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up
10,000+ Views

남편이 해야 할 10가지

남편이 해야 할 10가지
1. 아내에게 행복 비타민을 먹여라.
가장 좋은 비타민은 '비타민 H'이다.
표현되지 않은 사랑은 사랑이 아니다. 하루에 한 번씩 사랑한다고 말하라.
사랑은 보약과 같다. 사랑 약 이외는 없다.
2. 여성에 대한 지식을 가져야 한다.
아내를 연구하라.
아내와 사는 것은 군대를 지휘하는 것보다 힘들다.
3. 최고의 리더십은 섬김으로부터 시작된다.
잔소리와 꾸지람 대신 존중과 섬김으로 대하라. 섬김을 이겨낸 잔소리는 없다.
섬김이야말로 하루를 여는 열쇠며 하루를 닫는 자물쇠와 같다.
아내와 자녀를 위해 섬기는 마음으로 대하라.
아내는 신이다. 신처럼 모시면 아무 일도 없다.
4. 가장 깊은 사랑은 기다림이다.
서두르지 말라. 급하게 먹은 것은 체한다.
사랑의 핵심은 기다림에 있다. 인내심이 중요하다.
제트기도 나는데 시간이 필요하다.
기다릴 수 없는 사랑은 사랑이 아니다.
5. 베개 밑 대화를 나누어라.
아내가 원하는 것은 코 고는 소리가 아니다.
침실에서 돌아눕지 말라. 갈라지는 가장 무서운 적이다.
마주 보고 누우면 가장 가까운 사이지만 돌아눕는 순간 부부 거리는 10만 리가 되고 만다.
지구를 한 바퀴(40.350km) 돌아야 만날 수 있기 때문이다.
6. 아내에게 돈을 맡겨라. (경제권)
돈은 애정의 척도가 된다. 믿지 못함은 부부가 아니다.
아내가 가장 듣기 싫어하는 말은 가계부 좀 보자는 소리다.
보여주기 전에는 훔쳐볼 생각을 말아라.
정 보고 싶거든 이렇게 말하라.
"모자라지 않아? 힘들지." 말이라도 이렇게...
7. 아내가 아니라 여성으로 대하라.
아내는 소유의 개념이지만 연약한 여성은 보호의 개념이다.
내 아내이기 전에 한 사람의 여성임을 기억하고 보살펴 주라.
아내를 관리하려 들지 말라. ( 인격체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
아내는 재산이 아니라 파트너다. 삶의 영원한.........
8. 가족들을 위해 보험을 들어라.
가장 큰 보험은 시간 보험이다. 시간의 중요성
저축한 것 이상을 찾아 쓸 수는 없다.
가족을 위해 시간을 투자하는 것은 이익이 눈덩이처럼 불어난다.
잠시라도 가족들을 위해 시간을 투자해 보라. 여행, 외식....
가정은 시간으로 쌓아올려지는 성(城)과 같다. 시간의 필요성...
9. 아내한테 지는 것이 이기는 것이다.
제일 어리석은 사람이 아내와 싸워 이기려는 것이다.
어리석은 졸장부가 이기려 한다. 천하의 바보라 생각한다.
꼭 이기고 싶거든 자신을 이겨라.
승리자 곁에는 언제나 패배자만 남지만,
사랑하는 이 곁에는 사랑하는 이들로 가득 차게 된다.
10. 아내를 키워라.
그리고 아내와 생의 목표를 같이 나누어라.
아내를 식모로 취급하지 말라. (문화생활을 즐기게 하라)
아내도 자라가야 한다. ( 끝없는 배움의 기회를 줘라.. 회화, 꽃꽂이...)
마이너스 성장이 아니라 플러스 성장을 하도록 하라.
때로는 아내에게 품위유지비도 지불해 보아라.
Comment
Suggested
Recent
하긴 여자이겨서 모합니까...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요즘에 그 아이를 못가져서 힘드신 분들이 더 많은데 참 이런 축복인 상황을 가지고 막 이혼을 하네마네 사기냐 전 이게 굉장히 불편하거든요
"굿모닝 대한민국 라이브" 6/8 방송 왼쪽 이하 진행자 2 (카멜색 옷) 오른쪽: 진행자 1 (검은 옷) 실제 사례를 재구성해서 재연하는 모의법정 코너의 사연 10년간 정관수술을 했다고 속인 남편 때문에 40대에 갑자기 임신하게 된 여자 '정상적인 가정처럼 살면 좋잖아' 라는 대사에 두 진행자의 전혀 다른 반응 진행자 1: 속마음은 저랬던 거예요 진행자 2: 그래그래 (???) 진행자 2: 예에에엑!!! 사기요오???? 아니 그 정도까지는.... 거짓말... 정도...  진행자 2 (왼쪽 남자): 저는 쫌 그래요 진행자 1 (오른쪽): 뭐가 그래요 진행자 2: 축하할일이지 이거는 이혼까지 갑니까 진행자 1: 축하할 일이지만 딩크족이라는건 부부가 둘 다 합의를 하는거잖아요 둘 다 원치 않는...아내분은 그렇게 알고 계셨던 거잖아요 10년간 정관수술을 한줄 알았는데 계획에 없는 임신을 한거니까 아내분 입장에선 당황하실거 같거든요 변호사가 임신출산 문제로 이혼갈등 겪는 부부들 많다고 하니까 진행자 2: 엌 있어요?? (변호사가 남편 잘못 짚어준뒤) 진행자2: 근데 요즘에 그 아이를 못가져서 힘드신 분들이 더 많은데 참 이런 축복인 상황을 가지고 막 이혼을 하네마네 사기냐 전 이게 굉장히 불편하거든요 근데 어쨌든 오늘 주제기 때문에... 이런 상황이라면 이혼소송이 가능하다는 말씀이신가요?? 진행자 2: 아 근데 남편이 육아전담한다 그러고....키우면... 진행자 1: (손사래치며) 그게 그...전담해서 되는게 아니라요... 패널: 저런 상황에 처해있을때 만약에 아내분께서는 남편의 동의 없이 중절수술을 생각할 경우도 있을수 있잖아요 진행자 2: 아 이거 안되지~~~~ 진행자 2: 뭐 아까 마흔여섯이셨나요? 아이가 초등학교 가면 본인이 쉰살이 된다고 걱정하시는데, 글쎄요 뭐 아이는 축복이니까... 진행자 1: 축복이긴 한ㄷ... 진행자 2: 나이가 있어도 아이로 인해서 사람이 젊어질수도 있기 때문에 이왕 생긴 아이라면 잘 키우시는게 무료 다시보기로 확인할수 있음 6/8일자 1부 (40:46~) (디미토리 펌) 오... 이런 걸 보고 완전체라고 하는 건가요 임신과 출산, 육아가 얼마나 큰 문젠데 그걸 거짓말하고 결혼을 하다니 갑작스레 40 중반에 임신하게 된 여성분은 건강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는데 말이에요 저 진행자는 공감 능력이라는 게 없나 봅니다? 대본..이겠죠..? 설마 진짜 저렇게 생각한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