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dailynews
5,000+ Views

하지원 "현빈, 길라임 논란 당시 '괜찮냐'고 문자해"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박근혜 대통령의 길라임 가명 사용 논란과 관련해 하지원이 현빈에게서 안부문자를 받았다고 알렸다.
하지원은 12일 오전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목숨 건 연애’(감독 송민규) 인터뷰에서 이 같은 사실을 밝혔다.
하지원은 “(보도 이후에) 친구들이나 지인들에게서 안부전화, 문자를 많이 받았다”며 “현빈도 ”괜찮냐“고 문자를 보냈다”고 말했다. 현빈도 ‘시크릿 가든’의 남자 주인공으로 길라임 가명 사용 논란 당시 관심을 받았다. 하지원은 “지금도 계속 뉴스를 보고 있다”며 “팬들도 SNS를 통해 응원을 많이 해줬다”고 얘기했다.
길라임 가명 사용 논란은 박 대통령이 길라임이라는 가명으로 정부 특혜 의혹을 받고 있는 차병원그룹 계열인 차움의원을 이용한 사실이 보도되면서다. 논란에 대해 하지원은 ‘목숨 건 연애’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길라임은 지금까지도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는 캐릭터”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후 “(‘묵숨 건 연애’의)한제인은 쓰지 말아 달라”며 재치 있게 당부해 화제를 모았다.
‘목숨 건 연애’는 추리소설작가가 이태원연쇄살인사건을 모티프로 차기작을 준비하다 이웃집에서 발생한 살인사건을 파헤치면서 벌어지는 코믹 수사물로 하지원 천정명 진백림이 출연했다. 오는 14일 개봉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