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ndjeju
10,000+ Views

제주도 조천 여행지 TOP5

제주도 조천 여행지 TOP5 :-)
이번 주말 제주 동부권 조천으로 여행을 계획한다면 이런 여행지는 어떠시간요?
가족모두 즐겁게 하하호호 웃으며 관광을 할 수 있는 곳이라 추천드리는 곳이에요.
또한 조천은 최근에 관광지는 물론 맛집들도 많아 지면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곳이기도 한데요.
7080시대로 떠나보는 선녀와나무꾼을 시작으로 해서
칙칙폭폭 기차를 타고 곶자왈 탐방을 할 수 있는 에코랜드
그 외에도 아이들,부모님들 세대들이 좋아할 여행지까지 선정해보았어요^^
01. 에코랜드
영국에서 수제품으로 제작된 링컨기차를 타고 떠나는
제주 곶자왈 원시림 여행을 할 수 있는 곳!
아름다운 풍경덕분에 CF촬영지이기도 한 여행지~
02. 도라에몽 100 비밀도구전
아이들은 물론 친구들끼리 사진찍기좋은곳 제주 도라에몽 100비밀도구전!
특히 도라에몽 덕후들이 딱 좋아할 관광지가 아닐까 싶더라구요
그리고 원래는 2016년 10월까지 잠깐 오픈한다고 들었는데
내년2017년 5월 7일까지 연장 한다고! 많은 분들이 찾는 여행지로
사랑을 받아서 연장 운영하는 거겠죠?
내년 5월초까지 열리니 그 전까지 가보실분은 참고하세요^^
04. 사려니숲길
요즘 올레길, 휴양림 등 자연과 함께 걸을 수 있는 길이 많아
제주도를 많이 찾고 계신데요사려니숲길도 정말 추천하고 싶은 곳이에요!
사려니숲길은 서귀포시 남원읍 한남리 사려니오름에서 물찻오름을 거쳐
제주시 조천읍 교래리 비자림로까지 이어지는 약 15km의 숲길을 말하구요~
숲길을 걸으며 상쾌한 에너지를 듬뿍~~ 충천할 수 있답니다
04. 선녀와나무꾼
추억이 가득한 곳, 옛 이야기에 웃음꽃이 피어나는 곳!
'나 어릴적 그리운 추억들이 모두 여기에 있네' 라는 테마로 만들어진 곳인데요~
선녀와나무꾼을 둘러보니 7080시절로 타임머신을 타고 시간여행을 다녀온 느낌이에요~
05. 스위스마을
알록달록 지어진 집들이 예쁜 공간자연을 그대로 담아내는 색이 있는 공간, 하나하나 각기 다른색들이모여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 제주도 스위스마을!알록달록한 건물 사이로 난길이 예뻐서 사진으로 담으시기에는 딱 이에요!제주 사진찍기 좋은곳 으로 강추 합니다
날씨가 추워지면서 주위에 감기로 고생하시는 분들이 많이 보이는거 같은데요.
비타민c가 가득 들어간 제주감귤농협 감귤 먹고 감기예방 해보세요!
당도가 높고 맛있어서 올 겨울 간식으로 안성맞춤이랍니다.
