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NEWS
2 years ago5,000+ Views
오늘(15일) 국회에서 열린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4차 청문회에는 조한규 전 세계일보 사장이 출석했습니다. 조한규 전 사장은 2014년 '정윤회 문건'을 보도한 이후 사장직에서 해임됐습니다. 이용주 국민의당 의원과 이혜훈 새누리당 의원은 조 전 사장에게 당시 보도하지 못한 청와대 관련 파일이 8개 더 있었다고 밝힌만큼, 이 자리에서 공개하라고 요구했습니다.

<인기 동영상>

0 comments
Suggested
Recent
4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