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ODCASTER
100,000+ Views

[푸드캐스터] 홍대 '인디나인(Indinine)'_캐스터 MJ

"탄두리 치킨, 커리와 갈릭난을 브런치로?? ㅋㅋㅋ(오바하니까 부끄럽네요ㅋㅋㅋ) 와플, 소세지, 스크램블 에그 같은 틀에 박힌 브런치가 지겨운 분들에게 홍대의 독특한 매력을 담은 인도식 브런치집 인디나인을 추천합니다!ㅎㅎ정말 착한 가격의 브런치세트들을 만나보세요!" - 탄두리 치킨 브런치 세트 9,900원 - 캐스터 미진 #홍대 #인디나인 #Indinine #브런치 #인도음식 #탄두리 #커리 #난 #맛집 #푸드캐스터
3 Comments
Suggested
Recent
@shiele @grattis 친한 친구와 함께 가보thㅔ요!:)
오좋다!!! 세트 만 원이면 가격도 착하고 ㅋㅋ
와웅 정말 저렴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맥주의 정석] 제 5장. 라거 스타일(Lager Style)
안녕하세요 우떠덕입니다. 다들 황금연휴 잘 보내셨나요? 제 글을 기다리고 있다는 구독자님들의 개인 메시지에 현재 비행기 안에서 열심히 다음 포스트 작성하는 중 입니다. 지난번 포스팅을 놓치셨다고요? 이 링크를 클릭해주세요: https://www.vingle.net/posts/2076871 이번에 저는 한국 수제맥주 현황과 현 한국 수제맥주를 맛보기 위해 영국에서 한국으로 날아와 1주일간 모든 국내 브랜드의 맥주를 빠짐없이 맛보았답니다 :-) 얼마전에 맥주집과, 국내 맥주를 추천해달라는 요청 때문이기도 하고, 제대로 알아야 여러분께 가장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기 때문이죠. 여러분들을 위한 제 진심입니다 자, 그럼 시작해볼까요? 오늘은 대표적인 맥주 스타일(Brew styles) 중, 라거 스타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그전에 브루 스타일이라는 것은 무엇일까요? 맥주는 크게 스타일(Style)과 종류(Type)로 세분화가 가능합니다. 라거 스타일(Lager Styles) - 라거(Lager) 배경지식: 라거 스타일(Lager Styles)은 세계에서 가장 대중적인 맥주 브루 스타일입니다. 그리고 라거(Lager)는 이를 대표하는 맥주 타입입니다. 라거의 주요 특징을 살펴보자면 깔끔한 맛과 높은 탄산도가 있는데요. 옅은 황금빛으로 알려져 있는 라거도 어두운 색감부터 밝고 옅은 색감까지, 달달한 맛부터 쌉쌉한 맛까지 다양한 종류가 존재합니다. 물론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라거 타입(type)은 옅은 색감의 밀짚 혹은 황금빛 색감. 즉, ‘페일 라거’(Pale Lager) 혹은 ‘필스너’(Pilsner)가 되겠습니다. 라거 스타일은 평균적으로 3 – 5 % ABV 랍니다. 역사: 라거 스타일은 15세기 초 독일에서 처음 양조되었다고 알려져있습니다. “라거(Lager)”의 어원은 독어 “Lagern” 이며 이는 ‘저장하다’라는 뜻을 내포하고 있습니다. 초기 라거 스타일의 맥주는 독일의 바바리아(Bavaria) 지역에 연고를 두고 있답니다. 바바리아의 예전 양조자들은 추운 동굴 내부에 맥주를 가져다 저장하고는 주변 호수나 산지 등 자연에서 얻은 얼음을 깨서 맥주 저장고에 두었다고 합니다. 그리고는 동굴 입구를 봉쇄하여 뜨거운 여름동안 시원하게 맥주를 저장하고 숙성 시켰습니다. 이렇게 장기간 숙성되는 맥아즙(Wort)은 당연히 자연 효모와 오랜 기간 맞닿아 많은 양의 탄산과 알코올을 생산하게 되는데요. 또한 장시간동안 저장했기 때문에 숙성과정에서 생긴 부유물이 밑으로 전부 가라앉게 되어 투명하고 깨끗한 색감을 지니게 되었습니다. 