제주감귤농협에서 선별전 당도를 측정하여
당도가 높은 맛있는 감귤만 보내드리고 있는데요
한번 드셔보세요~ 달콤한 감귤에 맛에 반하실고에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흑돼지구이 싸게 먹기
장보러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 왔습니다. 낮에 통갈치구이 먹었는데 저녁엔 흑돼지구이를 먹자네요. 마침 숙소에 그릴, 오븐, 전자렌지까지 다되는 아이가 있길래 숙소에서 해먹어 보기로… 야외도 아니고 감히 상상할수 없던 이야기 ㅋ. 하지만 저흰 해먹을겁니다.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 사람 완전 많더라구요. 먹거리 파는곳도 엄청 많네요. 강릉 중앙시장 보단 작았지만 그런 분위기였어요. 주차하긴 편했던게 외부에도 공영주차장이 있었고 시장 내부에도 초입에 주차장이 있더라구요. 30분까지는 무료였어요. 두리번두리번거리다 겨우 정육점 발견. 제주 흑돼지 전문점이라네요 ㅋ. 흑돼지 1kg 구입… 건너편에서 야채도 샀는데 비싸네요. 숙소에 와서 야채 씻다보니 깻잎 9장이 천원. 열장도 아니고 웬 아홉장 ㅡ..ㅡ 쌈장도 샀는데 나중에 알고보니 하나로마트에서 990원 하던게 여기선 2천원 ㅡ..ㅡ 저희 솔직히 서귀포 매일 올레시장 오기전에 숙소랑 넘 멀어서 이마트 가려고 했었거든요. 근데 특이하게 대형마트 휴무일이 매월 2번째 금요일, 4번째 토요일이더라구요. 일요일도 아니고 금토에 휴무라니… 숙소로 돌아와서 중3이랑 저는 아아랑 치즈케잌 먹으며 쉬고, 와입은 초2 접대수영하러 수영장에 갔어요. 서머셋 제주신화월드에 탐모라 수영장이 무료라 갔는데 수온도, 실내온도도 모두 낮고 사람들도 많아서 금방 돌아왔더라구요. 첫번째 사진은 없고 이건 두번째 사진 ㅎ 참 유용했던 아이^^ 숙소에서 우리에게 흑돼지구이를 맛보게 해줬던 기특한 아이 ㅋ 와, 여태 제주와서 식당에서만 만나보던 아이를 숙소에서 만나게 될줄이야 ㅋ 초2가 벗어놓은 옷을보니 낮에 먹었던 통갈치구이가 생각나네요 ㅋ 제주에서도 데슈츠^^
디아넥스 호텔
음, 디아넥스 호텔 이름을 들어본적이 없었습니다. 포도호텔을 검색하다 디아넥스를 알게됐습니다. 포도호텔 저희가 여행가는 기간에 휴관이더라구요. 디아넥스도 3월에 열흘간 휴관을 하네요. 암튼 두번째 숙소는 본태박물관 바로옆 방주교회 근처에 있는 디아넥스로 정했습니다. 여긴 스위트가 두개, 패밀리 스위트가 네개가 있는데 저흰 중3 때문에 성인 세명이 되는 관계로 패밀리 스위트 객실에 묵게 됐습니다. 나머지 슈페리어가 서른개가 넘고 전체 객실은 마흔개 정도된다고 합니다. ㅋ 서머셋 제주신화월드 보다 가격은 비싼데 룸은 좁네요… 어, 이건 뭐지… 방은 두개… 리필해 주십니다… 아까 뭐지 했던 아이들 ㅋ 저는 여기서도 큰 침대를 혼자 사용하게 됐답니다. 저의 코골이 땜에 혼자 자는게 세계평화를 위하는 길이랍니다. 나야 좋지만 ㅡ..ㅡ 어메니티는 조 말론입니다. 스위트 객실 어메니티는 불가리라고… 디아넥스는 산속에 있어서 그나마 가까운 곳에서 식사라도 하려면 중문까지 나가야 됩니다. 리셉션 옆에 편의점이 있긴 합니다. 저흰 저녁으로 특방어 세트를 테잌아웃 해먹으려고 모슬포로 왔습니다. 김선장회센터 주말이라 미리 주문하고 한시간 후에 오라고 하더라구요 ㅎ. 도착해서 조금더 기다렸지 말입니다 ㅡ..ㅡ 숙소로 돌아오는데 호텔 풍경이 카드키에 나온 모습이네요 ㅎ 누가 보면 피자나 치킨 포장인줄 ㅋ 푸짐하게 먹었습니다 ㅋ. 특방어 세트 괜찮은데요… 초2랑 둘이서 숙소 근처 산책 좀 했습니다. 조식은 연못뷰를 보면서^^