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수영장에서 자신에게 총을 쏴서 실험한 물리학자 ㄷㄷ
공기 중에서는 보통 1초에 약 900m~1000m의 속도로 날아가는 총알이 물속에서는 그리 멀리 나가지 못한다는 것이 이미 과학적으로 증명됐다.  보통 물의 밀도는 공기 밀도보다 800배 정도 높다고 알려졌다.  즉, 물 속에서 총알은 공기 중보다 최소 800배는 더 저항을 받게 되어 총알의 속도도 떨어지고 멀리 나갈 수 없게 된다는 뜻이다.  물론 총알이 바로 가라앉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충분히 거리가 떨어져 있어야 살 수 있다.  실제로 과학 전문 채널 'Mythbusters'는 물에서 각기 다른 성능을 지닌 총을 쏴보면서 실험을 진행했는데,  총알을 피해 최소 90cm, 최대 2m 50cm 이상 깊이로 들어가면 안전할 수 있다고 밝혔다.  노르웨이의 물리학자 앤드류 왈(Andrew Wahl)은 2016년 수영장 안에서 총과 불과 1.5m 떨어진 거리에 선 후  방아쇠에 연결된 끈을 당겨 자신에게 직접 총을 쏘는 실험을 진행했다.  초고속카메라를 이용해 발사된 총알이 물의 저항을 받는 장면을 촬영했는데, 정교한 설계 이후 진행한 실험이기에 다행히 총알은 그의 몸에 닿지 않고 금세 가라앉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광기보소 ㄷㄷㄷㄷㄷㄷ 꼭 사람아니고 곰덜이인형이나 베개같은 다른거 세워두셔도되잖아요 아니면 방탄조끼라도 입지 ㄷㄷㄷ 저정도 광기는 있어야 물리학자 하나봄 ㅇ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