런 마음을 가진 빙글러들을 서포트하기 위해 앞으로도 빙글은 계속 노력할 거예요. 적어도 빙글에서만큼은 눈치 보지 않고 좋아하는 것을 좋아한다고 말할 수 있기를!
감정적인 사람(감성적인 사람과 이성적인 사람)
감정적인 사람(감성적인 사람과 이성적인 사람) 1. 당신은 결코 감성적인 사람이 아니다. 감성은 외부자극을 민감하게 잘 받아들이는 능력을 말한다. 음악가의 훌륭한 감성이 절대음감이 되듯.. 미술가의 훌륭한 감성을 붓으로 표현하듯.. 신경질부리고 화를 내고 일희일비하고 타인의 말과 행동 하나하나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감정적이며 충동적이며 어린아이와 같은... 감성을 발달시켜야 하는데 자꾸 감정만 날 뛴다. 2. 당신은 결코 이성적인 사람이 아니다. 자신은 매우 이성적인 사람이라는 사람들의 몇가지 공통점을 보게 되었다. - 생각이 너무나도 많다. - 타인을 의심의 눈초리로 본다. - 자기 생각이 맞다고 주장만 한다. - 무언가에 홀린듯 자기최면에 빠져있다. - 멘탈을 건드리면 금방 감정적으로 변한다. 이성적인 사람과는 대화가 술술술 잘 풀린다. 3. 나도 감정적인 사람이다. 이성적인 사람처럼 애썼지만 감정만 앞 세웠다. 감성적인 사람처럼 애썼지만 감정만 앞 세웠다. 이는 무지함에서 비롯된다. 무식한 사람이 앞뒤 보지도 않고 달려들듯 지혜로운 자는 사실을 명확하게 감성적으로 인지하고 이성적으로 판단한후 행동한다. 어리석은 자는 자기식대로 감정적으로 인지하고 감정적으로 판단한후 날뛴다. 쥐가 쥐약을 먹듯 불나방이 불속으로 들어가듯... 어리석음을 깨닫는데 걸리는 시간은 1초 있는 그대로 볼줄 알아야 한다. 있는 그대로 들을줄 알아야 한다. 있는 그대로 느낄줄 알아야 한다. 자꾸 내가 자의적으로 양념을 치면 안된다. 한두번은 맛있는 음식이 나올지 몰라도 사실 그대로의 레시피대로 하지 않으면 국물맛이 똥맛이 된다. - 김영국 행복명상센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