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ppyNews
1,000+ Views

2016년 12월 15일 해피뉴스

안녕하세요. 2016년 12월 15일 해피뉴스입니다.

배드민턴 손완호, 남자단식 세계1위 리총웨이 완파

한국 배드민턴 손완호가 남자단식의 최강자 리총웨이를 꺾었습니다. 세계랭킹 6위인 손완호는 두바이에서 열린 2016 슈퍼시리즈 파이널 1차전에서 세계랭킹 1위인 말레이시아의 리총웨이를 2-0으로 완파했는데요, 1승 10패로 열세였던 상대전적을 뒤집고 짜릿한 승리를 거뒀습니다.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 중국에서 1억뷰 돌파

웹드라마 '마음의 소리'가 중국 온라인 사이트에서 1억뷰를 돌파했습니다. 제작진은 "중국에서 한국 연예인의 활동이 제한되는 어려운 상황에서 '마음의 소리'가 중국 누리꾼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아 기쁘다"고 말했는데요, 더 많은 한국 콘텐츠들이 전세계에서 사랑받길 기대합니다.

성 프란체스코 친필 기도문, 한지 이용해 복원

800년 전 가톨릭 성인이죠, 성 프란치스코의 친필 기도문이 대한민국의 한지를 이용해 복원됐습니다. 한지가 해외 공인기관에서 문화재 복원 용도로 인증을 받은 것은 사상 처음인데요, 한지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내일은 해피뉴스가 더 많았으면 좋겠습니다. 고맙습니다. ※ 해피뉴스를 제보해주세요! 그날 해피뉴스에 반영하도록 하겠습니다. @hululup @dhsm1028 @hunger18 @jwon0807 @glxy238 @SongMiji @sjparkdct @helloje @ljg352 @chopinjy @mukaeby @ange1111 @ahxhzl621 @wogus7407 @nayaayji @zbrc @liloc11 @yjm9621 @jungmin2005 @KiyoungSung95 @stsopie @dbtmdfl33 @Snowdrops @kimbyungyeon @nasknask @HaEl2030 @yeoidoboy @woosam68 @galaxy5 @ssh0205 @christianos @chanel7250 @jinijini7272 @JuhukAn @istmary @toughgirl @seunghee0122 @dlwhdgur83 @kkulmat @rradiant @NewstarKim @willowhyun @chichitoto @halo2372 @applesm33 @wef7532 @kthw0920 @cecina @oddf @jshbj10 @ssong0v @rinachoi779 @Bora1121 @JiyeonGhim @tahoc0504 @nn880808 @arsjarsj1 @hee334433444 @SeongchanYeo @mku92 @renyu1 @gusdud2100 @dudge961122 @youngin77 @britney99y @dreamian2000 @bignangja @KimHyeYeon @lej6136 @danmidanmi @shinchh @jhkim2857 @swbae12 @HYESUNHA @sarafina @HanwhaV2 @shihzhu @maerye @1107phj @joje87 @msj508 @sw010202 @lianhua @kimuh06911 @rlawlgp916 @bongbong09 @seong2k @MinjaSin @seni7410 @shine82 @sjc715 @vennass @luckytonado @KhanYang @insuk1948 @medirons @onlyhandsome @byun6560 @nanajisu @chloe070607 @rejoice214 @pjuho1945 @JerryL @suhhyogeun @jhkim2857 @tmdgjs5555 @hothand11 @elley0328 @fcuk @GayoungKim1989 @bart @pyk4581 @BillLeek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당신도 당할 수 있다! 전세 사기 극복 실화 -8-
