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writing
1,000+ Views

남자가 여자를 좋아하게 되면

1. 그녀 앞에서 말을 더듬거나 말실수를 많이 한다.
2. 남자의 시선이 자신에게로 쏠리는걸 그녀 스스로도 어렴풋이 느낄 정도다.
3. 그녀가 남자 앞에서 귀여운 척이라도 하면 남자의 얼굴이 빨개진다.
4. 'ㅇㅇ씨는 어떻게 생각해요?' 자꾸 그녀의 의견을 물어보는 남자.
5. 유독 그녀 앞에서 잘난 척이 심하다.
6. 그녀에게 말 걸 이유를 자꾸 만든다.
7. 그녀와 얘기할때 어려운 용어를 많이 쓰려고 노력한다.
8. 그녀가 하는 일은 사소한 것이라도 도와주고 싶어 한다.
9. 그녀와 함께라면 여럿이서 함께 식사한걸 자기가 계산하는등 통큰 모습을 보여주려고 노력한다.
10. 그녀에게 관심이 생긴후로 담배를 끊었다든지 운동을 시작했다든지 하는 식으로 남자의 생활습관이 바뀌었다.
11. 남자가 자신의 헤어스타일이나 옷차림에 신경을 쓰기 시작했다.
12. 살을 빼려고 노력한다.
13. 그녀 앞에선 말투를 부드럽게 한다. 이를테면 욕을 덜 한다.
14. 자신의 비싼 옷이나 손목시계를 그녀가 알아봐주길 은근히 바란다.
15. 술자리에서 그녀의 흑기사가 되길 자청한다.
16. 'ㅇㅇ씨 남친 있어요?' 전에도 물어본걸 자꾸 또 물어본다.
17. 여자가 무슨 얘길 하면 '어. 그거 나도 아는 얘긴데.' 하면서 무척 관심있어 한다.
18. 평소 잘 안마시던 커피를 자주 마시며 커피 사올때 그녀 것까지 사온다.
19. 그녀가 잘 먹는 편이면 '난 복스럽게 잘 먹는 여자가 좋은데.' 깨작거리는 편이면 '역시 자기 관리 철저히 하는 여자가 좋더라.'
20. 관심도 없던 맛집에 관심을 가지며 미리 괜찮은 곳을 물색해놨다가 나중에 그녀랑 얘기할때 슬쩍 권유해본다.
21. 그녀를 아는 지인들에게 그녀의 성격에 대해 꼬치꼬치 캐묻는다.
22. 그녀에게 '어떤 스타일의 남자를 좋아하느냐.' ← 이거 꼭 물어본다.
23. 그녀가 뭔가에 대해 아는 척을 하면 남자도 나름대로 이런저런 자기 의견을 얘기하지만 결론은 항상 그녀 칭찬.
24. 그녀의 사생활에 대해 알수있는건 최대한 알아놓으려고 노력한다. 이왕이면 그녀의 과거에 대해서도.
25. 그녀가 계산을 하려고 하면 잽싸게 가로막거나 더치페이 제안.
26. 남자가 해외여행을 다녀왔다. 다른 동료들에겐 1불짜리 열쇠고리. 그녀에겐 크게 부담느끼지 않을만큼 비싼 향수.
27. 회식자리가 끝날 무렵 그녀에게 할 얘기가 있다며 자꾸 따로 불러내기 시전.
28. 그녀가 남자를 어떻게 대하느냐에 따라 남자의 하루 기분이 좌우된다. 살갑게 대하면 남자의 기분이 하루종일 업.
29. 만약 여자가 다른 남자에게도 살갑게 대하면 하루종일 다운.
30. 그녀가 남자에게 특별히 잘해주면 남자는 고민이 많아진다. '마침내 그녀에게 고백할 타이밍인가....' 뭔가를 끄작끄작 썼다가 지우고 검색도 해보고 쌩난리난다. 특히 지금 내가 쓰고 있는 이런 글을 많이 검색해본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 좋은글을 전해 드립니다
▶소식받기 :http://bit.ly/2gcZikx
▶소식받기 : http://bit.ly/2gcZikx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 같이 보면 좋은글 모음 ♥♥
★ 만날때 마다 하면 좋은말 25가지
★나이보다 젊게 사는 법 5가지
★오늘 하루 잠시 내려놓으세요
★생각에 따라 달라지는 세상
★늦게 성공하는 사람들의 공통점5가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국인 취향에 꼭 맞는 영화 14
유독 한국에서 성공한 영화들 리스트를 가져왔습니다 한국인 입맛에 꼬옥 맞는다는 뜻이기도 하겠죵? 즐감하세요! 인턴 (2015) 1위 한국 : 24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20%점유) 2위 일본 : 14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2%점유) 위플래쉬 (2014) 1위 한국 : 1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32%점유) 2위 일본 : 2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7%점유) 아일랜드 (2005) 1위 한국 : 2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7%점유) 2위 일본 : 1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9%점유) 닌자 어쌔신 (2009) 1위 한국 : 9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37%점유) 2위 인도네시아 : 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8%점유) 리얼스틸 (2011) 1위 한국 : 23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1%점유) 2위 러시아 : 19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9%점유) 월드워Z (2013) 1위 한국 : 33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0%점유) 2위 러시아 : 24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7%점유) 웜 바디스 (2012) 1위 한국 : 7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5%점유) 2위 러시아 : 