종류: 라거 스타일(Lager Styles)에 해당하는 라거 타입(Lager)은 크게 9개가 있답니다. 나를 마시면 ‘복’이 온다고, ‘복/도펠복(Bock/Doppelbock)’: 강하고, 무겁고, 호박빛 – 갈색 색감의 독일식 라거 나 알지? 독일 축구 2인자, ‘도르트문트(Dortmund)’: 고소한 몰트의 맛이 살아있는 깔끔한 독일식 라거 나 뮌헨 출신이에요, ‘던켈(Dunkel)’: 뮌헨에서 유래된 맥주. 흑색 맥주, 독일어 어원으로 검다는 뜻 내 매력에 헬렐레하게 만들어주지, ‘헬레스(Helles)’: 옅은 황금빛 라거. 고소한 몰트의 맛이 느껴짐 3월 축제의 잔을 들고 다같이 건배! ‘옥토버페스트/ 마-젠 (Oktoberfest/ Märzen)’: 깊은 호박빛 맥주. 보통 3월에 생산된다 함 무난함의 대명사, ‘필스너(Pilsner)’: 황금빛 색감의 맥주. 시럽 같은 살짝 달짝-고소한 맛이 느껴짐 흑색 맥주(Dark Beer)와 헷갈리지 말아요, 나는 흑흑- ‘흑맥주(Dark Lager) 혹은 슈왈츠비어(Schwarzbier)’: 흑맥주. 초콜릿과 같은 풍미가 느껴짐. 소세지말고 나도 있다고, 우아한 ‘비엔나 라거(Vienna Lager)’: 오스트리아식 라거. 깊은 루비 브라운 색감의 맥주로 고소한 몰트의 맛이 느껴짐. 나는 상남자 맥주, 스페샬한 ‘스페쟐(Spezial)’: 강하고 목넘김이 무겁고 달콤살벌한(달달-쌉쌀) 라거. 맥주집 추천 받습니다 쪽지 주세요! 이상, 우떠덕(우주로 떠난 맥덕)이었습니다 (꾸벅) 여러분들의 댓글은 제 힘입니다. 많은 댓글 부탁드립니다! 일일이 클릭하기 바쁘고 귀찮으시다고요? 한국에서는 누구도 알려주지 않을 값진 맥주 지식만을 선별하여 하루에 딱 한 두 번만 업데이트 해드리겠습니다.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WouldYouBeerMacDuck/ 방문하셔서 페이지 Like 를 눌러주세요. 귀찮게 하지 않는 깔끔한 업데이트를 드리겠습니다 ;-) 링크: 제 6장. 에일 스타일(Ale Style) https://www.vingle.net/posts/2088749
해외여행시 해외 맛집 이렇게 찾는다
첫번째, 호텔과 인포메이션 센터에 묻는다. 지역 여행에 대한 최고의 정보통은 호텔 카운터와 인포메이션 센터 직원들이겠죠 여행객들을 위한 모든 정보를 꿰뚫고 있으므로 당연히 맛집 정보도 가지고 있답니다 가벼운 마음으로 물어보세요! 지도까지 준비해서 친절하게 설명해 줄 것입니다. 두번째, 이면도로를 뒤져라 맛집에 대한 Gut feeling 이 발달한 사람은 직접 해외맛집 발굴에 나서보는 것도 잊지못할 해외여행의 추억이 될꺼예요.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번화가, 주요 관광지에는 사람들이 북적거리는 식당들이 많지만, 이런 곳은 가격이 비싸거나 맛이 떨어질 확률이 높은데 이곳에서 살짝 벗어난 이면도로나 주택가를 뒤져 보세요. 숨겨진 보물 해외맛집을 찾아낼 수 있을 꺼예요. 세번째 , 줄이 긴 음식점을 노려라 한국에서도 많이들 하시는 방법!! 메뉴를 확인하고 거부감이 가지 않는다면 무조건 그 뒤에 서서 먹어보는 거죠 넷, 현지 여행잡지를 보자 영어나 현지어가 어느 정도 되는 여행자는 잡지를 한 권 구입하세요.현지 잡지를 이용하면 맛집에 대한 정보들이랑 쇼핑 정보도 얻을 수 있어서, 괜찬은 맛집정보를 얻으실 수 있습니다. 저도 한권씩 사서 보는 편입니다.^^ 오늘 해외맛집, 이렇게 찾는다를 통해서 입에 맞지 않는 음식으로 고생하지 마시길 바랍니다~맛있는 여행이 되시길~^^
빙친 tvwang님이 추천해준 인도카레음식점 다녀온 후기!! #에베레스트 #위꼴주의