오늘도 너무 무서운 전세 사기 극복 실화 ㅠㅠㅠ 이전 편들 안 보신 분들은 보고오세요! 1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841 2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855 3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867 4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879 5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903 6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918 7화 https://www.vingle.net/posts/3966935 신속한 전개를 원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꼭 짚고 넘어갈 부분이라 이번화는 정보를 차곡차곡 담아 보았습니다. 부동산에서 전월세 구할 때 만화 전반부 내용을 설명해 주곤 하는데(예문: 근저당이 깔려 있지만 세입자 보증금이랑 합쳐도 공시지가 70%니까 안전한 매물이에요) 이 부분을 잘 이해 못 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그냥 전문가가 그리 말하니 그런가 보다, 하고 넘어간달까요? 그런데 이 파트를 대충 넘기면 운수 나쁘게 집이 경매에 넘어갈 경우 큰 화를 입게 됩니다. 한 임대인이 건물 전체의 명의를 가진 다가구 주택은 더 복잡하고요. 그래서 어찌 보면 기초 지식이지만 은근 모르시는 분들이 많아 설명을 해보았습니다. 심지어 '나는 전세자금 대출받았으니까 안전하다'라고 생각하시는 경우도 보았는데 은행이 나에게 대출을 해줬다고 집이 넘어갔을 경우 은행이 집주인에게 돈을 받아내는 것은 아닙니다. 그 대출은 오로지 나의 몫이고 내가 전세금을 회수하지 못해도 알아서 갚아야 하는 빚인 것이지요. 소소한 작자의 변이지만, 저 역시 정보성 내용보다는 서사 위주로 푸는 것이 쉽고(만화로 정보를 쉽게 설명하는 것은 공부도 많이 해야 하고 꽤 까다로운 일이에요 크흡) 여러분도 '그래서 어떻게 된 건데?!'하고 궁금해하신다는 것을 잘 알아요! 하지만 애초 저의 창작 목적 중 하나가 '나 같은 피해자가 더는 없었으면'하는 것이기 때문에 이번화를 이렇게 구성한 것이니 저의 마음 알아주시길... 출처
투표 잘 합시다
- 세월호로 304명의 무고한 사람들이 죽었음에도 세금 많이 들어간다며 조사를 중지 했던 인간들 - 대통령 7시간을 30년 동안 봉인시킨 인간 - 남북갈등으로 총선에 유리함을 가지려 북한에 돈 줄테니 총쏴달라 거래하던 인간들 - 카메라가 자신의 말과 행동을 다 찍고 있던걸 알고 있어도 아니라고 부정 하던 인간들 - 자신들의 이익을 위해서라면 법을 어겨도 되는 인간들 - 불법청탁, 뒷거래는 그냥 아무것도 아닌 인간들 - 자신들의 성향에 맞지 않는 사람들을 블랙리스트로 구분하여 불이익을 주던 인간들 - 자기 이익과 반대되는 집단이 칭찬 듣는걸 막기 위해 무조건 비난, 비협조인 인간들 - 자기들이 주는 긴급제난지원금은 합리요. 다른 집단이 주는 긴급제난지원금은 포퓰리즘인 인간들 - 4대강/해외자원외교로 수백조를 날려먹고도 옹호하는 인간들 - 자식에게 문제가 있으면 공직자로서 자격이 없다고 하던 인간의 자식은 성매매와 음주운전+운전자바꿔치기, 소녀상에 침뱉기 등 쓰레기 삶을 사는 놈 - 공약 지키면 나라 망한다고 하는 인간들 등등등 아직도 많이 있음... 지금까지 이렇게 살아온던 인간들이 과연 국민이란 단어가 마음속에 있을까요? 국민의 삶, 경제, 월급, 결혼에 관심이나 있을까요? 열린 민주당이나 바른시민당이나 투표 꼭~ 아니 제발 합시다. - 20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는 1석 차이로 민주당이 1당 되었던걸 잊지 마세요. 1명 !!!
