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ailynews
2 years ago5,000+ Views
사진-MBC ‘라디오스타’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젝스키스 멤버 은지원이 앨범 콘셉트를 설명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지금 여기 우리 라스 네 단어’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젝스키스 멤버 강성훈, 은지원, 이재진, 김재덕, 장수원이 출연했다.
이날 이재진은 “양현석이 이번 우리 앨범에 대한 설명을 하기 위해 출연하고 싶어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재진은 “작가님이 앨범에 대한 설명을 해달라고 했다. 이번에 우리 앨범이 ‘RE’인데 그게 어려웠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활동했던 노래 중에 인기 많은 노래들만 모아서 앨범을 낸 거다”라며 “(주변에서) 왜 신곡을 안 내고 18년 전 곡으로 컴백했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은지원은 “예전에는 6명이 함께했지만, 지금은 고지용 부분을 수정해야만 한다. 그럴 바엔 5명 젝키 버전을 만들자고 하게 된 것이다”라고 앨범에 대해 설명했다.
하지만 이재진은 여전히 못마땅한 표정을 지었고 이를 본 김구라가 “이 답변에 만족 못 하나?”라고 묻자 바로 “그렇다”라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 관련기사 ◁
1 comment
Suggested
Recent
아이돌레전드가 복귀하니까 반갑네 그나저나 HOT는 복귀 안하고 있나?
2
1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