(첫짤이 다 먹은 사진이라 죄송합니다) 빙친님이 추천해준 맛집에 다녀왔어요! 그 저번주 딱 이쯤인가...ㅋㅋ 하여튼 주말되기 전에 티비커뮤니티 활동하시는 @tvwang 님이 인도커리집 소개글을 하나 올리셨었죠.. 진짜 침샘 폭발하는 글이었습니다.. 하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네 찾아보니 여기있네요. 저기 저 글입니다 ㅋㅋㅋ (밑에 백아저씨 시선강탈....) 글 보면서 진짜ㅠㅠ 미친듯이 먹고 싶었는데 마침 다음 날 저녁약속이 있어서 바로 저 곳으로 약속을 잡았지요 그래서 갔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번 주 금요일에 퇴근하자마자 바로 달려갔어요 ㅋㅋㅋㅋ 제가 갔던 곳은 동대문운동장에 있는 에베레스트!!!!!!! 인도 및 네팔음식 전문점입니다. (정신없이 들어가느라 가게 외부 모습은 못 찍었습니다 ㅠㅠ) 1. 치킨 티카 머설라 / 9,000 화덕에서 살짝 익힌 닭고기와 양파, 토마토 양념을 넣어 매콤한 커리 키야!!!!!!!!!!!!!!!!!! 인도음식 초심자부터 오덕까지 만족시킬 수 있는 맛이었습니다. (물론 저는 초심자입니다ㅋㅋㅋㅋ) 매콤매콤 ㅠㅠ 그 뭐라 향신료의 느낌을 잘 표현할 수가 없네요 어쨌든 깊은 인도의 맛이었습니다. 매워서 너무 좋았어요 ㅠㅠ 진짜 감칠맛맛 2. 난 (그냥 난) / 2,000 턴두르에서 구워낸 인도식 전통 빵 제가 난을 진짜 좋아합니다 ㅋㅋㅋㅋㅋ뭔가 그 성경에 나오는 무교 전병?? 같은 것도 이 난이랑 비슷하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밀가루 맛 ㅠㅠ!!!! 씹으면 씹을수록 고소해지는 맛 손으로 북북 찢어먹는 맛!!!!!!!! 3. 갈리크 난 / 2,500 마늘 마늘!!!!!!!!!!! 너!!마!늘!! 사랑한다 해짜나~~!!!!!! 제가 진짜 마늘도 진짜 진짜 좋아해요. 제가 진짜진짜 좋아하는 난이랑 진짜찐짜 좋아하는 마늘이랑 같이나왔으니까 진짜찐짜 더 좋았습니다. ㅠㅠ 가격도 부담없고 크...크고 아름다워. 4. 바스마티 라이스 (인도밥) / 2,000 빠질 수 없죠. 진짜 이건 집에서도 만들어먹고 싶어요. 바스마티 밥이랑 강황가루? 조금 넣으면 쉽게 만들 수 있다고 어디선가 들었던 것 같아요!! 존맛!! 파~~오~~후 쿰처크쿰처크!!!!!!! 처묵처묵!!! 부족해서 또 시켰습니다 5. 머턴 빈다루 / 10,000 매운 맛과 진한 향이 어우러진 양고기 커리 제가 또 양고기를 진짜 좋아해요 ㅠㅠ 너무너무 좋아해서 양고기를 사다가 집에서 구워먹거나 훠궈를 해먹거나 합니다. 근데 그게 커리에 들어갔다구...?!!! ㅠㅠ진짜 맛있었어요. 진짜 인도 + 네팔맛. 진짜. 6. 버터 난 / 2,500 버!!!!!터!!!!!!!!!!!!!!!!!!! 버!터!!!!!! 버텨!!!!!!!! 부족해서 계속 시킴 파오후파오후 제가 또 버터를 진짜 좋아해요. 버터 + 난. 끝장. 저 좔좔 흐르는 버터 보이십니까. 갈때까지 가보는 거야!!!! 너의 위장을 파.괴. 한다!!! 나오자마자 사라지는 기현상... 심지어 그릇을 계속 치웠음에도... 오늘의 하이라잍ㅌㅌㅌ!! 7. 츄카 / 6,000 삶은 국수와 고기에 갖은 야채를 곁들인 티벳,네팔식 국수 크아!!!!!!!!!!!!!!!!!! 이 모꼬!!!! @.@ 신기한 맛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그... 뭐라 표현은 못하겠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맛.있.음. 결과적 결과. 아 맞다. 8. 라씨 / 3,000 라씨도 먹었습니다. 사진 속에 있는 빨대를 보고나서야 생각났네요. 매콤한 것을 먹은 뒤에 딱 좋아요. 크 ㅠㅠ 까페 가려다가 라씨 먹고 안감. 감사합니다 @tvwang 님!!!!!!!! ㅋㅋㅋ 후회없는 선택이었읍니다. 혹시!!!!! 가실 분들을 위해 메뉴 첨부합니다. 총 5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