썸에서 연애로 가기 좋은 데이트 장소 (ft.껍데기집)
'내 딸의 남자들2' 핫한 언니 미자! 미자 언니가 알려주는 연애로 가는 꿀팁! 소개팅(미팅) 성공을 위해서는 한식보다는 일식, 은은한 장소, 그리고 실내! 그래서 우리 미자언니가 선택한 장소! 일식+은은한 분위기+ 실내 = 이자카야! 분위기 좋은 이자카야에서 절친과 2:2 미팅을 한 미자언니 훈내 쩌는 변호사 도훈씨와 꽃미모 뿜뿜하는 미자언니의 운명적인 만남! 연하보다는 연상을 외치던 미자언니에게 다가온 연상남 도훈오빠! 털털하기만한줄 알았던 우리 미자언니! 잠재됐던 내숭 폭발 (미팅남들이 잠깐 나간 사이에 음식 폭풍 흡입한건 안비밀) 분위기 은은하고, 조용하게 즐길 수 있는 이자카야에서 만남은 에프터로 이어지고 에프터에서는 한적한 장소가 좋으니 한적한 공원에서 야경 바라보며 대화 하기! 두 사람은 서울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공원에서 산책하며 대화! 두 번째 만남을 얘기했고 두 번째 만남은 취미를 공유할 수 있었던 서울숲 공원 데이트 날 좋은 어느날 급만남한 미자언니와 도훈오빠 베드민을 치기로 했는데 ... 이와중에 우리 미자언니 기럭지 쯘다아 ♥ 장난치기 시작하며 더 편해진 두 사람 미자언니는 내기를 제안하는데 ... 이에 물러서지 않고 꿀밤?! 딱밤?! 고르라는 도훈오빠 손가락으로 딱밤 때리자는 말에 "진짜 아프다"는 도훈오빠 ... (결국 미자 언니가 졌다고 한다 ... 이마가 빨갛게 부어오를 정도로 딱밤을 맞았다고 한다 ...) 운동후 배고 픈 두 사람이 찾은 곳은 껍데기 집! 여기서 나온 미자 언니의 꿀 팁 껍데기집 (고깃집)을 가면 연애로 이어질 가능 성이 높다고 >< (그럼 ..저도..껍데기집을 이용해 볼께요 ...) 껍데기는 항상 나중에 굽던 미자언니 BUT 도훈오빠만의 철학이 있었으니 ...! 삼겹살과 껍데기를 함께 올리고 껍게디다 익을 동안은 삼겹살 먼저 흡입 그리고 마무리로 껍데기를 호로록 보기만해도 군침 넘어가는 비주얼 ....! 껍데기집에서 데이트를 마친 두 사람은 어떻게 됐을까요? 두 사람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매주 (토) 밤 10시 50분 E채널 <내 딸의 남자들2>에서 확인하세요 :) 두 사람의 이야기는 Youtube에서 영상으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추석이 민족 최대의 명절이 된 이유는?
예전부터 ‘설’과 ‘추석’ 중 어느 명절이 더 민족 최대의 명절인지 궁금했답니다.  여러분은 그러지 않았나요? 전혀, 네버, 안 궁금하셨다고요?^^ 우선 추석이 설날과 함께 민족 최대의 명절이 된 건 가짜 오리지날, 즉 ‘가리지날’입니다.  추석이 이렇게 큰 명절이 된 건 100년이 채 되지 않았습니다. 예전 조선시대에도 관청에선 휴일 규정이 있었습니다.  조선 조정의 관료들은 음력 1, 8, 15, 23일이 쉬는 날로 정해져 있었다죠.  당시 동양엔 요일 개념이 없었는데도 7일 간격으로 놀았습니다. 하늘에서 붙박이로 있는 별(항성)을 제외하고 태양 - 달, 5개 행성(화성 - 수성 - 목성 - 금성 - 토성) 등 7개 천체만 움직이기 때문에 7을 신성시 여겨 날짜 간격 단위를 7로 했기에 서양과 동일한 현상이 나타난 겁니다.   그러던 것이 1894년 갑오개혁 때 서양식 요일 개념이 적용되면서 기독교 세계처럼 일요일을 휴일로 정하게 되었지요. 