5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2%점유)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2015) 1위 한국 : 27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2%점유) 2위 영국 : 27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2%점유) 미스 페레그린과 이상한 아이들의 집 (2016) 1위 한국 : 17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3%점유) 2위 영국 : 1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9%점유) 어거스트 러쉬 (2007) 1위 한국 : 15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45%점유) 2위 영국 : 6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20%점유) 어바웃 타임 (2013) 1위 한국 : 23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33%점유) 2위 영국 : 12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7%점유) 비긴 어게인 (2013) 1위 한국 : 23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55%점유) 2위 중국 : 3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7%점유) 인터스텔라 (2014) 1위 중국 : 121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25%점유) 2위 한국 : 68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14%점유) 겨울왕국 (2013) 1위 일본 : 149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28%점유) 2위 한국 : 76백만 달러(외국 흥행수익 9%점유) 출처 : http://magazine2.movie.daum.net/movie/35378
펌) 아픈 아내 두고 몰래 논 남편
안녕하세요 결혼한지 3년차 100일 된 아기 키우는 엄마입니다 지난 주말에 있었던 일인데 이걸 이해하고 용서하고 한번 넘겨야 하는지 아니면 어떻게 해야하는지 정말 모르겠어서 글 남깁니다.. 두서없이 써서 글이 길어질거 같아요 제가 우울증도 너무 심하고 정상적인 사고판단이 어려워 조언 부탁드려요.. 저는 아기 낳고 전업으로 돌렸고 남편은 월~금 9~18시 근무입니다 주말엔 토요일 동호회 나가고 친구들 만납니다 일하느라 힘드니까 하루는 그냥 쉬라고 해줘요.. 대신 일요일에 애기 좀 많이 봐달라 하구요 여튼..현재 제가 육아도 처음이고 엄마도 처음이고.. 정말 다 모르겠고 매일 이유도 없이 눈물만나고   출산 우울증도 오고 몸도 원체 약했는데 애 낳고 더 안좋아 졌습니다 167에 50키로 정도 였는데 애 낳고 41키로 까지 빠져서 기아 같은 수준이에요.. 하루가 다르게 계속 빠지고 있구요 병원에서도 심각하다 했고,, 아이를 보면 모성애보단 그냥 미안한 마음 힘든 마음이 먼저 들어요 남편도 제가 심신으로 지치고 힘들어 하는걸 알구요 지난주 금요일 아침에 남편이 출근한다고 나갔고 저는 전날 밤부터 으슬으슬하고 몸살기운도 돌고 했는데 아침에 더 아프더라구요 혹여나 코로나인가? 싶어 남편이나 애기한테 옮을까봐 집에서도 마스크 착용하고 있어서 남편도 아픈걸 알았습니다 점심시간 전에 병원가서 링겔이라도 맞고 한숨 자면 좀 나을 것 같아서 시댁에 아기를 맡기고 가려고 연락 드렸어요(걸어서 10분거리에요, 평소엔 주말에 가끔 가고)  전화 안받으시길래 어머님께 문자로 병원다녀올동안 아기 몇시간만 봐달라고 넣었는데도 답이 없더라구요 한번도 맡긴적이 없는데 정말 그날은 제가 죽을거 같아서 일단 아이 데리고 갔습니다 시댁가서 벨 누르는데 어머님께서 놀라며 무슨일이냐고 하시더라구요 평소같음 그냥 바로 열어주시는데 그래서 몸이 너무 안좋다고 문좀 열어달래서 들어가니 정말 편한 차림의 남편이 있네요 둘이 갈비에 진수성찬 차리고 식사 거하게 하고 있는데 벙쪘습니다 뭐냐고 물어보니 대답을 못해요 어머님이 나서서 요새 힘들어해서 하루 쉬라고 했다고 하는데 세상에 어떤 회사가 힘들다고 하루 쉰다고 쉽니까.. 남편보고 말하라 하니 대답을 안해요 진짜 병신인줄 알았어요 나오라고 집가서 얘기하자고 하고 물어보니 그냥 하루 쉬고 싶어서 쉰거랍니다 말이 되나요? 회사에 전화하기 전에 말하라고 하니 연차랍니다 회사가 워낙 소규모라 연차 월차 이런게 없다 했었거든요 연차 없다더니 언제부터냐 세달 됐답니다 애기 낳고 나서부터네요 제가 제일 힘들어했던 그 때부터 몰래 쉰겁니다 왜 말 안했냐 나 이렇게 힘든거 알면서 어떻게 몰래 쉬냐 내가 당신 주말 하루 그냥 놓아주는데도 부족했냐 하물며 내가 이렇게 아팠는데 옆에서 봐놓고 어떻게 이럴 수 있냐 자기가 생각이 짧았답니다 그냥 자기도 하루쯤은 생각 없이 편하게 쉬고 싶었대요.. 제가 다른때 같았으면 얄미워도 한소리 하고 넘어갔을 거 같은데 마음이 닫힌건지 여유가 없는건지 정이 너무 떨어진건지 계속 갈비 먹던 모습만 떠오르고 진짜 내 편이 아니구나 내가 힘들어도 날 도와줄 사람이 아니구나 남이구나.. 이생각만 들어요 계속 미안하다고 출퇴근 전후로 잘 하려고 노력을 하는데 마음이 이상해요 그냥 용서해 주고 넘길일인가요? 그래..넘기자 넘기자 해도 그게 안되고 모르겠어요 눈물만 나고 저도 친정가서 엄마보고 푹 쉬고싶어요... 와... 산후우울증에 몸까지 아픈 와이프를 두고 이건 너무 한 거 아닌가여 어떻게 생각하시나여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