당시 조선이 일본을 통해 서구식 요일 제도를 받아들임에 따라 일본이 번역한 대로 일 - 월 - 화 - 수 - 목 - 금 - 토 순으로 해와 달, 다섯 행성이름으로 요일명을 정했는데요.  중국은 이와 달리 평일 5일을 1 - 2 - 3 - 4 - 5 요일로 달리 명명해 부르고 있습니다. 이렇게만 보면 조선시대 휴일이 현재보다 적어 보이지만, 항상 예외가 있는 법.  춘분, 동지 등 24절기에 해당 하는 날도 놀았습니다.  (한 달에 두 번) 그 외에도 임금님 생일, 선대왕 기일 등 별도의 임시공휴일도 있었기에 한 달에 최소 6~7일 이상 휴일이 있었던 건데요.  그래서 연간 100일 정도 휴일이 있었다고 하니……, 주 5일제 시행 전 대한민국 직장인보다 더 많이 쉬셨습니다. 대신 노는 날과 절기일이 겹치면 그냥 하루 손해 보는 거였지요.  대체휴일 제도가 생기기 전엔 일요일과 명절이 겹치면 그냥 하루 손해 보던 것과 동일하지요. 특히 세종 당시엔 당직 개념이 있어서 궁인들이 휴일에 근무하면 평일 대체 휴무가 가능했고, 아이 출산 시 관노이더라도 출산 여성에겐 90일, 남편도 15일 의무 휴일을 주었다는 겁니다. 다만, 당시 조선의 국립대학인 성균관 유생은 매달 8, 23일 이틀만 휴일이었다네요.(예나 지금이나 학생들은 공부하느라 고생이네요. ) 그 외에 조선시대 당시 휴일로 지정된 명절은 네 가지가 있었습니다.  설(1월 1일), 정월대보름(1월 15일), 단오(5월 5일), 추석(8월 15일).  흔히 정월대보름 대신 한식이라고 알지만, 그래서 그런지 요새 5대 명절 운운하는 경우도 있더군요.  그나마도 고려시대 9대 명절에 비해 대폭 줄어든 것이라고 하죠. 그런데 이들 명절마다 쉬는 기간이 달랐으니, 설날은 7일 연휴(오~. 스케일 크신 조상님들. ), 정월대보름과 단오는 각 3일간 쉬었지만, 추석은 딱 하루만 쉬었다고 합니다.  따라서……, 설 > 정월대보름 = 단오 > 추석 순으로 그 비중이 달랐던 겁니다. 이는 당시 상황상 설, 정월대보름, 단오 등의 시기는 겨울이거나 여름이어서 날도 궂으니 집에서 쉬라는 따뜻한 배려인 반면(특히 1월의 경우엔 거의 절반 가까이 휴일이었어요.) 한창 수확을 하는 가을철인 추석은 열심히 일해야 했기 때문에 그리 했을 겁니다.  실제로 일부 영남지역에선 음력 8월 15일엔 아직 벼가 여물지 않아 음력 9월 9일인 중구(重九)에 차례를 올리기도 했습니다. 그런데……, 지금에 와선 정월대보름, 한식, 단오 등 타 명절은 그냥 넘어가는데 왜 추석은 갑자기 설과 함께 ‘민족 최대의 명절 2 TOP’으로 격상되었을까요? 이는 구한말 서양 문명과의 만남이 원인이었습니다. 미국 선교사 : “우리 미국엔 조상과 신에게 감사드리는 추수감사절이있다. 조선에도 이 같은 명절이 있는가?” 우리 조상님 : “이 넘들이……. 우릴 뭘로 보고~. 너넨 겨우 1620년부터 그거 했냐? 우리는 1800년 전 신라 유리왕 때부터 한가위란 추수 명절이 있는 뼈대 있는 나라이니라. 에헴~!” 이러면서 추석 자랑을 한 거죠.  이처럼 서구 문명과 접한 동양 3국 모두 미국 추수감사절처럼 중국 중추절(仲秋節), 일본 오봉(お盆) 등 자기네 가을 명절을 온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조상께 감사를 표시하는 민족의 대표 명절로 격상시킨 겁니다.(가끔 추석을 중추절이라 부르시는데, 그건 중국 명절 이름이에요.  중국인들은 음력 설날은 춘절(春節), 음력 8월 보름을 중추철이라고 해 두 명절 이름을 대응시키고 있습니다.)  그래서 지금에 이르러 유이하게 설날과 추석이 민족 고유의 명절로서 3일 휴일로 지정된 겁니다.  우리 고유의 명절도 글로벌 경쟁에 따라 그 위상이 바뀌었다는 거, 재밌는 현상이죠? 출처)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과학 경제 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